영화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배우 심은경 근황.JPG

 
글쓴이 : 샌프란시스코 날짜 : 2020-01-19 (일) 04:59 조회 : 8526 추천 : 14  

헥토파스칼킥 소녀 근황.jpg 사진

< 일본 반응>

“현대사회에 이런 적극적인 일본 영화가 앞으로 늘어나길 바란다”(富****)

"저널리즘의 힘을 한번이라도 믿은 적이 있는 사람은 봐야 할 작품”(Min****)

“충격적인 작품이었다. 더 많은 일본인이 봤으면 한다”(kan****)

“내용은 다르지만 한국영화 ‘살인의 추억’이 떠올랐다”(りー****)

“현 정권 비판을 주제로 한 한국 영화는 많은데, 일본 영화는 왜 전무한지 모르겠다”(えり****)

“심은경의 박력이 굉장하다. 다양한 표정변화로 이야기를 잘 풀어냈다”(きくた****)

“심은경의 연기로 작품의 퀄리티가 독보적으로 오른 것 같다”(ぽ****)


https://movie.v.daum.net/v/20200116105234464

일본  아베 관련 스캔들 을 모티브로 삼은 영화

<신문기자> 에서

진실을 쫓는 사회부 기자  요시오카 역을 맡아 열연하며

일본 아카데미상 우수 여우주연상 수상

내가 아무리 모든 사람한테 사랑받기 위해 노력해봤자 둘은 날 싫어하고, 일곱은 관심 없고, 하나는 날 좋아한다. 반대로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솔직하게 하고, 눈치 보지 않을 때도 둘은 날 싫어하고, 일곱은 관심 없고, 하나는 날 좋아한다. 어떻게 살든 세상에 그렇게 날 미워하는 사람 둘은 꼭 있기 때문에 내 맷집을 길러야 한다. 그 맷집이란 미움받을 용기를 말한다. 미움받을 용기는 특별한 게 아니다. ‘저 사람도 나를 미워할 자유가 있는 거야’ 라고 그냥 편하게 생각하면 된다.
 [남성스타일] 라브 글렌체크 3PCS 싱글수트  

몰라헤어져 2020-01-19 (일) 10:54
오우야 주연상이라니
유월이97461 2020-01-19 (일) 11:23
그런데 웃긴게 일본은 여우주연상이 여러개더라는....
심은경이 받은건 우수여우주연상이고
그위에 따로 최우수여우주연상이 또있다네요.
스테플 2020-01-19 (일) 12:26
이 시국에 그리고 일본 배우들이 피했던 역을 맡아 상을 받았다는데 의미가 큰 거 같아요
영화 아직 못 봤는데 한번 봐야겠네요
붉은해적 2020-01-19 (일) 14:40
일본여배우들은 피할 수 밖에 없죠.
그거 맡았다가 소리소문없이 관에 실릴텐데 그걸 누가 합니까?
저기 여성인권 바닥입니다.
거의 인도랑 같은 급이라고 보면 됩니다.
     
       
bluestage1 2020-01-26 (일) 18:16
ㅋㅋㅋㅋㅋㅋ
봉주흨 2020-01-19 (일) 20:01
처음에 예고편같은거 보고 오~ 심은경이랑 너무 닮은 일본 여배우네~ 신기해하면서 이름찾아봤는데 심은경이였네요ㅋㅋㅋ 일본말 하길래 오옷!
구름산책 2020-01-20 (월) 19:22
여기서 심은경의 일본어 발음 상당히 괜찮습니다. 공부를 많이 한 듯...
wdiydw3 2020-01-21 (화) 17:29
근데 영화 자체가 노잼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6
[나눔이벤트] 강아지 운동 장난감 [PULLER(원반)] 5명 나눔 (69) 나눔이벤트
38103 [리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스포유) ★★★☆ 넘나좋은날 00:09 2 135
38102 [리뷰]  1917후기 ★★★★☆ (2) 이미지첨부 조지아크래프… 02-22 2 339
38101 [리뷰]  1917 ★★★ (2) 이미지첨부 디아블로하고… 02-22 2 215
38100 [일반]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2) 화인 02-22 3 334
38099 [리뷰]  1917 지금까지 봤던 전쟁영화중 최고 ★★★★★ (6) 세린홀릭 02-22 3 574
38098 [정보]  봉준호 감독이 사과와 함께 올린 사진의 의미[수동 플레이로 변경]펌  (1) haerry 02-22 6 956
38097 [영상]  런(Run) 예고편  우아아앙 02-22 2 368
38096 [추천]  주말에 웃고 시간 떼울만한 영화 추천 좀 해주세요.  (5) 럽투제이 02-22 0 392
38095 [영상]  미니언즈2 Minions The Rise of Gru 예고편  (1)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02-22 3 456
38094 [리뷰]  1917 영화 ★★★★☆ TigerCraz 02-22 2 531
38093 [정보]  '스윙키즈' 일본 예고편/포스터  (4) 이미지첨부 박배치씨 02-22 2 605
38092 [기타]  갠적 비극 멜로 셋  (4) 이미지첨부 본섭 02-21 5 435
38091 [리뷰]  오랫만에 영화 미션(1986)을 봤는데 ★★★★☆ (1) 조지아크래프… 02-21 4 441
38090 [정보]  배용균 감독이 파주로 간 까닭은?  이미지첨부 yohji 02-21 4 489
38089 [일반]  영화제목 아시나요?  (1) 개구리왕자님 02-21 0 491
38088 [일반]  나를 찾아줘...이영애  거부할수없는 02-21 1 684
38087 [리뷰]  백안의 잔혹자 (White of the Eye. 1987) 프로테우스 4 감독의 10년만에 내… ★★★☆ (1) 이미지첨부 고수진 02-21 4 471
38086 [영상]  더 보이 2: 돌아온 브람스 (Brahms: The Boy II) 예고편  (7) 우아아앙 02-21 4 1111
38085 [영상]  '기생충' 북미 아이맥스 예고편  박배치씨 02-21 2 720
38084 [정보]  스코세이지, 차기작서 서부극 첫 도전 ,,,  (3) 이미지첨부 yohji 02-20 5 986
38083 [리뷰]  스웜(The Swarm,1978) 벌 나오던 영화에서 가장 많은 제작비와 호화 캐스팅… ★★★☆ (4) 이미지첨부 고수진 02-20 5 615
38082 [리뷰]  공포의 벌떼The Bees (1978)(스포일러???) ★★★ 이미지첨부 고수진 02-20 2 423
38081 [일반]  요즘 개봉하는 영화들은 운이안좋네요...  (2) unikaka 02-20 1 1116
38080 [일반]  다이하드"의 알렉산드르 고두노프 (Alexander Godunov)  (2) 이미지첨부 yohji 02-20 3 906
38079 [리뷰]  위스키 탱고 폭스트롯 (Whiskey Tango Foxtrot, 2016) ★★★☆ (1) 이미지첨부 yohji 02-20 4 450
38078 [영상]  사이비 종교의 위험성 : 영화 사이비  (6) 친절한석이 02-20 7 1124
38077 [일반]  봉준호 감독 만난 문재인 대통령  (1) 이미지첨부 fourplay 02-20 10 1450
38076 [리뷰]  영화 1917보고 왔습니다 (노스포) ★★★★☆ (7) 아는만큼보인… 02-20 7 1525
38075 [기타]  엔드게임 이제야 봤는데 인피니티워보단 좀 떨어지네요(스포유)  (12) airjorda 02-20 3 906
38074 [리뷰]  메시아 (2020 넷플릭스) 재림??? (스포ㅇ) ★★★★☆ (3) 카나학 02-20 5 99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