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에놀라 홈즈 후기

 
글쓴이 : Alllll 날짜 : 2020-09-25 (금) 09:51 조회 : 3167 추천 : 8    
꼴페미 엄마가 딸을 꼴페미로 키우고
꼴페미로 성장한 딸이 페미니즘에 반대하는
남성과 여성에게 승리하는 내용...
Alllll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eTo마켓] [안내] eTo마켓 리뉴얼 예정입니다. (75) 

네버님 2020-09-25 (금) 10:17
전 일레븐 때문에 별 두개.
스테플 2020-09-25 (금) 11:26
일레븐을 비롯해 화려한 출연진으로 기대가 컸는데 완전 실망
마치 디즈니에서 제작한 영화가 아닐까 하는 생각마저 들었네요
페미를 떠나서 딱 초딩수준의 영화
noodles 2020-09-25 (금) 14:44
작은 아씨들 보고 이걸 보려고 했는데 관둬야 겠네요. -0-;
픽스타 2020-09-25 (금) 16:34
오. 주말에 볼라고했는데 관둬야겠내요 ㅋㅋㅋ
괴뢰의춤 2020-09-25 (금) 23:19
◆ 홈즈 시리즈 소설 좋아하시면 흥미거리고 볼만합니다.
◇ 일레븐 혼자서 북치고 장구치는 것도 볼만하고, 배경이 되는 영국의 시대적 배경도 볼만 합니다.
※ PC 계열이긴 하지만, 남성과 여성의 신체적인 차이점, 또 이를 극복하는데 지혜를 동원하는 점등 소설적으로 완성도는 높다고 봅니다.

◆ 작가가 엄청난 PC 이긴한데, 터무없는 소설을 쓰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 에놀라홈즈 시리즈 이전에는 로빈훗 딸이야기를 담은  <Tales of Rowan Hood> 시리즈도 있고요.
고양이풀뜯어… 2020-09-27 (일) 06:33
1편 보다 하차했습니다.
ITZY예지 2020-09-28 (월) 12:18
일레븐은 클수록 비호감...;;;;
GGdda 2020-09-29 (화) 18:00
매우 지루하고 재미없는 영화 ㅋ
이스란트 2020-09-29 (화) 20:17
당시 시대상황이나 배경은 실제로 많은 차별이 존재하였으니 그렇게 보면 그렇게 나쁘지만은 않은영화라고 생각합니다만... 그럼에도 너무 노골적인 케릭터와 원작 소설에서 괴짜와 비슷한 모습의 셜록홈즈와 전혀 다른 셜록홈즈 등 불편할만한 요소가 가득합니다. 영화는 재미있게 봤습니다. 배우의 연기도 좋았고요.
류위 2020-09-30 (수) 02:45
저 당시에 페미니즘은 정당한 권리 장전을 위한 활동이라고 봅니다.
지금의 뷔페미니즘이랑은 달라요. 참정권도 없었던 시대라 저는 재밌게 봤습니다.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39881 [일반]  일본박스오피스 1위 영화 재미있나요 ?  (2) 이미지 미키쨩 10:57 1 139
39880 [리뷰]  바이올런스잭 oav( 사이다 타령하는애들이 보면딱이겠군_  (1) 살까죽을까 06:26 2 130
39879 [일반]  앤 해서웨이 근황 .JPG  (1) 이미지 샌프란시스코 02:20 3 1070
39878 [리뷰]  투 더 레이크 ★★★☆ 이미지 디아블로하고… 01:21 2 261
39877 [리뷰]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SAMJIN COMPANY ENGLISH CLASS, 2020) ★★☆ (1) 이미지 너덜너덜 10-21 1 326
39876  추억과 사랑은 어디에 깃드는 것일까? 영화 업  이미지 무야무야 10-21 4 172
39875 [일반]  넷플 영화 볼만한거~~  (10) 팡팡pang 10-21 3 967
39874 [영상]  Netflix-마 레이니, 그녀가 블루스(Ma Rainey's Black Bottom) 예고…  우아아앙 10-21 6 334
39873 [리뷰]  오피스 후기 [왕 스포.201020]  himurock 10-21 3 880
39872 [영상]  ----- 스칼렛 요한슨이 이리 예뻤나..  (2) 뽀로로2 10-20 9 2902
39871 [기타]  고수님들 영화 제목 찾아 주세요ㅠㅠ(난이도 극강)  morpheme 10-20 1 381
39870 [리뷰]  소리도없이 리뷰 스포있음. ★★☆ (2) 옆집희야 10-20 3 480
39869  인간의 원죄에 대한 구원의 자격은 누구에게 있는가?  이미지 무야무야 10-20 6 398
39868  미스터트롯 '더 뮤비' 영화 제작보고회 시  pigpic 10-20 5 335
39867 [리뷰]  기기괴괴 성형수 후기 [왕 스포.201019]  himurock 10-20 5 1295
39866 [영상]  [단편](공포) Other Side of the Box  observer 10-19 4 397
39865 [일반]  cgv 극장 관람료 인상  (9) 화인 10-19 8 1229
39864 [영상]  신황제를 위하여(For the New Emperor) 예고편  우아아앙 10-19 7 1081
39863  영화 자체가 하나의 마약과도 같은 영화  (5) 이미지 무야무야 10-19 9 2137
39862 [정보]  [몬스터 헌터] 실사판 포스터  (15) 이미지 난관대하다 10-19 7 1833
39861 [정보]  [재해석 삼국지] 포스터  이미지 난관대하다 10-19 6 948
39860 [리뷰]  헤이트풀 에이트 (노스포) ★★★☆ 고양이풀뜯어… 10-19 5 559
39859 [리뷰]  에드가 라이트 감독의 베이비 드라이버 ★★★★ 이미지 공선생 10-19 6 546
39858 [영상]  팔로우 미 Follow Me 예고편  이미지 친절한석이 10-19 5 530
39857 [리뷰]  설경구 류승범주연 용서는없다 ★★★ (2) 이미지 브루스캠벨 10-19 8 1097
39856  테넷 vod는 언제 나올까요? 아니면 블루레이라도?  (4) 삐꾸네 10-19 3 632
39855 [리뷰]  그레이하운드 (Greyhound , 2019) 스포O ★★★ 이미지 yohji 10-18 5 589
39854 [추천]  2014~2020 공포영화 20선  (23) 이미지 본섭 10-18 18 1295
39853 [영상]  담쟁이(Take Me Home) 예고편  우아아앙 10-17 5 486
39852 [리뷰]  (스포有)소리도없이 / 분수에 맞게 살아야한다. ★★★★ (2) ψ오크 10-17 7 8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