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화
  • 유머
  • 자유
  • 정보
  • 연예인
  • 동물
  • 컴퓨터
  • 자동차
  • 게임
  • 사회
  • 정치
  • 인플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출장도사 러판 스웨이 홍삼농장 반디랩

   
[정보]

27년 전 브래드 피트가 온다…‘가을의 전설’ 재개봉

 
글쓴이 : yohji 날짜 : 2021-09-15 (수) 14:36 조회 : 2397 추천 : 19  
본문 이미지


본문 이미지


 


브래드 피트, 안소니 홉킨스의 명연기가 돋보이는 영화 ‘가을의 전설’이 지난 1994년 개봉 이후 28년 만에 ‘월간 워터홀’의 마지막 주자로 재개봉을 확정했다. 

 

‘가을의 전설’은 광활한 몬태나를 배경으로, 강렬한 심성을 가진 트리스탄(브래드 피트 분)과 그의 가족에게 운명처럼 찾아오는 삶과 죽음, 사랑과 고통, 전쟁과 평화 속 아름다움을 담아낸 대서사시다.

 

‘짐 헤리슨’의 동명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가을의 전설’은 1910년대 제1차 세계대전과 금주법 시대를 배경으로 손꼽히는 미장센과 음악, 배우들의 명연기가 한 데 모인 수작으로 영화에서 브래드 피트는 극 중에서 러드로우 대령의 둘째 아들이자, 거친 운명을 타고난 트리스탄 역을 맡아 방황과 절망, 사랑과 슬픔의 감정들을 빼곡하게 그려냈다.

 

1994년 개봉했던 ‘가을의 전설’은 무명이었던 브래드 피트가 ‘델마와 루이스’로 단숨에 스타 반열에 오른 이후 선보인 작품으로, 장발을 한 채 초원에서 말을 타는 그의 모습에 많은 관객들이 열광했었다. 여기에 안소니 홉킨스는 퇴역 후 몬태나에서 인디언과 함께 어울려 살아가는 러드로우 대령이자 세 아들의 아버지로 열연을 펼친다.

 

브래드 피트의 28년 전 빛나는 모습을 스크린에 다시 한 번 수놓을 ‘가을의 전설’은 오는 10월 개봉한다.


http://www.mhj21.com/145673



​코로나 재개봉 풍년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fowmad 2021-09-15 (수) 22:24
제목이 원래 몰락의 전설인데 국내 개봉시 가을로 해버려서..
     
       
글쓴이 2021-09-15 (수) 22:33
'가을의 전설?'...'오역'이었는데 사랑받은 외국 영화들

그 중 1995년 개봉한 브래드 피트 주연 '가을의 전설' 또한 대표적인 오역 영화제목 사례로 손꼽힌다.

영화의 원제는 'Legends of the Fall'로, 여기서 'Fall'은 작품 내 의미로 '하강, 몰락, 추락' 등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

그러나 국내에서는 '가을'로 번역되어 개봉했고, 영화의 쓸쓸하고 처연한 분위기와 광활한 대자연의 계절적 배경을 단번에 묘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3&aid=0010721383

뭐 오역이 괜찮았던 케이스도 있죠 ,,,
          
            
이토랭토 2021-09-18 (토) 05:30
가을전설 보고 난후,,,전혀 관계없는제목이라고 생각했는데,,,역시,,,,
     
       
푸룬이 2021-09-16 (목) 16:01
오 이런 생각을 전혀 못했네요 ㄷㄷㄷ
          
            
GaussMV 2021-09-20 (월) 14:59
초월오역
맛짜ㅇ 2021-09-16 (목) 10:50
한집안 삼형제와 모두 썸타면서 집안을 죄 아수라장으로 만든 어떤 뇨자의 일대기!!
최고의지저스 2021-09-17 (금) 09:42
여주가 좀 맘에 안들었던 영화네요, 그래도 재미는 있었습니다.
갓킬러 2021-09-19 (일) 10:31
미화성 영화의 대표적인 영화 ㄷㄷ
이미지
0 / 1000
   

영화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비밀상점] 싸이언티픽 제품의 차전자피 / 콜라겐 소개 드립니다!! 특공마켓
43290 [일반]  `서편제`, `장군의 아들` 제작한 한국영화계 거목 이태원씨 별세 ,,,  (3) 이미지 yohji 10-24 10 302
43289 [리뷰]  듄 10점 만점에 2.5점 드려 봅니다 ★☆☆☆☆ (4) 삐꾸네 10-24 11 590
43288 [일반]  8년동안 cgv에서 본 영화  (1) 이미지 똘망똘망 10-24 9 682
43287 [리뷰]  듄을 보고 84년 듄과 스토리랑 연출 비교해 봤읍니다.... 스포유...... ★★★★☆ (1) 그루메냐 10-24 9 651
43286 [예고편]  숏버스 섬뜩행 예고편  (1) 우아아앙 10-24 9 615
43285 [리뷰]  듄 기대이하 ㅠ 스포있음 ★★☆☆☆ (1) 부뤼스웨인 10-24 9 386
43284 [리뷰]  듄...개인적으로 짜증난 점  (15) 젤라짱 10-24 11 978
43283 [일반]  영상미를 강조하려는 감독이 흔히 저지르는 실수  (2) 하드코어 10-24 9 942
43282 [일반]  한국 영화 드라마가 세계를 씹어먹겠다  (2) 하드코어 10-24 9 847
43281 [일반]  드니 빌뇌브는 '있어보이는'걸 잘하는듯.  (6) 이보라 10-24 12 936
43280 [일반]  듄...사막고증??이 좀 어색하지 않나요?  모노제다이 10-23 9 376
43279 [일반]  베놈 돈받고 봐아할 쓰레기 영화  (8) sen1 10-23 12 1350
43278 [리뷰]  듄, 원작을 안 봤다면 보지 마세요..txt ☆☆☆☆☆ (3) 나이스123 10-23 9 694
43277 [리뷰]  듄 후기 [왕 스포.211023] ★★★★★ himurock 10-23 15 733
43276 [일반]  듄(2021) 짧게 석 줄 감상.  (2) 세번째사나이 10-23 9 462
43275 [일반]  영화 듄 보러 가기 전에 꼭 해야 할 것!!! (필수임)  산악기병 10-23 9 574
43274 [리뷰]  듄 (2021)  (1) 이미지 디아블로하고… 10-23 9 352
43273 [정보]  혹시 메가박스에서 듄"을 본다면 오리지날 티켓을 ,,  이미지 yohji 10-23 10 423
43272 [리뷰]  듄 (유스포)  (2) 우주님최고다 10-23 8 249
43271 [질문]  19금 르네의 사생활이라고...  이미지 피콜로 10-23 8 1023
43270 [일반]  듄.  화인 10-23 8 173
43269 [일반]  라스트 듀얼 - 진짜 대사가 칼보다더 날카롭고 무서운 .. (스포있음) 18…  스탠리브라보 10-23 9 461
43268 [리뷰]  듄 감상평 - 가장 완벽한 감상평이라 자부함.  (10) 호로동통 10-23 17 2083
43267 [일반]  베놈2 보고 왔는데  (3) 쟈니리코 10-23 7 607
43266 [예고편]  바람아 안개를 걷어가다오(Mom’s Song) 예고편  우아아앙 10-23 8 160
43265 [질문]  80년대 kbs에서 봣던 tv시리즈영화 인데...  (8) unikaka 10-23 8 568
43264 [리뷰]  화이트데이 - 발연기들의 향연...  1등당첨자 10-23 9 538
43263 [리뷰]  Netflix 마이네임 리뷰 (노스포) ★★★☆☆ (6) 이미지 발노리 10-23 7 878
43262 [리뷰]  올드 후기 [왕 스포.211022]  (2) himurock 10-23 8 332
43261 [리뷰]  [듄] 약스포  (1) 가오갤라쿤 10-23 9 334
43260 [리뷰]  예상대로 지루했던 듄. ★★★★☆ 네버님 10-22 14 1473
43259 [리뷰]  듄 (Dune, 2021) 스포O ★★☆  이미지 yohji 10-22 10 476
43258 [리뷰]  넷플릭스 오리지날 '나이트 티스' 봤습니다 (노스포) ★★☆☆☆ 이미지 1등당첨자 10-22 8 650
43257 [리뷰]  서복 스포있슴 ★★☆☆☆ 모너크 10-22 8 215
43256 [리뷰]  듄 감상평 (노스포)  (4) 토렌토기사단 10-22 9 668
43255 [일반]  어벤저스및 히어로물이 싫은 이유.  (26) 스탠리브라보 10-22 24 2658
43254 [정보]  알렉 볼드윈, 촬영 중 총기사고로 촬영감독 사망  (3) 호이스트 10-22 7 1106
43253 [예고편]  마이클 베이 '엠뷸런스' 트레일러  (10) 이미지 호이스트 10-22 12 2123
43252 [영상]  1시간동안 공부하고 보는 영화.youtube  (3) 이미지 레알유머 10-22 12 1290
43251 [리뷰]  라스트 듀얼 (The Last Duel. 2021) 스포유  이미지 안톤시거 10-22 10 548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