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1/19] (정보) 죽이려고 해도 죽지 않는 생물 금전수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소식]

애플, '메모리 용량' 장사로 원성...아이폰 최고가 200만원 넘겨

 
글쓴이 : 미니라디오 날짜 : 2018-11-05 (월) 21:46 조회 : 1220   

매번 신형 아이폰(iPhone)을 출시할 때마다 용량을 차등화해 최고용량 제품을 비싸게 팔던 애플의 전략이 올해도 반복돼 소비자들의 비난을 사고 있다.

다른 스마트폰이 내장 메모리 외에 마이크로SD카드 슬롯을 통해 외부 메모리를 크게 늘려서 쓸 수 있게 한 것과 달리, 아이폰은 메모리 확장이 불가능하다.

이로 인해 소비자가 불편 없이 아이폰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처음부터 내장 메모리가 큰 제품을 선택할 수 밖에 없다. 애플이 '메모리 용량' 장사를 통해 제 배만 불리고 있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는 이유다.

다음달에 출시되는 신형 아이폰 3종도 용량에 따른 가격차이로 인해 최고가 제품은 무려 200만 원이 넘는 가격을 치러야 한다. 

이동통신3사 등에 따르면 애플은 다음달 2일 출시할 신형 아이폰3종의 가격을 통신사 출고가 기준 최저 99만 원에서 최고 196만9000원으로 책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기별로는 ▲아이폰XR 99만 원(64GB)~118만8000원(256GB) ▲아이폰XS 136만4000원(64GB)~181만5000원(512GB) ▲아이폰XS맥스 151만8000원(64GB)~196만9000원(512GB)다. 

이 가격은 통신사 출고가다. 애플스토어나 프리스비 등의 리셀러 매장에서 판매되는 아이폰은 여기에 부가가치세 10%가 가산된다. 따라서 최고가 모델인 아이폰XS맥스 512GB의 자급제단말기 가격은 200만 원을 넘길 것이라는 전망이다.

capiphone2.PNG
▲ 애플이 다음달 2일 출시할 신형 아이폰의 최고가가 용량별로 200만 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되며 소비자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

애플이 아이폰 가격을 200만 원 이상으로 끌어올려 놓은 비결은 애플 특유의 ‘용량 장사’가 한몫 한다는 분석이다. 

아이폰은 다른 스마트폰과 달리 마이크로SD카드를 삽입할 수 있는 슬롯이 없어 용량 확장이 불가능하다. 올해 출시되는 아이폰 3종의 최저용량은 64GB에 불과하다. 갤럭시노트9과 V40ThinQ 등 타사 스마트폰은 최저용량이 128GB인데다 마이크로SD카드 슬롯까지 제공하는 걸 감안하면 아이폰 최저모델의 가용 용량은 턱 없이 적은 셈이다.

아이폰 이외에도 애플은 아이패드, 맥북, 아이맥 등 저장장치가 필요한 주요 전자제품에서 외장 메모리를 활용한 추가 용량확장을 허용하지 않고 아이폰과 동일하게 ‘용량 장사’를 진행 중이다. 

아이패드프로12.9인치 셀룰러 모델의 경우 최저용량인 64GB는 117만 원, 256GB는 136만9000원, 512GB는 163만9000원에 판매된다. 맥북프로터치바15인치 i7 2.6Ghz 512GB 기본형 모델 가격은 349만 원이다. 여기서 용량을 1TB로 올릴 경우 398만 원(49만 원↑), 2TB를 선택하면 496만 원(147만 원↑), 4TB는 741만 원(392만 원↑)에 달한다. 

capmacbook.PNG
▲ 용량 업그레이드가 불가능한 맥북프로터치바15인치 모델의 경우 용량별로 최대 392만 원을 추가 지불해야 한다.

애플은 RAM과 SSD 등을 모두 온보드(On-Board, 기판에 직접 납땜) 방식으로 제작하고 제품도 소비자 분해가 불가능하게끔 유니바디(Unibody, 일체형) 설계해 추후 업그레이드를 원천 차단한다. 이 상황에서 애플은 저장장치 용량에 따라 최대 400만 원 가까이 ‘추가금’을 지불해야 한다고 용량 부족에 허덕이는 소비자들을 유혹하고 있는 것이다.

많은 소비자들은 애플의 이 같은 ‘용량 장사’에 대해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인터넷 커뮤니티 루리웹의 네티즌 C*******씨는 “애플은 용량 장사하는 게 제일 나쁘다”며 “그냥 외장메모리 추가해주면 되는데 수십만 원을 주고 더 비싸게 사게끔 용량장사를 해먹고 있다”고 비난했다. C씨의 게시글에 댓글을 단 대**씨는 “중간용량도 일부러(고가 용량 구매를 유도하기 위해) 안 만든다”면서 애플의 가격 정책을 비판했다.

지난달 미국의 유력 IT매체인 가젯은 웨인램 IHS마켓 연구원의 리포트를 인용해 “애플은 1GB에 25센트(cent, 한화 270원 상당)를 지불하지만 소비자들에게는 1GB를 78센트(850원 가량)에 판매하고 있다”며 “용량 장사가 아이폰의 가장 큰 수익창출원”이라고 꼬집었다.

"According to HIS Market analyst Wayne Lam, Apple pays 25 cents per gigabyte but the firm charges 78 cents per gigabyte for customers. This makes the storage most profitable feature in iPhones for the Cupertino-based tech firm." Gadgetsnow ‘Apple iPhone XS, XS Max's most profitable component revealed’ 2018.09.25.

애플코리아는 애플이 ‘용량 장사’를 하고 있다는 일부 소비자 지적과 언론 보도 등에 대해 아무런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오늘이라는 시간은 나를 어디로 부르는지 알 수가 없다
미니라디오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아벨라 2018-11-05 (월) 21:49
가장 빡치는 부분임.
노트2노예계… 2018-11-05 (월) 22:01
새삼스럽게..
이게 일이년된 이야기도 아니고..
drury 2018-11-05 (월) 22:04
그래도 생태계에 종속된 사람들은 꾸준히 구매하니 애플로선 굳이 바꿀 필요도 없죠 뭐..
안팔리면 바뀌겠지만;;
Alichino 2018-11-05 (월) 22:18
안사면 되는데.. 그래도 계속 사주니... 계속 그렇게 장사를 할수 밖에요..

애플 주식 좀더 많이 올라야 하는데
CRYSTAL 2018-11-05 (월) 22:38
하루이틀인가 ㅎ
통합사회황국… 2018-11-05 (월) 23:57
뭐 200 뿐이겠어요? 300도 곧넘을텐데요?
젖소냥냥이 2018-11-06 (화) 10:05
작은 고객들아. 불만을 표출하지 마십시오.
     
       
쿨킥 2018-11-06 (화) 18:44
아직도 불만이 있어요? California로 오십시오.
          
            
큐트포니 2018-11-09 (금) 10:00
무료로 털어드립니다. 당신의 옥수수를
우연닷컴 2018-11-10 (토) 20:24
욕하면서 결제는 하니 애플은 싱글벙글
랜드앤프리덤 2018-11-13 (화) 03:14
'아이폰 이외에도 애플은 아이패드, 맥북, 아이맥 등 저장장치가 필요한 주요 전자제품에서 외장 메모리를 활용한 추가 용량확장을 허용하지 않고 아이폰과 동일하게 ‘용량 장사’를 진행 중이다.'

이 문장의 의미가
맥북이나 아이맥에 USB 외장하드 사용불가능하다는 말은 아니죠?
   

스마트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휴대폰 구입처(좌표) 작성시 강력 제재!  little조로 06-20 26
[공지]  ※ 스마트폰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4
35134 [구입관련]  테두리 찍힘이 있다는 건 무슨 뜻이죠?  (5) 현이남 01:11 1 472
35133 [태블릿]  태클라스트 꺼 가성비 괜찮다던데... ㅜㅜ 추천 모델있으면 추천부탁드려요.  (7) 한곰쨘 00:25 0 282
35132 [스마트폰]  알뜰폰으로 홍미노트5 구하려고 하는데 어떤가요?  (8) jkw765 00:21 0 273
35131 [스마트폰]  안드로이드 5.1.1이 6.0.1보다 못한 게 있나요?  (6) The미래 11-18 0 239
35130 [스마트폰]  갤럭시S8+ 쓰다가 구글픽셀2xl로 바꿨는데 키보드 적응 안되네요 ㅜ_ㅜ  (2) 김대위 11-18 0 237
35129 [구입관련]  S8 신규가입  obituary 11-18 0 116
35128 [스마트폰]  갤럭시 A7 구매했는데 액정보호필름 붙어서 나오네요  (2) 비스트s 11-18 0 225
35127 [태블릿]  zte trek2 써보신분  (3) 척추분리 11-18 0 258
35126 [스마트폰]  아이폰 xs 쓰시는분 계신가요??  (12) ok해주세요 11-18 2 399
35125 [구입관련]  스마트폰 호갱 안 당하는법 뭐가있나요?  (6) park25 11-18 0 405
35124 [태블릿]  갤탭 s3 누가에선 버벅거림이 많나요??  (7) 엘에이다졌어 11-18 0 197
35123 [스마트폰]  최신 중저가폰 비교 < 갤럭시J4 , A9 , LG Q9 , 포코폰 >  (15) KosTV™ 11-18 3 522
35122 [구입관련]  갤럭시 s5 사려고 하는데 중고폰매장 직접가서 사는 것이 낫나요?  (7) 현이남 11-18 0 264
35121 [스마트폰]  포코폰 저도 질렀네요.  (4) 디아블로하고… 11-18 1 696
35120 [스마트폰]  아이폰SE 액정깨짐 사설수리? 자가수리?  (5) oxyzen 11-18 0 265
35119 [스마트폰]  오딘으로 공초 못하나요?  (15) The미래 11-18 0 256
35118 [스마트폰]  삼성 보안폴더 메신저 알림 안 오나요?  (3) The미래 11-18 1 232
35117 [뉴스/소식]  삼성전자, 갤럭시폰 무료 테마 정책 변경.. 14일 사용 제한  (12) 미니라디오 11-17 1 925
35116 [뉴스/소식]  계속되는 도전! 소니 엑스페리아 XZ3의 현실은?  미니라디오 11-17 1 598
35115 [뉴스/소식]  '우두둑' 너무 쉽게 부서지는 신형 아이패드 논란  (13) 미니라디오 11-17 2 932
35114 [스마트폰]  요금할인 재약정 2주됐는데  (3) 와이파리 11-17 0 231
35113 [스마트폰]  v40 사려고하는데요 어떻게 사야지 괜찮을까요?  (2) 구선영 11-17 0 339
35112 [스마트폰]  중고 구매할려고 하는데 어떤게 좋을까요?  (3) 삶은달걀O 11-17 0 208
35111 [스마트폰]  배터리가 완전 방전되면 아예 안켜지는 경우도 있나요?  (5) 아라00 11-17 0 309
35110 [기타]  구글도서 책 구매 해보신 분들께 질문드립니다.  (2) 에스쁘레쏘 11-17 0 137
35109 [스마트폰]  포코폰????? 중국껀가요?  (12) 개념미탑재 11-17 0 710
35108 [스마트폰]  선택약정 중 기기변경  (5) 와이파리 11-17 1 263
35107 [태블릿]  아이패드미니4.. 자가수리하다가 실패한거같아요ㅋㅋ  (3) 꿀재밍 11-16 0 531
35106 [스마트폰]  지난번 g6 쿼덱 on.off 차이를 못 느끼겠다고 글 썼었는데 ㅋ  (13) 키보드워리어… 11-16 0 361
35105 [태블릿]  태블릿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13) 아고노노노논 11-16 2 7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