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소식]

[ZD 넷 코리아]MS 태블릿 무시했던 애플, 'MS 전략' 다 따라했다

 
글쓴이 : 미니라디오 날짜 : 2020-03-21 (토) 20:13 조회 : 675 추천 : 2  

 

"마침내 애플이 마이크로소프트(MS)가 옳았다고 인정했다."

애플이 18일(현지시간) 아이패드 프로 새 모델을 공개한 직후 나온 일부 외신들의 평가다. 이날 애플은 11인치,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 신제품과 13인치 맥북 에어 신제품을 공개했다.

특히 관심을 모은 것은 애플이 아이패드 프로에 트랙패드를 추가하기로 한 부분이었다. 매직 키보드에 트랙패드 기능까지 추가하면서 아이패드가 PC와 좀 더 유사한 기능을 갖게 됐다.

애플이 마침내 아이패드 매직 키보드에서 트랙패드 기능을 추가했다. (사진=애플)

더버지는 이 같은 사실을 전해주면서 “애플이 마침내 태블릿에 관해선 마이크로소프트(MS)가 옳았다는 것을 인정했다”고 평가했다.

6년 전만 해도 팀 쿡은 “우린 경쟁 방식이 다르다. 그들은 혼란스럽다”면서 MS를 꼬집었다. 당시 그는 “그들은 넷북을 따라하고 있다. PC에 태블릿을 집어넣고, 또 태블릿을 PC에 넣으려 한다”고 비판했다.

하지만 최근 몇 년 사이에 애플은 오히려 그들이 비판했던 MS를 따라하고 있다. 탈착 키보드와 애플 펜슬을 내놓은 것이 신호탄이었다.

이후 마우스 기능을 추가한 데 이어 트랙패드까지 지원하면서 ‘태블릿에 PC 집어 넣기’ 전략에 동참했다.

더버지는 “이 같은 변화 덕분에 아이패드 프로와 서비스 프로는 좀 더 비슷해졌다”고 평가했다. 또 “애플이 마침내 태블릿에 관해선 MS가 옳았다는 걸 인정했다”면서 “왜 그렇게 생각하는 지 설명 좀 해줬으면 좋겠다”고 꼬집었다.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프로X. (사진=마이크로소프트)

■ MS, 처음부터 '물리적 키보드' 강조…애플, 터치방식 고수하다 전략 바꿔

태블릿을 먼저 내놓은 것은 애플이었다. 애플은 2010년 아이패드를 출시하면서 태블릿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그러자 MS도 움직였다. 2012년 윈도8을 공개하면서 서피스RT도 함께 내놨다. 하지만 당시 MS의 태블릿 전략은 애플과 확연하게 달랐다.

당시 윈도 부문을 이끌던 스티븐 시노프스키는 “사람들은 여전히 물리적인 키보드를 원한다”고 강조했다. 가상 키보드를 고수했던 애플의 전략을 정면 비판한 것이다.

MS는 입력을 위해선 키보드가, 정확한 작업을 위해선 마우스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고수했다. 받아 적거나 그림을 그리기 위한 스타일러스도 중요하게 생각했다. 이 세 가지 전략은 서피스 프로에도 그대로 적용됐다.

MS는 또 일찍부터 킥스탠드를 내놓으면서 태블릿을 PC처럼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데도 많은 신경을 썼다.

2010년 1월 아이패드를 처음 소개하던 스티브 잡스의 모습. (사진=씨넷)

애플도 2016년 스마트 키보드를 내놓으면서 아이패드 전략을 조금씩 바꾸기 시작했다. 곧이어 스티브 잡스가 그렇게도 경멸했던 애플 펜슬도 등장했다. 이 때까지만 해도 하드웨어 액세서리를 추가하는 방식이었다.

하지만 지난 해 아이패드 OS에서 커서를 지원하기 시작하면서 소프트웨어 쪽에서도 서피스 따라하기가 본격화됐다. 결국 올 들어서 트랙패드까지 추가하면서 ‘PC와 유사한 태블릿’이란 MS 전략을 확실하게 따라했다고 더버지가 평가했다.

오늘이라는 시간은 나를 어디로 부르는지 알 수가 없다
 [eTo마켓] [4900원] 어차피혼자 막만이 훈제막창,불막창 (이벤트진행) (27) 

   

스마트기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스마트기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2-19 16
[광고랜드] KB국민카드 최대 8만원 캐시백! (58) 국민카드
39648 [스마트폰]  스마트폰 액정이 가끔 먹통이 됩니다.  (5) vetman 05-23 0 192
39647 [스마트폰]  갤럭시 A51은 단말기만 구매 못하나요?  (3) 아르고노트e 05-23 0 481
39646 [스마트기기]  QCY T5좋네여  (18) 일당쟁이 05-23 1 1083
39645 [스마트기기]  버즈플러스 꽤 맘에드네요.  이미지첨부 흑형초코바나… 05-23 1 575
39644 [태블릿]  아이패드에 트랙패드 쓰시는분 계신가요?  (3) Tazar 05-23 0 223
39643 [어플]  공기기로 내비쓰시는 분들 요 어플 괜찮네요..  (6) 이미지첨부 아자 05-23 3 1111
39642 [스마트폰]  아이폰11 케어? 문의?  (4) 역군은이샷다 05-22 0 187
39641 [뉴스/소식]  [베타뉴스]삼성, 갤럭시A 시리즈에 최초로 카메라 손떨림 방지기능 넣는다  (3)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22 2 303
39640 [요금제]  공기계 네비게이션 활용 질문  (3) 못생겻어 05-22 0 438
39639 [어플]  크롬에서 구글렌즈 작동 관련 궁금증  이미지첨부 슬레이어 05-22 0 178
39638 [뉴스/소식]  [ZD 넷 코리아]“키즈폰 사면 20만원 보조”…이통사, 틈새 마케팅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21 2 317
39637 [스마트폰]  아이폰 SE 2 일주일 사용 후기  (8) 마미야해 05-21 5 1636
39636 [스마트기기]  애플(Apple) 글래스 출시 임박소식 (스마트 안경)  (2) 상대바리 05-21 2 582
39635 [뉴스/소식]  국민은행 리브엠, 태블릿용 '스마트 LTE 요금제' 출시  (2) 플라워2 05-21 2 489
39634 [기타]  부산에 샤오미 미노트 10 액정 수리 가능한곳 있을까요?  (2) 에빈카 05-21 0 239
39633 [뉴스/소식]  [케이벤치]SK텔레콤, 2018년 히트작 '갤럭시노트9' 재출시.. 가격 79만 9700원  (2)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20 3 959
39632 [통신사]  SKT 5G 요금제 프라임 WAVVE 이용 질문 드려요..  kdh8527 05-20 0 208
39631 [스마트폰]  갤럭시 S10 5G 액정 문제  (3) 이미지첨부 제르노니아 05-20 0 555
39630 [뉴스/소식]  아이폰12 가격낮춰 649 달라에 나올거라고 하네요  (12) 플라워2 05-20 3 944
39629 [구입관련]  A 퀀텀 사전예약시 버즈 무료랍니다  (2) 세낙지 05-20 1 494
39628 [요금제]  요즘 나온 속도제한 데이터무제한 요금제 2개  플라워2 05-20 1 584
39627 [뉴스/소식]  [케이벤치]소니 최초 5G폰 '엑스페리아1 II' 5월 22일 일본서 출시.. 152만원  (6)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9 2 850
39626 [뉴스/소식]  [베타뉴스]갤럭시노트20 플러스, 1억8백만화소 카메라, 4,500mAh 배터리 쓴다  (2) 이미지첨부 미니라디오 05-19 5 873
39625 [기타]  아이클라우드 50G 3개월 무료사용 가능한 방법  이미지첨부 팡팡pang 05-19 1 476
39624 [스마트기기]  애플워치 warchOS 6.2.5 나왔네요..  이미지첨부 굿모닝입니다 05-19 1 455
39623 [스마트기기]  버즈나 에어팟 한쪽만 잃어버리는 사람이 꽤 많나봐요  (9) 이미지첨부 그래뉴 05-19 2 1032
39622 [스마트폰]  이번에 효도 제대로 했네요ㅋㅋㅋ  (3) 업정 05-19 8 1268
39621 [스마트기기]  버즈 플러스 화이트 주문했습니다.  흑형초코바나… 05-19 1 251
39620 [스마트폰]  출퇴근길에 지하철 와이파이 속도 너무 느려서 불편하네요..  이렌트조아 05-19 1 274
39619 [스마트폰]  아이폰se현금완납으로사면 얼마가 적당한건가요?  (2) 녹차한잔 05-18 1 639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