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3/22] (기타) 여자 얼굴도 모르는데 성폭행 누명쓰고 11개월 옥… (94)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메디컬상담  | 남성스타일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야구]

반발계수 줄인 KBO 새 공인구 30홈런시대?

 
글쓴이 : 흰혹등고래 날짜 : 2019-01-12 (토) 14:09 조회 : 461 추천 : 0  

KBO가 올 시즌부터 반발계수를 줄인 새 공인구를 사용하기로 하면서 그 영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수 년간 지속된 타고투저 흐름을 완화해 경기시간 단축 및 국제 경쟁력 강화 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 중 '타격의 꽃'으로 불리는 홈런 생산에 과연 어떤 영향을 끼칠 지도 주목되는 부분이다.

최근 5시즌 동안 KBO리그 홈런 타이틀 경쟁에 참가하기 위해선 40개 이상의 홈런이 필요했다. 지난 2016시즌 당시 NC 다이노스 소속이었던 에릭 테임즈와 최 정(SK 와이번즈)이 공동 1위를 수상할 때도 홈런갯수는 40개였다. 지난 시즌 홈런 타이틀홀더 김재환(두산 베어스)은 44개의 홈런을 쳤다. 40홈런 이상을 기록한 선수는 5명, 30홈런 이상은 11명이었다.

KBO는 그동안 0.4134~0.4374의 공인구 반발계수를 0.4034~0.4234로 조정하기로 했다. 일본 프로야구와 같은 수준. 보통 반발계수 0.001을 줄이면 비거리가 20㎝ 줄어드는데, KBO의 계획대로 0.01만큼 줄이면 비거리는 2m 정도 감소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반발계수 조정으로 공의 둘레와 무게, 실밥 크기도 바뀐다. 비거리 감소폭이 좀 더 늘어나는 효과가 나타날 수도 있다. 지난 시즌 인천 문학구장에서 나온 236개의 홈런 비거리와 방향을 예로 새 공인구 효과를 분석해 본 결과, 8.5%에 해당하는 20개 정도는 홈런이 되지 않았을 것이라는 분석도 있었다.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901120100087440006723&servicedate=20190112

평범한 일상에서 의미 찾자...

힌두교는첨단… 2019-01-12 (토) 15:25
만약에 올시즌 전체적인 홈런갯수가 줄어든다면 타자들 개쪽이겟습니다...타자들이 그동안 날린 홈런중에 상당수는

공의 반발지수에 도움을 얻어 언넘어갈 타구가 홈런이 되었다는 소리니깐...
     
       
프로숨쉼이 2019-01-12 (토) 20:51
투고타저-타고투저 현상으로 전체 홈런수가 급증하거나 급감하는건 예전에도 있었던 일이라 쪽팔릴거도 없습니다.
클로이모레츠… 2019-01-12 (토) 15:48
타자 거품 빠져야지 ;;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7
합법 스포츠 승무패 게임, 축구, 농구, 야구 경기 데이터 및 매치분석 제공 스포라이브 스포라이브 00:00
74532 [축구]  볼리비아를 이해하는 키워드 셋, 감독교체-99년생 신성-40시간 이동  이미지첨부 허밍타임2 11:21 0 64
74531 [농구]  골든스테이트 케빈 듀란트의 형, 21일 총격으로 사망  (1) 이미지첨부 허밍타임2 11:15 1 182
74530 [해외야구]  2020 메이저리그 올스타 초청경기 한국 개최 가시화…팬 페스티벌 올 가을 확정  참된자아 10:45 0 82
74529 [해외축구]  티바우트 쿠르트와 근황  (1) 딜리딩딜리동 08:39 0 265
74528 [농구]  개인적으로 워리어스 농구가  도깨비 08:26 0 148
74527 [해외야구]  강정호 끝내기 만리런  (5) 이미지첨부 Gnayn 07:20 1 570
74526 [야구]  제주 여행권·1000명분 식사… 우승하면 통 크게 쏜다  (1) ciel1004 00:26 0 228
74525 [야구]  각팀 확실한 토종선발카드가 누구누구 있을까요?  (6) unikaka 03-21 1 252
74524 [야구]  타점 순위 TOP 10  tyr7 03-21 1 416
74523 [야구]  2019 KBO ; 3강 8약  (1) comaster 03-21 0 530
74522 [야구]  각구단 개막전 선발 보니...  (5) 이미지첨부 unikaka 03-21 1 623
74521 [야구]  미디어데이 개 똥망이네요  (4) 얀쿡선생 03-21 0 600
74520 [농구]  'Lebron James' 를 기억하면서. 보내면서.  (5) 이미지첨부 Lebron23 03-21 4 403
74519 [야구]  제구 안되는 강속구 투수면 별로 아닌가요?  (43) 교미더머니 03-21 1 640
74518 [야구]  [야구는 구라다] 구종 천재와 NO 슬라이더.JPG  이미지첨부 샌프란시스코 03-21 0 493
74517 [야구]  대전 새 야구장 부지 한밭종합운동장 선정…2024년말 완공  (2) 빨간미루 03-21 2 217
74516 [야구]  3/23 야구 개막이네요  상숙달림이 03-21 0 176
74515 [농구]  농알못 질문입니다. 야투성공률 기준이 뭔가요?  (1) 비버u 03-21 0 241
74514 [야구]  최소 한달 이상 불량 공인구 사용해야 됨... 기간 늘어날 가능성도 ;  (5)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3-21 3 379
74513 [야구]  [엠스플 인터뷰] 다익손의 확언 “켈리 빈자리 채울 능력 보여주겠다.”  ciel1004 03-21 1 107
74512 [농구]  미로티치, 왼쪽 엄지 골절..밀워키 비상..!  BabyBlue 03-21 0 110
74511 [야구]  前 KIA 김진우, 멕시코리그 최초 진출…술탄네스와 1년 계약  (2) 참된자아 03-21 0 245
74510 [해외야구]  핸진이 1선발로 안나왔으면 좋겠는데...  (2) 락매냐 03-21 0 318
74509 [야구]  한화 이용규 결정 빠를수록 좋을듯....  (3) 흰혹등고래 03-21 0 514
74508 [해외축구]  잡다한 루머들  (5) 딜리딩딜리동 03-21 3 437
74507 [야구]  [배지헌의 브러시백] MLB는 ‘야구 미래’ 고민하는데…한국은 공인구 '땜질 처방'만  (3) ciel1004 03-21 2 285
74506 [야구]  개막전 방송사 중계편성  (1) 이미지첨부 unikaka 03-20 2 525
74505 [해외야구]  우리나라가 뭐가 부족해서...ㅜㅜ  (10) skhhhh 03-20 1 677
74504 [야구]  이용규 두차례 구단면담 때는 출장관련 서운함만 토로했다  (5) 겨울아가지마 03-20 0 733
74503 [축구]  슛돌이에게 물어봤습니다. 호날두 메시중 누가 더 좋아???  (6) 이미지첨부 likkycat 03-20 0 50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