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사회
  • 시사
  • 연예
  • 유머
  • 회원
  • 정보

브랜드연구소

RiZUM RZCOS 러판 준비중

   
[농구]

'포틀랜드 비상' 후드, 부상으로 시즌 마감 예상 ,,,

 
글쓴이 : yohji 날짜 : 2019-12-08 (일) 16:18 조회 : 563 추천 : 3  

 




[바스켓코리아 = 이재승 기자]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의 의료진이 엄청난 실책을 저질렀다.

『The Athletic』의 샴스 카라니아 기자에 따르면, 포틀랜드의 로드니 후드(가드-포워드, 203cm, 94.3kg)가 왼쪽 아킬레스가 파열되는 중상을 당했다고 전했다.


후드는 지난 7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LA 레이커스와의 홈경기에서 경기 초반에 부상을 당했다. 

부상 직후 발목을 부여잡았고, 아킬레스건 부상이 우려됐다. 

정밀검사결과 아킬레스가 찢어졌으며, 이로 인해 이번 시즌을 조기에 마감하게 됐다. 

돌아오는데 1년 이상이 소요되는 것을 감안하면 이번 시즌 출장은 어렵다.


『Bleacher Report』의 보도에 의하면, 후드는 경기 전에 이미 왼쪽 발목에 불편함을 호소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5일 열린 새크라멘토 킹스와의 경기에서 부상을 입은 것으로 예상됐다. 

그러나 포틀랜드 의료진이 이상이 없다는 소견을 냈고, 후드는 예정대로 경기에 나섰다. 결국, 사단이 나고 말았다.


이번 부상으로 포틀랜드는 물론 후드 개인에게도 상당히 치명적인 부상이다. 

지난 파이널에서 케빈 듀랜트(브루클린)도 아킬레스건이 파열되어 남은 결승전에 나서지 못했으며, 이번 시즌에도 뛰지 못하고 있다. 

이를 감안하면 후드는 빨라야 다가오는 2020-2021 시즌 초반에야 다시 돌아올 것으로 예상된다.

그는 이번 시즌 포틀랜드의 주전 스몰포워드로 활약해왔다. 

21경기에 모두 주전으로 나선 그는 경기당 11점(.506 .493 .778) 3.4리바운드 1.5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높은 필드골 성공률을 자랑하는 와중에도 평균 1.7개의 3점슛을 50%에 육박하는 성공률로 집어넣으면서 포틀랜드 외곽에 큰 도움이 됐다.

그러나 이번에 중상을 당하면서 포틀랜드는 또 다른 전력손실을 입게 됐다. 

이미 지난 시즌 막판에 유섭 너키치(왼쪽 정강이 골절)로 이번 시즌을 마감한 가운데 시즌 초반에 잭 칼린스(왼쪽 어깨 탈구)마저 전열에서 이탈했다. 

여기에 후드마저 부상을 당하면서 프런트코트 전력불과 몇 달 사이에 모두 전력에서 제외됐다.

포틀랜드는 최근 카멜로 앤써니를 데려오면서 반전의 기회를 마련했다. 

앤써니가 예상 밖의 선전을 펼치면서 전력공백을 메웠다. 그러나 후드가 중상을 당하면서 다시금 위기에 봉착하게 됐다. 

후드의 경우 주득점원들이 자리를 비울 때 공격을 이끌어 줄 수 있는 것을 감안하면 여러모로 이번 부상을 뼈아프다.

후드도 향후 계획을 세우는데 큰 차질을 빚게 됐다. 

그나마 그는 이번 여름에 포틀랜드와 다년 계약에 합의하면서 여지를 남겨뒀다. 

포틀랜드는 후드와 계약기간 2년 1,172만 달러의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마지막 해에는 선수옵션으로 묶여 있어, 시즌 후 후드가 결정해야 한다. 

이번에 다친 것을 감안하면 후드가 옵션을 써 잔류할 것이 확실시 된다.

한편, 포틀랜드는 레이커스와의 경기 전까지 최근 5경기에서 4승을 수확하는 등 이전의 부진에서 벗어날 기회를 갖게 됐다. 

그러나 레이커스전에 패한데다 후드마저 부상으로 낙마하게 되면서 포틀랜드는 단순한 1패 이상의 큰 손실을 입게 됐다. 

더 큰 문제는 잇따른 전력손실로 인해 이번 시즌 플레이오프 진출을 노리기도 쉽지 않아졌다는 점이다.

참고로 포틀랜드는 지난 2000년대에도 주축들 몸 관리에 실패했다. 

포틀랜드는 지난 2006 드래프트에서 라마커스 알드리지(샌안토니오)와 브랜든 로이, 2007 드래프트에서 그렉 오든을 지명했다. 

이들 삼인방을 중심으로 팀을 꾸리고자 했다. 

그러나 로이와 오든은 부상에서 자유롭지 못했다. 

이 과정에서도 의료진의 결정이 큰 영향을 미친 바 있다.

공교롭게도 이번에도 의료진의 결정으로 인해 부상에 영향을 미치면서 포틀랜드 의료진의 능력이 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NBA에서 특급 의료진이 구단 의료진으로 일하는 것은 아니지만, 10여 년 전에 이어 이번에도 의료진과 구단의 결정으로 인해 선수가 큰 부상을 당한 것은 여러모로 아쉬울 수밖에 없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51&aid=0000044622


안타깝네요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eTo마켓] [안내] eTo마켓 리뉴얼 예정입니다. (75)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휴대폰상담실] 휴대폰2대인데 1대를 와이프명의로 바꿔주면서 노트20으로 사주려고하는데 (1) 휴대폰상담실
1496 [농구]  샌안토니오 그렉 포포비치 감독 "빠른 농구를 펼치겠다"  이미지 yohji 12-05 2 57
1495 [농구]  내년 여름 FA되는 폴 조지 "LA 클리퍼스에서 은퇴하고 싶다"  (1) 이미지 yohji 12-05 2 54
1494 [농구]  어빙 "코로나19에 안전이 최우선"…인터뷰 없는 시즌 선언  (1) 이미지 yohji 12-05 4 71
1493 [농구]  "부상 걱정 때문에" 레이커스 AD가 '초대박' 계약 포기한 이유는 ,,  이미지 yohji 12-05 4 97
1492 [농구]  "코로나가 미워" 바람 잘 날 없는 MIN 칼-앤써니 타운스의 2020년  이미지 BabyBlue 12-05 3 69
1491 [농구]  듀랜트, 2월 14일 골든스테이트 방문 확정  이미지 BabyBlue 12-05 3 78
1490 [농구]  웨스트브룩 만나는 브래들리 빌 "존 월 트레이드는 충격이었다"  (1) 이미지 BabyBlue 12-05 3 73
1489 [농구]  레이커스, 내보냈던 퀸 쿡과 다시 계약 체결 ,,,  이미지 yohji 12-05 4 82
1488 [농구]  국내 남자 농구는 어디서 봐야하나요?  (1) 축구장 12-04 2 136
1487 [농구]  [이동환의 앤드원] 샐캡 사전: AD의 5년 재계약이 놀라운 이유 ,,,  (1) 이미지 yohji 12-04 4 115
1486 [농구]  커즌스의 계약은 보장되지 않은 조건 ... 캠프 계약  이미지 BabyBlue 12-04 3 141
1485 [농구]  앤써니 데이비스, LA 레이커스와 5년 재계약...2025년까지 남는다  (1) 이미지 yohji 12-04 7 134
1484 [농구]  휴스턴서 재회하는 '켄터키大 동기' 월과 커즌스, 부활 날갯짓 펼까  이미지 BabyBlue 12-03 4 68
1483 [농구]  폴 조지, “리버스 감독이 나를 제대로 활용하지 못했다” 공개 저격 ,,  (1) 이미지 yohji 12-03 6 132
1482 [농구]  ‘브루클린 vs 골든스테이트’로 시즌 스타트! NBA, 개막 일정 발표  이미지 BabyBlue 12-03 4 100
1481 [농구]  리안젤로 볼, DET와 1년 계약… 볼 형제 3명 모두 NBA 진출 성공!  이미지 BabyBlue 12-03 4 98
1480 [농구]  바툼 잡은 클리퍼스, 확실한 빅포워드 군단 도약  이미지 BabyBlue 12-03 4 86
1479 [농구]  NBA 선수 48명 무더기로 코로나19 확진, 정규리그는 23일 개막 ,,  (1) 이미지 yohji 12-03 6 134
1478 [농구]  'LAL과 2년 연장' 르브론, 아들 브로니와 함께 뛸 복선일까…2023년 여름 주목  이미지 yohji 12-03 6 95
1477 [농구]  웨스트브룩, 존 월과 맞트레이드로 워싱턴행 ,,  (1) 이미지 yohji 12-03 6 145
1476 [농구]  르브론, 레이커스와 2년 8500만$ 계약 연장 ,,,  이미지 yohji 12-03 6 102
1475 [농구]  정든 OKC 떠난 스티븐 아담스 "비즈니스의 일부분"  이미지 BabyBlue 12-02 4 110
1474 [농구]  BOS 에인지 단장, 떠난 옛식구에게 감사인사 “헤이워드, 보스턴을 선택해줘 고마워”  (1) 이미지 BabyBlue 12-02 4 75
1473 [농구]  ‘루카 매직’ 돈치치 “다음 시즌 목표는 우승, 코로나19 큰 변수 될 것”  이미지 BabyBlue 12-02 4 64
1472 [농구]  "시몬스-엠비드 콤비, 우승할 수 있다" 닥 리버스 감독의 호언장담  이미지 BabyBlue 12-02 4 83
1471 [농구]  골든스테이트, 선수 2명 코로나 양성... 트레이닝캠프 연기  이미지 BabyBlue 12-02 4 80
1470 [농구]  NBA, 잠정적인 크리스마스 매치업 발표…LAC-DEN 리벤치 매치 성사  이미지 BabyBlue 12-02 4 59
1469 [농구]  조아킴 노아, 클리퍼스에서 방출... 은퇴 수순?  이미지 BabyBlue 12-02 4 107
1468 [농구]  클리퍼스, 레지 잭슨과 재계약 ... 벤치 전력 유지  (2) 이미지 BabyBlue 12-02 5 82
1467 [농구]  듀란트 "하든에게 이적 제안? 지어낸 얘기"  이미지 BabyBlue 12-02 5 96
1466 [농구]  '왼쪽 무릎 부상' 캠바 워커, 개막전 출전 못한다  이미지 BabyBlue 12-02 4 60
1465 [농구]  “자이언-아담스 3점 없는데?” NOP 새 감독 “나는 그래서 좋다”  이미지 BabyBlue 12-01 4 94
1464 [농구]  '전 GSW 우승멤버' 앤드류 보거트, 은퇴 선언  이미지 BabyBlue 12-01 4 123
1463 [농구]  브루클린, 오코보와 1년 계약 ... 캠프 계약 추정  이미지 BabyBlue 12-01 4 73
1462 [농구]  휴스턴, 제럴드 그린과 재회 ... 1년 최저연봉  이미지 BabyBlue 12-01 4 81
1461 [농구]  에반 터너, BOS 어시스턴트 코치로 합류... 지도자 생활 시작  이미지 BabyBlue 12-01 4 80
1460 [농구]  미뤄졌던 코비의 명예의 전당 헌액식, 내년 5월에 열린다  이미지 BabyBlue 11-30 4 79
1459 [농구]  새크라멘토, 글렌 로빈슨과 1년 계약하며 윙 보강 ,,,  이미지 yohji 11-30 6 89
1458 [농구]  헤이워드, 사인앤트레이드로 샬럿행…보스턴은 28.5밀 트레이드 익셉션 획득  이미지 BabyBlue 11-30 4 94
1457 [농구]  벨리넬리, 고국 이탈리아 복귀 ... 볼로나와 3년 계약  이미지 BabyBlue 11-30 4 10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