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맨위로 ↓맨아래

   
[축구]

빅버드 레전드-최고의 MF 과외선생, 코치로 돌아온 김두현

 
글쓴이 : 헌병대 날짜 : 2020-01-07 (화) 09:00 조회 : 405 추천 : 2  

◇빅버드로 돌아온 김두현 '코치'. 스포츠조선DB [수원=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멀티 플레이어 김민우(30)의 재계약 '오피셜'이 뜬 6일, 수원 삼성은 또 다른 '빅네임'의 영입을 발표했다. 구단 역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이름, 김두현(38)이다. 직함은 '선수'가 아닌 '코치'다.

김두현은 2001년부터 2005년까지, 2009년부터 2015년까지 두 차례에 걸쳐 빅버드(수원 홈구장)를 누비며 K리그, FA컵, 아시아 클럽 챔피언십 등 다양한 종류의 우승컵을 팀에 안겼던 '레전드'.

2016년 성남FC로 떠나 말레이시아 네그리 셈빌란에서 현역생활을 마무리한 김두현 코치는 이임생 수원 감독의 러브콜에 흔쾌히 응했다. 지도자 첫 직장으로 친정팀을 택했다. 수도권 모 구단의 제안을 거절한 것으로 전해진다.

수원은 2020시즌을 앞두고 코치진에 큰 변화를 줬는데, 김 코치는 주승진 신임 수석코치(45)와 함께 이 감독을 보좌하는 1군 코치 역할을 맡는다. 김봉수 골키퍼 코치는 유임됐고, 피지컬 코치는 권보성 코치가 새롭게 선임했다.

이 감독은 6일 수원 모처에서 진행한 기자 간담회에서 "김 코치는 제가 수원 코치로 재직할 당시 선수로 뛰었다. 영국에 가서 유럽축구를 경험하고 K리그와 국가대표에서 좋은 활약을 했던 미드필더다. 김 코치가 우리 미드필더들의 전방 패스와 스루패스 능력을 고취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사진=수원 삼성 지난해 FA컵 결승전 2차전에서 '하드캐리'하며 수원에 우승컵을 안긴 미드필더 고승범(26)은 지난해 말 스포츠조선과의 인터뷰에서 "중원에서 볼을 배급하는 플레이를 익히고 있다"고 말했다. 이런 고승범에게 김 코치는 최고의 과외 선생이 돼줄 수 있다.

김 코치는 비교적 젊은 나이에 지도자로 입문했다. 한때 동료였던 수원 주장 염기훈(37)과는 한 살 차다. 수원과 성남FC에서 주장 완장을 찼을 정도로 리더십도 갖췄다. 여러모로 감독과 선수들간의 가교 구실을 하기에도 적합하다는 평가다.

이 감독은 "새로운 코치들은 선수들과 원팀이 되도록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 한마음이 되어서 최선을 다하자"고 원팀 정신을 강조했다.

수원=윤진만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나눔이벤트] 한국적인 피로회복제 [롱런랩] 5명 나눔 (237) 

글쓴이 2020-01-07 (화) 09:00
김두현 현역시절 반만이라도 해주길
Donghwa 2020-01-07 (화) 11:26
제라두현 ㅎ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남성스타일] 아웃포켓 CP 셔켓 남성스타일
84594 [해외축구]  [19/20 PL 25R] 토트넘 vs 맨시티 H/L  친절한석이 02-03 2 476
84593 [기타]  테니스 수준 여<<<남 동상금33억  (10)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2-03 3 886
84592 [농구]  휴스턴 vs 댈러스 하이라이트ㅣ2020.02.01  친절한석이 02-03 2 309
84591 [해외축구]  두장으로 말해주는 토트넘 VS 맨시티  (1) likkycat 02-03 5 1463
84590 [해외축구]  토트넘 손흥민...7호 골이네요..  (2) 무심도 02-03 3 1177
84589 [야구]  'LG 돌아온' 김용일 코치 "차우찬-김현수, 몸 상태 가장 좋다" [시드니 통신]  이미지첨부 강역개 02-03 2 395
84588 [농구]  최준용 선수 부상당하고 악플이 엄청난데 왜 그런거죠?  (1) 비버u 02-02 0 544
84587 [야구]  KIA 캠프비용 2배 효과 나타날거 같군요  흰혹등고래 02-02 2 539
84586 [야구]  선수이름 뭐예요???  (3) 이미지첨부 SMshin 02-02 0 966
84585 [야구]  NC] 김진성 연봉 삭감 속상해서 스프링캠프 하루만에 귀국..  (2) 얀쿡선생 02-02 1 692
84584 [기타]  호주오픈결승  (13) 너에게닿길 02-02 4 562
84583 [농구]  최근 릴라드 미쳤네요 ㄷㄷㄷ  (2) yohji 02-02 3 639
84582 [축구]  대구와 갑작스레 결별한 안드레 감독, 사우디 알 하즘 지휘봉 잡아  이미지첨부 헌병대 02-02 2 498
84581 [농구]  어빙, X-레이 결과 이상 無...MRI 촬영 예정  (1) 이미지첨부 yohji 02-02 3 470
84580 [축구]  유로2020 코파2020 국내중계권  (1) 힐스 02-02 2 497
84579 [해외야구]  류현진 선발 랭킹 5위 (MLB.com 선정)  참된자아 02-02 2 588
84578 [해외야구]  미국 주별 싫어하는 MLB팀 변화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2-02 4 730
84577 [해외축구]  MOTD 25R  (18) jambul 02-02 20 755
84576 [농구]  NBA 커리, 2월에도 결장…이르면 3월 중 복귀  (2) 이미지첨부 BabyBlue 02-02 3 354
84575 [야구]  '마이너스 29홈런' 김재환&한동민 반등 의지, "공인구 영향 아니다"  (5) 이미지첨부 강역개 02-02 2 479
84574 [기타]  안병훈 PGA 투어 첫 우승 3전4기 '기회는 왔다'  (1)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2-02 2 306
84573 [해외축구]  리버풀 소튼 - 리그경기 결과 입니다...  (12) 이미지첨부 봄의요정루나 02-02 8 760
84572 [해외축구]  리버풀 소튼 - 리그경기 라인업 입니다...  (4) 이미지첨부 봄의요정루나 02-01 4 369
84571 [야구]  KIA 다행히 김주찬이 스프링 캠프에 합류를 하다는 군요  (3) 흰혹등고래 02-01 3 423
84570 [농구]  릴라드가 기록을 세웠네요 ,,,  (5) yohji 02-01 4 559
84569 [기타]  우리나라 배구협회도 좋아지고있네요 ~ 김연경선수 위로금지급!!  (10) 비버u 02-01 2 635
84568 [농구]  코비추모경기보는중인데  (3) 오펜하이머 02-01 5 906
84567 [야구]  LG, '시민 폭행' 배재준에 무기한 자격정지 '철퇴'…"훈련·연봉지급 불가"  (6) 참된자아 02-01 3 733
84566 [야구]  박찬호 키스톤 이동…KIA 내야 전면 재구성, 수비력 UP [오!쎈 이슈]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2-01 3 471
84565 [축구]  [루나의 프리뷰] 리버풀 VS 소튼 전에 알아두면 좋은 정보들!!!  이미지첨부 봄의요정루나 02-01 2 362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