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농구]

이궈달라에 뿔난 멤피스 선수들 "빨리 트레이드되길"

 
글쓴이 : yohji 날짜 : 2020-02-04 (화) 16:30 조회 : 605 추천 : 4  

 



[루키=이동환 기자] 안드레 이궈달라의 행보에 멤피스 선수들이 뿔이 났다.

NBA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다가오고 있다. 한국시간으로 오는 2월 7일 새벽 5시다.

다양한 트레이드 루머가 쏟아지고 있다. 멤피스 역시 관심을 받고 있는 팀이다. 베테랑 포워드 안드레 이궈달라 때문이다.

멤피스는 지난해 7월 이궈달라를 트레이드로 영입했다.

디안젤로 러셀 영입을 위해 샐러리캡을 비우길 원하던 골든스테이트와 이해 관계가 맞았다.

멤피스는 줄리안 워시번을 골든스테이트에 넘기고 그 대가로 이궈달라, 2024년 1라운드 보호 지명권, 현금 200만 달러를 받았다.

이궈달라는 리빌딩 팀인 멤피스에서 뛰는 것을 원하지 않았고, 멤피스 역시 백전노장인 이궈달라를 전력 외 선수로 분류했다.

일반적으로 이런 상황에서는 바이아웃 협상을 통해 팀이 선수를 FA 시장에 풀어주기도 한다.

데리고 있더라도 득이 될 게 없기 때문.

하지만 이궈달라를 노리는 강팀이 많았던 탓에 멤피스는 굳이 바이아웃 협상을 진행하지 않았다.

시장 가치에 맞는 대가를 받으면서 이궈달라를 트레이드로 내보내겠다는 판단을 한 것이다.

하지만 이궈달라 트레이드 논의는 지지부진했다.

결국 그렇게 해가 넘어갔고,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다가왔다.

데드라인을 약 사흘 앞둔 현재 이궈달라는 휴스턴 혹은 밀워키행과 관련된 루머가 나오는 중이다.

이런 가운데 흥미로운 보도가 하나 나왔다.

데드라인까지 트레이드되지 못하고 멤피스 소속으로 남을 경우 이궈달라가 남은 시즌을 아예 뛰길 거부할 수 있다는 것이었다.

한 때 NBA 경기 중계 리포터로 활동했으며 현재는 '디 애슬레틱' 기자로 일하고 있는 데이비드 알드리지의 보도다.

4일 디트로이트전이 끝난 후 멤피스의 딜런 브룩스는 이궈달라와 관련한 질문을 취재진으로부터 받았다.

브룩스는 매우 솔직한 대답을 꺼냈다.

"이궈달라는 우리 팀에 있으면서도 여기서는 뛰길 원하지 않는 선수다. 얼른 트레이드됐으면 좋겠다. 이궈달라를 코트에서 적으로 만나 멤피스가 어떤 팀인지 빨리 보여주고 싶다."

멤피스의 '슈퍼 루키' 자 모란트도 브룩스의 말에 동의했다.

모란트는 동의한다는 의미의 이모티콘과 함께 브룩스의 인터뷰가 적힌 트윗을 인용했다.

이궈달라는 2017년 골든스테이트와 3년 4,800만 달러에 재계약했다. 이번 시즌이 계약 마지막 시즌이다.

올 시즌 이궈달라의 연봉은 1,718만 달러이며 이 연봉은 전액이 보장돼 있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98&aid=0000033327



요즘 멤피스 분위기 좋아서 이궈달라가 힘을 보태면 좋을텐데 ,, 노장의 선택이 아쉽네요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나눔이벤트] 마블 어벤져스 메탈퍼즐 3D입체 5명 나눔 (522) 

오하이몽 2020-02-04 (화) 19:51
제기억에 이궈달라는 스프링캠프 전에 이미 구단하고 트레이드나 바이아웃되기 전까기 뛰지않겠다고 상호협의한걸로 아는데 아닌가요? 멤피스도 이궈달라계약 받아주면서 골스에 1라픽받아서 이미 챙긴것도 있구요.
     
       
아재공룡둘리 2020-02-04 (화) 20:48
1700만달러 샐러리 먹는 베테랑 선수인데
왜 그런 협의가 나왔는지를 생각해야죠.
그냥 미니멈이나 루키 계약도 아니고 1700만입니다
멤피스 합류 전에 뛰기 싫다고 낸 그 수많은 잡음들을 떠올려야죠
멤피스 같은 팀에서 뛰기 싫다고 안하겠다고  하니 협의가 된거죠.
그냥 서로 상호협의 된거다, 라는 말하고는 맥락이 전혀 다릅니다
혀누곰 2020-02-04 (화) 21:33
팬들이나 멤피스 선수들이 이궈달라에게 꺼지라는 건 충분히 이해할 만 합니다. 안 뛴다는 협의도 트레이드 이후 이궈달라가 병신짓 하는 바람에 이뤄진걸로 알고 있구요.(그딴 협의를 해주지 말았어야...)

하지만 반대로 현재로선 이궈달라도 선택지가 없지 싶네요. 이미 안 뛴다는 협의를 하고 구단플랜에서 빠져있는데 이제와서 트레이드할 곳이 없으니 뛰라고 하면 그것도 웃긴듯.

동료든 팬이든 받아줄리가 없고 다른 구단은 사정 뻔히 아는데 좋은 값 쳐줄리가 없고 멤피스는 1라 + 200만달러에 그 연봉을 안은 셈이니 어떻게든 뽕은 뽑아야겠고... 총체적 난국이네요.
     
       
글쓴이 2020-02-04 (화) 21:43
지금 멤피스 기세가 너무 좋아서 이궈달라가 베테랑의 품격을 보여서 올시즌 마무리 잘하면

다음 시즌에도 불러주는 팀이 있을텐데 ,, 이렇게 마무리 해버리면 ;;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가성비.극.찬.템] 케이스 자동충전기능+ 선명한음질 = 블루투스 무선 이어폰 (108) 기린마켓
85192 [해외축구]  [19/20 UEL 16강 1차] 레인저스 vs 레버쿠젠 H/L  친절한석이 03-15 2 228
85191 [기타]  김연경 터키 리그, 계속 무관중 진행... 챔스 무기한 연기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3-15 2 359
85190 [해외축구]  [사커툰 축구 이야기] 린가드는 맨유에서 멀어져가고 있습니다.  풋볼리스트 03-15 4 343
85189 [해외축구]  [사커툰 축구 이야기] 포그바를 잊게한, 부르노 페르난데스에 대해 알아봅시다.  풋볼리스트 03-14 4 407
85188 [야구]  '데뷔 후 최저, 6홈런' 김태균의 자책 "창피했죠. 만회해야죠"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3-14 2 460
85187 [농구]  [NBA TALK] 어느 클래스가 더 뛰어날까 16 드래프트 vs 18드래프트 (1)  이미지첨부 yohji 03-14 2 324
85186 [농구]  'NO 리더십' 지미 버틀러가 밝힌 필라델피아를 떠난 이유 ,,  (2) 이미지첨부 yohji 03-14 2 457
85185 [농구]  ‘19살의 통 큰 선행’ 자이언, 홈구장 전직원 월급 사비로 지불 ,,,  (2) 이미지첨부 yohji 03-14 3 498
85184 [해외축구]  무버지 나를 낳으시고...  (3) 삼다水 03-14 6 743
85183 [해외축구]  심심이 너 Hoxy?  이미지첨부 삼다水 03-14 1 413
85182 [농구]  고베어에 사인받은 어린이팬, 코로나19 확진 (고베어 때문인지는 아직 불분명)  (1) 참된자아 03-14 4 373
85181 [해외축구]  에밀리아노 살라 추락사고, 조종사 면허증 없었다  (2) 이미지첨부 아이언엉아 03-14 3 513
85180 [해외축구]  英 관계자 "EPL, 조기종료 쉽지 않다"...중계권료 손실만 '1조'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3-14 2 459
85179 [해외축구]  석현준 리그앙최초 코로나 확진. ㅠㅠ  (1) 데쓰윙 03-14 2 521
85178 [야구]  양현종, 빅리그 진출 위해 3개 에이전시 뭉쳤다  (3) 흰혹등고래 03-13 2 457
85177 [야구]  '8억 기부' 박석민, "NC에 야구로 보답해야죠. 정말 미안해서…"  이미지첨부 강역개 03-13 2 575
85176 [레이싱]  2020 F1 개막전 호주 GP 취소, 다음 일정도 ‘불투명’  이미지첨부 마제스틸 03-13 4 300
85175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새 트렌드 “연봉, 나중에 주면 안되겠니?”  (1) 이미지첨부 yohji 03-13 3 727
85174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대박 연금’ 선수들, 보니야 말고 또 있네 ,,,  이미지첨부 yohji 03-13 2 470
85173 [해외축구]  [오피셜] '중단은 없다'던 EPL, 아르테타 확진에 곧바로 긴급 회의 소집...리그 중단 논의  (5) 이미지첨부 헌병대 03-13 5 742
85172 [해외축구]  맨유가 이기긴햇는데 좀...ㅋㅋ 어설프네요  풍운비 03-13 2 440
85171 [농구]  '3월의 광란'은 없다…미국대학농구 토너먼트도 취소  참된자아 03-13 1 261
85170 [해외야구]  메이저리그도 연기했네요  (3) 락매냐 03-13 1 482
85169 [해외축구]  EPL 한 달 중단되면 토트넘 챔스 갈 수 있을가요?  (3) 파고드는껑충… 03-13 2 577
85168 [해외축구]  [19/20 UEL 16강 1차] LASK 린츠 vs 맨유 H/L  (1) 친절한석이 03-13 2 238
85167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 밀워키 vs LA다저스 H/L  친절한석이 03-13 2 191
85166 [해외축구]  [19/20 UCL 16강 2차] 리버풀 vs AT마드리드 H/L  친절한석이 03-13 2 191
85165 [농구]  댈러스 vs 덴버 하이라이트ㅣ2020.03.12  친절한석이 03-13 2 197
85164 [기타]  플레이어스 임 18위 히데키 1위 - 1라운드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3-13 2 191
85163 [농구]  NBA에 퍼진 코로나19...도노번 미첼도 확진 판정  (3) 이미지첨부 yohji 03-13 2 395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