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게레로 주니어도 작심 발언 "알고 치면 5할도 치겠다!"

 
글쓴이 : yohji 날짜 : 2020-02-17 (월) 00:42 조회 : 683 추천 : 3  

 

토론토 블루제이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16일(한국시간) 플로리다 더니든 TD 볼파크에서 인터뷰를 하고 있다. 더니든(미 플로리다주) 최승섭기자 | [email protected]


[더니든(미 플로리다주)=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토론토를 대표하는 강타자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메이저리그를 강타한 사인훔치기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사인훔치기를 주도한 휴스턴에 대한 메이저리그 사무국 차원의 징계가 나온지 시간이 흘렀지만, 후폭풍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처벌 수위를 두고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고, 타 팀 선수들의 작심 발언도 줄을 잇고 있다.

휴스턴이 캠프 기간 사과 기자회견을 열고 사인훔치기를 시인했지만 오히려 사과에 진정성이 없다는 비난 역풍을 맞고 있다.

LA다저스 소속 코디 벨린저는 “휴스턴은 사인훔치기로 우승반지를 훔쳤고, (호세) 알투베는 (애런) 저지의 MVP를 가로챘다”면서 비판의 날을 세웠다.

이에 휴스턴 주전 유격수 카를로스 코레아가 “사실을 알지 못한다면 그냥 입 다물고 있어라”면서 맞대응해 분위기는 점차 격화되고 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16일(한국시간) 플로리다 더니든 TD 볼파크에서 인터뷰를 하고 있다. 더니든(미 플로리다주) 최승섭기자 | [email protected]


미국 플로리다 더니든에 위치한 토론토 캠프에서도 휴스턴발 사인훔치기는 화제의 중심에 있었다.

16일(한국시간) 개인 훈련을 마친 뒤 취재진과 인터뷰를 진행한 토론토 핵심 선수에게도 사인훔치기 관련 질문이 쏟아졌다.

지난해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토론토 최고 유망주 게레로 주니어는 이에 대해 “만약 무슨 공이 날아올지 알면 5할 타율을 칠 것이다. 잘은 모르지만 그 일(사인훔치기)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토론토 주전 유격수이자 게레로 주니어와 같은 야구인 2세(아버지가 단테 비셋)인 보 비셋도 비판 행렬에 동참했다.

비셋은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휴스턴이 도대체 무슨 생각을 하는지 모르겠다”면서 사과에 진정성이 없었다고 날을 세웠다.

토론토 뿐 아니라 메이저리그 타 팀 선수들도 휴스턴을 향해 맹공을 펼치고 있다.

2020시즌 개막 후 휴스턴이 받고 있는 비판의 화살은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68&aid=0000627052


화이팅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eTo마켓] 자꾸자꾸 생각나는 맛있게 매운맛 용두동쭈꾸미(300g) 바로 클릭 해주세요 (5) 

크루얼스나크 2020-02-17 (월) 01:08
사인훔친게 사실인데 뭘 입다물고 있어라야 ㅋㅋ 미친놈인가
헌병대 2020-02-17 (월) 04:17
사인훔친 사실말고 뭐가 더있나본데? ㅋㅋㅋ
풍선토끼v 2020-02-17 (월) 11:57
입 다물어야 할 놈이 남한테 입 다물라고 하는게 유머
참된자아 2020-02-17 (월) 12:14
비판하는 선수들이 더 나와야죠~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광고랜드] 오늘밤 - 소개팅, 만남, 채팅 - 가입시 하트 선물 (118) code404
2206 [해외축구]  [오피셜] 손흥민, 20일 새벽 4시 15분 맨유와 격돌!... EPL 일정 확정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0:00 1 131
2205 [해외축구]  [오피셜] EPL, 선수교체 3명→5명 & 서브는 7명→9명 확대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5 2 304
2204 [해외축구]  [오피셜] 토트넘서 비보..."구단 인원 1명 코로나19 확진"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4 3 401
2203 [해외축구]  가레스 베일 vs 손흥민  (5) 머천트 06-04 3 382
2202 [해외축구]  우레이 탓에 낮 경기 몰빵... "에스파뇰은 중국의 희생자다"  (4)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3 6 489
2201 [해외축구]  음바페 패스 모음  귀맹맹이 06-02 2 227
2200 [해외축구]  음바페 개인기 모음  귀맹맹이 06-02 2 463
2199 [해외축구]  토트넘 떠나는 FA 베르통언, 나폴리 2+1 계약 제시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1 2 206
2198 [해외축구]  베르통언 대체자 구해요’ 토트넘, ATM 사비치에 260억원 준비  놀자판 05-31 2 192
2197 [해외축구]  PSG-인터밀란, 785억에 이카르디 완전 영입 합의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31 2 244
2196 [해외축구]  [공식발표] 잉글랜드 FA컵, 재개에 잠정적 합의…결승전 8월 1일 유력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30 3 176
2195 [해외축구]  가시화된 EPL 재개 일정, 6월 17일 개최 8월 1일 종료(英 매체)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9 3 206
2194 [해외축구]  이재성, 독일 1부·스페인·잉글랜드에서 러브콜... 조율 중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8 1 258
2193 [해외축구]  AFC 선정 프리미어리그 최고 아시아 선수 투표중  (1) 헌병대 05-26 3 270
2192 [해외축구]  “리버풀-ATM UCL 경기로 41명 사망 촉발” 충격 보고서 공개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5 3 298
2191 [해외축구]  포체티노 감독 "감독직 복귀 준비...토트넘에서 모든 것 후회 없어"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4 3 363
2190 [해외축구]  FC 머머리 vs FC 풍성  (4) 이미지첨부 와령이 05-22 2 491
2189 [해외축구]  머리푼 반다이크  이미지첨부 와령이 05-22 1 475
2188 [해외축구]  사우디 국부펀드의 뉴캐슬 인수 승인, 6월 1일 발표(英매체)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2 2 328
2187 [해외축구]  베트남의 日 기술위원장 선임, 박항서 간섭·견제 아닌 '지도자 육성'이 주목적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1 3 447
2186 [해외축구]  EPL, 코로나19 양성 반응 6명...자가 격리 실시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0 3 519
2185 [해외축구]  이탈리아 축구 세리에A, 6월 14일 전에는 재개 못 한다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9 2 318
2184 [해외축구]  Borussia Dortmund 4-0 Schalke  이미지첨부 dusty 05-18 1 245
2183 [해외축구]  10년전 이니에스타  (1) 귀맹맹이 05-18 1 724
2182 [해외축구]  '지동원 데뷔+56분' 마인츠, 쾰른 원정서 2-2 무...15위 유지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8 1 407
2181 [해외축구]  "SON이 돌아왔다" 英 매체, 손흥민 컴백에 관심 고조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7 3 397
2180 [해외축구]  들뜬 日, “혼다가 토트넘 손흥민 제치고 1위”  (8)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5-17 4 1057
2179 [해외축구]  '메시vs호날두'...EPL 전현직 축구 선수 13명의 선택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6 2 502
2178 [해외축구]  다비드 비야 - 바르셀로나 시절  귀맹맹이 05-16 1 423
2177 [해외축구]  모리뉴, 미팅 중 동료 감독들에게 일침..."집에서 분데스리가나 봐"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5 1 46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