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나쁜 선례 남겼다" 다저스 3루수 터너, 커미셔너 비난

 
글쓴이 : 헌병대 날짜 : 2020-02-18 (화) 09:18 조회 : 974 추천 : 6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포트 샬럿) 김재호 특파원

LA다저스 주전 3루수 저스틴 터너는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사인 스캔들에 대한 롭 만프레드 메이저리그 커미셔너의 대처를 비난했다.

터너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오렌지카운티 레지스터' 등 현지 언론을 만난 자리에서 "다른 방식으로 대처할 수도 있었을 것"이라며 커미셔너의 대응을 비난했다.

메이저리그는 2017년과 2018년 외야 카메라와 알고리즘 프로그램을 이용해 상대 사인을 훔친 애스트로스에게 드래프트 지명권 박탈, 벌금, 단장과 감독 자격정지 1년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정작 이를 주도한 선수들에게는 징계를 내리지 않아 논란을 키웠다.

저스틴 터너는 만프레드 커미셔너를 공개적으로 비난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이후 대응도 실망스러웠다. 지난 17일 ESPN과의 인터뷰에서는 "우승팀 옆에 별표를 달거나 '금속 조각'을 다시 되돌릴 것을 요구하는 것은 헛된 일"이라며 애스트로스의 우승 자격을 박탈하는 것에 대한 부정적인 견해를 드러냈다. 이어 플로리다에서 열린 스프링캠프 미디어데이에서는 각 팀 감독들에게 '휴스턴에게 보복 행위를 할 경우 징계를 받을 것'이라 경고했음을 공개했다.

터너는 "나쁜 선례를 만들었다"며 커미셔너의 대응을 비난했다. "이제 월드시리즈에서 속임수를 써도 '괜찮을 것'이라 생각할 것이다. 우리는 다음에 월드시리즈에 진출하면 속임수를 써서 이기고 우승 트로피를 LA로 되가져온 다음에 로버츠(데이브 로버츠 감독)와 앤드류(앤드류 프리드먼 사장)를 실업자로 만들 것이다. 그래도 우리는 여전히 남은 여생 챔피언으로 불리게 될 것"이라며 우승 자격을 박탈하지 않은 것에 대한 유감을 전했다.

터너는 "커미셔너가 살면서 승리를 경험해봤는지 궁금하다. 아마 그러지 못했을 것"이라며 우승 트로피를 '금속 조각'이라 비유한 것에 대해서도 아쉬움을 전달했다. "이 방안에 있는 모든 선수들이 오프시즌 내내 훈련하고 캠프에 일찍 나타나 시간과 노력을 쏟는 이유는 다 그 트로피 때문이다. 이름도 커미셔너 트로피다. 그가 이에 대한 가치를 깎아 내린 것은 그가 얼마나 선수들과 동떨여져 있는 지를 말해준다"고 비난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MK스포츠

 [eTo마켓] [안내] eTo마켓 리뉴얼 예정입니다. (75) 

참된자아 2020-02-18 (화) 09:26
커미셔너가 '우승 박탈은 전례가 없어서 하지 않았다'고 했었는데

오히려 나쁜 선례를 만들었다고 제대로 디스 ㅋㅋㅋ
글쓴이 2020-02-18 (화) 09:38
터너가 말을 이리 잘했나 싶음
rangers1 2020-02-18 (화) 14:09
터너 말이 틀린게 없네요.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88617 [해외야구]  젠슨 ㅋ  (1) yohji 12:22 0 178
88616 [농구]  NBA, 12월 22일 개막-72경기 체제 검토 중 ,,,  yohji 11:38 1 79
88615 [농구]  스타더마이어, 내쉬 감독 이끄는 브루클린 코치진 합류 ,,,  이미지 yohji 11:37 1 54
88614 [해외야구]  다저스 모튼 상대로 리벤지 성공  (4) 참된자아 10:48 2 172
88613 [해외야구]  이르긴 하지만 다저로 기울었네요.  (3) 불휘기픈남우 10:25 2 138
88612 [해외야구]  연봉 1억’ 신인의 반란, 데릭 지터와 나란히…배리 본즈를 향한다  이미지 상숙달림이 07:59 1 273
88611 [해외야구]  '롯데 떠나 MLB 꽃길' 레일리, 내년 연봉 23억원 수직 상승  이미지 상숙달림이 05:05 1 279
88610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리버풀 vs 쉐필드 전에 알아두면 좋은 정보들!!!  (1)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3:47 1 121
88609 [축구]  [펌] 제주 유나이티드 VS 수원 FC  김진이희 00:28 1 77
88608 [야구]  켈리 15승~!  (2) 참된자아 10-23 3 254
88607 [야구]  [KIA-7] 가을야구-5.5; 콩깍지가 낀 심판을 만나가지고  흰혹등고래 10-23 2 168
88606 [야구]  그렇게 애원했건만...ㅠㅠ  (2) 가을이야기™ 10-23 5 302
88605 [야구]  김태형 감독은 굳이 안해도 말을 해서 본인 스스로 불구덩이 속으로 뛰어드는 기질이 있네요...  (2) 이미지 에르네스토 10-23 5 353
88604 [야구]  광주 헛걸음했던 김택진 NC 구단주, 이번엔 '대전으로'  (3) 아자 10-23 4 274
88603 [농구]  뉴올리언스의 즈루 할러데이 트레이드 관심 급증  이미지 BabyBlue 10-23 3 116
88602 [농구]  인디애나, 고든 헤이워드 트레이드 관심 표명  이미지 BabyBlue 10-23 3 103
88601 [해외야구]  선발 부족 때문에 미국 언론에서도 류현진 소환하던데  (2) 참된자아 10-23 5 353
88600 [해외야구]  ‘커쇼 전담포수’ 반스, 3차전 뷸러와 선발 출장…“프레이밍 능력 최상급” 로버츠 감독  (1) 이미지 yohji 10-23 5 116
88599 [해외축구]  고화질) 손흥민 유로파 골.gif  (2) 이미지 Xsellize 10-23 7 730
88598 [야구]  왜? LG는 기아한테만 잘해요?ㅋㅋ  (24) 이미지 가을이야기™ 10-23 7 328
88597 [농구]  머리 아픈 미네소타 사장 “확실한 1순위는 없는 것 같다”  이미지 yohji 10-23 5 129
88596 [농구]  ‘르브론 없이 1승 18패’ 터란 루의 LA 클리퍼스는 어떤 모습일까?  (2) 이미지 yohji 10-23 5 132
88595 [농구]  디트로이트를 절망에 빠뜨렸던 밴 건디는 어떻게 자이언을 지도하게 되었는가?  이미지 yohji 10-23 4 75
88594 [농구]  NBA 신인 드래프트, 11월19일 비대면 개최 ,,,  이미지 yohji 10-23 3 62
88593 [해외축구]  '실수 또 실수' 케파, 진짜 첼시와 끝... 램파드 칼 뽑았다  이미지 헌병대 10-23 3 382
88592 [해외축구]  1023 UEL MD 1 HL  (2) jambul 10-23 11 169
88591 [농구]  LAC 부임, 터런 루 감독이 바라본 팀 케미스트리 ,,,  이미지 yohji 10-23 3 175
88590 [야구]  이젠 하다하다 백투백투백투백을 치고도 지는군요...  (6) 혀누곰 10-22 4 591
88589 [야구]  [KIA-8] 가을야구-5.5; 지금 가을야구 중이라는 한화팬  흰혹등고래 10-22 3 170
88588 [축구]  [펌] 수원 삼성 VS 성남 FC  김진이희 10-22 3 6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