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맨아래

   
[해외야구]

'사인 훔치기' 휴스턴 첫 시범경기서 '야유 봇물'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20-02-23 (일) 13:12 조회 : 978 추천 : 5  

'사인 훔치기' 스캔들로 팬들의 비난을 한 몸에 받은 미국프로야구(MLB) 휴스턴 애스트로스 구단이 올해 쉽지 않은 레이스를 예감했다.

예상대로 휴스턴의 첫 시범경기에서 팬들의 야유가 쏟아졌다.

AP통신은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 팜비치의 피팀 볼파크에서 열린 지난해 월드시리즈 우승팀 워싱턴 내셔널스와 휴스턴의 시범경기의 분위기를 자세하게 묘사했다.

2017년 전자 장비를 활용한 불법적인 사인 훔치기 추문으로 메이저리그를 발칵 뒤집어 놓은 휴스턴은 하필이면 작년 월드시리즈에서 패한 워싱턴과 시범경기 첫판에서 맞붙었다. 양 팀은 피팀 볼파크를 스프링캠프 훈련장으로 함께 쓴다.

워싱턴 팬의 야유가 적힌 피켓을 회수하는 경기장 운영 요원 [AP=연합뉴스]

이날의 홈팀은 휴스턴이었다. 휴스턴 유니폼을 입은 팬들은 야유를 받았고, 워싱턴 팬들과 선수들은 따뜻한 환대를 경험했다.

한 워싱턴 팬은 휴스턴 더그아웃 뒤쪽에 앉아 '내 증오가 보이느냐'라고 크게 쓴 피켓을 들었고, 다른 한 팬은 2017년 휴스턴의 월드시리즈 우승은 사기라는 의미에서 '휴스턴'이라는 영어 글자와 함께 별표를 함께 담은 종이를 들어 보이기도 했다.

탬파베이에서 온 매슈 실리먼이라는 팬은 항의 내용이 적힌 피켓을 경기장 운영 요원에게 빼앗긴 뒤 "워싱턴의 빅 팬으로서 이것은 잘못됐다"며 "휴스턴은 사기꾼들"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팬들은 경기장 아나운서가 '애스트로스'란 말을 할 때마다 야유를 이어갔다.

휴스턴 주전이자 사인 절도 추문의 주역들인 호세 알투베, 카를로스 코레아, 랜스 매컬러스 주니어 등은 더그아웃 바깥에 서 있을 때 야유를 피하지 못했다.

어떤 팬은 알투베에게 "오늘 경기에 출전하는 게 두려우냐"고 따지기도 했다.

더스티 베이커 휴스턴 감독은 이날 주전이 아닌 후보 선수들을 대거 선발로 투입했다.

빅리그 스타들을 보려고 먼 길을 마다하지 않고 시범경기 첫 경기를 관전하러 오는 팬들을 위해 간판선수들을 2∼3명 정도 예의상 선발로 기용하는 보통의 경우와는 전혀 달랐다.

몇몇 팬들은 휴스턴 선수들이 사인을 훔친 뒤 이를 타석에 있던 타자에게 알려주려고 더그아웃 쓰레기통을 두들겼던 점에 착안해 앉아 있던 금속 의자를 시끄럽게 두들기기도 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

역시 예상대로 온갖 야유는 다 나오는듯

그래도 우승한 워싱턴이라 이 정도지

양키스나 다저스였으면...

Melodies & Memories
 [eTo마켓] 전자렌지만 있으면 냉동밥도 갓지은 밥으로! 에어캡기술 밀폐용기세트 (7) 

rangers1 2020-02-23 (일) 17:45
시즌 돌입하면 야유가 더 세지겠네요.
물거품 2020-02-23 (일) 18:33
휴스톤은 역사를 새로 쓴 수준이라...
한세대 바뀌기전까지는 힘들 것 같음
디비전 시리즈만 올라가도, 끊임없이 욕먹을듯
士절 2020-02-23 (일) 18:42
홈경기에 스프링트레이닝에 저정도 야유면 정규시즌 어웨이 경기 기대되네요 ㅋㅋㅋ
불휘기픈남우 2020-02-23 (일) 19:00
쓰레기 휴스턴은 해체해야,,,
륜의 2020-02-24 (월) 01:00
양키스 만나면 ㅋㅋ 재밌을듯
도선52 2020-02-26 (수) 13:58
인터리그에서 다저스 원정 언제 오나....
볼만 할거 같은데.....
아재공룡둘리 2020-02-26 (수) 20:07
쓰레기팀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휴대폰 구매는 온라인으로! 이토랜드 회원을 위한 특가제안 (105) 카멜레옹
85379 [농구]  34번은 올라주원? 샤크? 바클리? NBA 등번호별 최고는?  이미지첨부 yohji 13:12 1 62
85378 [농구]  NBA 선수들, 기존 연봉의 50% 이하 수령 예정  (1) 이미지첨부 BabyBlue 10:47 1 124
85377 [해외축구]  UEFA 주관 모든 축구대회 무기한 중단  헌병대 10:22 2 88
85376 [해외야구]  MLB - 2020 런던 시리즈 취소 공식 발표  참된자아 09:15 1 72
85375 [기타]  선수들 병역특례는 완전 없어진건가요 ?  (4) 아자 09:14 0 131
85374 [해외야구]  대만프로야구 - 4월11일 '무관중 개막전' 확정  참된자아 09:12 1 46
85373 [기타]  코로나 사태에 윔블던도 취소...2차 세계대전 이후 처음  (2) 양치기총각 08:37 0 83
85372 [야구]  KIA타이거즈, 2020시즌 팬북 2만부 발간  이미지첨부 흰혹등고래 04-01 0 129
85371 [농구]  '26년 전 오늘'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 마이너리거 된 날 ,,,  이미지첨부 yohji 04-01 2 224
85370 [해외야구]  추신수의 특별한 기부  (2)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4-01 4 303
85369 [해외야구]  실책→펑고 300개, 볼넷→30분 질책, “진짜 악마인가” 아베 감독의 지옥 훈련  (1) 참된자아 04-01 2 241
85368 [야구]  잘 던지는 노성호-잘 치는 김응민, 삼성의 2차 드래프트 악몽 지울까  이미지첨부 강역개 04-01 2 102
85367 [해외축구]  손흥민 치솟는 주가, 메시가 뽑은 '세계 최고의 재능 25인' 포함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4-01 3 595
85366 [해외야구]  '류현진 연고지' 토론토, 6월까지 모든 행사 취소 결정  (2) 참된자아 04-01 2 215
85365 [야구]  KIA 기다리던 공격형 포수  흰혹등고래 03-31 2 492
85364 [야구]  이학주 회복·심창민 전역…삼성에 개막 연기는 악재만은 아니다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3-31 2 250
85363 [기타]  한유미 배구 FA 자격이 따로 있어요  (1) 친절한석이 03-31 2 386
85362 [농구]  '모비스의 심장' 양동근, 은퇴 결정 ,,,  이미지첨부 yohji 03-31 3 352
85361 [해외축구]  인테르, 산체스 완전 영입 없다… 맨유로 리턴  양치기총각 03-31 2 253
85360 [기타]  도쿄올림픽 경기장 반입 금지 물품에 '욱일기'는 제외  (1) 참된자아 03-31 2 335
85359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역대 WAR 1위는 누굴까?  (2)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450
85358 [농구]  "도대체 코트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  이미지첨부 yohji 03-31 2 371
85357 [해외축구]  '1조1500억원' 회수 막자… PL, 5월초 재개안 추진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3-31 2 421
85356 [야구]  선수와 팬 달래는 반가운 연습경기  흰혹등고래 03-30 2 386
85355 [해외축구]  아스널, 마침내 ‘주급 5억 외질’ 보낸다…재계약 협상 없다  양치기총각 03-30 2 335
85354 [해외축구]  EPL 시즌 취소될 경우 손흥민 득실  (4) 파고드는껑충… 03-30 1 757
85353 [해외축구]  바르셀로나 변종 아다마 트라오레.mp4  (1) 풋볼리스트 03-30 1 428
85352 [해외축구]  흥민이도 토트넘 떠났으면 좋겠다....  (11) 펀딕 03-30 3 548
85351 [야구]  손혁 감독 "외국인선수들, 격리조치 이해하지만 아쉬워해" [고척 톡톡]  (2) 이미지첨부 강역개 03-30 2 284
85350 [야구]  야구 9회 너무 길다, 6회까지만  (8) 문나섭 03-30 2 7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