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베트남 언론의 강요, "박항서, 제 2의 고향 위해 스스로 임금 삭감해야"

 
글쓴이 : 강역개 날짜 : 2020-04-02 (목) 17:48 조회 : 1082 추천 : 8  


 

[OSEN=이인환 기자] "박항서 코로나 기부는 좋았지만 상황을 고려하면 더 많은 것을 해라"


베트남 '베트남넷'은 2일(한국시간)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 많은 팀이 긴축 정책을 펼치고 있는 상황서 박항서 코치도 자발적으로 임금을 삭감해야 한다"라고 보도했다.


코로나로 인해 전 세계 축구가 혼란에 빠졌다. 각 구단은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임금 삭감에 나서고 있다. 주된 대상은 팀 재정에 큰 영향을 끼치는 선수와 감독들의 연봉.


FC 바르셀로나 선수단은 무려 70%의 임금 삭감에 동의했다. 레알 마드리드, 바이에른 뮌헨, 유벤투스 등 여러 빅클럽들도 선수들의 임금 삭감에 동의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역시 구단들의 재정 건전성을 위해 임금 삭감을 장려하는 추세다. 이런 분위기는 국가 대표팀에서도 불고 있다.


베트남넷은 "코로나로 인해 정상적으로 스포츠 산업이 돌아가지 않으며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일부 선수들과 코치는 자발적인 임금 삭감으로 어려움을 공유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코로나-19 여파로 재정적 어려움에 빠진 태국축구협회(FAT)는 협회 임직웜을 포함해서 니시노 아키라 태국국가대표팀 감독의 연봉을 모두 삭감했다.


자발적인 임금 삭감에 나서지는 않았지만 박항서 감독은 5000달러(약 610만 원)의 코로나 기부금을 내며 사회적 책임을 대했다. 베트남축구협회(VFF)는 지난 1일 박항서 감독의 연봉 삭감은 없다 밝힌 상태다.

베트남넷은 "VFF가 쉽게 박항서 감독의 연봉을 깎지는 못한다. 다른 대표팀과 달리 VFF가 아닌 베트남 대기업이 대신 연봉을 주기 때문에 삭감이 쉽지 않다"라고 분석했다.


이 매체는 "기부는 좋았지만 박항서 감독은 베트남 스포츠의 전반적인 상황을 고려하면 더 많은 것을 해야 한다. 제 2의 고향(베트남)을 위해 더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전 세계 축구가 멈추면서 국가 대표팀 경기 역시 멈췄다.

베트남넷은 "일이 없으니 박 항서 감독이 더 낮은 연봉을 받아야 한다. 국내 구단과 선수들은 연봉을 깎는데 감독만 다 받는 것은 이상하다"라고 강조했다.


베트남넷은 "니시노 감독은 연봉을 깎아 태국 대표팀에 도움을 줬다. 박항서 감독도 따라해야 한다. 아마 그도 알아서 연봉 삭감을 제안했을 것"이라 예상했다.



[email protected]

 [eTo마켓] 샤워필터의 끝판왕 수에이드 샤워필터 (8) 

원유40퍼센트 2020-04-02 (목) 17:50
베트남 놈들 슬슬 배따지가 부르는듯
     
       
고수진 2020-04-03 (금) 17:48
기레기 탓이죠
폭풍속으로65… 2020-04-02 (목) 17:50
감독님... 베트남 이주를 생각하신다던데...
저기는 여기보다 더한 나라 같습니다. 빨리 손절하시길...
김몽실 2020-04-02 (목) 17:51
양아치 본성 나오는건가..
몰라새캬 2020-04-02 (목) 17:56
돈 더받고

고향 아닌거로 콜?
혼이담긴구라 2020-04-02 (목) 20:34
베트콩 놈들은 월남전 때 처럼 조져줘야 함
TShark 2020-04-02 (목) 20:38
지금이 자리 물러날 때인듯..
섬광마술 2020-04-02 (목) 22:26
참 이번 사태가 힘들지만 한편으로는 좋은점도 있다고 생각하는게
바로 이런식으로 원래 이새키들은 이런놈들이었지 라는걸 다시 상기시켜주는 결과가 나옴
이건 손해를 봐서라도 빨리 손절하는게 좋을 것 같다는 생각
참된자아 2020-04-03 (금) 01:16
당사자가 아닌 기레기들이 왜 간섭이지...
rangers1 2020-04-03 (금) 11:56
돈 주는 측도 아무 얘길 안하는데 기자들이 왜 이래라 저래라? 어디나 기레기들 많네요.
     
       
고수진 2020-04-03 (금) 17:58
ㅡㅡ 히딩크 감독  시절 한국 기레기 딱 저랬죠
초보미 2020-04-03 (금) 13:54
자신들부터 제1의 고향을 향한 사랑 크기만큼 대폭삭감한후에 외국인의 참여를 바라던 말던 해야지
빨갱이들이 자국을 사랑하는 마음도 없고 염치도 없네....
고수진 2020-04-03 (금) 17:48
한국 기레기 가지고 한국인들ㅇㅣ 다 저렇다 이러는 꼴
가오갤라쿤 2020-04-03 (금) 21:37
어짜피 재들 박항서 나와도 다시 데려오라고 할 애들임..글고 결과를 그만큼 내줬고 방법도 알려줬으면 고마워 적당히 해애되는데 그런게 없으면 저 동네도 뻔한거야..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광고랜드] 구글OS를 탑재한 고효율 스마트워치 틱워치프로 (115) 아이픽몰
2204 [해외축구]  [오피셜] 토트넘서 비보..."구단 인원 1명 코로나19 확진"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9:53 3 354
2203 [해외축구]  가레스 베일 vs 손흥민  (4) 머천트 09:44 3 316
2202 [해외축구]  우레이 탓에 낮 경기 몰빵... "에스파뇰은 중국의 희생자다"  (4)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3 6 388
2201 [해외축구]  음바페 패스 모음  귀맹맹이 06-02 2 217
2200 [해외축구]  음바페 개인기 모음  귀맹맹이 06-02 2 458
2199 [해외축구]  토트넘 떠나는 FA 베르통언, 나폴리 2+1 계약 제시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1 2 204
2198 [해외축구]  베르통언 대체자 구해요’ 토트넘, ATM 사비치에 260억원 준비  놀자판 05-31 2 189
2197 [해외축구]  PSG-인터밀란, 785억에 이카르디 완전 영입 합의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31 2 237
2196 [해외축구]  [공식발표] 잉글랜드 FA컵, 재개에 잠정적 합의…결승전 8월 1일 유력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30 3 174
2195 [해외축구]  가시화된 EPL 재개 일정, 6월 17일 개최 8월 1일 종료(英 매체)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9 3 206
2194 [해외축구]  이재성, 독일 1부·스페인·잉글랜드에서 러브콜... 조율 중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8 1 252
2193 [해외축구]  AFC 선정 프리미어리그 최고 아시아 선수 투표중  (1) 헌병대 05-26 3 268
2192 [해외축구]  “리버풀-ATM UCL 경기로 41명 사망 촉발” 충격 보고서 공개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5 3 294
2191 [해외축구]  포체티노 감독 "감독직 복귀 준비...토트넘에서 모든 것 후회 없어"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4 3 363
2190 [해외축구]  FC 머머리 vs FC 풍성  (4) 이미지첨부 와령이 05-22 2 488
2189 [해외축구]  머리푼 반다이크  이미지첨부 와령이 05-22 1 473
2188 [해외축구]  사우디 국부펀드의 뉴캐슬 인수 승인, 6월 1일 발표(英매체)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2 2 326
2187 [해외축구]  베트남의 日 기술위원장 선임, 박항서 간섭·견제 아닌 '지도자 육성'이 주목적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1 3 447
2186 [해외축구]  EPL, 코로나19 양성 반응 6명...자가 격리 실시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5-20 3 517
2185 [해외축구]  이탈리아 축구 세리에A, 6월 14일 전에는 재개 못 한다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9 2 318
2184 [해외축구]  Borussia Dortmund 4-0 Schalke  이미지첨부 dusty 05-18 1 245
2183 [해외축구]  10년전 이니에스타  (1) 귀맹맹이 05-18 1 723
2182 [해외축구]  '지동원 데뷔+56분' 마인츠, 쾰른 원정서 2-2 무...15위 유지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8 1 406
2181 [해외축구]  "SON이 돌아왔다" 英 매체, 손흥민 컴백에 관심 고조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7 3 394
2180 [해외축구]  들뜬 日, “혼다가 토트넘 손흥민 제치고 1위”  (8) 이미지첨부 상숙달림이 05-17 4 1053
2179 [해외축구]  '메시vs호날두'...EPL 전현직 축구 선수 13명의 선택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6 2 500
2178 [해외축구]  다비드 비야 - 바르셀로나 시절  귀맹맹이 05-16 1 423
2177 [해외축구]  모리뉴, 미팅 중 동료 감독들에게 일침..."집에서 분데스리가나 봐"  (1)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5 1 465
2176 [해외축구]  日전설 혼다, J리그 작심 비판 "감독 자격증 없애라, 난 안한다"  이미지첨부 헌병대 05-14 2 490
2175 [해외축구]  아.. 탈모빔 맞으신 베컴형님  (1) 이미지첨부 와령이 05-13 2 5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