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142km도 만족' 정찬헌, "구속 여기서 멈춰도 돼, 움직임이 중요" [잠실톡톡]

 
글쓴이 : 강역개 날짜 : 2020-04-05 (일) 18:30 조회 : 463 추천 : 2  


[OSEN=잠실, 이종서 기자] "여기서 멈춰도 됩니다."


정찬헌(30LG)은 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실시한 청백전에 백 팀 선발 투수로 나와 2이닝 1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총 투구수는 15개. 최고 구속은 142km가 나왔다.


2018년 27세이브를 올리며 지난해에도 LG의 뒷문 단속 기대를 모았던 정찬헌은 허리 통증으로 5월 말을 끝으로 1군 엔트리에 오르지 못했다. 이후 허리 수술을 받았고 재활 끝에 이날 다시 마운드에 섰다.


최고 구속이 142km로 과거보다 구속이 눈에 띄게 떨어졌지만, 정찬헌은 "만족한다"고 웃었다.


정찬헌은 "다른 의미가 아닌 재활의 한 단계라고 생각했다. 공을 잘 던지고, 좋은 결과 내야한다고 의식하지는 않았다"라며 "적은 투구 수에 2이닝을 소화는 긍정적이다. 볼을 많이 내주지 않고 안타를 많이 맞더라도 초구, 2구에 칠 수 있는 공을 던진 것이 좋았다. 70~80% 정도 올라왔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정찬헌은 "호주에서는 많이 좋지 않았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몸 상태도 좋아졌다. 투구량을 늘리면서 좋은 밸런스가 됐다. 좋았던 모습이 조금씩 나타났다. 팔 각도가 옆으로 내려간 것이 있지만 의식하지 않았다"고 이야기했다.


팔각도가 달라지면서 어색은 했지만, 긍정적인 마음을 먹었다.

그는 "바뀐 밸런스라 최대한 스트라이크 많이 던지려고 했다. 좋았던 변화구 각이 바뀌었지만, 십 몇년 동안 던진 공이 바뀐 것이라 긍정적인 요소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미소를 지었다.


구속에 대한 미련을 던진 이유에 대해 정찬헌은 "사실 수술한 뒤 내 몸 상태가 완벽하지 않으니 예전처럼 공을 던질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하면서 구속에 대한 미련을 내려 놓았다. 다만 어떻게 하면 타자의 히팅 포인트 앞에서 내 공의 움직임으로 범타를 만들까에 많은 포커스를 뒀다"라며 "그동안 공은 좋지만 공이 깨끗해서 치기 쉽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그래서 지저분하게 던지면 어떨까라고 생각을 하면서 신경을 썼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정찬헌은 "개막이 정해져 있지 않다보니까 언제라고 못박을 수는 없다. 다만, 개막하고 한 달 뒤를 바라봤는데, 뒤로 밀려도 개막하고 한 달 뒤를 생각하려고 한다. 똑같은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나눔이벤트] [자동응모] 누구나쉽게 명화그리기 DIY (622) 

헌병대 2020-04-05 (일) 22:51
빈볼던지고 싸다구 맞던 찬헌이네ㅋㅋ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광고랜드] [울트라패션] 폭풍간지 여름옷 만원도 안하는 곳 (37) 스폰서박스
86211 [야구]  KIA 숨죽이고 실속 차릴때 인듯  흰혹등고래 22:53 0 11
86210 [야구]  한화 최다연패 기록 경신 가능???  (3) 나나들이 22:03 2 126
86209 [야구]  김태균의 수비 에러(?).gif  (7)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21:45 0 255
86208 [야구]  이게 야구냐 ㅋㅋㅋㅋ  (1) 이휘아 21:03 1 254
86207 [야구]  정찬헌 11삼진을 보게 될줄은 ㄷㄷㄷ  (2) 참된자아 20:42 1 221
86206 [야구]  엘지 삼성 역대급 4회네요 ㄷㄷ  (3) 현수님 20:02 1 301
86205 [야구]  기아가 롯데한테 원래 이렇게 강했나요??  (6) 포이에마 19:54 2 142
86204 [야구]  기아팬 일단 소리~ 질러요.  (4) 화대무박종주… 18:42 1 140
86203 [야구]  김호령 첫타석 홈런 ㅋㅋㅋㅋㅋㅋ  (2) 포이에마 18:40 2 161
86202 [야구]  어제 송광민 에러 장면.gif  (4)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17:34 2 391
86201 [야구]  이용찬, 우측 팔꿈치 인대 손상으로 수술…FA 일수는 채웠다  (1) 참된자아 17:31 1 112
86200 [야구]  '당돌한' 이민호, "1승1패…원태인 선배랑 3번째 붙고 싶다" [잠실 톡톡]  이미지첨부 강역개 17:23 1 81
86199 [농구]  '아쉬운 마무리' 빈스 카터, 22년 정든 코트와 작별한다  (4) 이미지첨부 yohji 15:10 4 147
86198 [해외축구]  [오피셜] 토트넘서 비보..."구단 인원 1명 코로나19 확진"  (3) 이미지첨부 헌병대 09:53 3 350
86197 [해외축구]  가레스 베일 vs 손흥민  (4) 머천트 09:44 3 312
86196 [해외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확진자 4명, 일본프로야구 19일 개막 강행  (2) 참된자아 09:23 2 178
86195 [해외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확진자 2명 발생  (2) 참된자아 00:10 2 256
86194 [야구]  KIA 양현종 자책점 1등 롯대 잡고 타자는 전원안타  (1) 흰혹등고래 06-03 3 277
86193 [야구]  오랜만에 각 풀고 봅니다.  (4) 이미지첨부 화대무박종주… 06-03 3 396
86192 [야구]  아니 롯데가 이런 개삽질을 하는데 한화보다 사정이 낫다니...  (4) 혀누곰 06-03 4 329
86191 [야구]  한화) 가지가지한다...ㅋㅋㅋㅋ  (14) 프리크루 06-03 5 628
86190 [농구]  NBA 역대 최고 슈터 톱 15, 1위 스테판 커리  (11) 이미지첨부 BabyBlue 06-03 3 451
86189 [야구]  등판하면 결정적인 한 방! 살라디노, 원태인 특급 도우미 인증  (1) 이미지첨부 강역개 06-03 2 191
86188 [해외야구]  MLB 퍼펙트게임 오심 어느덧 10주년  (1) 이미지첨부 참된자아 06-03 3 504
86187 [기타]  김연경선수와 흥국생명 구단간에 이적문제로 떠들썩했는데 정확히 아시는분 설명부탁드립니다!  (3) 비버u 06-03 0 252
86186 [해외축구]  우레이 탓에 낮 경기 몰빵... "에스파뇰은 중국의 희생자다"  (4) 이미지첨부 헌병대 06-03 6 382
86185 [농구]  농구 타임아웃 규칙 질문있어요  남de자nic 06-03 0 119
86184 [야구]  5할기준 5강5약  (3) 상숙달림이 06-03 2 433
86183 [야구]  유희관 37번째 통산 90승  (6) 이휘아 06-03 1 390
86182 [야구]  SK)우리도 포수가 있다~!!!  (2) 이미지첨부 카일러스 06-02 3 43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