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0] (블박) [발암주의] 김여사들 면허증 뺐어야 하는 이유..… (75)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부동산]

전세담보 대출 절대로 동의해 줄 것이 못되는 군요.

 
글쓴이 : 마징z 날짜 : 2019-02-12 (화) 00:00 조회 : 702 추천 : 0    
새로운 세입자분이 전세담보 대출을 동의해 달라고 해서 그러겠다고 했습니다.
참고로 반전세라 보증금과 월세가 존재합니다.

오늘 은행이라는데서 전화가 오더니  집으로 등기를 보냈다   동의하냐고 하길래 
이것저것 물어보니 문서보면 된다길래 
일단 내용좀 읽어보고 이야기 하자고 내일 이야기 하기로 했습니다.

집에와서 보니...
달랑 한장짜리 근질권설정통지서가 와 있더군요.

내용에는 보증금의 96%를 근질권설정을 하고 미납된 월세등 당연공제액은 빼고 은행에 갚으면 된다고 되어 있더군요,

그런데 문제가 몇가지 보이네요...

첫번째 은행에서 온 서류가 아닙니다.
통지대리인이라고 무슨 법무법인에서 보냈는데 문서의 내용상 세입자의 대리인입니다.
위임장 같은 서류는 있지도 않구요..
근질권설정이 되면 그 금액만큼은 은행에 변제해야 하는데 문서에 명시된 당연공제액등의 문제가 발생하면
은행에 그 금액 빼고 갚아야 하는지를 은행이 아니라 세입자의 통지대리인이 이렇게 하면 된다고 이야기되어 있습니다.
즉 은행에서 우리는 그런말 한 적 없다고 하면 꼼짝없이 제가 다 뒤집어 쓰기 딱 좋게 되어 있습니다.
실제로도 은행은 문서를 보낸적 없으니까요...

게다가 당연공제액에 대해 임차인이 연체한 공과금과 월세, 임차주택파손시 이로인한 손해배상금 등 이라고 애매하게 되어 있습니다.
명도소송비용과 집딸리 비용, 연체로 인한 이자등이 포함되는지도 명시 안되어 있습니다.
전세자금 대출 동의를 안하면 당연히 보증금에서 까야 하는 내용들입니다.


두번째. 예를 들어 2월20일로 설정되었는데...
당연공제액에서 주택 파손등으로 인한 금액책정은 2월20일 세입자가 나간이후 점검하면서 산정되는데
그렇게 되면 2월20일날 은행에 돈을 줄수가 없습니다.
그러면 그 이후 주게 되면 그에 따라 발생하는 금융비용(이자등)은 누가 부담하는지 안나와 있습니다.

세번째 
발신인이 세입자의 통지대리인으로 되어 있는데 이 통지 대리인이 진짜 대리인인지 아닌지 알 길이 없습니다.
적어도 위임장이 있든 뭐든 있어야 한다고 보는데 전혀 없는 정체불명의 법무법인이라고 주장되어 있습니다.

진짜 머리가 아파지기 시작하네요.
다시는 전세담보 대출 동의하지 말아야 겠습니다.
집주인한테는 전혀 이득도 없이 머리만 아파지는 짓을 왜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금감원에서는 전세자금대출 표준안내서를 만들어서 집주인한테 피해가 전혀 없다고 하는데
그 안내서에서도 저런 내용은 하나도 없습니다.
전세자금대출 동의를 해서라도 빨리 세놓겠다는 사람 아니면 절대 하면 안될것 같습니다.
마징z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혜졔예 2019-02-12 (화) 06:10
어렵네요... 머리에 들어오질 않아서 읽다 내렸어요 ㅠ
김호빵 2019-02-14 (목) 00:34
제가 잘 몰라서 그러는데,
말씀하신 전세 담보 대출이  전세 대출이랑 다른거죠?

제가 아는 전세대출은
은행에서 세입자가 진짜 전세들어가는지 집주인한테 확인전화만 하고
입주날에 집주인 통장에 돈을 집어 넣어주는걸로만 알고 있는데,
물론 갚는거는 세입자가 갚은거고 집주인은 전혀 신경쓸게 없는걸로 알고 있거든요.

진짜 잘 몰라서 그렇습니다. ㅜㅜ
     
       
글쓴이 2019-02-14 (목) 00:58
같은겁니다.

집주인이 나중에 은행에 해당 금액만큼 돌려줘야 하죠.

집주인 입장에서는 대출될때는 전화왔을때 동의만 해주면 끝나는데...
결국 상환될때까지 머리 아파지는 것이죠.
   

재테크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재테크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물 작성전 필독)  eToLAND 11-21 2
11398 [일반]  美-베네수엘라 정치 게임에 석유업계 곳곳 ‘비명’  (1) dollar 16:38 0 89
11397 [일반]  치솟는 금 값, 뉴욕 증시 하락 예고?  dollar 14:26 0 136
11396 [주식]  금일 주식 팔아야 금요일 인출가능한가요?  (4) 마자용™ 13:16 1 143
11395 [보험]  보험에 관한것 궁금한거 있으시면 바로 도움 드릴께요.  론건맨 11:00 0 55
11394 [가상화폐]  바낸에서 인당 3억 에어드랍 이벤트 했네요  aasqs 02-19 0 198
11393 [주식]  주식 2년차 후기 및 각오  (3) 틸러달비 02-19 4 526
11392 [가상화폐]  비트코인 급등, 420만원 가볍게 돌파  (7) 샌프란시스코 02-19 2 804
11391 [일반]  이탈리아 금 매도는 유인책; 중앙은행들은 매도자가 아닌 매수자  (1) dollar 02-19 1 129
11390 [주식]  [주식] 주식 고수로 가는 길  (2) 가갹거격 02-19 5 510
11389 [가상화폐]  5분봉 비트코인 차트 볼줄아시는분  (5) 스샷첨부 공자가말하길 02-19 1 459
11388 [주식]  오늘 주식 풀매수  (1) 장마철소낙비 02-18 0 700
11387 [주식]  연준 관계자들, 성장 둔화에 올해 한 차례 금리 인상 또는 동결 예상  dollar 02-18 0 134
11386 [부동산]  서울 아파트 거래 '빙하기'가 이어지고 있다  (5) dollar 02-18 1 394
11385 [일반]  데스티네이션(DESTINATION)  이모이모 02-18 1 248
11384 [주식]  예스트레이더 Linear Regression Channel  dollar 02-17 0 206
11383 [주식]  산업연 "국내 10대 방산기업 매출 급감…영업이익 한계 직면"  (2) dollar 02-17 0 274
11382 [부동산]  서초구 교대역 근처에 공시지가 40억짜리 토지+7층 건물 시세?  (3) 봉선이4 02-16 0 411
11381 [주식]  금,크루드오일 전망을 알수있는 좋은 방법이 있을까요?  (1) 공자가말하길 02-16 0 221
11380 [주식]  고기나 구워 먹어야겠네요  장마철소낙비 02-15 1 693
11379 [일반]  한국 경상수지  dollar 02-15 0 441
11378 [주식]  AP위성 매집중  (2) 코로로중사 02-15 0 583
11377 [주식]  아.. 오늘 남북 경협주 진짜 토나오네요.  (2) 달리는자동차 02-14 0 738
11376 [주식]  제가 볼때는 증권거래세 폐지하면  (8) 6DWorld 02-14 2 635
11375 [주식]  아무리 만기일이라지만 해도 너무하네  (2) 호리팍 02-14 0 599
11374 [일반]  증권거래세 폐지 가시권, 효과 있을까?  (5) dollar 02-14 0 395
11373 [가상화폐]  바이낸스 가두리 양식 엄청 심하네요(주식으로따지면 시세조작)  (3) 스샷첨부 작성자‘ 02-14 0 411
11372 [일반]  한국 M2 통화공급  dollar 02-14 0 295
11371 [기타]  재테크 수익률의 기준 어떻게 잡아야 할까요?  (5) nKitten 02-14 1 417
11370 [주식]  [상한가 - 복기] DSR제강  (3) o풍류랑o 02-13 0 375
11369 [주식]  지금은 모두가 주식 고수  (3) 장마철소낙비 02-13 2 112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