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뉴스] 펀드리콜제, 10년간 투자자 요구로 리콜 수용 1건도 없었다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19-10-21 (월) 19:29 조회 : 380 추천 : 1  


펀드리콜제, 10년간 투자자 요구로 리콜 수용 1건도 없었다
김은성 기자 [email protected]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판매로 대규모 원금 손실 사태를 빚은 우리·KEB하나은행이 재발 방지책으로 ‘펀드리콜제’를 추진키로 했다. 펀드리콜제는 불완전 판매된 펀드에 대해 투자자 요구 시 증권사가 펀드를 환매하는 제도다. 하지만 지난 10년간 투자자 요청으로 진행된 펀드 리콜 사례가 한 건도 없어 실효성을 갖추려면 제도 보안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21일 국회 정무위원회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에 따르면 2010년부터 증권사에 펀드리콜제가 자율적으로 도입돼 현재 미래에셋대우와 하나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한화투자증권 등 4곳이 운영하고 있다.

제도가 도입된 지 10년이 됐지만 현재까지 리콜은 7건에 그쳤다. 이도 금융당국의 미스터리쇼핑(암행검사) 결과를 반성하는 차원에서 한화투자증권이 모두 자발적으로 실시한 것이다. 투자자 요구로 이뤄진 리콜은 사실상 한 건도 없다.

금융권에서는 증권사를 찾는 투자자 특성상 원금손실 가능성을 인지하고 있다는 점도 있지만, 리콜 시 불완전 판매에 대한 입증을 투자자가 해야 하는 불리한 구조가 제도 활성화의 발목을 잡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상품 수익률이 떨어질 경우 상품 판매사와 운용사 간의 책임 부분이 명확하지 않은 것도 문제로 꼽힌다.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은 “현행 법 체계에서는 펀드리콜제가 실효성이 없다”며 “수년째 계류 중인 금융소비자보호법을 개정해 불완전 판매에 대한 입증을 판매사가 하도록 하는 등 내부통제를 강화하는 유인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펀드리콜제가 불완전 판매에 대한 면죄부로 악용되지 않게 가이드라인을 정교하게 만들어야 한다는 지적도 있다. 조남희 금융소비자원 대표는 “리콜제와 유사한 투자숙려제도 등이 왜 작동되지 않았는지에 대한 점검이 먼저 이뤄져야 한다”며 “불완전 판매 여부를 판매사가 스스로 판단하고 강제력이 없는 리콜제는 판매사 책임을 면피하는 제도로 활용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국회에서 펀드리콜제가 도입되도록 견고하게 (입법으로) 지원해 줬으면 한다”며 “입법 전 금융기관이 자율적으로 도입할 수 있게 금융감독원과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하나은행은 상품 판매 후 자체 판단으로 불완전 판매라고 확인되면 펀드가입을 철회하고 원금을 돌려주는 ‘투자상품 리콜제’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우리은행도 상품 가입 후 일정 기간 내 투자자가 상품을 다시 철회할 권한을 주는 ‘고객 철회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재테크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재테크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13952 [기타]  [뉴스]'내 집이 여기에 왜'…여전히 판치는 부동산 허위광고  기후변화 09-30 1 125
13951 [주식]  어제 주식앱 처음 깔은 초보 질문이요  (3) 해똥이 09-30 1 512
13950 [기타]  수익률 계산방법 문의  (3) 변님 09-30 1 264
13949 [부동산]  9월30일 아파트,분양권 실거래가(건수:2,907건 신고가:542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9-30 4 105
13948 [주식]  한번더 오버나잇해보겠습니다  이미지 데져트이글1 09-30 4 467
13947 [주식]  현재.. 미국 주식 난리난 거.  (9) 이미지 twoton 09-29 4 1771
13946 [주식]  주식 관련 소식  (1) 실거래분석가 09-29 6 658
13945 [기타]  [뉴스]은행권, 내부통제 모범규준 마련...고위험 비예금상품 판매시 손실위험 정확히 설명해야  기후변화 09-29 4 152
13944 [일반]  가끔보면 기회비용 운운하는 사람 보면  (3) 6DWorld 09-29 6 403
13943 [부동산]  9월29일 아파트,분양권 실거래가(건수:4,340건 신고가:806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9-29 4 139
13942 [주식]  푸틴 한국방문 우주산업때문에 그렇습니다.  (3) 이미지 코로로중사 09-29 4 775
13941 [기타]  나영석 PD 연봉, CJ 그룹 회장보다 높은 이유  (6) 이미지 USNewYork 09-29 4 886
13940 [주식]  2020년 3분기 실적주 , 실적이 좋아질 기업  오방졸리 09-28 5 583
13939 [주식]  케이피엠테크 구조대출동  (3) 공손공순 09-28 5 557
13938 [일반]  테슬라, LG 지분 인수 모색  진짜배주현 09-28 4 777
13937 [주식]  한진중공업 어떤가요?  윤무부장관 09-28 4 317
13936 [주식]  바이오로그디바이스 매도!  (1) 봉주흨 09-28 5 264
13935 [주식]  오늘 키움 영웅문S 1시간 가까이 장애 일어났네요.  (3) 美夜 09-28 4 405
13934 [기타]  [뉴스]빅히트 IPO 공모가 희망범위 상단에 결정..시가총액 4.6조원 규모  (1) 기후변화 09-28 4 296
13933 [일반]  주린이 해외주식거래시간 궁금합니다  (3) 이미지 미김미김 09-28 4 322
13932 [주식]  이런 차트면 안사야하는 건가요?  (13) 이미지 톨레랑스 09-28 4 920
13931 [부동산]  9월 아파트,분양권 거래량 및 9월 전후 신고가비율  실거래분석가 09-28 4 173
13930 [주식]  보통 주식초보가 처음 우량주 투자할때 어느정도 해야하나요?  (6) SCYaaa 09-27 4 678
13929 [기타]  해외선물 파생 양도소득세 신고 통계자료  (4) 이미지 변님 09-27 5 360
13928 [주식]  단타원칙  (1) 공손공순 09-27 7 755
13927 [일반]  11월29일 까지는 한화솔루션 니콜라하고 같이 가야하네요.  (4) 진짜배주현 09-27 5 504
13926 [주식]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투자의 기본상식.  (10) 띠용Eldyd 09-27 5 671
13925 [부동산]  9월 아파트,분양권 실거래가(건수:29,146건 신고가:4,409건)  이미지 실거래분석가 09-27 4 201
13924 [주식]  두산 인프라코어 질문입니다.  (1) ABCDEF 09-26 4 561
13923 [주식]  주식계좌랑 통장을 만들고 싶습니다.  (6) 시절 09-26 4 5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