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테크

↑맨위로 ↓맨아래

   
[기타]

[뉴스] 이사직 안 맡는 총수일가·반대 안 하는 이사회 ‘재벌의 지배 꼼수’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19-12-09 (월) 23:34 조회 : 449 추천 : 2  


이사직 안 맡는 총수일가·반대 안 하는 이사회 ‘재벌의 지배 꼼수’
박광연 기자 [email protected]


ㆍ책임회피 총수일가, 계열사 이사 등재율 ‘17.8%’…
ㆍ이사회는 99% 원안대로 가결 ‘사실상 거수기’
ㆍ공정위 ‘기업집단 지배구조’ 발표


재벌 총수일가가 이사로 등재된 그룹 내 회사가 평균 10곳 중 2곳에도 못 미치는 등 총수일가가 법적 책임을 피하며 대기업집단을 지배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사회는 일감몰아주기로 이어질 수 있는 대규모 내부거래를 모두 원안대로 가결해 사실상 ‘거수기’ 역할을 하는 등 총수일가의 사익편취 가능성을 통제하지 못하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9일 발표한 ‘2019년 공시대상기업집단 지배구조 현황’을 보면 지난해 5월부터 지난 5월까지 총수 있는 49개 공시대상기업집단(자산 5조원 이상의 대기업집단) 소속 1801개 계열사 중 총수일가가 이사로 등재된 회사는 321개(17.8%)다. 지난 5년 연속 분석 대상에 오른 21개 집단의 총수일가 이사 등재율은 2015년 18.4%에서 올해 14.3%까지 지속적으로 감소했다. 한화·CJ·신세계·미래에셋·네이버 등 10개 대기업집단은 총수와 총수 2·3세가 이사로 등재된 회사가 하나도 없다. 총수일가가 이사 등재에 따른 민형사상 책임을 회피하며 그룹을 경영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총수일가의 이사 등재율은 지주회사(84.6%)와 자산 2조원 이상 상장사인 주력회사(41.7%) 등 그룹 지배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회사들에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계열사 주식을 가진 공익법인(74.1%)에서도 높다.

공익법인은 총수일가가 그룹을 우회 지배하는 수단으로 활용된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일감몰아주기를 통한 사익편취의 규제를 받는 회사(56.6%)에서도 이사 등재율이 높은 편이다.

회사 경영을 감시·견제하는 이사회는 안건의 99.64%를 회사가 올린 원안대로 가결한 것으로 나타났다. 원안 가결률은 총수 있는 집단(99.6%)이 총수 없는 집단(97.0%)보다 높았다. 이사회 내 내부거래위원회 설치율(41.6%)은 지난해 조사 때보다 6%포인트 가까이 올랐다. 공정위의 사익편취 규제가 강화되면서 기업 스스로 50억원 이상 대규모 내부거래에 대한 통제장치를 마련한 것으로 분석된다.

그러나 이사회에 올라온 대규모 내부거래 안건(755건)이 모두 원안대로 통과되는 등 내부거래위원회가 형식에 그친다는 지적이 나온다. 수의계약으로 진행된 내부거래 안건의 80.9%도 수의계약 사유를 기재하지 않는 등 이사회 심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 시장가격과 법적 쟁점 등 거래 관련 검토사항이 기재되지 않은 내부거래 안건도 68.5%다. 정창욱 공정위 기업집단과장은 “공정거래법상 일감몰아주기에 해당될 소지가 있어 점검에 나설 수 있다”고 말했다.


 [eTo마켓] [초특가] 인기 남성식품 모음전 5900원 (11) 

   

재테크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재테크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물 작성전 필독)  eToLAND 11-21 4
[인터넷상담실] SK 인터넷 + TV 상품 문의 (1) 인터넷상담실
12408 [주식]  우한폐렴이 생각보다 심각한 모양이네요.  (1) 소류켄 01:12 1 221
12407 [주식]  모바일 주식 도전하려고합니다  (3) 니포마 01-27 0 201
12406 [주식]  대기업만 넣어놓고 10년 기다리면 되지않을까요???  (7) Zokkk 01-26 2 1276
12405 [일반]  펌) 사람들이 흔히 하는 착각중에 하나  (3) 김택용 01-26 4 784
12404 [주식]  주식 문외한 입니다. 질문좀요  (27) 니포마 01-25 4 590
12403 [주식]  설날 선물- 진양제약 상한가 +25%  공손공순 01-24 4 467
12402 [가상화폐]  [스탠포드 박사 그룹 개발]휴대폰 어플 채굴.전세계 250만 이상 채굴중.올해 상장 예정이라 합니다.  이미지첨부 ssumssum 01-24 3 227
12401 [기타]  [뉴스] 금융소비자 보호 조직 2배로 '금감원 대수술'  (1) 기후변화 01-23 4 184
12400 [주식]  제가 자신있게 선물로 주는 추천종목.  (10) 이미지첨부 한우 01-23 4 645
12399 [기타]  [뉴스] "코스피도 성장성 위주로 상장요건 완화"  (1) 기후변화 01-22 3 333
12398 [부동산]  전세 보증금 문의  (2) ㅁㄴ아ㅓ리 01-22 1 315
12397 [주식]  아직 안오른 마스크 찾으시는분!! 대박 일듯 합니다.  (2) 전설커 01-22 5 598
12396 [기타]  [뉴스] 2019년 경제성장률 2.0% 턱걸이...정부 지출에 4분기 1.2% 성장  이미지첨부 기후변화 01-22 3 136
12395 [주식]  숨어있는 방산주 ap위성  (2) 이미지첨부 코로로중사 01-21 4 728
12394 [기타]  삼성전자 시총 30% 상한제 수시적용 검토  (4) 기후변화 01-21 4 770
12393 [기타]  [뉴스] 이제 사외이사 6년 이상 못한다…주주·기관투자자 권리 강화  (1) 기후변화 01-21 4 228
12392 [기타]  [뉴스] 정부 탈석탄 기조 속 한전은 해외 석탄발전 '꼼수' 투자  기후변화 01-21 3 132
12391 [기타]  [뉴스] IMF “올 세계 경제성장률 3.3%”  기후변화 01-20 4 259
12390 [일반]  와 대단하네요.  (1) 6DWorld 01-20 2 627
12389 [주식]  철수 형은 총선 안나온다고 하네요 간보기 시작.. 희망은 이낙연!!  (1) 전설커 01-19 3 513
12388 [주식]  BTS관련주 추천좀 해주세요  (7) 스위치백 01-18 3 1087
12387 [주식]  손절이 중요하다고 하는 이유를 알것같아요  (11) 서울마님 01-17 4 1075
12386 [기타]  [뉴스] 코스닥 상장사, 작년 불성실공시 17.8% 증가  기후변화 01-17 3 225
12385 [주식]  증권사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3) IFBB 01-16 2 373
12384 [기타]  [뉴스] "3주택이 정상인가?"...보유세 강화 기조 발맞춘 與  (4) 기후변화 01-16 4 454
12383 [주식]  주식을 시작하려고 하는데 어디서 부터 해야 할까요??  (6) 이토질문왕 01-16 4 582
12382 [기타]  [뉴스] 미·중 '1단계 무역합의문' 서명  기후변화 01-16 3 126
12381 [기타]  [뉴스] 라임펀드 환매 중단 1.7조…3월 상환일정 발표  기후변화 01-15 3 243
12380 [기타]  [뉴스] 라임사태 희대의 금융사기로…당국 책임론 본격화  (3) 기후변화 01-15 3 381
12379 [기타]  [뉴스]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부동산 매매 허가제 도입 검토 필요"  기후변화 01-15 4 2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