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머
  • 자동차
  • 자유
  • 영화
  • 정치
  • 게임
  • 연예인
  • 인플
  • 컴퓨터
  • 사회
  • 정보
  • 동물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지니페이 특공마켓

   
[PC]

코 앞으로 다가온 DDR5 시대, 변화와 성능 향상은?

글쓴이 : 뚜껑 날짜 : 2021-10-20 (수) 10:54 조회 : 9049 추천 : 29  

PC 시장이 변화를 앞두고 있습니다. 바로 인텔과 AMD가 선보일 차세대 프로세서에 DDR5 메모리가 채용될 예정이기 때문이죠. 2014년 하반기에 DDR4 메모리가 PC 시장에 등장했으니 7년만에 세대 변화가 진행됩니다. 프로세서나 그래픽 프로세서 등이 1~2년 주기로 변화하는 것과 달리 메모리는 변화가 제한적이었습니다. 세대교체가 한 번 이뤄지면 차세대 제품이 등장할 때까지 조금씩 속도와 용량이 증가하는 정도였죠.


▲ 곧 출시될 예정인 인텔의 차세대 코어 프로세서를 시작으로 DDR5 메모리를 쓰는 플랫폼이 점차 증가할 예정입니다. (이미지 – 인텔 유튜브)

당장 DDR5 메모리에 주목하는 분위기입니다. 아무래도 차세대 메모리와 호흡을 맞추는 프로세서가 큰 틀에서의 변화를 예고하고 있으니까요. 여러 요인이 모여 성능 향상을 경험할 수 있으리라는 기대감이 작용하고 있는 듯합니다. 공개된 DDR5 메모리의 제원이나 기술을 보면 충분히 DDR4를 앞서는 모습입니다.

그렇다면 차세대 메모리의 등장은 컴퓨팅 환경에 큰 변화를 주게 될까요? DDR5 메모리의 특징을 간단히 살펴보고 미래를 예상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4세대에서 5세대로, DDR5 메모리의 큰 특징은?

일반적으로 PC를 사용하는 입장에서 봤을 때 DDR4와 DDR5의 차이는 크게 작동속도와 용량 등 성능적 측면, 전력소모 하락에 의한 효율성 측면이 아닐까 합니다. 뿐만 아니라, 데이터 입출력 성능을 높이고자 다양한 기술을 접목하기도 했습니다.


▲ DDR4와 DDR5의 차이점. 속도와 용량, 전력소모, 효율성 향상 기술 등 전반적인 차이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미지 - SK하이닉스 뉴스룸)

가장 먼저 두드러지는 속도 측면을 살펴보겠습니다. 현재는 4000MHz 이상의 작동속도를 제공하는 메모리까지 있지만, 초기 DDR4 메모리는 1600MHz에서 3200MHz까지 제안되었습니다. 반면, DDR5 메모리는 3200MHz에서 8400MHz까지 구현 가능한 것으로 제안하고 있습니다. 최저 기준으로만 봐도 2배 가량 증가한 속도입니다.

용량도 크게 증가합니다. 기존 16Gb 정도였던 칩당 용량이 64Gb까지 확대되기 때문입니다. 이에 각각 모듈당 32GB(16Gb x 16)에서 128GB(64Gb x 16)까지 제공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더 많은 메모리 용량을 활용함으로써 더 많은 데이터를 빠르게 주고받을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일반 PC 시스템 시장보다는 다수의 메모리 채널을 활용하는 하이엔드데스크톱(HEDT) 기반 시스템에 유용할 듯하네요.


▲ DDR5 메모리는 칩당 집적도가 향상되면서 기본 제공되는 용량도 크게 증가하게 됩니다. (이미지 - SK하이닉스 뉴스룸)

전력소모 측면에서도 이점이 있습니다. DDR4 메모리는 1.2V의 기본 전압을 제공하는데요. DDR5 메모리는 1.1V로 줄었습니다. 이렇게 보면 전력효율 효과가 크지 않을 것처럼 느껴지는데요. 세부적으로 보면 변화가 있습니다. 바로 부하에 따라 전력을 조율하는 프로그래밍 전압(VPP) 수치가 2.5V에서 1.8V로 낮아진 것입니다.


▲ 메모리 뱅크를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기술이 DDR5에 적용된 것이 특징입니다. 세임 뱅크 리프레시 기술도 그 중 하나라 하겠습니다. (이미지 - 마이크론)

반면, 칩의 저장공간이 증가하면서 용량에 따라 지연시간(Latency) 상승은 피할 수 없었습니다. 지연시간은 명령을 받고 데이터가 나오기까지의 시간을 말하는데요. DDR5 메모리는 DDR4 메모리보다 이 시간이 조금 더 길어졌습니다. 대신 작동속도가 증가했고 기존 메모리의 한계 중 하나였던 뱅크 잠김을 해결하는 ‘세임 뱅크 리프레시(Same Bank Refresh)’ 기술 등을 적용했습니다.

DDR5 메모리는 칩 하나에 4개의 뱅크가 8개 그룹으로 묶여 있는 구조를 취하는데요. 기존 DDR4 메모리는 하나의 뱅크에 접근하고 데이터가 나가는 과정에서 모든 뱅크가 잠긴다고 하면, DDR5 메모리는 데이터 입출력 과정에서 쓰지 않는 하나의 뱅크를 빠르게 초기화해 재접근할 수 있도록 준비합니다. 이 작업은 기본 탑재되는 오류정정장치(ECC – Error Correction Code)가 담당하게 됩니다.


▲ DDR5에 와서는 모듈당 2개의 분리된 채널을 활용해 데이터를 주고받는 구조로 변경됐습니다. (이미지 – 마이크론)

또 다른 변화는 메모리 모듈이 2개의 독립된 전송 채널을 갖는다는 점입니다. 기존에는 1개의 채널이 64비트 데이터 전송 채널을 구성한다면 이제는 32비트 x 2 구조가 되는 셈이네요. 메모리에 따라 최대 40비트(데이터 32비트 + ECC 8비트) 채널을 갖기도 합니다. 1개의 왕복 64차로 고속도로 안에서 차량이 이동하는 구조였다면, DDR5는 2개로 분리된 왕복 32차로 고속도로에서 차량이 이동하는 형태가 됐습니다. 여기에 명령이 이뤄졌을 때 데이터가 처리되는 수인 BL(Burst Length)을 채널당 8에서 16으로 두 배 증가시켰는데요. 이 같은 구성들로 인해 DDR5 메모리의 채널당 데이터 전송 대역폭은 DDR4 대비 2배 이상 높아질 듯합니다.

이런 변화가 성능 향상에 영향을 줄까?

DDR5 메모리는 DDR4 메모리에 비해 비교적 많은 변화 요소를 품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가장 중요한 ‘이런 변화가 실제 성능에 영향을 줄 것인가?’라는 부분에서는 어떨까요? 섣불리 예측하기 어렵지만, 성능 향상은 있을 듯합니다. PC의 성능 향상은 데이터를 빠르게 전달하고 처리하는 과정이 얼마나 빠른가에 있습니다. 여기에는 프로세서의 아키텍처, 메모리의 성능, 데이터가 오가는 라인의 효율성 등 다양한 변수가 존재하죠.

이 때문에 성능 향상이 극적이지 않을 수 있다는 예상도 나옵니다. 현재 PC 시장에서 많이 쓰이는 메모리는 DDR4-2666에서 DDR4-3200 정도입니다. 특수한 영역에서는 DDR4-4000 규격의 제품도 판매 중입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프로세서는 DDR4-2666에서 DDR4-3200 정도 수준의 메모리와 호환이 되는 수준으로 그 이상은 소위 ‘오버클럭(Overclock)’이라는 작업을 거쳐야 합니다.


▲ DDR5 메모리에 대한 평가는 출시되는 차세대 프로세서의 실력과 함께 평가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미지 - SK하이닉스 뉴스룸)

시장 내에서는 DDR5 메모리가 4800MHz(PC5-38400으로 예상)를 중심으로 출시될 것이라 알려져 있습니다. 그렇다면 프로세서 내에 탑재되는 메모리 컨트롤러 역시 이에 맞춰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여기에 프로세서와 컨트롤러 사이의 대역폭이나 작동속도, 처리구조(아키텍처) 등과 맞물리면서 최종적인 성능이 결정될 것입니다. 아무리 이전 대비 빨라진 DDR5 메모리라도 이를 사용할 프로세서가 어떻게 완성되느냐에 따라 완성도의 평가가 이뤄질 것으로 보입니다.





세계수 2021-10-22 (금) 14:16
요약하면.. 기존에는 서버에나 쓰였던 레지스터드 메모리가 이제 기본이 된다는거군요.
발딱이 2021-10-23 (토) 14:47
초반에 나오면 4기가도 15-20 넘을거같고 엄청 비쌀거 같은데요.. 8기가는 20-35넘지않겠죠..
이정도 가격이면 얼리아닌 이상 ddr4에서 머물듯..
     
       
이토랜드꿀잼 2021-10-24 (일) 22:36
@발딱이

오우야
그렇게 된다면
램에 글카까지하면 가격이 넘사벽이 되겠네요
슬리핑나이츠 2021-10-23 (토) 15:13
그래픽 카드나 어떻게 좀 해바 ㅠ.ㅠ
Krotchy 2021-10-24 (일) 06:28
아이아이야 암욜리를버러플라이
힐데가르트 2021-10-24 (일) 14:04
근데 이게 과연 체감속도에 영향을 줄지가 문제.
x86쓰다 넘어가는 사람이 아닌 이상
현민군 2021-10-26 (화) 11:09
결과물이 나와봐야 판단할 수 있겠네요.
인텔은 다음 세대가 곧 나온다는데 amd는 언제 나올지 궁금합니다
이미지
0 / 1000
   

정보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정보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8
[자동차상담] LF소나타 가격문의드립니다. 익명
4343 [건강]  치매의 종류와 초기증상 스샷첨부 삶과죽음의경… 22:12 2 31
4342 [일반]  노트 : 인슐린 대사과정 / 스트레스 호르몬 코르티솔 / 글리코겐과 지방 .JPG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20:53 4 31
4341 [생활]  [2판] 접종증명·음성확인제가 궁금해요! 단계적 일상회복을 위한 Q&A 가이드(이용자… 스샷첨부 기후위기 20:37 3 24
4340 [생활]  코로나19 백신 '3차(부스터)접종' 반드시 맞아야 하나요? 스샷첨부 기후위기 18:56 4 64
4339 [건강]  뉴스기사 보고 집에 있는 거 비교 스샷첨부 이이이라43 18:03 7 122
4338 [일반]  신한은행 나라사랑카드 군장병 적금 스샷첨부 무야무야 14:13 7 374
4337 [건강]  제로콜라 마음껏 마셔도 괜찮을까? (1) 스샷첨부 블루복스 13:18 6 279
4336 [건강]  10만원 드는 '흉부 CT' 꼭 찍어야 할까?...'흉부 X레이' 비교분… (1) 마운드 04:08 12 1262
4335 [건강]  "생리, 왜 이렇게 불규칙하지?"...조기폐경일까 불안하면? [ 스샷첨부 마운드 04:04 12 695
4334 [건강]  항생제 내성은 왜 발생하나요? (1) 스샷첨부 마운드 03:54 11 533
4333 [일반]  온라인 커뮤니티 베스트 글 모음(2021년 12월 6일 월요일) batdun 00:03 11 393
4332 [일반]  주간 온라인 커뮤니티 베스트 글 모음(2021-11-29 ~ 2021-12-05) batdun 00:02 9 88
4331 [상식]  끝말잇기 한방 단어 총정리 (1) 스샷첨부 삶과죽음의경… 12-06 13 718
4330 [생활]  샛강역~서울대앞 16분만에 이동…신림선 내년 5월 개통 (3) 스샷첨부 fourplay 12-06 16 837
4329 [생활]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 주요 질의응답 스샷첨부 기후위기 12-06 13 348
4328 [PC]  BATCH 파일 작성 / TEXT 파일에서 목록 불러와 명령 수행하기 / WINDOWS 명령창 / CMD… prisen 12-06 13 247
4327 [건강]  커피 마시지 말라는 '몸의 신호' 7가지 너자나자 12-06 12 1026
4326 [일반]  (자필) 밀리의서재 1년 구독권 45% 할인 스샷첨부 헤어져야사랑… 12-06 13 559
4325 [건강]  요실금·조루 개선 '케겔운동' 제대로 하는 방법 (2) 스샷첨부 마운드 12-06 17 1537
4324 [음식]  멸치볶음과 '이 나물' 식탁에 함께? 담석증 생깁니다 스샷첨부 마운드 12-06 15 909
4323 [일반]  [오늘의 운세/12월 6일] 스샷첨부 마운드 12-06 11 205
4322 [일반]  온라인 커뮤니티 베스트 글 모음(2021년 12월 5일 일요일) (1) batdun 12-06 12 288
4321 [음식]  토마토의 궁합 (1) 스샷첨부 삶과죽음의경… 12-05 14 1227
4320 [음식]  (자필) [금주의 신상] 12월 1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스샷첨부 꿀꿀이꿀꿀 12-05 14 469
4319 [건강]  보건역학 전공한 신부님의 코로나 강의- 9강 코로나 바이러스와 면역 반응 I 체리보리 12-05 13 333
4318 [건강]  지독한 방귀 냄새, 대장 질환 신호일까? 스샷첨부 마운드 12-05 15 1788
4317 [건강]  "부아앙~!" 방귀 소리 큰 이유… 바로 '이것' (2) 스샷첨부 마운드 12-05 18 4293
4316 [운동]  실내 자전거, 무릎 안 좋은 사람이 타도 될까? (3) 스샷첨부 마운드 12-05 15 1872
4315 [일반]  온라인 커뮤니티 베스트 글 모음(2021년 12월 4일 토요일) (2) batdun 12-05 14 382
4314 [건강]  심장마비 조기 증상 신호 7 가지 (3) 스샷첨부 삶과죽음의경… 12-04 14 2198
4313 [PC]  AOMEI Partition Assistant Pro 9.5 가 주말동안 무료 카르노브 12-04 13 370
4312 [생활]  qingping 에어모니터 소음 고치기 [자필] (2) 스샷첨부 백설공주와일… 12-04 13 698
4311 [생활]  정말 겨울이 왔음을 실감하는 순간 (9) 스샷첨부 fourplay 12-04 17 4457
4310 [생활]  한눈에 보는 2022년 공휴일 (9) 스샷첨부 기산심해 12-04 25 5179
4309 [일반]  18∼49세 추가접종 사전예약 시작‥4일부터 본격 접종 qlqlaa 12-04 11 849
4308 [건강]  건강상식 스샷첨부 ΖΞΝΙΓΗ 12-04 15 631
4307 [건강]  매일 마시는 커피? '이런 사람'은 주의해야 (1) 스샷첨부 마운드 12-04 14 1083
4306 [음식]  '이 음료' 마시면 눈 더 잘 보인다 (1) 스샷첨부 마운드 12-04 13 1174
4305 [상식]  트고 갈라진 입술, 촉촉하게 만드는 법 6 스샷첨부 마운드 12-04 13 756
4304 [일반]  온라인 커뮤니티 베스트 글 모음(2021년 12월 3일 금요일) batdun 12-04 12 368
4303 [음식]  매운 음식이 주는 긍정적 효과 (2) 스샷첨부 삶과죽음의경… 12-03 13 657
4302 [생활]  직장인 출근할 때 정신승리법 (4) 스샷첨부 fourplay 12-03 21 4711
4301 [일반]  탄 고기 먹고 암에 걸릴 확률 ㄷㄷ .JPG (1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12-03 37 9801
4300 [PC]  스텔스 700 gen2 무선헤드셋 할인중이네요 스샷첨부 무야무야 12-03 12 1084
4299 [상식]  살아가면서 후회되는 것들 (4) 스샷첨부 ΖΞΝΙΓΗ 12-03 14 1299
4298 [PC]  Microsoft는 시작 등을 위한 새로운 레이아웃 옵션이 포함된 Windows 11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12-03 12 941
4297 [생활]  류마티스 관절염 있다면 '이것' 꾸준히 드세요 스샷첨부 마운드 12-03 14 818
4296 [상식]  갑자기 찾아오는 심근경색, 응급처치법은? 마운드 12-03 13 573
4295 [건강]  비타민 D 영양제는 언제까지 먹어야 할까? 스샷첨부 마운드 12-03 13 893
4294 [일반]  온라인 커뮤니티 베스트 글 모음(2021년 12월 2일 목요일) batdun 12-03 11 3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