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정보
  • 회원
  • 동물
  • 사회
  • 자동차
  • 게임
  • 컴퓨터
  • 시사
  • 유머
  • 연예
  • 영화
자동차게시판 자동차상담

   
[일반]

카마로 이야기 (사용기+튜닝기)

 
글쓴이 : 라스트쉽 날짜 : 2021-04-08 (목) 10:29 조회 : 6084 추천 : 29  

안녕하세요? 다소 재미없는 내용일수 있어서... 사과말씀 먼저 드리고 시작합니다!!



뭐에 홀린듯 카마로 출시와 함께 예약구매로 구입해서 어느덧 4년반을 타고 있게 되었네요.


사실 카마로에서 빼놓을수 없는 핵심 키워드가 무엇보다 "가성비" 인데


8기통을.  그것도 엄청난 배기량의 자연흡기...450마력.. 제로백 4초..  정말 차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혹할만한 요소들이 있었죠.   물론 저걸 다 만족하고 비~~ 싼 차는 얼마든지 있지만


손 뻗으면 닿을거 같은   5천살짝 넘는 가격에  저런 스펙으로 무장한 차가 나왔다는것 만으로 놓치면 안될거 같은 강박이ㅎㅎ




하지만...  차쟁이들은 다 공감하시겠지만 아무리 고출력이라도 타다보면 적응하고..또 더 큰 출력에 목말라 하고 하는


루틴은 마찬가지인것 같습니다.   경량휠을 바꾸고.. 브레이크를 업그레이드 하고  하체를 보강  하고... 로워링을 하고...


그러다가 결국 출력에 손을 대게 되는 ㅜㅜ


튜닝의 끝은 순정이라는 만고불변의 진리를 이번에도 역시나 못지키며 타고 있네요 ㅎㅎ





이건 처음 NA 상태에서 배기튜닝만 하고 다이노를 측정했을때 입니다.


카마로의 제원마력은 455 마력이지만 완전 순정의 경우엔 380~400  배기를 했을땐 390~410 정도로 차마다 편차가 상당히 큽니다


해당샵에서 수십대의 다이노를 돌렸는데 도토리 키재기 이긴 하지만 흡기(오픈흡기포함) 와 배기만 한 차중에는 가장 높았으니까요.






그러다가 콜벳 C8이 등장하며.. 콜벳엔진(LT2엔진) 올라간 인테이크 매니폴드가 카마로 엔진(LT1엔진) 과 호환이 되고


상당히 개선 되더라 라는 썰이 천조국 포럼을 중심으로 들려옵니다.










엄청난 볼륨차이와 공기흐름 개선으로.. 실린더별 밸런스가 좋아지고 출력이 올라간다.  라는건데.. 일단 부품 어렵게 구했으니 설치!


미국에서도 부품이 품귀라 당시엔 구하기가 힘들었습니다. 사실 순정차들 여간해선 인테이크매니폴드 교체할 일이 없는데


미국내 카마로 유저들이 엄청 사대니.. GM도 첨엔 뭥미? 했을겁니다.  많이 안쓰는 부품인데 막 팔려나가니까요 ㅎㅎ


인스톨 후엔 역시나 다이노!



반신반의 했지만 효과가 엄청났습니다. 부품값 60여 만원을 들여서 볼트온으로 설치가 되는데... 431 까지 올라갑니다.


단순히 피크만 20 올라 간게 아니라 그래프 상에서 손실구간은 전혀 없고 풀악셀 변속구간인 5k~6.5k 전 영역에서


고른 향상과 끝까지 좀더 뻗는게 인상적이었습니다.  별도의 맵핑 없이.. 자 자체의 맵센서에 의한 보정값만으로 나온 수치입니다.


실제 체감도 훨씬 좋아지고 변속직전 마지막에 토크함과 함께 힘빠지는? 그런 느낌이 꽤나 개선되었습니다.


마력당 10만원이 공식이었는데.. 마력당 3만원이라니..


차 자체도 가성비 끝판왕인데 천조국애들땜에 튜닝시장이나 정보도 참 좋은것 같습니다. 개러지에서 온갖 잡스러운걸 다 시도해보더라구요.


사실 처음엔 미국차... 그냥 싼맛에 가성비 좋고.. 부품수급쉽고~ 정도로 생각했지만 타면 탈수록 가장 큰 장점은


미국시장 판매량 많은차가 메인터넌스는 유리하다는 결론입니다.  부품시장도 크고 호환부품도 엄청나게 많고, 서드파티업체들


튜닝 업체들.  튜닝 포럼들..  게다가 정보 얻기가 독일차나 국내차 튜닝에 비하면 정말 신세계였습니다.





작년 가을 인스톨을 마치고 재밌게 타다가.. 동계시즌 윈터끼우며 시즌오프에 들어갔는데... 갑자기 차져에 꽂히게 됩니다.



슈퍼차져의 종류는 루츠식 원심식 트윈스크류식이 있습니다.


루츠식와 트윈스크류식은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엔진위에 뚜껑처럼 덥히는 구조의 슈퍼차져로 순정 메이커 차져들이


이런 형태입니다. 처음의 개발 의도가 비행기가 높은고도에 올라갔을때 부족한 공기를 억지로 밀어넣기 위함이었죠



국내에 카마로 인스톨 사례도 20~30대는 족히 되고 장착이 간단하지만 뭔가 새로운 시도를 위해


원심식 차져를 선택하게 됩니다.   원심식은 흡사 터보처럼 생긴 터빈을 배기가스가 아닌 벨트로 돌리는 형태입니다.


장점은 브라켓만 전용이고 나머지 부품들은 공통이기때문에 가격이..아주약간? 저렴합니다. 그리고 열효율이 좋고


압축과정을 거치기 때문에 풀리의 기어비를 통해서 부스트의 설정폭이 매우 자유롭습니다.




원리는 매우 간단합니다~ 저 터빈같은걸 크랭크풀리로 회전시켜서.. 과급된 공기가 압축과정을 거치면서 올라간 온도를 보정해주기위해


인터쿨러를 거치고 그 후 쓰로틀 바디로 연결되는 식입니다.


자연스럽게 엔진 회전과 연동되기 때문에 별도의 부스트 콘트롤러나 웨이스트게이트 벨브 등이 필요치 않습니다.


1.골뱅이.  2.인터쿨러 . 3.서징을 막기 위한 바이패스벨브 와 연결 호스들이 끝입니다.




1차 셋팅 후 입니다. 출력이 상당히 올랐지만... 문제점들이 있습니다. 


사실 해외 사례들을 참고로 530~550 정도를 예상했는데 위에서 말씀드린 LT2 인테이크 매니폴드의 영향이 아닐까 추측해 봅니다.



하지만 좀 아쉬운 출력ㅠ  공랭 인터쿨러의 장점이자 단점인데  주행풍을 받을땐 순식간에 떨어지지만


저속이나 온도가 오르면 또 순식간에 미친듯이 올라가 버립니다.


인터쿨러가 이미 스테이지2로 1200 HP 까지 사용하는 엄청나게 큰거이기 때문에 인터쿨러는 확장은 불가능 하고



결국 워터 인젝션을 택했습니다.  처음 들으시면 의아한 개념이지만..  포트분사처럼 쓰로틀 바다 앞단에 노즐을 설치하고


물을 뿌립니다.  인테이크를 통해 들어간 공기가 스프레이된 물과 혼합되어 연소실로 들어가고 


연소실에서 직분사된 연료와 만나 점화가 됩니다.   예전에 처음들었을땐 좀 의아 했지만


사실 이 기술자체또한.. 항공기를 위해 아주 오래전에 개발되어 적용되었던 기술이고 


BMW m4 GTS 순정에 적용될 정도로 효과 자체는 검증된 방법입니다.


직분사 엔진의 단점인 벨브와 쓰로틀 바디의 세척 효과도 일부 있고.. 가장 중요한건 흡기온을 낮출수가 있죠








보쉬에서는 배기가스도 줄이고 출력도 올라가고 엔진보호도 되고.. 무안단물처럼 홍보하긴 합니다 ㅎㅎ







두둥... 흡기온의 저하로 점화각을 조금더 쓸수 있게 되었기 때문에 출력이 상승 했습니다.




앞으로 뭘 더 해봐야 할지 모르겠지만...


하이캠과 단조피스톤, 풀리(차져의 기어비를 담당하는) 변경등을 통해 700마력대를 바라볼수도 있을거 같긴 한데


무엇보다도 돈과....시간과.... 스테미너와.....ㅜ 점점 나이가 들어가니 맘 먹는게 쉽진 않네요.




많은 분들이 관심 가지실 만한 정보는 아니지만 기록의 하나로 남겨 둡니다 ^^ 다들 안전한 카라이프 되세요~




쿠키다 2021-04-08 (목) 10:38
카마로 잘 타고다니시내요. 카마로 타고 다니시는 분 보기 힘든대! 쉐보레가 좀 잘해주면, 좋을텐데 말이죠.
     
       
글쓴이 2021-04-08 (목) 13:21
넵 ㅎㅎㅎ 일반보증 받을거 받은 담부턴... 걍 마음 비우고 쉐보레와 연을 끊고 지냅니다ㅜ
사업소만 보는데 평일만 해서.. 연차쓰느라 돈날릴바엔 그돈 들여 주말에 사설 수리가 속편하더라구요
          
            
쿠키다 2021-04-08 (목) 14:40
사설수리 잘 찾으면 오히려 공식서비스보다 낫죠. 찾기힘들거나 내가 사는 곳에는 없다는게 단점 ㅠㅠㅠ 보증끝나면 공식보다는 사설이죠. 하지만 쉐보레 부품값이...또르륵
               
                 
글쓴이 2021-04-08 (목) 15:28
보증전에도... 수리가 백단위 나올만한 보증수리는 어쩔수 없이 가야겠지만
막 10~20만원짜리 보증수리 받으러 연차빼면...오히려 연차비 손해가 더 큰;;;
그래서 그냥 주말에 사설에서 유상으로 고치곤 했습니다ㅜ
쉐보레의 단점이자 장점이... 한국에선 헬인데 미국시장이 워낙 커서
부품 해외직구에 공을 들이면 아주 저렴하게 구입 가능합니다~ 
갑자기 운행을 못할 부품이면 곤란하긴 하지만요ㅎㅎ
                    
                      
쿠키다 2021-04-08 (목) 17:06
하지만 없는 차도 있는 걸요 ㅠ_ㅠ
단팥찡 2021-04-08 (목) 10:45
카마로 보러왔다가 웬 논문 같은 글이..
     
       
글쓴이 2021-04-08 (목) 13:24
애정 들인 시간이 길다보니 ㅜ...참 좁은? 폭의 주제라 죄송합니다 ㅎㅎ
웬디마이 2021-04-08 (목) 11:31
논문은 잘 봤습니다. 저도 나이먹기 전에 캐딜락 CTS-V 타고 200 넘게 달리다 앞유리에 쇠파이프가 날아와서 박힌 뒤로는 그냥 얌전한 차가 좋더라고요.
세컨카로 카마로 생각하다가 그 생각이 확 날아간 계기랄까요.
     
       
글쓴이 2021-04-08 (목) 13:25
CTS-v  참 좋은차죠.  일단 카마로와 같은엔진 베이스의 ㅎㅎ  가격대가 전혀 다르긴 하지만
실내도 고급지고 M5보다 전 더 맘에 듭니다~
브래캐리스 2021-04-08 (목) 12:20
카마로 딱 제 취향 디자인 취향 디자인.. 전 이상하게 다른 유명한 슈퍼카들보다 카마로.스팅레이 같은게 맘에 들더군요
     
       
글쓴이 2021-04-08 (목) 13:26
전 개인적으로는 롱노즈 스타일을 좋아해서 콜벳, amg gt 이런차가 최애인데,  가격대가 넘사이다보니
그냥 현실타협했죠 ㅎㅎ 카마로 내구성도 좋고 탈수록 참 재미있는 차 같아요.
월자 2021-04-08 (목) 13:42
좋은글이네요 차사진도올려주세요
     
       
글쓴이 2021-04-08 (목) 15:29
차 사진이......너무 특정될 요소가 많아서리 ㅠ  담에 한번 올려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크라시아 2021-04-08 (목) 21:11
1년 세금이 얼마 나와요?
정말로 궁금해서리..
세금만 빼면 가성비 만땅인데...
     
       
글쓴이 2021-04-09 (금) 15:15
신차기준 연 160만원 정도부터 시작입니다.

연비도 생각보단? 잘나옵니다 ^^; 4기통 모드가 있어서 장거리 여행갈때 맘 비우고

크루징하면 두자리수는 나옵니다 ㅎㅎ
소이힛 2021-04-08 (목) 22:19
와 굉장합니다!

차를 정말 좋아하시는 것 같습니다. 카마로는 정말 이렇게 차를 좋아하는 분이 타셔야 진가가 나오는 차네요.
제가 카마로SS 페리 이전 버전을 1년 정도 타서 그런지 더 와닿습니다.

저 같은 사람은 카마로SS는 쫌 별로였거든요.
그냥 있는대로 타는 사람. 거친 가능성보다는 안정적인 거동이 더 중요한 사람에겐 그냥 거친 차였을 뿐입니다만,
차 좋아하는 분이 소유하니 역시 이런 포텐이 있는 차라는 사실이 다시 느껴집니다.

저 같은 사람에겐 카마로는 걍 돼지목의 진주였던 겁니다. ㅋㅋ
     
       
글쓴이 2021-04-09 (금) 15:17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거칠다는 말씀에 상당부분 공감가네요 ㅎㅎ 저도 사실 튜닝 이제 좀 넌덜머리? 나가지고
안해도 잘나가고 그냥 있는 그대로 탈만한차라는 생각에구매한건데
타다보니 불만인 부분들이 계속 보이더군요.
이번에도 역시나 손대며 탈지 팔아야 할지..심지어 매물로 내놓았던 적이 있을정도로 고민이 많았습니다.
그런데; 결국은 애정주며 계속 타고 있네요 ㅎㅎ
아잉뀨 2021-04-10 (토) 13:27
카마로 제 드림카입니다. ㅜㅜ자금사정만 괜찮다면 진짜 타고싶어요. 도장도 트랜스포머 범블비처럼 하구요..30전에 타겠다고 목표를 세웠는데 7달 후 만 30세가 되네요ㅜㅜ
     
       
토렝뜨 2021-04-10 (토) 19:19
그렇게 32세가 되고 amg gt를 타게 되는데
     
       
글쓴이 2021-04-12 (월) 09:55
카마로.. 생각보다 유지비 은근 들어가고, 메인카로는 좀 불편하고 저도 마찬가지지만
대부분 세컨카라서 동호회보면 연령대가 상당히 높은 편입니다^^
저도 40이 넘었는데 끽해야 중간쯤?
물론 경제적으로 여유 있으시면 요런차는 체력되고 열정넘칠 젊을때 타는게 베스트긴 하지만요ㅎㅎ
          
            
아잉뀨 2021-04-12 (월) 11:46
그렇죠..저도 세컨카로 타고싶어요ㅋㅋㅋㅋ평생혼자살각오하면 가능할려나 싶은 욕심도 나네요 부럽습니다ㅜ
상도동백수 2021-04-12 (월) 01:25
우와... 수동인가요 ?
     
       
글쓴이 2021-04-12 (월) 09:56
국내엔 오토만 출시되었습니다ㅠ 수동 마니아라;; 지금까지 대부분 수동차였는데
카마로도 수동 넘 타고 싶어요
          
            
상도동백수 2021-04-13 (화) 02:40
네 혹시나 해서요. ㅎㅎ
   

자동차게시판 자동차상담

자동차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자동차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4-08 15
[자동차상담] 차량 문의 드립니다 (1) 자동차상담
31964 [영상]  자동차 실험 인치업하면 트립컴퓨터 주행거리가 실제보다 정말 적게 나올까?  친절한석이 01:12 1 40
31963 [구매]  그랜져 ig vs 올뉴k7  (2) 싸움소 05-08 5 264
31962 [일반]  목욜 세차한거 이제 올려봅니다  이미지 돌돌맹이 05-08 5 514
31961 [인증]  중고차 구입 했어요~~^^  (8) 이미지 하이후헤호 05-08 7 903
31960 [일반]  유리발수코팅 없애고싶어요  (4) GGMU 05-08 5 696
31959 [일반]  휠타이어를 구매했는데 질문입니다.  (6) 이미지 장까꿍 05-08 6 493
31958 [일반]  싼타페CM 적응하기가 쉽지 않네요  (5) 돈군 05-08 7 589
31957 [사고/보험]  교통사고관련문의 동승자 합의금 받는게 맞을까요?  (4) 태양군99 05-07 7 271
31956 [일반]  트래버스 2021년식...차로유지보조는 들어가고 스마트 크루즈 컨토를은 빠졌군요  (6) 로로고소 05-07 8 706
31955 [일반]  중고차를 샀는데 차 뒷유리 안쪽에 두꺼운 신문지를 끼워놨는데..  (3) 나이스가이스 05-07 7 850
31954 [영상]  장진택 기자의 포르쉐 박스터 GTS 4.0 시승기  굿모닝입니다 05-07 6 273
31953 [영상]  포르쉐 911 타르가 4 리뷰  (2) 친절한석이 05-07 5 507
31952 [영상]  캐딜락 에스컬레이드 리무진 리뷰  친절한석이 05-06 5 326
31951 [일반]  가스차 구입 했는데요.충전 질문 좀요...  (14) 하이후헤호 05-06 6 668
31950 [일반]  소유권이전 처음 해보는데 조언좀 부탁 드립니다.  (12) 돈이깡패다 05-06 6 439
31949 [영상]  제네시스 GV70 2.5T AWD 시승기 / 오토뷰 4K  굿모닝입니다 05-06 4 418
31948 [영상]  한상기 기자의 더 뉴 아우디 A4 40 TFSI 시승기  굿모닝입니다 05-06 6 222
31947 [구매]  차량 인수하러 갈 때 주의할 게 어떤 점들이 있을까요?  (3) 레드레오 05-06 6 601
31946 [일반]  가게 엔진오일 은 바꿔야되나...  (7) 김소혜♡티마 05-05 13 1258
31945 [일반]  위반도 머리가 좋아야....  (4) 이미지 19금푸우 05-05 21 3238
31944 [일반]  벤츠 G바겐의 위엄.gif  (17) 이미지 뚝형 05-05 5 2444
31943 [일반]  레이밴에서 투싼(NX4) 기변 1일차 후기  (18) 이미지 둥둥이야 05-05 13 3007
31942 [일반]  전에 자동차 사고로 글올렸는데 결과 나왔습니다.  (4) Google 05-04 7 823
31941 [팁/정보]  차로 진행방향에 대해 잘몰랐던분들 위해 준비했습니다  (12) 이미지 시맛타 05-04 11 1339
31940 [일반]  전기차 화재 '1000도 열폭주'…"기존 방식으론 진화 어려워"  (7) 기후위기 05-04 6 903
31939 [영상]  아이오닉5 수원에서 부산 한 번에 가기  (4) 친절한석이 05-04 6 1119
31938 [구매]  신차 구매시 어떤 작업을 하는게 좋을까요?  (10) 릴라88 05-04 7 736
31937 [정비]  엔진오일좀 봐주세요.  (15) 이미지 Gollira 05-04 5 1512
31936 [사진]  울산 - 경주 간 경부고속도로에서  (6) 이미지 나인티나인티… 05-04 6 1365
31935 [구매]  엔카에서 차를 딜러에게서 구매하면 딜러수수료를 줘야 합니까?  (4) 레드레오 05-04 8 1092
31934 [일반]  자동차 판매 문의 좀 드립니다  (2) 아자 05-04 5 274
31933 [영상]  고의 급정거에 이은 보복운전..  굿모닝입니다 05-04 10 1332
31932 [영상]  Best of Rally 2009-2020  ERROR 05-04 8 510
31931 [일반]  주차문제 궁금한 부분 질문이요  (2) 이제차단해야… 05-04 6 481
31930 [팁/정보]  제한속도30 신호,과속 무인카메라 도움 부탁드려요 ㅠㅠ  (28) 이미지 지존급 05-03 9 2858
31929 [팁/정보]  뷔르트 실리콘 스프레이와 고무보호제 실사용기  (19) 이미지 흑형초코바나… 05-03 12 2208
31928 [영상]  한상기 기자의 쌍용 더 뉴 렉스턴 스포츠 칸 4WD 시승기  굿모닝입니다 05-03 6 444
31927 [영상]  한상기 기자의 기아 더 뉴 K3 1.6 가솔린 시승기  굿모닝입니다 05-03 6 378
31926 [영상]  카와우의 메르세데스 S클래스 vs BMW 7 시리즈 vs 아우디 A8 리뷰 - 최고는 누구?  굿모닝입니다 05-03 6 294
31925 [팁/정보]  물왁스추천부탁드립니다ㅜ  (11) 인생은겸손 05-03 6 59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