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자동차
  • 동물
  • 시사
  • 컴퓨터
  • 회원
  • 정보
  • 영화
  • 연예
  • 유머
  • 게임
  • 사회
   
[고민] 

나라가 빚을 많이 진 것 같은데요..

[시사게시판]
글쓴이 : 굿변 날짜 : 2021-04-10 (토) 22:55 조회 : 2619 추천 : 18  

파지올리 2021-04-10 (토) 22:58 추천 41 반대 6
선동할 목적이 아니라 진짜 이런 거 가지고 걱정한다면 읽어보세요.

#국가부채도 선거에 활용?
-언론은 구제불능-
1.
2020 국가결산 자료로 또 장난?
"국가부채 첫 GDP 돌파"
2.
일반국민들이 채무(debt)와 부채(liability)의 차이를 구분하지 못하는 것을 이용해 장난친다.
#과거 포스팅했듯이 채무는 주택담보대출금처럼 상환해야 하는 빚인 반면, 부채는 헬스장 연회비처럼 헬스장을 문닫기 전에는 돌려줄 필요가 없는 이른바 잠재적인 채무다.
3.
결론부터 말하면 종래 발표한 국가채무에 변화가 없다. 846.9조이고 gdp대비 44%(선진국 평균은 122.7%%)
4.
1985조는 국가채무에 포함하지 않는 미확정 채무까지 포함한 액수
#예를 들면 납부한 연금액(자산)이 많아지면 미래 지급할 연금액인 부채도 증가한다.
5.
(통합)재정수지는 당초 예상 GDP 대비 -4.4%보다 줄어든 -3.7%로 개선되었다.(선진국 평균은 -13.3%)
#기재부 칭찬이 아니다!
6.
1인당 나라빚 1635만원?
국가채무 중 국민이 부담해야 할 채무는 846.9조 중 61%에 해당하는 518조로 국민 숫자로 나누면 1000만원에 불과하다.
나머지 329조는 상환할 자산을 가진 (금융성)채무다.
7.
그런데 국민 1인당 나라 자산도  4810만원이나 된다.
즉 정부는 채무만 갖고 있는 것이 아니라 자산이 2490조가 넘는다. 1985조 부채가 있다고 2490조(순자산 505조)를 물려받지 않을 국민이 있는가?

https://www.facebook.com/permalink.php?story_fbid=5271328522908243&id=100000934425993
제라드록바 2021-04-10 (토) 23:13 추천 26 반대 3
언론이 진실만을 말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먼저 깨달으세요. 눈을 떠야 합니다. 

여론을 호도하기 위해 사실을 왜곡하거나 허위보도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해요.
파지올리 2021-04-10 (토) 22:59 추천 22 반대 6
지금 대한민국 거시경제는 부실한게 문제가 아니라 너무 심하게 건전해서 문제라는.
코로나로 사정이 어려운데 돈을 너무 안풀어요. 홍남기 때문이죠.
홍남기가 꼭 잘못했다는 건 아니에요. 이 분 역할이 있고 그래서 안짤리는 거죠.

여튼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면 최배근 교수의 주장에 대해 반박해 보세요.
올라온지 꽤 된 글인데 아직 아무런 반박도 안나오고 있네요. ㅋㅋ
모르면서 개소리하는건 자제합시다. 여기서 말하는 반박은
전문성 없는 사람들의 어줍잖은 소리 말고 선수끼리 제대로 된 반박을 말하는 겁니다.
파지올리 2021-04-10 (토) 22:5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선동할 목적이 아니라 진짜 이런 거 가지고 걱정한다면 읽어보세요.

#국가부채도 선거에 활용?
-언론은 구제불능-
1.
2020 국가결산 자료로 또 장난?
"국가부채 첫 GDP 돌파"
2.
일반국민들이 채무(debt)와 부채(liability)의 차이를 구분하지 못하는 것을 이용해 장난친다.
#과거 포스팅했듯이 채무는 주택담보대출금처럼 상환해야 하는 빚인 반면, 부채는 헬스장 연회비처럼 헬스장을 문닫기 전에는 돌려줄 필요가 없는 이른바 잠재적인 채무다.
3.
결론부터 말하면 종래 발표한 국가채무에 변화가 없다. 846.9조이고 gdp대비 44%(선진국 평균은 122.7%%)
4.
1985조는 국가채무에 포함하지 않는 미확정 채무까지 포함한 액수
#예를 들면 납부한 연금액(자산)이 많아지면 미래 지급할 연금액인 부채도 증가한다.
5.
(통합)재정수지는 당초 예상 GDP 대비 -4.4%보다 줄어든 -3.7%로 개선되었다.(선진국 평균은 -13.3%)
#기재부 칭찬이 아니다!
6.
1인당 나라빚 1635만원?
국가채무 중 국민이 부담해야 할 채무는 846.9조 중 61%에 해당하는 518조로 국민 숫자로 나누면 1000만원에 불과하다.
나머지 329조는 상환할 자산을 가진 (금융성)채무다.
7.
그런데 국민 1인당 나라 자산도  4810만원이나 된다.
즉 정부는 채무만 갖고 있는 것이 아니라 자산이 2490조가 넘는다. 1985조 부채가 있다고 2490조(순자산 505조)를 물려받지 않을 국민이 있는가?

https://www.facebook.com/permalink.php?story_fbid=5271328522908243&id=100000934425993
추천 41 반대 6
     
       
추추사랑 2021-04-11 (일) 10:24
반대는 읽어봐도 멀 모르거나 벌레인가.....
잘 읽어보고도 이해못하시면 최배근 교수님이 부채와 채무를 쉽게 설명해둔걸 유툽에서 영상찾아보세요.
그냥 말장난임.
그리고 코로나시국에 선진국들 수백조에서 수십조는 기본으로 국가에서 풀었었음. 근데 우리나라는 안풀려고 발악함. 국짐과 홍남기의 콜라보.
이런 시기에는 개인이 빚을 지기보다는 나라가 빚지는게 낫다.
파지올리 2021-04-10 (토) 22:59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지금 대한민국 거시경제는 부실한게 문제가 아니라 너무 심하게 건전해서 문제라는.
코로나로 사정이 어려운데 돈을 너무 안풀어요. 홍남기 때문이죠.
홍남기가 꼭 잘못했다는 건 아니에요. 이 분 역할이 있고 그래서 안짤리는 거죠.

여튼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면 최배근 교수의 주장에 대해 반박해 보세요.
올라온지 꽤 된 글인데 아직 아무런 반박도 안나오고 있네요. ㅋㅋ
모르면서 개소리하는건 자제합시다. 여기서 말하는 반박은
전문성 없는 사람들의 어줍잖은 소리 말고 선수끼리 제대로 된 반박을 말하는 겁니다.
추천 22 반대 6
에리카모카 2021-04-10 (토) 23:08
문재인 정책 4년이 정말 많은 실업자와 청년 고용불안을 만들었죠
급등한 최저시급으로 인해 그많던 알바자리 다 없어졌구요.
청년들 입장에서 단계적 수입창출이 막힌거 타격이 너무 커요. 거기다 물가도 너무 올랐는데 그누구도 언론에서 말하지 않는것도 이상합니다.
부동산 폭등으로 수도권 진입은 이제 불가능해졌습니다.
한번오른 부동산은 안내려가는거 아시죠 올라간값이 디폴트 입니다.
월세 50이면 살던 일반 원룸 꿈도 못꿉니다.
반지하 옥탑방이 70~80하는 현실..
추천 4 반대 37
     
       
파지올리 2021-04-10 (토) 23:30
이거 완전 거짓말입니다.
알바자리 충분히 많습니다. 다만 알바 주인의 수준은 좀 따져볼만 하죠.
그리고 어지간한 곳은 원룸 50 안합니다.
반지하 옥탑방 80도 택도 없는 소리고요.

정부정책 비난하는 건 좋은데 이런 엉터리 주장은 좀 안했으면 좋겠네요.
추천 15 반대 5
     
       
파지올리 2021-04-10 (토) 23:46
에리카모카님 답글 달았다 지우셨네요. 지우기 전에 잘 읽었고요.
님 답글 틀린 말은 아니겠죠. 님이 이야기한대로 알바자리 줄어든건  맞아요.
그런데 그건 문재인정부의 실정때문이 아니라 코로나 때문이잖아요. 저도 코로나때문에 힘들어요.
그럼 코로나 대처를 잘 할 사람을 뽑는게 맞죠, 그쵸?

그런데 오세훈 박형준이 코로나 대처 잘 할거라고 생각해서 뽑아준 거에요?
진짜? ㅋㅋㅋㅋ
추천 10 반대 0
          
            
에리카모카 2021-04-10 (토) 23:52
네, 성추행 박원순 보단 나아서 뽑았습니다.
추천 1 반대 23
               
                 
Grogu 2021-04-11 (일) 00:11
어디 사세요?
               
                 
빙샬라빔 2021-04-11 (일) 01:51
이런 분들 덕에 국짐당 미래가 참 밝아요
               
                 
띠용Eldyd 2021-04-11 (일) 10:49
지능 처참한 거 보소.
성추행??  어이가 없네??
최근까지 국짐 놈들이 더 하면 몇십배 몇백배 더했지.

역사를 모르는 이들은 미래가 없다.
     
       
상큼키위 2021-04-11 (일) 09:56
박근혜 이명박 윤짜장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추추사랑 2021-04-11 (일) 10:24
개소리~~~~~
     
       
악귀나찰 2021-04-11 (일) 12:39
빨갱이짱좆과 토왜쪽발이 버러지 사이에 태어나는 뇌없고 무식한 개독일베충 틀딱메갈충 음식물쓰레기 가족체 살처분 되어서 없어지는 아름다운 대한민국 깨끗한 세상 만들어 봐요 다같이
          
            
에리카모카 2021-04-11 (일) 14:14
저질이다
               
                 
옳은손 2021-04-11 (일) 15:19
다카끼 마사오짱 다이스키??
제라드록바 2021-04-10 (토) 23:1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언론이 진실만을 말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먼저 깨달으세요. 눈을 떠야 합니다. 

여론을 호도하기 위해 사실을 왜곡하거나 허위보도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해요.
추천 26 반대 3
     
       
추추사랑 2021-04-11 (일) 10:25
진실만을 말안하는게 아니고 진실이 별로없죠ㅠㅜ
22sam 2021-04-10 (토) 23:16
어디에 진 빚이냐 물으시면... 단순하게 표현하면 국민에게 진 빚입니다.

어디 외국에 진 빚 아니니까 걱정할 필요 없습니다.

자연스러운 국가 시스템입니다.
Fluker 2021-04-10 (토) 23:22
"부채 = 빚" 이 아닙니다.

국가를 개인과 비교해서
개인이 대출받아서 펑펑 쓰고 빚 안갚는 그런 이미지를 생각하신다면 잘못 알고 계신거죠.
카일러스 2021-04-10 (토) 23:31
어디에 밪을 진건지는 굴욕적인 비밀 한일협정
댓가로 차관들여온 박정희때부터 저승가서 물어보세요
왜 빚을 졌나고..
꿈만꾸는자 2021-04-11 (일) 00:52
자기가 굶어죽는데 나라곳간 걱정이 뭔 소용이냐.
댠칸 쪽방 고시촌에 살면서 나라경제 걱정하는 놈이 젤 병신.
고맙습니다 2021-04-11 (일) 03:59
한심한 소리하고 앉아 있는 놈들 보면
작성글도 하나 없어요.
그러고는 댓글에서만 나불나불.
암튼
그럼 국가에서..
국민을 상대로 이윤을 남겨야 되는 거야?
세금은 왜 내는데..
손해보더라도 써야 되는 곳에는 써야지.
없이 사는 사람들 욕할 것 없이
차라리 세금 제대로 안 내는 재용이 욕 좀 해봐.
추기경 2021-04-11 (일) 04:42
보수진보를 떠나서....아 나는 경제개념이나 정치개념이 없어요..
커밍아웃하네.
유포리아 2021-04-11 (일) 06:58
그때 대출받아서 그 집 살껄 그런 생각하신적 있나요?
그 때 대출받아서 산 사람과 하지 않은 당신.
당신은 부채가 없어서 좋으시겠습니다.ㅋㅋ
NSNS 2021-04-11 (일) 08:31
공기업 부채가 많은데 보너스 잔치.
풍력 발전소 필요없는데 48조 투자 예정
선거용으로 돈 뿌리기
레호아스 2021-04-11 (일) 09:17
우리나라 부채 900조도 안됩니다.
OECD 회원국중 gdp 대비 가장 적은 부채비율이구요.
오히려 제발 좀 부채 더 쓰라고 권고하고있죠.
더 발전하라고...
아무튼 부채비율은 전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나라이고
십수년전 부채가 400조 정도였던걸 생각하면
급격히 늘어난것도 아닙니다.
일부 공기업 일부 대통령이 개같은 곳에 투자하고 개발해서 날려먹고 꿀꺽한 돈이 있는건 사실이지만 어느나라나 다 해먹는거고
(잘했다는건 아님)
선동질 참 오지시네요.
뿌레히힝 2021-04-11 (일) 10:17
글쓴이 댓구도 없고.. 그냥 벌레
배고플때 2021-04-11 (일) 10:47
필요한 돈이고 써야할 돈이면 빚을 져도 그만한 이익을 얻을 수있다!
근데 해처먹기 위해 빚을 지면 그건 그냥 돈낭비
국짐당, 적폐는 단 한번도 국가의 이익을 위해 빚을 진적이 없다.
꼭 국짐당만 타겟을 잡은건 아니다, 그 외에 민주당안에도 그런새끼들이 존재하겠지
비율로 따지면 국짐당이 넘사벽이라 티가 안나는 것뿐
머리나쁜티 내지마라~
띠용Eldyd 2021-04-11 (일) 10:55
대가리 나쁜 새끼들이 꼭 ㅈ도 모르면서
개소리하다가 털리면 아몰랑이지.
불사조왕 2021-04-11 (일) 11:46
이미 팩트체크 되었는데, 좀 찾아서 보셔요.
특정한 목적으로 작성한 기사들은 피해야 합니다.
아니, 적어도 자신이 판단할 능력들은 있잖아요?
악귀나찰 2021-04-11 (일) 12:39
빨갱이짱좆과 토왜쪽발이 버러지 사이에 태어나는 뇌없고 무식한 개독일베충 틀딱메갈충 음식물쓰레기 가족체 살처분 되어서 없어지는 아름다운 대한민국 깨끗한 세상 만들어 봐요 다같이
citizenb 2021-04-11 (일) 12:56
여러 국채=빚이 있겠고요.
갚을수있는 방법은 국민의 세금뿐이라고 보시면됩니다.
언츠비 2021-04-11 (일) 14:24
일본 부채 찾아보면 놀라 자빠지겠네요.....
우리는 gdp 추월이지요??
일본은 2020년 237%입니다...
얼음보송이 2021-04-11 (일) 16:07
우리나라 메이저와 파생된 언론들 표면 그대로 다 믿지 마세요..
메이저 말고 다른 언론도 같이 살피시고 구글링해서 보되 헤드라인만 보자 말고 내용도 같아 훑어야 해요. 요즘 같은 시대에 한쪽 언론만 보거나 헤드라인만 보면
전혀 다른 얘기하거나 낚이는 기사가 너무 많고 별내용 없이 호도하는 내용도 많아요.
관심있는 카테고리는 구글링해서 양쪽기사 다보고 스스로 판단해야해요.
요즘 언론 행태에 까막눈 되기 쉬워요.
쥬드섭 2021-04-11 (일) 16:39
나라빚이 늘어난것이 아니라 개인 부채가 늘어난거 아니에요? 유동성 파티라고 이야기하지만 미국 처럼 우리나라는 GDP대비 돈을 풀진않았습니다. 인플레이션이라 이야기하지만 제 생각은 시중에 돈이 너무 풀린것이 아니라 부동산, 주식, 비트코인을 사려고 대출을 하다보니 부채의 파티로 인한 자산 거품이 일어나는것이라 보이네요. 그 예로 비트코인의 김치프리미엄이 천만원 가까이 붙는것과 대출규제 이후 새로운 부채 유입이 줄어드니 부동산 상승도 꺾인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인플레이션이라는것이 시중에 돈이 많이 풀리고 그 돈이 계속 회전되어야 제품의 희귀성이 높아지고 가격이 오르는것인데. 지금은 부동산, 주식, 비트코인으로 자금이 쏠리다보니 시중에 돈이 돌지않고 대출이자로 인해 지출이 줄어들고있는 디플레이션에 가까운 현상이 일어나지 않을까 걱정되네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42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6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4
74685 [일반]  300㎏ 철판에 깔렸다, 장례도 못 치른 23살 ‘죽음의 알바’ 이미지 Youctz 08:17 0 1
74684 [일반]  김진애 전 의원 "오늘 5월 10일은 각별한 날" 이미지 아이즈원♡ 08:06 1 38
74683 [도움]  맥주 전용잔 도와주세요~ 이미지 축복의시 07:57 1 80
74682 [잡담]  풍금 연주인데 기억이 안나요. 이삼두 07:44 1 39
74681 [일반]  추미애 전 장관 "개혁과 민생은 따로가 아니다" (3) 이미지 아이즈원♡ 07:40 5 62
74680 [일반]  민주당 김용민 "최고위원 만들어주셔서 감사" 이미지 아이즈원♡ 07:38 3 64
74679 [일반]  즐거운 월요일이군요. 천재미남 06:40 0 81
74678 [잡담]  오늘 아침 메뉴 도깨비 06:21 0 91
74677 [잡담]  제 친구가 GS계열 쇼핑몰에서 일하는데 매출 난리랍니다 (4) 靑天 04:25 2 816
74676 [단문]  맥주 일주일에 보통 (1) 표독도사 03:28 1 257
74675 [사회]  동남아 'K-신문' 열풍의 비밀 -스트레이트 131회 새날 03:03 4 163
74674 [일반]  봉하찾은 박형준, 하태경이 사악한 이유 (1) 산돌마을 02:51 10 320
74673 [일반]  예전에 우연히 유튜브에서 짧게 스토리 리뷰를 본 애니메이션을 찾고싶습니다 (2) 매생e 02:33 1 191
74672 [일반]  이재명 '성장과 공정' vs 이낙연 '新복지' vs 정세균 '혁신… (5)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02:21 2 147
74671 [일반]  이재명계 좌장 정성호, (문재인정부)부동산정책 정면비판.."독선·무능한 정책 누적" (7)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02:08 6 228
74670 [뉴스]  일본 오염수 방류에 "빨리 달라"…천일염 값 폭등 발딱이 02:06 2 205
74669 [뉴스]  일본 신규 확진 사흘째 6천 명↑…시민단체 "올림픽 취소하라" 발딱이 02:05 3 94
74668 [잡담]  오호... 어머님 백신접종 예약.. GooNa구나 02:05 3 223
74667 [잡담]  빅스마일데이 세일 개판이네요. (12) 이미지 고기볶음 01:53 6 755
74666 [일반]  어머니가 갑자기 시골에 집을사신다는데 (7) 힘들다고요 01:04 5 613
74665 [일반]  죽기 싫어하는 사람들도 있잖아요? (8) 아파카트 01:04 4 273
74664 [일반]  kcm보면 이어폰 계속 꼽고 있던데.. (6) 이미지 잇힝e 01:04 3 674
74663 [잡담]  유니시티코리아라는 건강보조식품? 아시는분 계실까요? (2) 아침에178 00:51 2 93
74662 [일반]  사랑하는 조선일보에게 드리는 부탁 (1) 네번째왕 00:50 12 231
74661 [일반]  김치콩나물국밥이.. (음.. 그림 21) (4) 이미지 고맙습니다 00:42 3 225
74660 [일반]  학원별곡 5 - 욕심이 과하면 화가 되느니라 (1) 네번째왕 00:33 3 72
74659 [일반]  오늘 민방위 교육을 보다가 든 생각입니다. (3) 대리 00:23 6 297
74658 [사회]  중국 발 우주 쓰레기 낙하 장면.jpg (1) 이미지 donn 00:19 7 623
74657 [잡담]  오늘 연속출첵 1년 찍었습니다. [자필] (4) 이미지 고구미스트 00:11 8 119
74656 [일반]  현정부를 싫어하는 층들의 생각을 엿볼수 있는 머니게임(웹예능) 댓글창_스포조금 (12) 날라 00:09 7 276
74655 [잡담]  지금 영화 타자3 : 원 아이드 잭 보는 중......ㅎ (1) 하얀손™ 00:04 8 164
74654 [날씨]  [오늘의 날씨] 2021년 5월 10일 전국이 흐리고 또는 비 이미지 5180 00:02 4 85
74653 [잡담]  맥주 한잔 하고 자다가 이제 일어남.. ㅎ (2) 이미지 장교 05-09 9 197
74652 [일반]  중국인 2000만명을 한국에 이주하는거 어떻게 보십니까 (24) 당촘싸나이 05-09 8 500
74651 [잡담]  음식을 삼키기 어려운데요 (5) 순수의식 05-09 5 250
74650 [일반]  전기 잘아시는분 질문좀드립니다.스피커 전원 (8) 이미지 레드보틀 05-09 5 324
74649 [일반]  공기 청정기 쓰시는분 계신가요 (4) Neferpito 05-09 6 256
74648 [일반]  여혐... (2) to마부마ot 05-09 10 245
74647 [일반]  돌싱의 늦은 저녁 (1)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5-09 9 541
74646 [잡담]  아재의 혼술 (6) 이미지 미낙스 05-09 10 35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