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정보
  • 영화
  • 연예
  • 유머
  • 시사
  • 자동차
  • 사회
  • 게임
  • 동물
  • 회원
  • 컴퓨터
   
[일반] 

하...트로트 진짜 망해라

[회원게시판]
글쓴이 : 월자 날짜 : 2021-05-03 (월) 21:29 조회 : 4095 추천 : 55    
집에 7살 5살 여조카 2명같이사는대

하루종일 트로트만 부르네요

동요부르라니까 동요는 아는노래 하나도없고

엄마 티비보시는게 유일한 낙이라 머라고 하지도못하겠고

퇴근하고오면 트로트보고있고 주말에도 트로트보고있고

하.....

뭐가 그리재밌나 같이봐도

남자새끼들이 지들끼리 오바액션하는것도 꼴보기싫고

누구나오면 지들끼리 레전드대우하면서 우러러보는척

하는것도 꼴보기싫고

제발 망해라
월자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짐더긴 2021-05-03 (월) 21:57 추천 15 반대 0
모 종편탓이 큽니다.
허구한날 트로트만 틀어대니
나이드신분들이 그것만 봄
와워우어엌 2021-05-04 (화) 11:26 추천 10 반대 7
트로트가 싫으면 트로트 이상의 파급력을 내는 뭔가가 있어야 되는데 사람들이 그런 거에 관심이나 있을까요?
이 트로트 인기 현상이 우리나라가 고령화로 가고 있다는 크나 큰 증거이죠.
새로운 문화가 아닌 과거의 문화가 패러다임을 점령하는 반응이 나온다는 건 그 문화가 쇠퇴하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예전에 우리나라 음악 문화의 패러다임을 이끌었던 아이돌 문화를 보세요.
국제적 규모만 커졌지 내수는 엄청나게 줄어들고 있고 아이돌 프로그램은 속속들히 폐지에 시청률이 0점대 소수점이 수두룩 하고 망해가고 있습니다.
일본도 우리와 비슷한 징조가 있었습니다.
알 사람은 아는 akb48의 등장이죠.
우리나라 트로트 인기 현상의 특이점이 임영웅,송가인과 같은 젊은 가수들이 올드 문화를 가지고 트렌드를 이끌어 가고 있으며 중장년층들이 현대의 팬 시스템과 같은 팬덤을 이루어 시장을 지배하고 있다는 것이죠.
이게 한 때 일본에서 열풍이 불었던 akb랑 그 현상이 완전 똑같습니다.
과거의 남진이라던지 송은이라던 그 스타를 동경하던 젊은 날의 추억과 같은 노스텔지어를 현대에 끌어들여 마케팅하고 돈을 버는 것이죠.
일본의 akb도 마찬가지로 80년대 시절의 아이돌 시대의 이미지를 고대로 현대로 맞춰서 개량하고 싱싱한 어린 얘들을 앞에 내세워서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 일본의 akb가 사회를 잡아먹고 일본 문화를 얼마나 후퇴시켰는지는 조사해보면 많이 나오죠.
그게 우리나라에 비슷한 형태로 재현되고 있는 겁니다.
문화 소비층이 점점 늙어가면서 상대적으로 수가 작고 얇아지는 젊은 수요층은 그 파이가 작아지고 다수인 늙은 소비층이 훨씬 시장에서 지배하는 소비 파이가 크니 미디어는 늙은 소비층에 맞춰서 뭔가를 하지 않으면 살아남지를 못 하죠.
이게 일본에서 akb가 탄생한 이유이고 또 우리나라에서 트로트가 인기를 끄는 이유입니다.
fjfeorkd 2021-05-04 (화) 12:25 추천 9 반대 0
트로트 특징
1.노래 한 10분하고 자기 사연 30분이상 말함. 과거에는 힘들었는데 이번에 부모님 차 사줬다 빌딩 사줬다 이런말들.. 그거듣고 관객은 울고있음

2.간단한 세글자 만들어서 특이하게 반복해서 양산함 예를들어 뿐이고 찐이야 돌리도 한잔해 등등
수리진 2021-05-03 (월) 21:30
그냥 그러려니 하세요
다 한때일테니
유령이당 2021-05-03 (월) 21:56
ㅋㅋㅋ
짐더긴 2021-05-03 (월) 21:57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모 종편탓이 큽니다.
허구한날 트로트만 틀어대니
나이드신분들이 그것만 봄
추천 15 반대 0
가인하 2021-05-03 (월) 22:22
힙찔이들 도배됬었을땐 어떻게 사셨을까
     
       
Aveeno 2021-05-04 (화) 21:22
둘다 싫음
마음먹은대로 2021-05-03 (월) 23:19
오리지날 놀래를 죄다 버려놨어
momag 2021-05-04 (화) 10:23
제가 트로트를 싫어하는 이유는..

트로트:
일제강점기에 일본 엥카의 영향을 받아 형성된 대중가요. 뽕짝.
     
       
미나루 2021-05-04 (화) 10:32
그거 아니래요. 우리가 아는 엔카는 1970년대에 만들어진 단어라고 함.
https://kstar.kbs.co.kr/list_view.html?idx=38472
          
            
momag 2021-05-04 (화) 10:53
손 민정 교수 말이 맞는지, 다음 백과가 맞는지 모르겠습니다. 크

https://100.daum.net/encyclopedia/view/14XXE0066860

https://ko.wikipedia.org/wiki/%EC%97%94%EC%B9%B4
          
            
완전아까워 2021-05-04 (화) 19:00
교수 얘기는 자기가 연구한바에따른 자기만의 이론이고 현재 통상적으로 인정되는 이론은 백과사전대로 일제시대때 일본의 엔카가 들어와서 한국민요와 섞여 만들어진게 트로트죠
               
                 
절뫙 2021-05-05 (수) 22:20
현대 트로트는 엔카와 한국민요가 섞인 그 트로트랑 그냥 다른 장르예요.
          
            
몽중인 2021-05-04 (화) 21:37
그건 자기만의 학설이고요..... 그게 다 맞다고 할 수는 없죠...트로트가 일본의 음악의 영향을 아주 많이 받았다는 것은 아무도 부정안합니다..그걸 부정한다면 진짜 국뽕이죠...
숑쓰 2021-05-04 (화) 11:03
tv 조선에는 트로트 채널도 생겼던데~ㄷㄷ
와워우어엌 2021-05-04 (화) 11:26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트로트가 싫으면 트로트 이상의 파급력을 내는 뭔가가 있어야 되는데 사람들이 그런 거에 관심이나 있을까요?
이 트로트 인기 현상이 우리나라가 고령화로 가고 있다는 크나 큰 증거이죠.
새로운 문화가 아닌 과거의 문화가 패러다임을 점령하는 반응이 나온다는 건 그 문화가 쇠퇴하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예전에 우리나라 음악 문화의 패러다임을 이끌었던 아이돌 문화를 보세요.
국제적 규모만 커졌지 내수는 엄청나게 줄어들고 있고 아이돌 프로그램은 속속들히 폐지에 시청률이 0점대 소수점이 수두룩 하고 망해가고 있습니다.
일본도 우리와 비슷한 징조가 있었습니다.
알 사람은 아는 akb48의 등장이죠.
우리나라 트로트 인기 현상의 특이점이 임영웅,송가인과 같은 젊은 가수들이 올드 문화를 가지고 트렌드를 이끌어 가고 있으며 중장년층들이 현대의 팬 시스템과 같은 팬덤을 이루어 시장을 지배하고 있다는 것이죠.
이게 한 때 일본에서 열풍이 불었던 akb랑 그 현상이 완전 똑같습니다.
과거의 남진이라던지 송은이라던 그 스타를 동경하던 젊은 날의 추억과 같은 노스텔지어를 현대에 끌어들여 마케팅하고 돈을 버는 것이죠.
일본의 akb도 마찬가지로 80년대 시절의 아이돌 시대의 이미지를 고대로 현대로 맞춰서 개량하고 싱싱한 어린 얘들을 앞에 내세워서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 일본의 akb가 사회를 잡아먹고 일본 문화를 얼마나 후퇴시켰는지는 조사해보면 많이 나오죠.
그게 우리나라에 비슷한 형태로 재현되고 있는 겁니다.
문화 소비층이 점점 늙어가면서 상대적으로 수가 작고 얇아지는 젊은 수요층은 그 파이가 작아지고 다수인 늙은 소비층이 훨씬 시장에서 지배하는 소비 파이가 크니 미디어는 늙은 소비층에 맞춰서 뭔가를 하지 않으면 살아남지를 못 하죠.
이게 일본에서 akb가 탄생한 이유이고 또 우리나라에서 트로트가 인기를 끄는 이유입니다.
추천 10 반대 7
fjfeorkd 2021-05-04 (화) 12:25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트로트 특징
1.노래 한 10분하고 자기 사연 30분이상 말함. 과거에는 힘들었는데 이번에 부모님 차 사줬다 빌딩 사줬다 이런말들.. 그거듣고 관객은 울고있음

2.간단한 세글자 만들어서 특이하게 반복해서 양산함 예를들어 뿐이고 찐이야 돌리도 한잔해 등등
보스노이즈 2021-05-04 (화) 13:26
트로트는 태진아 때문에 안보고 안들음
지가 레전드는 무슨 레전드야 ㅊㄴ 주제에
에핑 2021-05-04 (화) 13:40
솔직히 지겹기는한데... 채널 선택은 제가 하면 되는거라서
트로트 관련 방송은 안봅니다.
아푸아루 2021-05-04 (화) 13:43
트로트 졸 단순하고 내용없고 멜로디도 짜증나서 싫음
진짜 민요나 국악하고 다르게
트로트는 무식함이 넘쳐 흐름
이토렌트만세 2021-05-04 (화) 14:57
자기가 재미 없다고 사라져야 한다며 욕하는 인성 수준.

젊은 우리야 인터넷 있으니 마음껏 즐기고 살 수 있지 않나. tv 에서도 젊은층 위주의 컨텐츠만 방송하고.

어르신들 간만에 즐길거리 찾으셨구나 하면 될 걸 뭐가 뿔이 나서 이러는지.
판타지는계속… 2021-05-04 (화) 15:40
유일한 낙인데
그걸 빼앗고 싶으신가
px도둑 2021-05-04 (화) 16:55
본인이 어머님 재밌게 해드릴 수 있는 지 가슴에 손을 얹고 반성해 봅시다...
타임라인 2021-05-04 (화) 17:54
그럼 90년대부터 현재까지 줄창 아이돌이 방송을 장악했을때 부모님 세대들이 아이돌 싹다 망해라??
이렇게 말씀하시덥니까??
본인이 보기 싫으면 안보면 되요...난 오히려 드라마만 보시던 어머니, 뉴스나 스포츠만 보던 아버지가 예능을 소비하셔서 좋기만 하구만...
본인 싫다고 빼액거리지 마세요..
골게터® 2021-05-04 (화) 17:58
트로트가 일제때 들어온 일본노래를 바탕으로 한것은 틀림없죠.
전통가요라고 말할만한 것은 못되지만, 시대적으로 일반 서민들이 즐겨불렀던 것은 틀림없죠.
근데 요즘 애들까지 동원해서 장사질하는 것에는 질리네요.
트로트만 애들이 배우면 일반 여러 장르의 노래들은 질이 떨어지겠죠.

암튼 노인문화가 주류를 이루면서 젊은 문화가 기를 못펴는 것은,
부동산 개거품을 일으킨 주도자들이 경제와 문화까지 망치는 짓거리에는 정말 화가 납니다.
arremer 2021-05-04 (화) 19:29
아이돌지옥 트로트지옥 이런거 진짜 싫습니다
그리고 5~12살 애가 왜 49금 수준 노래소절을 불러야 하는지 그것부터가 이해가 안되요
뭐 님이 그렇게 말씀하셔도 일단 공중파에서는 한철에 끝나기는 했잖아요ㅠㅠ
물론 방영한것이 문제인거죠
졸라졸라 2021-05-04 (화) 20:57
이건 뭐 케이블 포함해서 돌리면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4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41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23
74146 [일반]  인천시장 "서울·경기, 자체매립지 조성해야" 높이나는도요… 01:26 0 16
74145 [일반]  미스김과 진짬뽕 먹어요 (1)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1:22 0 66
74144 [일반]  피아식별 어려운게 아닙니다(To. 민주당 지지자) (1) 비빔밥 01:21 4 41
74143 [일반]  국가 신용도는 역대급 최고 인데 국민은 빚더미 (4) 이미지 †와룡 01:00 3 141
74142 [일반]  바다를 사랑한 소녀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0:59 1 62
74141 [일반]  포천시도 페미의 손길이..... (1) 이미지 니이나아노오 00:59 2 109
74140 [잡담]  더운날들의 연속이 될듯 (1) 이미지 노력왕 00:49 1 86
74139 [일반]  딱 두잔 했어요. (2) 은하제국황제 00:37 1 82
74138 [사회]  인도네시아 Kualanamu International Airport, 코로나 검사용 면봉 씻어서 재활용했다… (1) 이미지 donn 00:35 2 62
74137 [일반]  취기가 오르니까 바다가 보고 싶네요 (1)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0:30 4 75
74136 [정치]  여유있는 쪽에서 참는건 어때요? [자필] (9) Peace427 00:24 5 106
74135 [일반]  물 마시러 가자 이미지 노력왕 00:20 2 77
74134 [일반]  봉하마을 이어 대통령 만난 송영길..친문은 '부글부글' (10)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00:15 4 158
74133 [잡담]  오뚜기 그 비싼 고기짬뽕 라면 사봤는데 기대되네요 (4) 로키구십오 00:11 2 210
74132 [잡담]  지금 영화 런올 나이트 보는 중......ㅎ 하얀손™ 00:05 4 46
74131 [일반]  근래 페미백래시에 대한 생각 나백공 00:03 4 78
74130 [일반]  학원별곡 2 - 똥개와 봉투 네번째왕 00:02 4 29
74129 [날씨]  [오늘의 날씨] 2021년 5월 7일 오전에 비...오후부터 미세먼지 '나쁨' 이미지 5180 00:01 4 33
74128 [일반]  [단독] 북한군 김명국 "5·18 광주침투설은 내가 지어낸 것" (13)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00:01 6 130
74127 [일반]  분홍소세지 몇개 구워서 한잔 합니다 (3) 이미지 젖은눈슬픈새 05-06 4 141
74126 [일반]  음모론 (2) Narloto 05-06 5 86
74125 [일반]  gs는 무슨깡으로 소비자랑 싸움을 시작하지 (4) 6DWorld 05-06 6 248
74124 [뉴스]  정은경, "코로나, 접종 몇번으로 근절 가능한 감염병 아냐" 기후위기 05-06 4 75
74123 [일반]  다이어트할때 먹방 보시는분들 존경합니다 무기야사랑해 05-06 4 38
74122 [일반]  고일석 기자 "우리는 이길 수 있을까" (8) 이미지 아이즈원♡ 05-06 17 191
74121 [잡담]  식사들 하셨습니까 (1) 이미지 터진벌레 05-06 5 85
74120 [뉴스]  "국토부·도공 건설용역, 100% 전관 업체 수주"...국토부 "제도 점검하겠다" 기후위기 05-06 3 53
74119 [잡담]  2019년 드라마 <자백> 보고있는데... (1) 이미지 수리진 05-06 2 117
74118 [일반]  간이과세자 질문입니다 (2) 맷해밀 05-06 2 84
74117 [뉴스]  [인터뷰] 박범계 "김오수 관련, 특정언론 보도가 전부…제청 과정서 고려된 바 없어" 기후위기 05-06 4 69
74116 [잡담]  오늘 멍청한짓좀 하고 와서 느끼는게 있었지만 지금 시게는 다른 이유에서 핫하네요 (21) 벌레보면짖는… 05-06 8 138
74115 [정치]  가덕도 개구라로 판정 (12) simak 05-06 6 302
74114 [잡담]  고생하셨습니다. (1) 바보자슥 05-06 7 49
74113 [뉴스]  “동료가 300㎏ 철판에 깔렸는데…직원들은 119보다 회사에 먼저 전화했다” 기후위기 05-06 4 292
74112 [뉴스]  빈 상자 앞에서 사진만 찍고…두 얼굴의 이사장 기후위기 05-06 4 187
74111 [일반]  의외로 중국의 민족주의를 자극하는 한국의 음료수.jpg (4) 이미지 sienic77 05-06 3 450
74110 [일반]  진짜 쓰레기같네요. 친문 어쩌구저쩌구 하는거... 말이죠. (14) 삐야기얄리 05-06 11 199
74109 [일반]  지갑 하나 구매했습니다..ㅎㅎ (5) 이미지 김소혜♡티마 05-06 8 324
74108 [일반]  전재수의원 "민주당 대선후보경선 연기해야" (39) 이미지 높이나는도요… 05-06 6 219
74107 [뉴스]  ‘대선 경선 연기론’ 띄우는 민주당 친문 (1) 기후위기 05-06 5 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