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일일 인기게시물 30
[사회] 서울대병원, 오늘부터 진료 중단‥"휴진을 무기로 삼아" 비판 (2024.06.17/뉴스데스크/MBC)
rankpopzet    2024-06-18 (화) 00:10   조회 : 269   추천 : 14  신고 추천

서울대병원, 오늘부터 진료 중단‥"휴진을 무기로 삼아" 비판 (2024.06.17/뉴스데스크/MBC)


앵커

대한의사협회의 의료계 집단 휴진을 하루 앞둔 오늘, 서울의대 산하 병원 4곳의 교수들이 먼저 무기한 휴진에 돌입했습니다.

전공의와 의대생 복귀를 위한 최후의 선택이었다는 입장인데, 그래도 끝내 환자 곁을 떠났다는 비판을 피하기는 어려워 보입니다.

첫 소식, 유서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근거 없는 증원 정책 원점에서 검토하라! (검토하라 검토하라)"

병원과 학교를 떠났던 서울대병원 전공의들과 서울의대생들이 교수들과 한 자리에 모여 구호를 외칩니다.

이들은 서울대병원과 보라매병원 등 서울의대 산하 병원 4곳이 오늘부터 진료를 무기한 중단한다고 선언했습니다.

[방재승/서울의대 교수 비대위]
"의대생과 전공의가 복귀하지 않으면, 의료 붕괴는 시작입니다. 돌이킬 수 없습니다."

교수들은 전공의들에 대한 행정 처분 취소와 의대 증원 재논의, 이를 위한 '상설 의-정 협의체' 구성 등을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서울의대 교수 비대위에 따르면 이번 주 진료 규모를 줄이거나 취소하며 집단 휴진에 참여한 교수는 532명.

위·중증, 응급 환자를 제외한 진료와 수술·검사 등의 일정을 1주에서 4주까지 미룬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전체 교수 1천 4백 명 가운데 교육·연구만 담당하는 교수를 제외한 967명의 55%에 달합니다.

[강희경/서울의대 교수 비대위원장]
"뜻을 같이 해 주시는 분들 역시 400분 가량이 되었습니다. 상상할 수 없는, 90%의 지지 또는 동참의 의지를 밝혀주셨고요."

정치권의 뒤늦은 중재 노력은 계속됐습니다.

국민의힘 의료개혁특별위원회는 오늘 오후 김영태 서울대병원장과 비공개로 만났습니다.

[인요한/국민의힘 의료개혁특위 위원장]
"비공식적으로 접촉은 어제 했는데, 전공의들은 원칙을 많이 주장하고, 만나는 걸 조금 꺼려하는 것 같아요."

내일은 서울대병원 외에도 세브란스병원 등 '빅5' 상급종합병원 교수단체가 모두 대한의사협회의 집단 휴진에 동참합니다.

환자단체연합회는 "환자들에게 또다시 고통과 불안, 피해를 줘서는 안 된다"며 "휴진을 무기로 삼는 의사들을 도와줄 수도, 함께할 수도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MBC뉴스 유서영입니다.




댓글 1
댓글쓰기
rankLianna 2024-06-18 (화) 00:52
추천 0

  • 제외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