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즐겨찾기 

[뉴스]

'상처는 선수들의 몫' 여전히 고통받는 SON, 현지인터뷰서 "정말 가슴 아프다"

rank 해류뭄해리 2024-02-12 (월) 23:11 조회 : 979 추천 : 14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8강전 대한민국과 호주의 경기. 경기에서 승리한 대한민국 손흥민이 기뻐하고 있다. 알와크라(카타르)=박재만 기자[email protected]/2023.02.02/ A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아시안컵에서 좌절을 맛본 축구대표팀 주장 손흥민(토트넘)이 현지 매체와 인터뷰에서 심적 고통을 토로했다.

손흥민은 12일(한국시각) 런던 지역지 '이브닝 스탠다드'와 인터뷰에서 "지금 아시안컵에 대해 말하기 좋은 상황은 아니다. (아시안컵 우승 실패를)정말 받아들이기 힘들지만, 그것도 축구의 일부다. 정말 아프지만, 축구로 극복을 해야 한다. 그래야 토요일 경기처럼 다시 웃을 수 있다"고 말했다.

손흥민은 카타르아시안컵 조별리그부터 4강 요르단전까지 6경기 전경기에 풀타임 출전했다. 8강 호주전에서 후반 추가시간 번뜩이는 드리블로 페널티 반칙을 얻어내 동점골의 발판을 마련했고, 연장전에 날카로운 프리킥으로 역전 결승골을 꽂았다. 이렇듯 고군분투했지만, 팀의 무기력한 탈락을 막지 못했다.

손흥민이 언급한 토요일은 아시안컵을 끝마치고 돌아온 손흥민의 토트넘 복귀전이 열린 날이다. 손흥민은 토트넘홋스퍼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홈경기에서 1-1 동점이던 후반 17분 미드필더 로드리고 벤탄쿠르와 교체투입해 후반 추가시간 6분 상대 박스 좌측에서 날카로운 왼발 크로스로 브레넌 존슨의 역전 결승골을 어시스트했다. 토트넘은 '캡틴 손흥민' 효과를 톡톡히 누리며 2대1로 승리했다.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8강전 대한민국과 호주의 경기. 연장 전반 손흥민이 역전골을 만든 뒤 환호하고 있다. 알와크라(카타르)=박재만 기자[email protected]/2023.02.02/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8강전 대한민국과 호주의 경기. 경기에서 승리한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의 왼쪽 무릎 모습. 알와크라(카타르)=박재만 기자[email protected]/2023.02.02/ 손흥민은 "나는 분명 팀(토트넘)을 돕기 위해 빨리 돌아왔다. 이 팀의 일원이 되고 싶었다"며 "우린 (브라이턴전에서)좋은 결과를 얻었다"고 만족감을 토로했다. 토트넘은 승점 47점을 기록하며 애스턴빌라(46점)를 끌어내리고 유럽챔피언스리그 마지노선인 4위를 탈환했다. 손흥민은 리그 21경기에서 12골6도움을 기록 중이다.

손흥민은 "나는 최대한 팀을 돕고 싶고, 팀 동료들과 함께 뛰는 이 순간을 즐기고 싶다"며 "시즌이 몇 달 남지 않았지만, 지금은 미래에 대해 말하고 싶지 않다. 우리가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하고 싶다. 우리는 (이번 시즌을)특별하게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탑4 목표를 향해 정진하겠다고 다짐했다.

손흥민은 18일 울버햄턴을 홈으로 불러들여 프리미어리그 25라운드를 치른다. 지난해 11월, 손흥민과 황희찬의 코리안더비는 황희찬의 판정승으로 끝났다. 두 선수가 나란히 풀타임 출전한 경기에서 울버햄턴이 2대1로 역전승했다. 황희찬은 11일 0대2로 패한 브렌트포드와 홈경기에선 휴식을 취했다. 울버햄턴은 현재 10위(32점)다.

6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4강전 대한민국과 요르단의 경기. 대한민국 손흥민이 경기에서 패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알라이얀(카타르)=박재만 기자 [email protected]/2023.02.06/ AP연합뉴스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댓글 2
댓글쓰기
rank변신한바보 2024-02-12 (월) 23:27
쏘니....토트넘에서 화이팅하고 힘내자!!!
추천 1
rank오두치 2024-02-13 (화) 22:33
준결승 막판에 수비 다 정돈되어서
안통할거 알면서도 작정하고 치달하던거 너무 마음이 아프더라
추천 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축구 게시판 이용안내  (1) rankeToLAND 05-31 27 3954
[휴대폰상담]  s24울트라 선약기변 익명
17980 [해외축구]  올드 트래포드를 열광의 도가니로 만든 지성팍의 골  이미지 rank짜냥해옌니 22:46 0 85
17979 [해외축구]  [오피셜] 아일랜드 대표팀, 존 오셔 임시 감독 선임  (1) 이미지 rank에취냥 21:54 3 58
17978 [해외축구]  브라이튼의 미토마 카오루는 허리 부상으로 시즌 아웃 판정  이미지 rank에취냥 21:33 3 81
17977 [뉴스]  광주-서울 개막전 티켓 순식간에 완판...린가드 효과  rank소망님 21:31 3 71
17976 [국내축구]  황선홍의 선택적 책임.........  (2) rank세하이 20:55 8 1060
17975 [해외축구]  맨시티 홀란드 5골 골장면.gif  (2) 이미지 rank아이언엉아 20:40 8 206
17974 [자유]  나가 디져라 축구 협회 나가 디져라 ㅋㅋㅋㅋ  (26) 이미지  rank파지올리 13:49 70 9842
17973 [해외축구]  [루턴 v 맨시티] 홀란 5골 미쳤어요  (6) 이미지 rank오늘의날씨 08:42 17 814
17972 [해외축구]  난생 처음보는 현재 맨시티 경기 풋몹 상황  이미지 rank오늘의날씨 08:42 14 513
17971 [해외축구]  데이비스 포함, 레알 마드리드 예상 베스트11  이미지 rank장쓰 08:22 11 204
17970 [해외축구]  5400억 쓰고 한 푼도 못 번 PSG  이미지 rank장쓰 08:21 13 582
17969 [뉴스]  [단독]축협, 클린스만 호텔비 및 항공비 등 국회 자료제출 요구 모두 거부  (10) 이미지 rank스트롱에그 07:56 22 856
17968 [자유]  황선홍 임시감독 "대한민국 축구가 제자리로 가도록 최선 다하겠다".jpg  (11) 이미지 rank불오징어 07:47 16 1033
17967 [해외축구]  ‘괴물 홀란 5골+KDB 4도움 대폭발!’ 맨시티, 루턴 원정서 화력 쇼 펼치며 6-2 대승→FA컵 8강 진출  이미지 rankcomaster 07:34 11 250
17966 [자유]  역대 남자 축구대표팀 감독.jpg  (11) 이미지  rank불오징어 07:19 27 3582
17965 [해외축구]  5홀로 폭격한 맨시티 홀란  이미지 rankcomaster 06:26 10 311
17964 [자유]  황선홍 감독 선임은 임시 감독 선임이 아닌 정식 감독 선임  (14) rank찐쿄 02:48 15 771
17963 [국내축구]  한달후 황선홍의 모습  (1) 이미지 ranklikkycat 00:54 13 744
17962 [국내축구]  황선홍 선임과정 루머  (32) 이미지  rank세하이 00:44 146 16719
17961 [자유]  10년후 대표팀 감독  (4) 이미지 ranklikkycat 02-27 17 680
17960 [국내축구]  축구국가대표 감독 이사람이 될줄 알았는데..  (1) rank리얼괘손 02-27 14 460
17959 [자유]  그냥 해외축구나 보는게 나을듯...  rank마징z 02-27 11 151
17958 [해외축구]  'HERE WE GO' 맨시티행 앞둔 '특급 재능', 멀티골 폭발...이번 시즌 '9골 7도움'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2-27 10 304
17957 [해외축구]  김민재 '5대 리그 2연속 우승' 멀어졌다... 뮌헨, 우승 확률 17% '하락'→레버쿠젠 83% '압도적'  (3)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2-27 11 264
17956 [국내축구]  요즘 트랜드 불난집에 기름 붓기  이미지 ranklikkycat 02-27 11 241
17955 [뉴스]  '임시 감독' 황선홍‥"처음부터 1순위였다"  (1) rank소망님 02-27 14 209
17954 [해외축구]  연봉 216억+보너스 2168억 "음바페 레알 합의 99%"...‘이적료 0원’ 세기의 이적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2-27 11 246
17953 [국내축구]  국가대표 황선홍 감독 선임이 구린 이유  (2) 이미지 rank찐쿄 02-27 18 447
17952 [해외축구]  [오피셜] 라이프치히, 푸마와 파트너십 체결  이미지 rank에취냥 02-27 12 113
17951 [국내축구]  황선홍 국대감독 겸직으로 비상걸린 올림픽 국가대표팀  (20) 이미지  rank세하이 02-27 69 6583
17950 [자유]  지금 영화보는거 같음  (1) rank에세조 02-27 17 440
17949 [국내축구]  국대는 보이콧이 답!  (1) rankholding 02-27 14 255
17948 [기타]  황선홍 임시 감독 선임 확정  rankeikeulal 02-27 11 241
17947 [국내축구]  정몽규 회장과 연임 그리고 후임에 관한 몇가지 이야기.txt  (2) rank욱낙이연0313 02-27 15 318
17946 [뉴스]  "손흥민 연봉 420억도 거절"vs"SON-살라-KDB-모드리치 다 데려오자"...토트넘, 사우디 유혹에 재계약 추진으로 맞대응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2-27 12 636
17945 [국내축구]  [속보] 남자 축구 대표팀 임시 감독에 황선홍 선임  (44) 이미지  rankMERCY 02-27 58 7914
17944 [자유]  축구 경기 중 나온 진기명기  (11) 이미지  rank푸른권율 02-27 76 6556
17943 [국내축구]  설맞이 FC서울 윷놀이-제기차기 대회...분위기 개좋네...ㅎㅎㅎ  rank변신한바보 02-27 12 187
17942 [뉴스]  박항서 "태국2연전에 한해 국가에 봉사하는 마음으로 수락가능"  rank기욤뮈소 02-27 14 564
17941 [국내축구]  지금 정몽규를 끌어 내려야 하는 이유.  (2) rankholding 02-27 18 411
17940 [자유]  박문성이 대표팀 임시감독 예언했네요  (5) rank거스기 02-27 17 1289
17939 [국내축구]  박항서가 유력하다네요  (3) rankDerma 02-27 16 826
17938 [해외축구]  라모스와 레알서 함께한 베스트11  (2) 이미지 rank장쓰 02-27 13 264
17937 [해외축구]  오늘자 슈팅 세 개로 해트트릭 기록한 디발라  (2) 이미지 rank두아리 02-27 14 578
17936 [자유]  진성 축덕이라 아무거나 잘입는 곽튜브가 유일하게 거르는 유니폼  이미지 rank두아리 02-27 13 534
17935 [자유]  차두리가 인생 선배로서 박지성한테 했던 조언 .jpg  (3) 이미지 rank미친강아지 02-27 21 2417
17934 [해외축구]  [FH] 바르셀로나 24-25 시즌 홈 킷 유출  이미지 rank두아리 02-27 11 191
17933 [해외축구]  리버풀팬한테 긁힌 엔조  이미지 rank두아리 02-27 14 378
17932 [자유]  호날두 징계 위기  (25)   rank미친강아지 02-27 87 13692
17931 [해외축구]  [오피셜] 에버튼 선언문, 프리미어리그는 항소를 받아들였습니다.  (2) 이미지 rank에취냥 02-26 12 42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