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내] 이모티콘 상점 eTo콘 오픈 -
[해외축구]

김민재가 다이어를 이겼다, 독일 언론 왜 이래?...투헬도 수비진 '칭찬 일색'

rank 해류뭄해리 2024-04-21 (일) 09:51 조회 : 2512 추천 : 13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올 시즌 분데스리가 챔피언이 바이엘 레버쿠젠으로 정해지면서 뮌헨은 2위 사수에 나섰다. 이날 대승으로 뮌헨은 승점을 66(21승3무6패)으로 늘리며 한 경기 덜 치른 3위 슈투트가르트(승점 63)와의 승점 차를 벌렸다. 반면에 승점 29(8승5무17패)인 베를린은 14위에 머물면서 강등권과의 차이를 벌리는 데 실패했다.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이날 뮌헨은 김민재를 선발로 내세웠다. 4경기 만에 선발로 출전한 김민재는 후반 14분 교체되기 전까지 안정된 플레이를 펼치며 실점을 허용하지 않으면서 대승에 기여했다.

원정팀 뮌헨은 4-2-3-1 전형을 내세웠다. 마누엘 노이어가 골문을 지켰고 요주아 키미히, 김민재, 에릭 다이어, 알폰소 데이비스가 백4를 이뤘다. 레온 고레츠카와 알렉산다르 파블로비치가 3선에 위치하며, 토마스 뮐러, 마티스 텔, 에릭 막심 추포모팅이 2선에 배치. 최전방 원톱 자리엔 해리 케인이 이름을 올렸다.

홈팀 베를린은 3-5-2 전형으로 맞섰다. 프레데리크 뢰노우가 골키퍼 장갑을 꼈고, 디오구 레이트, 케빈 포크트, 다닐료 두키가 백3를 형성했다. 좌우 윙백 자리엔 로빈 고젠스와 크리스토퍼 트리멜이 맡았고, 중원은 브렌든 애런슨, 뤼카 투자르, 언드라시 셰퍼가 맡았고, 최전방에서 베네딕트 홀러바흐와 케빈 폴란트가 뮌헨 골문을 노렸다.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뮌헨은 전반 29분 터진 고레츠카의 선제골로 리드를 가져왔다. 이어 전반 종료 직전 케인이 두 번째 골로 리드를 벌린 채 전반을 마쳤다. 

후반 8분과 21분엔 뮐러가 멀티 골을 터뜨리면서 격차를 벌렸다. 마티스 텔이 후반 17분 골을 터뜨리면서 뮌헨은 70분 이전에 다섯 골을 폭발시켰다. 후반 추가시간 46분 상대 베르테센에게 실점했지만, 뮌헨은 베를린 원정에서 대단한 득점력을 과시했다.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김민재는 다이어와 센터백 듀오로 호흡을 맞추며 상대 최전방 공격수 2명을 꽁꽁 묶었다.

교체되기 전까지 59분간 활약한 그는 축구 통계 사이트 폿몹 기준, 패스 성공률 98%(58/59), 드리블 성공 100%(1/1), 롱패스 성공률 100%(2/2), 태클 성공률 50%(1/2), 클리어링 3회, 헤더 클리어 1회, 인터셉트 2회, 리커버리 3회, 지상 경합과 공중볼 경합 성공률 모두 75%(3/4)를 기록했다. 

김민재는 폿몹 평점 7.5를 받아 다이어(7.1점)보다 더 높은 평점을 받았고 데이비스(8.2점), 키미히(7.6점) 다음으로 수비진에서 높은 평점을 받았다. 

김민재는 정말 오랜만에 선발 출장해 최고의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다시 센터백 경쟁 구도에 불을 지폈다. 지난 7일 하이덴하임 원정 2-3 패배 당시 선발 출장해 풀타임을 소화했던 그는 이후 4경기나 벤치에서 경기를 지켜보며 결장했다.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다이어를 비롯해 마타이스 더리흐트, 다요 우파메카노와의 경쟁에서 밀리며 최근 들어 독일 매체에서 김민재가 현 상황에 만족하지 못한다고 전했다. 

스카이스포츠 독일 기자 플로리안 플레텐버그가 지난 18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김민재가 이번 여름 이적 없이 뮌헨에서 도전을 이어간다고 전했다. 

기자는 "김민재는 현재 뮌헨의 센터백 3옵션이다. 그는 본인의 상황에 만족하지 않는다"라면서도 그는 현재 여름 이적을 고려하지 않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민재는 이를 털어내려고 하고 있고 다음 시즌 왜 뮌헨이 지난여름 본인을 영입했는지 증명하려고 한다. 그는 뮌헨에서, 그리고 구단에서 편안한 상태다"라고 덧붙였다.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김민재는 다시 선발로 돌아오면서 최고의 활약을 선보였고 토마스 투헬 감독으로부터 칭찬을 받았다. 

투헬은 경기 후 믹스드존(공동취재구역) 인터뷰에서 "3승으로 완벽한 주간의 완벽한 마무리였다. 우니온이 2스트라이커와 두 명의 넘버 10으로 플레이했다. 우리 수비수들의 엄청난 노력이 있었다"라며 상대 공격진을 막은 수비진을 모두 칭찬했다. 

더불어 투헬은 "우리는 적절한 시기에 골을 넣었다. 아주 좋은 퍼포먼스였다. 우리는 스스로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고 어디론가 갈 때 승리하길 원한다. 오늘 이를 해낼 수 있어서 행복하다. 팀에게 칭찬한다"라고 밝혔다. 

김민재가 약 2주 만의 선발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다시 선보였다. 그는 에릭 다이어보다 높은 평점을 받으며 선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이에른 뮌헨은 21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슈타디온 안 데어 알텐 푀르스테라이에서 우니온 베를린과 2023-2024시즌 분데스리가 30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골 잔치를 벌이며 5-1 대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김정현 기자 [email protected] https://m.sports.naver.com/wfootball/article/311/0001717185


댓글 4
댓글쓰기
rank피터파커 2024-04-21 (일) 09:55
민재는 다음 시즌에 감독 바뀐 후 어떻게 원래 컨디션을 유지 하는지도 중요할듯...
추천 0
rank수리진 2024-04-21 (일) 12:18
걍 이적하자
추천 0
rank엿장수 2024-04-22 (월) 00:33
지금 국면은 다이어 고정에 그 파트너로 누구를 낙점하느냐가 관건인 것 같은데요.
그래도 김민재 선발이 긍정적인 경기 결과로 이어져서 다행이죠.
리그, 자국컵은 이미 날아갔고, 오는 챔스 4강 상대 레알 마드리드의 빠른 공격진을 상대로 효과적인 수비 조합을 어떻게 짜느냐는 고민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봐야 겠죠.
추천 0
rank스타일멜 2024-04-22 (월) 09:44
참 좃같은 팀이다.일희일비가 시발 예전 맨유있던 박지성 평가하는 좃같은악플러수준이네.
걍 다이어로 잘 하라고 하고 딴팀가자.
짱깨국에서도 부상없이 잘뛰었는데 딴데라고 못할까 김민재가.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축구 게시판 이용안내  (1) rankeToLAND 05-31 27 4468
[비밀상점]  100만포 판매! 남자의 활력부스터 마르문 특가 (1127) 비밀상점
19883 [해외축구]  [오피셜] 첼시,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 계약 해지  이미지 rank에취냥 15:11 1 22
19882 [해외축구]  [오피셜] 2023/2024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감독  이미지 rank에취냥 15:09 2 19
19881 [해외축구]  [오피셜]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 은퇴  rank에취냥 15:07 1 23
19880 [자유]  대한축구협회, 대표팀 뉴 마스코트 백호&프렌즈 공개  (4)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3:05 3 107
19879 [해외축구]  ‘이름 값’ 아닌 ‘실력’…호날두, 유로 2024 뛴다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3:04 3 72
19878 [해외축구]  UCL 진출권은 있으니까…UEL 우승 간절한 레버쿠젠-아탈란타 '명예 전쟁'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3:03 3 63
19877 [국내축구]  국대 새 마스코트..백호&프렌즈 출시.jpg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6 3 88
19876 [해외축구]  황희찬 표정이 안좋은 이유  (4) 이미지 rank로텔 07:47 7 620
19875 [해외축구]  첼시를 떠나는 포체티노  (5) 이미지 rank아이언엉아 04:42 10 410
19874 [해외축구]  경기 중에 팬서비스 하는 크로스.gif  이미지 rank두아리 02:26 7 329
19873 [뉴스]  '대표팀 주장' 손흥민 "감독 선임, 시간이 필요하다"  (2) rank소망님 05-21 10 224
19872 [국내축구]  이영표 “KFA는 클롭 급의 감독과 접촉하며 노력하고 있다”  (13)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05-21 20 1205
19871 [국내축구]  황선홍이 거의 내정이였군요  (2) ranklipk 05-21 11 500
19870 [국내축구]  수원 2부에서 4연패는 좀 아니지 않나....  (3) rank호로시나이 05-21 9 183
19869 [해외축구]  "뮌헨과 맞지 않아 어려웠다"...첫 시즌 심경 밝힌 김민재  (1) rank소망님 05-21 10 218
19868 [해외축구]  토니 크로스 은퇴 선언  (1) 이미지 rank에취냥 05-21 13 353
19867 [국내축구]  프로축구 K리그1 대전 이민성 감독, 성적 부진으로 자진 사임  rank소망님 05-21 9 73
19866 [국내축구]  김천 김태현, K리그1 13라운드 MVP  rank소망님 05-21 9 41
19865 [국내축구]  '김도훈호' 축구대표팀 수석코치에 박건하…코치진 확정  rank소망님 05-21 9 92
19864 [자유]  황희찬 귀국 "박지성 넘어 영광…맨시티전 골 기억 남아"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1 7 102
19863 [해외축구]  "토트넘 5위 달성에 큰 역할했다"...손흥민, 23/24시즌 최고의 PL 선수 '16위' 등극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1 10 259
19862 [뉴스]  서울월드컵경기장, 군인들 무료입장 거부 논란…구단 "휴가·외박이 대상".news  (2) rank욱낙이연0313 05-21 9 176
19861 [해외축구]  FC 바이에른 여자팀, 무패우승 달성  이미지 rank두아리 05-21 7 130
19860 [해외축구]  펩, PL 8시즌 동안의 놀라운 기록  (1) 이미지 rank두아리 05-21 10 352
19859 [해외축구]  데이비드 베컴 인생골.mp4  (11) 이미지 rank실장님 05-21 33 7004
19858 [해외축구]  27세부터 급격하게 축구인생이 바뀐 선수  (4) 이미지 rank푸른권율 05-21 18 4159
19857 [해외축구]  웨인 루니 아들 근황  (22) 이미지 rank친절한바다꿩 05-21 34 8092
19856 [자유]  최근 5년간 돈 제일 많이 쓴 축구팀 순위.jpg  (29) 이미지 rank커트앵글 05-21 39 8222
19855 [국내축구]  "이번엔 목동에서 승리의 랄랄라" 부천, 목동 원정 첫 승 및 서울E 상대 3연승 도전 나선다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1 12 121
19854 [해외축구]  손흥민, ‘역대급 대기록’ 눈앞에 두고 있다... 유럽 통산 99도움 달성→100도움까지 단 1개 남았다  (3)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1 14 627
19853 [해외축구]  김민재, 연이은 '방출 1순위' 보도…정면 돌파 다짐 "실망했지만 더 강해지겠다"  (3)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1 12 405
19852 [해외축구]  VfB 슈투트가르트, 닉 볼테마데 영입  이미지 rank두아리 05-21 9 108
19851 [해외축구]  리버풀, 아르네 슬롯 감독 선임  (1) 이미지 rank두아리 05-21 9 328
19850 [자유]  경매에서 13억에 낙찰된 휴지 한장.jpg  (9) 이미지 rank두아리 05-21 52 14465
19849 [해외축구]  이강인, 1골 1도움 맹활약→이적 첫시즌 두 자릿수 공격P...PSG, 메츠 원정 2-0 완승  (2) 이미지 rank즈라더 05-21 21 1938
19848 [자유]  축구 국대 보이콧으로 축협에 직접적으로 타격 줘야 됩니다.  rankholding 05-20 9 216
19847 [해외축구]  최근 10시즌 빅 6 프리미어리그 순위 (2014/15~2023/24)  (1) 이미지 rank두아리 05-20 10 256
19846 [해외축구]  덕배 : "나에게 가장 의미있는 타이틀 중 하나이다."  (3) 이미지 rank두아리 05-20 9 449
19845 [해외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골득실 -1 이라는 굴욕적인 기록을 세웠습니다  (3) 이미지 rank에취냥 05-20 12 571
19844 [자유]  어젯밤 고별파티에서 뇌 비우고 놀다간 클롭  (1) rank두아리 05-20 9 781
19843 [국내축구]  무능함에 무례함까지 갖추고 있는 대한축구협회  (20) 이미지 rank에취냥 05-20 61 7684
19842 [뉴스]  축구대표팀, 6월 월드컵 예선 임시 체제로...김도훈 선임  (1) rank소망님 05-20 8 161
19841 [뉴스]  국가대표팀 임시 사령탑에 김도훈…6월 월드컵 예선 지휘  (4)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0 10 539
19840 [해외축구]  뜬금없는 아스널 저격?...'무패 우승' 레버쿠젠, SNS에 '前 주장' 우승 사진 게재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5-20 8 292
19839 [뉴스]  12분당 트로피 하나씩? 이런 커리어 또 없습니다...잊혀진 무명 골키퍼, 트로피만 9개 싹쓸이  (2) 이미지 rankyohji 05-20 9 262
19838 [뉴스]  김도훈..6월 A매치 임시 감독 선임 +서호정 기자 인스스.news  (3)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05-20 8 368
19837 [뉴스]  '손흥민vs김민재' 토트넘-뮌헨, 8월3일 한국서 맞붙는다  이미지 rankyohji 05-20 9 213
19836 [해외축구]  어젯밤 아스날 팬  (7) 이미지 rank로텔 05-20 10 1378
19835 [자유]  아... 클롭.... ㅜㅜ  rank피터파커 05-20 9 402
19834 [해외축구]  [오피셜] 프리미어리그 종료 최종순위.jpg  (3) 이미지 rank실장님 05-20 8 57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