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영화
정보
사회
유머
인플
정치
주식
동물
자동차
컴퓨터
방송
연예인
자유
베스트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앱코 메이크맨 아자차 코인채굴기

   

[약혐] 고수 풀 맛이 어떻게 느껴지시나요?

[댓글수 (50)]
잡식팬더 2022-01-17 (월) 14:18 조회 : 3769 추천 : 22  

중국 음식점에서 무심코 먹었던 나물 무침에 있던것은


다름아닌 고수풀......


전 고수풀 먹자마자 느낀 향은




이녀석이 생각나는 맛이던데.....


샴푸맛이다. 비누맛이다. 핸드크림맛이다. 저는 그 맛보다


유시아강  노린재 목 

True bug  맛입니다.





황금거지 2022-01-17 (월) 14:21
샴푸 맛 느껴지다가
자주 먹다 보니까 샴푸 맛 모르겠고
그냥 느끼한 거 잡아주는 상쾌한 맛으로 바뀜

고수맛은 유전자 따라서 다르게 느껴진다고 하더라고요?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4:53
@황금거지

지금 올려주신 댓글을 보니 그런거같아요 ㅋㅋㅋㅋ 유전자따라서 다르게 느껴지는게 정말 사실인것같네요...

전 샴푸맛 전혀 안느껴지고, 그냥 먹자마자 노린재 ㅋㅋㅋ
추천 0
          
            
ZaCa 2022-01-17 (월) 15:37
@잡식팬더

확실히 그런게 있었던 것 같아요.
저는 지독한 냄새가 나는데 어떤애는 사과냄새 난다고 잡아서 들고 댕기던..... 걔 동생도 똑같다고 말했던게 기억나네요.....
추천 0
터진벌레 2022-01-17 (월) 14:25
고수....두번째부터 적응해서 아주맛있게 먹고있습니다
약간비누향 정도요?ㅋ

노린재 냄새는 많이 맡아봤는데 비슷한거 같진않네요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4:54
@터진벌레

위에 댓글작성자분이 말씀하시기로 유전자에 따라 다르게 느낀다고 하는것같아ㅛ ㅋ

전 비누향이엿으면 먹었을텐데 비누향은 전혀 안느껴지고...

노린재 냄새맛이나네요;;;ㅎㅎ
추천 0
          
            
터진벌레 2022-01-17 (월) 14:58
@잡식팬더

유전자 ㅋㅋ그런가요?
전 두번째에 바로 적응해서 맛있습니다 ㅋ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5:21
@터진벌레

저도 몇번 더 시도해보고 안되겠다 싶으면 포기해야겠네요 ㅋㅋㅋ 한 20번시도해봤는데 포기 ㅋㅋㅋㅋ
추천 0
응큼늑대 2022-01-17 (월) 14:30
전 비누향이요.
역시나 적응 안되더라구요.
오이처럼 안먹는 사람은 죽어도 안먹을듯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4:54
@응큼늑대

전 오이는 개잘먹는데.... 고수는 도저히 적응이 안되네요;; ㅎ  10만원준다고해도 못먹을 풀... ㅠㅠ
추천 0
          
            
김민 2022-01-17 (월) 23:59
@잡식팬더

전 고수는 아무상관없는데 오이는 구역질나요.
이게 그런 유전자가 있다더라고요.
추천 0
세피타 2022-01-17 (월) 14:35
전 고수인지 모르고 먹었는데 상큼한 풀맛이던데
쌀국수나 반미 등 베트남 식당 가면 고수 넣어달라고 해요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4:56
@세피타

상큼한 풀맛이면.... 저는 치커리, 미나리, 방아잎, 깻잎, 산나물 안가리고 잘 먹는데

고수는 역한 벌레냄새맛이라서 ㅠ ㅠ

저도 음식 가리고 싶지 않은데 부럽습니다...;ㅎ
추천 0
터져라로또크… 2022-01-17 (월) 14:42
어 저도 ,, 노린재 ,,

고수 말고 오바잎은 진짜 섬유유연제 맛이더라구요 진짜 겁나 쪼금 먹었는데도 토할뻔했음

가로세로 5미리 안되는 정도였지만 입안에서 확 퍼짐,,

회덮밥에 들어있었는데 ,, 고수 이후로 처음이었습니다 ;;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4:55
@터져라로또크리

노린재 맴버 반갑네요 ㅋㅋㅋ 위에 댓글달아주신 분들은 다들 다른 유전자를 보유하고 계신것같아요
추천 0
아플 2022-01-17 (월) 14:54
노린재를 먹어 보지 않아서 무슨 맛인지 모르겠지만; 그놈한테서 나는 냄새랑은 너무 다름;;
고수는 상큼한 비누향이 나다가 시원한향으로 바뀌는 냄새 입맛 확 올려줌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5:20
@아플

부럽습니다. . 시원한 향 입맛올려줌....
추천 0
바로가기 2022-01-17 (월) 15:02
저도 노린재맛.. 노린재 만졌을때 나는 냄새가 입에서 느껴짐ㅋ
근데 먹는건 또 가능함.. 좋아하는건 아닌데 들어있는걸 빼고 먹지는 않죠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5:21
@바로가기

씹는건 저도 쌉가능합니다만,,,,,, 목구멍에서 멕히네요;;;ㅋㅋ
추천 0
저녁비 2022-01-17 (월) 15:17
고수나 민트 치약맛 비누맛 이야기하시는 분들 보면, ㅠ

누가 맨처음 민트랑 고수를 치약이랑 비누에 첨향을 생각을 한건지!!

그사람이 범인이네요!!
추천 0
북방흑제 2022-01-17 (월) 15:23
화장품을 모르고 입에 넣은 맛.
추천 0
클로이킴 2022-01-17 (월) 15:28
노린재를 먹어봤다고????????? 웩
추천 0
     
       
잡식팬더 글쓴이 2022-01-17 (월) 15:51
@클로이킴

노린재를 먹은건 아니구요 ㅋㅋㅋㅋ 어릴때 노린재 잡아서 죽이면 손에서 나던 그향.

그게 맛으로 느껴지더라구요 ㅋㅋㅋㅋ
추천 0
          
            
흑형초코바나… 2022-01-18 (화) 05:52
@잡식팬더

전혀 달라요
추천 0
로야네 2022-01-17 (월) 15:33
고수 말고 민트도 그냥 먹으면 우웩이죠.

고수는 영어로 coriander로 미나리과에 속해있다고 하네요.

원래부터 다른 음식 재료와 함께 먹으면 향이 입안을 개운하게 해주는 향신료죠. .
추천 0
해피고래 2022-01-17 (월) 15:47
비누맛
추천 0
시바세리가 2022-01-17 (월) 16:11
고수도 품종이 종류가 몇 가지 있는데
품종에 따라 냄새 강도가 편차가 좀 큽니다.
추천 0
미친김변덕 2022-01-17 (월) 16:15
전 쌩으로도 그냥 먹네요...
고수 쌉극호입니다...라면에도 같이 먹고
고수가 있는곳에서 무조건 추가로 요청해서 먹어요.
추천 0
전숲인 2022-01-17 (월) 16:48
저도 고수 처음 먹었을 때부터 거부감 없었습니다.
그냥 상큼한 풀맛? 그 정도로 느꼈던 것 같아요
그런데, 일부러 찾아먹거나 쌀국수 등에 추가해넣어 먹고
하는 정도는 아닙니다.
추천 0
벌레척살 2022-01-17 (월) 17:04
이분 노린재를 드셔보신거 ㅡㅡ?

일단 저는 첫 고수는 조금 물음표정도였다가
지금은 핫소스에 비벼먹는 수준이네요.
추천 0
마이구미딸기… 2022-01-17 (월) 17:34
처음에는 샴푸나 비누, 화장품 같은 걸 먹으면 이런맛이려나 했다가 허세로 자꾸 먹다보니 이젠 무감각해지더군요.
외국에서 먹을땐 그래도 상쾌한 맛이 나는데 한국에서 먹어본 고수는 한웅큼 먹지 않는 이상 그 향을 못 느끼겠어요.
추천 0
     
       
찱엌 2022-01-17 (월) 21:00
@마이구미딸기맛

고수도 그렇고 쑥도 그렇고 향이 강한애들 약한애들이 있긴해요
추천 0
찌노메라 2022-01-17 (월) 18:36
중국에있을때는 그냥 어쩔수 없이 빼서 먹긴했는데
한국에서는 도저히 못먹겠더군요..ㅜ

누나는 일부러 추가로 시키고 쌈싸먹는거보고 외계인인줄..
추천 0
호랭토끼 2022-01-17 (월) 20:48
아니 노린재맛은 왜아는거에요 ㅋㅋ
고수 비누맛이라 역하지만 오이보단 훨씬 낫네요..
추천 0
찱엌 2022-01-17 (월) 20:59
처음 먹을땐 이상한 구린내 진짜 똥내는 아니지만 똥내라고 표현하고 싶은 구린내였는데
몇번 먹고 익숙해지니까 없어서 못먹습니다
익숙해지니 무슨맛인지 오히려 표현이 안되네요 그냥 고수맛
추천 0
nick4 2022-01-17 (월) 21:55
전 맛과 향이 무미건조 무난한 것 보다는
특징이 강해서 호불호가 있는것 들을 좋아해서...
첨엔 화장품 같더니 익숙해 지니 좋던데요...


호불호 이야기 하다 보니 아래에 글도 생각이 나는 군요...

-----
http://etoland.co.kr/bbs/board.php?bo_table=etohumor05&wr_id=947492

[유머] 냉장고에 음료수가 이것밖에 없다면?
글쓴이 : 휴지끈티팬티  날짜 : 2022-01-16 (일) 04:31
-----
추천 0
휴일없는공돌… 2022-01-17 (월) 22:03
10년전에 처음으로 중국 출장가서 로컬업체 구내 식당에서 밥먹는데

국이  샴푸 풀어놓은 국 같은 맛이 났음.


그때는 몰랐지만 아마 고수가 들어간 국이 었던듯 합니다.

아마 닭 삶은 물에  토마토 가 들어가고 고수 들어간듯 했어요...

주방 이모가 화장품 바르고 국을 만들었나 싶은 냄세가 났어요.

그때 기억이 납니다.
추천 0
돌돌맹이 2022-01-17 (월) 23:58
저랑 같으신분이 있군용ㅋㅋㅋ
고수 노린재 냄새나서 안먹어요 ㅋㅋㅋㅋㅋ
먹으면 먹겠는데 궂이 안찾아먹음...ㅋ
추천 0
쿠쿠요스 2022-01-18 (화) 00:05
먹어보지는 못했지만 냄새는 겨드랑이 암내 냄새 나서 극혐이네요
추천 0
빨간슈렉 2022-01-18 (화) 00:48
고수 좋아하고 노린재 극혐하는사람인데 고수에서노린재맛이난다니.... 고수가맛있는 유전자를주셔서 감사합니다 부모님..
추천 0
유령이당 2022-01-18 (화) 00:49
오이비누맛
추천 0
카일러스 2022-01-18 (화) 01:12
전 냄새만 맡아도 구역질납니다
추천 0
스폴 2022-01-18 (화) 01:26
지금도 잘 못먹지만 처음 멋모르고 먹었을때 그 충격이란 말로 설명이 안되네요
추천 0
지옥문 2022-01-18 (화) 08:22
처음에 거부감 들었는데 지금은 없어서 못 먹죠 ㅎ

하지만 민트초코는 못 먹어요 ㅎㅎ
추천 0
한지민이최고… 2022-01-18 (화) 09:20
화장품맛.
추천 0
답답해서재가… 2022-01-18 (화) 09:55
노린재를 대체 언제 드셔본거지 ㄷㄷ;;

고수...
저는 처음 먹었을 때
아... 씨발 이집은 퐁퐁도 안닦나? 이러면서 음식 뱉고 조용히 자리에서 일어나서 계산하고 나갔습니다.
나중에 절에 가서 돈내고 식사 한끼 하는거 하는데, 한 반찬에서 그 맛이 나길래
뭐지? 이것만 퐁퐁에 절였나? 하면서 뱉고 음식물 쓰레기로 그것만 남겼더니
사람들이 ㅋㅋ거리면서
총각 고수 못먹나봐.
해서 고수요?
응 고수. 지금 버린게 고수전이야.
혹시 고수가 퐁퐁맛이 나나요?
깔깔깔~~~ 응. 맞아 못 먹는 사람은 그렇다고 하더라고~ 깔깔깔~

해서 그 뒤로는 참고 먹을 수는 있게 됐습니다.
못먹은 이유가, 몸에 대한 걱정 때문이거든요.

근데

그렇다고 해서 찾아먹진 않음...
추천 0
겨울로가자 2022-01-18 (화) 10:49
저도 노린재 냄새 났어요
추천 0
궁금하냐 2022-01-18 (화) 11:06
존나게 떫고 빳빳한 오이의 엑기스만 빨아먹고 자란 탱글탱글 노린재 찐한 육즙을 초임계 추출...
노린재 밟고 차에 타면 은행 뺨치게 엿같은데 그 향이 입안에 쏘옥~ 콧등에 뭉게뭉게~
추천 0
먹어도GO 2022-01-18 (화) 12:20
느끼할 때 먹으면 느끼한 맛이 없어저요.~~~~~~~~~~~~~
추천 0
록시아드 2022-01-18 (화) 14:03
머리감다가 샴푸가 입에 들어갔을때 그 향과 같음. 도저희 먹을 수 없는 풀임.
추천 0
심새 2022-01-18 (화) 14:46
먹어본적은 없지만 느낌상 녹슨철봉맛?
고수 딱 한번 먹어봤는데 저렇게 느꼈네요
근데 음 철분맛같네 하면서 그냥 먹었네요
추천 0
이미지
0 / 100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 사이트 규정 수정 및 전체공지 필독 부탁드립니다. (106) eToLAND 05-23 49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정치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9-13 17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9-13 13
36374  유게 상태 완전 안좋네요. (3) 칼브 03:19 2 42
36373  운영진의 결정을 환영합니다. (1) Iswear 03:03 9 78
36372  일베란? (6) 이미지 Anarchis 02:40 6 81
36371  이토 잠시 떠나있으렵니다..txt (8) 이미지 잊지맙시다 02:04 8 177
36370  운영자가 원한게 이런거였나요 (1) 가인하 02:03 12 184
36369  앞으로 30년 안에 동양인 PL 득점왕이 나올까요? (5) 후이야 01:20 2 112
36368  '또 한 번' 박항서 매직‥"손흥민 아버지랑 친구" (2022.05.23/뉴스데스크/… popzet 01:07 2 106
36367  와 진짜 이번 정책 변경 (11) 흠흐흠 01:04 20 1227
36366  일베란 누구인가 (17) 구겨버려 00:50 21 432
36365  이 음료 마셔도 되나요? (8) 이미지 순수의식 00:48 1 213
36364  이야 정말 쉽네 이것도 삭제되고 쪽지 날라옵니까? 욕설 없는데 (8) 이미지 구름과자탐색… 00:42 7 213
36363  한국 최초 달 탐사선 '다누리' 8월에 쏜다 - 불 붙는 달 탐사 경쟁 (2022.0… popzet 00:42 1 50
36362  운구 나선 김정은‥장례 동안 숨고르기? (2022.05.23/뉴스데스크/MBC) popzet 00:40 1 93
36361  바이든 "대만 침공 시 군사개입"‥일본 힘 키워 중국 대응 (2022.05.23/뉴스데스크/MB… (1) popzet 00:38 1 96
36360  뭔진 모르겠지만 일단 지켜보기로 ㅎㅎ 로키구십오 00:35 3 96
36359  자게는 일상생활 얘기만 올려도 이용하기 편해질거에요. (5) 하느리여 00:33 3 108
36358  오늘 보니까 처음보는분이 참 많이보임 (2) 이미지 어그로탐지기 00:28 6 155
36357  에라이 만나이로 또 한살 먹었네... (15) 김재규 00:21 7 355
36356  슬롯으로 포인트 탕진하기도 쉽지 않군요 ㅎㅎㅎ (2) 다크매터 00:18 3 75
36355  얼빠진 형들한테 욕하는 재미로 왔었는뎅 ㅠㅠ (2) 이미지 뿡탄호야 00:18 6 159
36354  이토 망했다면서 정게에서 하던진 이제 자게 끌고와서 하는데 (2) aasqs 00:17 8 131
36353  [날씨] 내일도 더워요, 올 여름 전망은? /최아리 캐스터 (1) popzet 00:17 1 41
36352  이야 존나 쉽네 (7) 이미지 구름과자탐색… 00:16 2 79
36351  [오늘의 날씨] 2022년 5월 24일 한여름같은 낮 기온…대구 33도·서울 30도 (1) 이미지 해류뭄해리 00:14 2 34
36350  이토 작금의 상황 [자필] (22) 스폴 00:01 17 695
36349  지금 영화 잭리처2 보는 중.........ㅎ [자필] 하얀손™ 00:00 4 51
36348  혹시 블루벨벳새우 키우시는분 계신가여? (3) e동e 05-23 4 58
36347  오늘자 송해 선생님 근황 (7) 이미지 해류뭄해리 05-23 6 311
36346  당분간 이토는 쉬어야겠네요. (19) 정직한놈 05-23 6 776
36345  유머게시판도 작성글 제한이 있었군요 (3) 백로환기 05-23 4 86
36344  신문물에 한잔 빨러 갑니다. (6) 이미지 크러럴 05-23 5 191
36343  개인적으론 이번 변화가 달갑지않네요 (21) 비비디바비리… 05-23 18 1076
36342  누가 누군지 모른다고 (20) 일베감별사 05-23 14 743
36341  샤오미 무선 선풍기 사용후기 (4) 할린퀸젤 05-23 5 270
36340  운영진분들 고생하셨습니다. (35) 백로환기 05-23 14 1002
36339  우리나라 60 70대 현실 (9) 근달 05-23 13 329
36338  벌레가 너무 많아서.. 약을 뿌려야 겠는데.. (2) 이미지 아이아이 05-23 10 192
36337  착한 어른이는 잘시간입니다 (9) 이미지 마춤법파괘자 05-23 6 149
36336  세상에 지가 나서서 정직하다고 하는 (2) 일베감별사 05-23 12 128
36335  고생하셨습니다. (3) 바보자슥 05-23 6 54
36334  누군가는 아니라고 애써 부정하지만 현실로 나타난일 (23) 이미지 가인하 05-23 14 564
36333  정게 익명되니 (16) 일베감별사 05-23 22 676
36332  오늘 생긴 이토에서의 습관 (38) Veritas 05-23 14 550
36331  이토 재밌네ㅋㅋㅋ (17) 백로환기 05-23 8 565
36330  글의 내용보다 형식이 중요한 듯싶습니다. (6) 하얀손수건 05-23 7 109
36329  홈 씨씨티비요. (1) Harmony 05-23 7 73
36328  일주일 후의 이토가 어떻게 바뀌어있을지 궁금하네요. (17) 정직한놈 05-23 9 543
36327  중은 떠납니다~ (7) 이미지 허니지 05-23 10 309
36326  유독 따귀 이모티콘만 올리시는 분이 계시는데... (8) 이미지 빈폴 05-23 12 196
36325  벌레들 쳐맞는거 보는 재미로 눈팅해왔는데 (1) 굿모닝프리덤 05-23 11 16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