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게임
  • 동물
  • 인플
  • 자동차
  • 사회
  • 컴퓨터
  • 정보
  • 영화
  • 자유
  • 연예인
  • 유머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출장도사 러판 스웨이 홍삼농장 반디랩

   

퇴근을 걸어서 해보려 합니다

[댓글수 (30)]
글쓴이 : 옹느랑 날짜 : 2021-10-12 (화) 11:15 조회 : 1190 추천 : 14    
회사에서 집까지 지도상에 걸어서 3시간 조금 넘게 나오는데...

어짜피 집가면 운동 안하고 퍼질러질거 뻔해서 걸어서 퇴근을 해보려 합니다.

어짜피 복장도 자유롭고 그래서...

얼마나 유지할 수 있을까요 ㅎㅎ
옹느랑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글쓴이 2021-10-12 (화) 11:41
@뿡탄호야

평소에도 두시간정도 걷긴하는데 많이 무리가 될까요
어그로탐지기 2021-10-12 (화) 11:18
그러지마시구 일찍 들어가서 근력운동어때요 무릎살아있을때 애껴야함
     
       
글쓴이 2021-10-12 (화) 11:43
@어그로탐지기

음... 어느게 효율적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블록틱스 2021-10-12 (화) 11:18
한시간부터 하세요. 첫날에 지쳐서 포기하는것보다 느긋하게 풍경보면서 하시기 바랍니다.
     
       
글쓴이 2021-10-12 (화) 11:44
@블록틱스

하천을 따라 걷긴 했는데 중간에 이어지는 곳이 있나 봐야겠네요
6DWorld 2021-10-12 (화) 11:18
처음부터 무리하면 포기합니다.
2정거장전에 내리시다가 점점 늘려보세요.
     
       
글쓴이 2021-10-12 (화) 11:44
@6DWorld

이게 참 애매한 거리라..ㅎㅎ
벨라 2021-10-12 (화) 11:21
이건 운동이 아니라 혹사가 아닐런지..
집에 일찍 가서 30분이라도 운동하는게 더 효율적인거 같아요
     
       
글쓴이 2021-10-12 (화) 11:47
@벨라

음... 생각해볼게요
붉은해적 2021-10-12 (화) 11:50
미리 내리거나 더 가서 내리거나 그건 선택사항이죠(전 덜 가서 내릴 순 없는 코스였습니다.)
저도 그렇게 해 봤는 데 나름 상큼했습니다.
한겨울엔 힘들테고 지금이 딱 좋습니다.

11월까진 지역에 따라서 가능할 겁니다.

저는 바람막이 입고도 조금 더 했습니다.

제 코스를 다 알려 드릴 순 없지만 저는 5정거장 더 가서 내렸고 거기 놀이터에서 푸시업 10회하고 일부 구간 뒤로 걷기 하고 다시 앞으로 걷다가 바로 집으로 오는 게 아닌 빙 둘러서 산책 겸 해서 걷고 계단을 세번 정도 더 타고 집으로 왔습니다.
지금은 가방때문에 그렇게 하진 못하고 있습니다만
조건은 하나 더 있습니다 밤에 걸어 다녔습니다.
     
       
글쓴이 2021-10-12 (화) 13:54
@붉은해적

그렇군요..! 저도 코스를 봐야겠네요
레이드라카 2021-10-12 (화) 12:10
제가 해봤는데 몇주 하고나니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한숨 자는게 천국임.
     
       
글쓴이 2021-10-12 (화) 13:54
@레이드라카

윽..ㅜㅜ
클매니아 2021-10-12 (화) 19:29
차라리 자전거로 출퇴근을 하는 게 낫겠네요.
도보 세 시간 거리라면 약 12kn쯤 될 텐데 자전거로 느긋하게 경치 감상을 하면서 1시간 남짓이면 귀가할 수 있겠네요.
     
       
글쓴이 2021-10-13 (수) 07:56
@클매니아

자전거도 생각해볼게요!
shining 2021-10-12 (화) 22:10
하루면 뻗습니다
     
       
글쓴이 2021-10-13 (수) 07:56
@shining

어헣헣 ㅜㅜ
akcp 2021-10-12 (화) 22:46
한 번에 하지말고  중간 중간 걷는 코스 잘 봐둔 뒤  지하철이나 버스 구간을 정해서  일정 거리 이동하고

대중교통 이용해서 퇴근하고 그런식으로 해요. 일단 탐색부터.

매일 하면 사람 퍼지니까 주 3일 정도 ? 

완주는 격주로 주말 퇴근 할 때는 3 시간 도전하는 식으로요. ㅎㅎ

아무튼 좋은 시도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목표를 정하면 우격다짐 의지도 중요하지만 그 보다 더 고차원적인 건

자기관리,  매니지먼트라고 생각해요 ㅎㅎ    한 두 번 3 시간 거리 완주는 쉬운 일이지만 꾸준히 하기는 정말 힘들죠.

작은 목표 이루시길 +_+
     
       
글쓴이 2021-10-13 (수) 07:57
@akcp

감사합니다 계획 잘 세워볼게요
악몽의추억 2021-10-12 (화) 23:16
3일 후 뵙겠습니다.
     
       
글쓴이 2021-10-13 (수) 07:57
@악몽의추억

(털썩)
eksgksqj 2021-10-13 (수) 04:27
하루 3시간은 무리요. 전 주말빼고 아침저녁으로 1시간씩 걷는데..
허벅지에 살이인지 근육인지 너무 빠져서...근력 운동이 필요..
평소 2시간 걷는다고 하시니 차라리 근력 운동을...
     
       
글쓴이 2021-10-13 (수) 07:58
@eksgksqj

아하.. 참고할게요!
브루스피닉스 2021-10-13 (수) 04:35
그냥 무작정 세시간을 걷는건 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운동과 혹사는 그 행위를 함으로서 달성하고자 하는 목표가 있는지, 그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효과적인 행위인지, 목표 달성를 위해 올바른 자세로 행위를 수행하는지 등이 관건입니다.
이러한 요소들이 충족되지 않는 이상 그냥 칼로리 소모 + 신체 혹사가 될 확률이 높고 오래 지속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현재 체력 수준과 본인이 생각하는 문제점, 달성하고자 하는 목표와 제약조건 등을 올려주시면 많은 분들이 더 좋은 조언를 해주실 수 있을꺼라 믿습니다.
     
       
글쓴이 2021-10-13 (수) 07:59
@브루스피닉스

감사합니다. 계획을 세워볼게요
상숙달림이 2021-10-13 (수) 10:25
속보를 추천합니다. 첨에 힘드시지만..
2시간 대로 단축...
     
       
글쓴이 2021-10-14 (목) 20:08
@상숙달림이

거리 조절해서 해볼게요!
빼라고했다 2021-10-14 (목) 19:49
평소에 두시간 걷는 정도면 전혀 문제 없을 것 같습니다. 저는 하루에 왕복 20km 출퇴근 걸어서 했습니다.왕복 3시간 넘게 걸리던거 그만할때쯔음엔 2시간 50분 좀 안걸렸어요. 초반엔 걷다가 한 열흘~보름 지나니까 뛰게 되더라구요. 평소 2시간씩 걸으셨으면 쌉가능이라 생각합니다. 화이팅!
     
       
글쓴이 2021-10-14 (목) 20:09
@빼라고했다

감사합니다! 계획짜서 시도할려고 합니다!
이미지
0 / 1000
   

(구)회원게시판
자유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정치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9-13 8
 [필독] 자유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9-13 9
7527  화이자2차 접종후 증상 (6) ΖΞΝΙΓΗ 23:22 3 120
7526  화재사고에서 살아난 어느 평범한 사업가의 임사체험 이야기. 수호천사와의 만남, 영… 순수의식 23:12 2 54
7525  설거지론과 커뮤니티의 맹점 fritz8 23:03 5 80
7524  네이버 이벤트 한거 적립금 들어왔네요~ (1) 이미지 잇힝e 22:59 4 123
7523  탈모약 복용에 관해 질문 좀 드려요~ (3) forest 22:58 5 76
7522  이토랜드 모바일 이미지 정상적으로 보이시나요 (3) 이미지 아이즈원♡ 22:36 5 86
7521  어으... 추워~ 테크하우스 22:30 5 66
7520  방안에 똥냄새가 난다.. (1) 돌아온연탄 22:26 5 334
7519  몇달전 층간소음 때문에 사람이 올라왔던일.. (6) 절망의끝에서 22:23 5 213
7518  미국에서 요식업을 하려면...(예전에 모게시판에 썼던 글) [자필] (5) 이미지 PzGren 22:22 7 190
7517  ㅠㅠ 피부염 맞는거 같네요 아오...뭔 목욕탕 갓다고..ㅜㅜ (2) 풍운비 22:21 5 158
7516  온수매트 추천부탁합니다. (3) 나의꿈은 22:07 6 125
7515  수입멸균우유 처음 먹어본 소감 (5) 할린퀸젤 21:55 7 347
7514  고생하셨습니다. (1) 바보자슥 21:52 8 41
7513  별다방 티트레이 하나 가져왔네요~ (1) 이미지 잇힝e 21:50 5 192
7512  태연 인스타 해명 봤는데 (3) 이미지 I시나브로l 21:47 6 592
7511  유난히 피곤한 목요일...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믹스와찡이 21:29 4 40
7510  백신.. 이거 몸이 안좋은쪽으로 증상이 나타나는것 같네요 (1) 클리소벨 21:26 7 194
7509  pcr 검사인지 이거 오래걸리나요? (9) 하느리여 21:11 6 155
7508  얀센1차 - 모더나2차 11/8일 (5) 돌아온연탄 21:06 6 287
7507  다이슨 헤어 드라이기를 사려고 하는데 어떤 방법이 가장 싼가요? (4) invisible 21:03 5 163
7506  베라에 못보던 케잌크가 있네요 (5) 이미지 잇힝e 21:03 5 293
7505  얀센 부스터샷 접수 완료 똥수찬영 21:01 6 172
7504  [뉴스]'트럭 470대' 폐기물 묻고…주민에겐 "친환경 흙" 기후위기 20:58 5 143
7503  코로나 검진결과 엄청 빨리 나오네요 (2) 이진영7 20:56 6 150
7502  부스터샷 예약접수 완료 벨라 20:36 5 165
7501  백신 인기가 떨어져서 그런지 예전 경쟁률 만큼도 없는거 같네요. (10) 6DWorld 20:32 6 369
7500  얀센 부스터샷 맞으시는 분들. 모더나가 기본이랍니다. (3) 이미지 서대문개고기 20:32 8 378
7499  부스터샷 접수완료 ㅎㅎ MESTE 20:32 6 132
7498  먹었드아 (2) 이미지 제행무상 20:26 8 204
7497  대방어의 계절이 오는군요. 종로 or 을지로 추천 좀.. (7) 넌내게목욕값… 20:19 5 175
7496  얀센은 모더나밖에 없나봐요,,, (5) 이미지 포이에마 20:18 4 443
7495  부스터샷 예약 금방이네요 ㅎ (2) 이미지 거스기 20:18 5 269
7494  얀센.. 모더나라니... (6) 키아난 20:17 6 341
7493  얀센 부스터샷 성공은 했지만 대상자가 아니라니.... (4) 더글라스 20:15 5 242
7492  백신예약 빠르게 완료했네요. (2) 칼브 20:14 5 101
7491  얀센러 추가접종 예약했네요. (7) 이미지 처릿 20:11 8 261
7490  이토 겜돌이님들 질문 좀 드려봅니다. (5) 빈폴 20:09 7 88
7489  얀센인데 왜 대상자가 아니라냐ㅠㅠ (8) 더러워서바꾼… 20:08 6 264
7488  부스터 예약 성공했네요 (5) 유머엽기 20:07 5 2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