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머
  • 연예
  • 게임
  • 자동차
  • 정보
  • 시사
  • 사회
  • 회원
  • 동물
  • 컴퓨터
  • 영화
   

영어잘하고 싶은게 고민

 
글쓴이 : 익명 날짜 : 2021-06-08 (화) 08:41 조회 : 288 추천 : 3    

영어 인강에만 몇백쓴거 같음.

실력향상 하나도없음.

또 뭔 인강이 좋나? 기웃기웃 거리다

시간만 허비하다...


이번에 하프트서디 아이패드 프로5 11인치있길레 240만원주고 지름...

컨텐츠 무료로 평생 업데이트 해준다고....


아무래도 미친짓한거 같음.

환불도 못함. 환불하면 수수료10프로 24만원 날라감.......


나 미친거같음.....

 [나눔이벤트] 포인트 응모 베타테스트 (48) 

dfea23 2021-06-08 (화) 08:58
미드를 보시는 것도..
한글자막만 켜고 영어자막만 켜고 다 끄고
     
       
글쓴이 2021-06-08 (화) 15:47
이게 안 되는게
선생처럼 옆에서 누가 알려주지 않는이상
따라할 수가없어요
알고있는 단어들도 문장으로 말할땐 연음으로 발음해 버리니 뭐라고 하는지 듣지를 못하니
따라할 수가없다는거죠.
아프로디테사… 2021-06-08 (화) 11:20
많이 안타깝습니다.. 영어 잘하고 싶다 하셨는데 정확히 무얼 하고 싶으신 건가요? 영어공부도 목적이 있으면 좀 더 쉽게 하나씩 마스터 할 수 있는 듯 합니다. (물론 마스터 라는 말은 아직 이르지요..)
     
       
글쓴이 2021-06-08 (화) 15:48
듣고, 말하기
즉 회화죠. ㅎㅎ
          
            
아프로디테사… 2021-06-08 (화) 18:59
글쓴이분께서 알고 계신 영역에서 조금씩만 더 나아가는 게 도움이 될겁니다. "남들이 무엇을 한다 어떤 부분을 한다"는 딴 세상 얘기고 본인의 레벨에서 조금씩만 어려운 내용을 학습하면 좋을 것 같아요. 남들이 미드한다고 본인도 미드해야지 는 그리 생각은 아니구요.
호랭이눈깔 2021-06-08 (화) 11:38
제 경우는 그냥 서바이벌 언어만큼 실력이 느는것도 없는것 같아요.
외국에가서 일하다보니 영어 배우던것 보다 더 많이 늘었어요.
     
       
글쓴이 2021-06-08 (화) 15:48
외국갈 형편도 안 되고
짐 여건이 된다고해도 코로나땜에 안 갈래여 ㅎㅎ
음악가01 2021-06-08 (화) 11:41
헐... 욕구 불만이신듯..... 저는 가진것 쥐뿔도 없이 영어만 잘하는 낼모래 50인데... 영어 자체 보다는 자신이 원하는게 정말 뭔지 깊이 생각해보시는게 좋을듯합니다... 본인의 심리가 안정되야만, 영어건 뭐건 제대로 하실수 있어요. 아래 책 읽고 치유하시기를 바랍니다...

https://www.coupang.com/vp/products/3709161
     
       
글쓴이 2021-06-08 (화) 14:06
한국에서 영어만 잘해도 충분히 먹고살텐데요?

영어에 어떻게 다가가야 하는지 궁금합니다.

혹자는 리딩을해라 하는데... 리딩을 할려고해도 발음(연음, 묵음)을 모르니 원어민들이 정작 어떻게 소리내는지도 모르겠고....
          
            
음악가01 2021-06-08 (화) 14:28
영어 책 읽기는 좋아해서 이 나이에도 영어 읽는 속도와 이해도는 점점 향상되고 있는데, 어렸을때부터 딱 먹고 사는 이상으로 회사를 옮긴다거나 더 실적을 내기위해서 아둥바둥 하는 게 없었어요. 아뭏든..

기본 단어 연습부터 하셔야할것 같은데, 아래 링크 가셔서 다운받은후 손으로 베껴적어서 단어장을 만드시는걸 첫번째로 하셔야할것 같네요. 그리고, 단어 하나 하나의 발음은 네이버 사전 가셔서 똑같이 하도록 천천히 연습하시고요.

https://m.blog.naver.com/g1000m/221304478358

이와 동시에 중학교 영문법 책 하나 사셔서, 단어 하나 하나 뜻 정확시 사전을 참고해가면서 천천히 2~3번 보세요.

http://www.yes24.com/Product/Goods/66903578
               
                 
음악가01 2021-06-08 (화) 14:30
약 1~2년간 위의 과정을 마스터 하신후에는 아래 제가 다른 사이트에 올린 글을 참고 해주세요.

https://www.clien.net/service/board/park/15645120
                    
                      
글쓴이 2021-06-08 (화) 14:33
감사합니다.
               
                 
글쓴이 2021-06-08 (화) 14:40
초등학생 필수 영단어800 단어에 문장 그리고 발음까지...
몽땅 외워버리겠습니다.
                    
                      
음악가01 2021-06-08 (화) 14:42
네, 응원합니다~!!
도와줘요배트… 2021-06-08 (화) 16:38
제 생각에 영어 공부하는데 있어 커리큘럼과 교재가 제일 중요하며 거기에 끊임없는 동기부여가 된다면 실력이 일취월장한다고 생각합니다. 삼육어학원을 추천합니다. 제가 다닐 때만 해도 출석율 80%은 넘어야 이수가 되었으며 그레머인유즈로 단어, 문법, 관용구 등등을 익혔습니다. 이후 저는 해외대학을 졸업했으며 지금도 영어로 먹고 사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만약 아이패드로 공부하시고 싶다면 'Cake'란 앱을 까셔서 매일매일 쉐도잉하시길 강추 드립니다. 초보들 홀리는 상술 좋은 교재보다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그레머인유즈로 기본기를 잡고 Cake로 재미나게 공부 해보시길 바랍니다.
궁굼하도오다 2021-06-12 (토) 22:53
저랑 비슷하시네 ㅎ;
저도 평생무료.. 끊어서 하고있긴한데.. 잘 안늘죠.. ㅠ

저희회사분들 하시는거보면,,, 영어를 못했는데 대부분 회화학원 다니신것같습니다.

한 6개월 고생하시면.. 외국분들과 업무적으로 대화하고 진행할정도로 실력을 늘리시는것 같습니다.
   

고민상담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익명 고민상담 게시판 이용안내  익명 08-21 4
[중고차상담] [이토랜드 중고차상담] 안전하고 믿을수 있는 실매물 중고차 구매/판매 중고차상담
628  고생했어요❤️  익명 02:17 1 70
627  구청 갑질이 심한 듯 하여 조언 구합니다  (5) 익명 06-17 3 107
626  집을 언제 살까요...?  (3) 익명 06-17 3 140
625  우체국 실비보험을 드려는데 좀 봐주세요.  (3) 익명 06-16 3 100
624  포기란 없다! 더 높은 곳으로 튀어 오르기 위한 용수철 파워! 회복탄력성  익명 06-16 4 77
623  사회초년생 고민 ! 중소기업 신입 연봉...  (1) 익명 06-16 3 247
622  고등학교 시절 애들 괴롭히던 놈..  (3) 익명 06-14 6 350
621  발전이 힘들어보이는 업무...고민이 많습니다  (2) 익명 06-13 3 192
620  탈모약 복용중에도 머리가 빠지면 좆된건가요???  (5) 익명 06-13 3 254
619  한화보험 때문에 너무 억울합니다 정신적 육체적 스트레스 받음  (5) 익명 06-12 4 206
618  4대보험을 안해줄려는 회사...  (8) 익명 06-10 5 517
617  Seoul시 계약 방역업체 비리  (6) 익명 06-09 3 200
616  제 컴퓨터 해킹당한건가요?  (2) 익명 06-09 3 354
615  스팸 상담원 욕설  (3) 익명 06-08 3 444
614  영어잘하고 싶은게 고민  (16) 익명 06-08 3 289
613  KT 설치불가 지역이라면서 할인반환금을 저보고 내라는데요???  (3) 익명 06-07 3 231
612  보고싶다  (1) 익명 06-06 5 206
611  곧 전세가 만기 인데,,  (2) 익명 06-06 4 329
610  이거 고소각 승소각 볼 수 있을까요  (1) 익명 06-03 3 468
609  정기후원 신청했네요. [자필]  (1) 익명 06-03 7 280
608  중소기업에서 대기업으로 이직했는데 일돌아가는게 더이상합니다... 어떡하죠?  (12) 익명 06-02 5 779
607  . . 욕설 폭행  (5) 익명 05-31 3 427
606  뭔가 30대초에 자가용 없는게 마이너스가 되는거 같은 기분이드네요..  (3) 익명 05-31 5 484
605  그냥 혼잣말...  (1) 익명 05-25 5 312
604  선택을 한다면 어느것을 선택하실건지요  (5) 익명 05-25 7 485
603  등신 같은 사장  (4) 익명 05-25 8 964
602  40대 중반의 나이에 중식 배우기 쉽지 않네요...ㅜㅜ  (8) 익명 05-24 8 817
601  시설 관리공단 운전직에 대해서  (2) 익명 05-24 4 429
600  일시켯더니 저보고 할수있지않냐는 직원  (8) 익명 05-24 6 628
599  이직 제안이 왔습니다.  (3) 익명 05-20 6 698
598  2시간 있으면 일어나서 출근해야 한는데 잠이 안옵니다.  (5) 익명 05-19 7 570
597  인터넷 쇼핑중에 귀신에 홀린거 같습니다  (4) 익명 05-18 3 632
596  내일이면 실업급여가 끝나네요.  (4) 익명 05-17 7 1076
595  아버지 눈 수술 문의 드립니다.  (3) 익명 05-16 3 216
594  새로운 진로에 대해....  (2) 익명 05-14 4 359
593  인강을 장시간 들을때 해드셋과 이어폰에서 갈등 중입니다.  (2) 익명 05-13 4 222
592  결혼 6개월차인데... 성육이  (8) 익명 05-12 6 2091
591  그냥 주절주절.  (1) 익명 05-11 6 369
590  30대 백수...하고 싶은게 없는데 어떻게 하나요?  (32) 익명 05-11 7 1079
589  아이가 40개월인데 말이 늦습니다..  (6) 익명 05-11 4 38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