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보
  • 영화
  • 자동차
  • 연예인
  • 유머
  • 게임
  • 인플
  • 동물
  • 컴퓨터
  • 사회
  • 자유
  • 정치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출장도사 러판 스웨이 홍삼농장 반디랩

   
[일반]

인터스텔라에 나온 딜런 토마스의 시

 
글쓴이 : observer 날짜 : 2021-10-11 (월) 11:53 조회 : 1811 추천 : 20    


간만에 인터스텔라 다시 보고 싶어져서 봤는데 영화 중간에 나오는 시가 뭔지 궁금해서 찾아봤습니다

딜런 토마스라는 시인이 아버지가 병으로 약해졌을때 아버지위해 쓴 시라는걸 알고 읽어보니 뭔가 짠하네요

포기하지말고 끝까지 투쟁하라는 시의 내용이 인터스텔라의 불가능해 보이는 상황에서 쿠퍼에게 포기하지 말라고 메시지를 보내는듯한 상황이 만들어지더군요

최근에 힘든 상황이 연속으로 이어지는 바람에 갑자기 가슴에 꽂힌 시가 되어버려서 한번 써봣습니다

Do not go gentle into that good night


Do Not Go Gentle into That Good Night
순순히 어두운 밤을 받아들이지 마세요.

Do not go gentle into that good night,
순순히 어두운 밤을 받아들이지 마세요.
Old age should burn and rave at close of day;
노인이여, 저무는 날에 소리치고 저항하세요.
Rage, rage against the dying of the light.
꺼져가는 빛을 향해 분노하고, 또 분노하세요.

Though wise men at their end know dark is right,
현자들이 끝을 앞두고 어둠이 지당함을 깨닫는다 해도
Because their words had forked no lightning they,
그들의 말은 이제 더이상 빛이 나지 않으니
Do not go gentle into that good night.
순순히 어두운 밤을 받아들이지 마세요.

Good men, the last wave by, crying how bright
선한 자들은 마지막 파도 곁에서 자신들의 가녀린 과거가
Their frail deeds might have danced in a green bay,
젊음의 바다에서 춤추었으면 얼마나 빛났을지를 슬퍼하니,
Rage, rage against the dying of the light.
꺼져가는 빛을 향해 분노하고, 또 분노하세요.

Wild men who caught and sang the sun in flight,
하늘의 해에 사로잡혀 노래하던 무법자들은
And learn, too late, they grieved it on its way,
해는 진다는걸, 철지나 깨닫고 부르짖으니,
Do not go gentle into that good night.
순순히 어두운 밤을 받아들이지 마세요.

Grave men, near death, who see with blinding sight
죽음을 앞둔 위독한 자들은 앞이 보이지 않을지라도
Blind eyes could blaze like meteors and be gay,
멀어버린 눈은 유성처럼 힘을 내어 번뜩일 수 있으니,
Rage, rage against the dying of the light.
꺼져가는 빛을 향해 분노하고, 또 분노하세요.

And you, my father, there on the sad height,
그리고 당신, 슬픔이 절정에 달한 가운데의 나의 아버지시여,
Curse, bless, me now with your fierce tears, I pray.
바라건대, 당신의 모진 눈물로 나를 저주하고 축복해 주세요.
Do not go gentle into that good night.
순순히 어두운 밤을 받아들이지 마세요.
Rage, rage against the dying of the light.
꺼져가는 빛을 향해 분노하고, 또 분노하세요.


이미지
0 / 1000
   

영화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휴대폰상담] 휴대폰 구매는 온라인으로! 이토랜드 회원을 위한 특가제안 카멜레옹
43337 [영상]  듄이 위대할 수밖에 없는 이유, 그리고 드니 빌뇌브: 듄 리뷰  (2) 디아블로하고… 21:22 3 112
43336 [포스터]  <장르만 로맨스> 메인포스터  이미지 정카카 20:05 4 116
43335 [추천]  혈전호문 잘 찍었네요.  (5) 이미지 별꼬리 16:44 4 337
43334 [일반]  고 유영길 촬영감독, 5·18 최초 보도한 기자로 밝혀져... 힌츠페터국제보…  (3) 이미지 yohji 15:41 12 234
43333 [질문]  넷플 와치맨  (1) 나쁜넘 14:54 4 389
43332 [일반]  [예고편 아님]스파이더 맨 - 노 웨이 홈 엠파이어 잡지 수록 사진.jpg  (2) 이미지 impossi 12:20 6 410
43331 [리뷰]  마이네임 간단평 ★★☆☆☆  (2) 이미지 휴지끈티팬티 12:12 5 316
43330 [리뷰]  모가디슈, 극장과 집에서 모두 본 후기!-영화는 추천  헙드김박 10:08 6 225
43329 [리뷰]  오징어 게임 후기 [왕 스포.211025-211027] ★★★★★ (4) himurock 03:25 7 318
43328 [질문]  이터널스 출연진들 홍보차 일본 갔나요?  (1) 어리따 10-27 7 439
43327 [영상]  픽사 라이트이어 티저 트레일러 공개했네요  (1) 조시해밀턴 10-27 9 350
43326 [리뷰]  듄... ★★★★☆ 삶의미풍 10-27 8 311
43325 [영상]  영화 퍼펙트맨 터지는 장면  (1) 아이언엉아 10-27 8 875
43324 [일반]  '양들의침묵' 스핀오프 시리즈 '클라리스', 오늘 왓챠…  (2) 이미지 yohji 10-27 13 1051
43323 [정보]  '듄', 벌써 속편 제작 확정…2023년 10월 20일 개봉  (4) 이미지 yohji 10-27 11 499
43322 [정보]  폴 버호벤 ‘베네데타’ 가장 성스러운 성역의 성스캔들, 12월 1일 개봉 확…  (1) 이미지 yohji 10-27 11 603
43321 [일반]  카우보이 비밥 보면 헐리우드 인재풀의 한계가 느껴지는  (6) 게거품 10-27 12 863
43320 [일반]  듄 파트 2 확정났네요  (4) 이미지 조시해밀턴 10-27 10 932
43319 [예고편]  카우보이 비밥 공식 예고편  (23) 어디선가 10-27 12 658
43318 [리뷰]  나이트 하우스 (The Night House. 2021) 스포유  이미지 안톤시거 10-26 9 294
43317 [리뷰]  빌어먹을 : 웰컴 투 헬 (Bloody hell.2020) 스포유  이미지 안톤시거 10-26 10 418
43316 [영상]  무료영화 해바라기 Sunflower 2006  친절한석이 10-26 10 305
43315 [리뷰]  더 딥 하우스  (1) 이미지 디아블로하고… 10-26 7 317
43314 [리뷰]  듄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본 영화  (3) 삐비공개 10-26 15 1152
43313 [리뷰]  기대이상으로 재미있었던 넷플 드라마 '어둠속의 미사'  (4) 이미지 볼프강가트너 10-26 11 1796
43312 [정보]  상상도 하기 싫은 내용만 찍는 영화 감독.jpg  (8) 이미지 레알유머 10-26 10 1639
43311 [일반]  듄하고 베놈 둘 중 하나면 관람한다면요?  (11) 남마법사 10-26 10 670
43310 [리뷰]  듄 출판사 ‘황금가지’ 1권의 어디까지 내용일까?(노스포) [자필]  (1) 흑적우 10-25 8 548
43309 [영상]  듄 꼭 보세요.  (7) 힘의관습 10-25 11 1170
43308 [사진]  앤트맨3 로고 공개  (4) 이미지 볼프강가트너 10-25 10 2376
43307 [예고편]  가치 캅시다(We Go Together) 예고편  우아아앙 10-25 9 421
43306 [일반]  "듄" 레토 공작(오스카 아이삭)의 과거..........  (1) 이미지 그루메냐 10-25 8 995
43305 [일반]  신기하네  (8) 이미지 adffa 10-25 10 1221
43304 [리뷰]  듄 짧은 후기(스포o)  단무지왕 10-25 8 453
43303 [질문]  1979년도 영화 양철북, 이 부분이 이해가 안 되어서요  (1) 이미지 로또당첨갈망 10-25 9 390
43302 [일반]  '듄' 월드와이드 흥행수익 2억2천만 달러 돌파 ,,,  (1) 이미지 yohji 10-25 8 549
43301 [일반]  여러모로 아쉬운 영화 "듄"  (5) 그까이꺼뭐라… 10-25 10 487
43300 [일반]  듄은 어벤저스같은 느낌이네요  세린홀릭 10-25 7 430
43299 [리뷰]  듄 가장 큰 문제점. 유일한 문제점?  (7) 벌크베브 10-25 10 531
43298 [리뷰]  듄? (약스포) ☆☆☆☆☆ (4) 하루재벙 10-25 8 4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