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럭키찬스 앱코 쿠팡특가 크로니클 탑툰 녹스무광고 채굴기정보 준비중

   
[추천]

내가 뽑은 괜찮은 공포영화들

몸통새 2022-08-09 (화) 01:01 조회 : 2596 추천 : 20  

A Quiet Place I & II (2018, 2020)




근래 본 공포영화 중 가장 참신한 소재로 서스팬스의 극단을 이루어냈다 평가하고 싶은 영화. 



The Blair Witch Project (1999)



이른바 파운드 푸티지의 페이크 다큐형 공포쟝르의 지평을 열었다고 봐도 좋을 명작. 



Alien I & II (1979, 1986)




양산형 SF공포영화의 조상격인 영화들로 여기에 오늘날까지 대부분의 호러영화들의 문법이 집대성된 훈민정음형 SF호러물들


The Medusa Touch 1978


영국과 프랑스 합작 영화로 그들 나름의 튀지않고 암울한 정서를 잘 그려낸 공포영화. 일반적인 공포영화들의 문법을 따르지 않고 마치 추리 영화나 다큐 형식으로 풀어내는 전개가 일품.  


주온 비디오판 1 & 2 (2000)








주온은 비디오판까지가 주온 시리즈의 시작이자 종결이다. 4:6 화면비율, 비디오 영화 특유의 싼마이적 색감, 무성의한 화질, 깊이없는 음향, 이 모든게 어우러질 때 비로소 주온의 그 끈적하고 무거운 공포의 깊이가 전달될 수 있다. 선명하고 넓은 극장 화면으로는 토시오의 분칠에 얼마나 많은 파운데이션이 들어갔을까만 생각하게 된다.


링 1 & 2 (1998, 1999)



근 10년간 전세계 공포영화를 리드했다고 해도 과언이아닌 신드롬에 가까운 20세기 최후의 명작 공포물.  



The Others (2001)






식스센스 이래로 영화 마다 반전이 유행 처럼 되어서 이제 반전이 없는게 반전이 되는 세상이 되었지만, 디 아더스 까지만 해도 아직 반전은 먹히는 이야기였다. 이 영화는 그 무겁고 조여오는 느낌 때문에 대충 내용을 짐작하고 봐도 그저 축축하고 답답한 분위기에 압도되게 된다. 


The Kingdom (1994 ~ )





덴마크 출신 라스 폰 티에 감독이 잠깐 제 정신일 때 만든 TV시리즈를 무려 6시간 용 극장판으로 편집해서 제한된 극장에서 상영한 적이 있다. 한국에선 동숭아트홀에서 상영한걸로 기억하는데 저녁에 극장에 들어가서 아침에 나왔던 기억이 있다. 두번째도 6시간 편집본이 방영되었는데 그 때도 동숭아트홀이었던거 같은데 정확한 기억이 안난다. 아마 당시 거기말고는 이런 영화 상영할 만한데가 없었을 게다. 두번째엔 나름 팬들이 늘어서 극장에 빈자리가 많지 않았는데 중간에 이불덮고 자는 년놈들이 수두룩했다. 


이 영화는 나름 병맛 스토리에 유머도 있고, 또 한편으론 알 수 없는 떡밥들로 분위기만 좆같이 잡아가는 매력이 있던 영화다. 유럽새끼들 특성인지는 모르겠는데, 그 떡밥들이 존나 성의없이 폐기되면서 시리즈가 거듭될 수록 허무함만 쌓여가던, 두번째 극장용 편집본 이 후로 더이상 극장용으로 편집된게 있다는 소리는 못들었다. 결국 난 12시간을 감상하고도 이 영화를 아직까지 다 못봤다. IMDb를 보면 이 시리즈가 2022년에리부트된다고 하는데 하여간 미친 덴마크 놈들... 라스 폰 티에가 다시 감독을 맡았고, 오는 9월 부터 덴마크에서 방영된다는거 같다. ㄷㄷㄷㄷㄷㄷ


어쨌든 극장 편집본들은 TV영상을 극장용 필름으로 변환하는 과정에서 색감과 화질도 거칠어서 영화의 분위기를 더욱 강렬하게 만드는 경향이 있다. 끊임없는 떡밥들과 기묘한 구성으로 나름 분위기가 심상치 않게 느껴졌던 영화였으나, 후반의 좆같은 진행과 되도않는 악마툭튀로 제대로 병맛된 버블 시리즈 되겠다.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댓글 6댓글쓰기
지옥나비z 2022-08-09 (화) 09:12
저는 셔터 추천
사다리 거꾸로 내려오는 장면은 압권
추천 5
반대 0
지옥나비z 2022-08-09 (화) 09:12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저는 셔터 추천
사다리 거꾸로 내려오는 장면은 압권
추천 5
큐티하니 2022-08-09 (화) 14:10
감독 마누라 출산씬은 진심 똥줄을 타게 만들었었죠.....
추천 1
카카오닢스 2022-08-09 (화) 17:07
공포 보다는 서스펜스를 좋아 하는데 무언의 목격자 1994 쫄깃쫄깃 재밌습니다
추천 2
     
       
마이클베이 2022-08-09 (화) 19:11
@카카오닢스

오~  저도 무언의목격자 생각했는데ㅎㅎ
추천 1
흐하흐하하 2022-08-09 (화) 20:14
저도저도

트라이앵글
스켈리톤 키
알 포인트
겟아웃
오펀
아이덴티티
식스센스
추천 2
turosre 2022-08-10 (수) 09:32
킹덤은 노잼
추천 0
이미지
0 / 1000
   

영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일반]  영화 <드래곤볼 슈퍼 : 슈퍼히어로> 개봉 기념 예매권 이벤트!  럭키찬스 09-08 11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비밀상점]  쿠첸x이토랜드 3인 전용 밥솥 신상! 오직 100개 한정! 비밀상점
48710 [일반]  이준익 감독이 만든 사극 영화들  이미지 PzGren 19:42 2 27
48709 [감상평]  굿나잇 마미 후기 [왕 스포.220921]  himurock 16:22 4 83
48708 [추천]  고어, 공포 영화 마니아들도 손절한 영화  (5) 이미지 아니닝 09:07 16 1358
48707 [일반]  한국에서 아이언맨이 인기가 많은 이유 중 하나  (6) 이미지 낚시광 04:23 16 1448
48706 [일반]  "일 관객 10만명" 공조2:인터내셔날, 박스오피스 1위… 2위는?  이미지 마운드 04:20 10 201
48705 [예고편]  M. 나이트 샤말란 신작 <Knock at the Cabin> 예고편  (3) 이미지 뽕끼 02:23 9 980
48704 [일반]  에놀라 홈즈 2 | 공식 예고편 및 포스터: 파트 1 | 넷플릭스  (2) 이미지 PzGren 02:19 11 311
48703 [예고편]  이준익 감독 드라마 데뷔작, 티빙 '욘더' 예고편  이미지 뽕끼 02:07 10 369
48702 [정보]  '지옥', 시즌2 제작 확정..연상호 감독 연출 맡는다  (1) 이미지 뽕끼 01:56 10 336
48701 [감상평]  넷플릭스 루 ★★★☆☆  (1) 망고맛쥬스 01:40 11 1026
48700 [일반]  사실상 국내 역대 흥행1위라고 봐도 무방한 영화  (1) 이미지 낚시광 01:37 12 1695
48699 [일반]  한국영화 명장면들  (3) 이미지 낚시광 00:47 9 421
48698 [일반]  봉준호 감독이 사람을 배려하는 방법  (2) 이미지 PzGren 09-24 12 374
48697 [감상평]  늦었지만 공조2 보고왔습니다 ★★★☆☆  민식이니 09-24 10 181
48696 [감상평]  썬더버드 보고 왔습니다 ★★★★☆  (2) 이미지 동작甲 09-24 12 1073
48695 [일반]  한국 독립영화 역대 흥행 1위 작품  (3) 이미지 PzGren 09-24 18 2000
48694 [일반]  영화사 역작 '아바타' 후속편…해외 블록버스터 개봉  마운드 09-24 13 439
48693 [일반]  이동진 선정 한국 천만영화 순위 (1위~20위)  이미지 PzGren 09-24 10 428
48692 [감상평]  탑건2가 존나 흥행하는 이유  (9) 클로브 09-24 16 2212
48691 [일반]  의미 없는 살육의 불쾌함, 감출 수 없는 허탈감  이미지 마운드 09-24 12 1621
48690 [일반]  '공조2' 1위 탈환 후 이틀째 유지…누적 관객 517만↑  이미지 마운드 09-24 11 220
48689 [정보]  이제 곧 공개한다는 논란의 영화  (5) 이미지 쉐도우맨 09-24 17 2966
48688 [질문]  넷플릭스 뭐 볼만한거 있을까요 ?  (6) 풀망초 09-24 11 1310
48687 [예고편]  한석규,김서형 왓차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 12월 공…  (1) 이미지 뽕끼 09-24 12 1045
48686 [일반]  21살 초딩 전문 여배우  (5) 이미지 뽕끼 09-24 17 2811
48685 [일반]  '백 투 더 퓨처' 마티와 박사님의 재회  (4) 이미지 뽕끼 09-24 16 1055
48684 [일반]  CG를 뺀 매드맥스  (6) 이미지 낚시광 09-24 16 1756
48683 [일반]  해외 배우 한국 싸인 레전드  (3) 이미지 낚시광 09-24 26 3216
48682 [일반]  살인의 추억 촬영 당시 박해일 일화  (3) 이미지 낚시광 09-24 18 1476
48681 [일반]  어떤 사람에게 "늑대사냥"이 무지성으로 기대되는 이유  (3) 이미지 PzGren 09-23 13 964
48680 [정보]  [네이버 시리즈온] 레옹 및 여러 영화 100원딜  이미지 웃고싶다 09-23 12 207
48679 [일반]  유명한 영화와 유머가 만나면?  (1) 이미지 낚시광 09-23 10 369
48678 [일반]  CG없던 시절에 공포영화 찍은 방법  (2) 이미지 낚시광 09-23 17 1574
48677 [일반]  20대에 이미 연기로 끝장 본 충무로 배우들  (7) 이미지 낚시광 09-23 14 1799
48676 [일반]  드디어 마블 캐스팅?! 라이언 고슬링 ≪닥터 둠≫ 캐스팅 루머 총정리!  (4) 디아블로하고… 09-23 13 1161
48675 [일반]  영화계 역바이럴 의혹의 진실은?  (2) 이미지 마운드 09-23 12 424
48674 [감상평]  리뷰 ] 늑대사냥 2022 _ 약스포 ★☆☆☆☆ [자필]  (5) 이미지 아멘툼 09-23 12 1006
48673 [감상평]  피노키오 후기 [왕 스포.220920]  (2) himurock 09-23 12 1229
48672 [일반]  넷플릭스 블론드 로튼토마토 지수  (2) 이미지 PzGren 09-23 12 1652
48671 [일반]  같은 날 개봉하는 영화 <정직한 후보2> + <인생은 아름다워> …  이미지 PzGren 09-23 10 36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유머
게임
주식
고민
동물
연예인
코스프레
시사
자동차
베스트
키덜트
자유
사회
음식
M게임
캠핑
감상평
컴퓨터
인플
상담실
[휴대폰] 갤럭시 s22 울트라 [렌탈] 렌탈 종료되면 계약 갈아탈려고 하는데요 [컴퓨터] 윈도우 포함 견적부탁드립립니다. (1) [신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견적 요청합니다. (1) [중고차] 출퇴근용 경차 알아보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