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럭키찬스 앱코 쿠팡특가 탑툰 채굴기정보 준비중

   
[감상평]

헌트 보고 왔습니다.★★★☆☆

라가다나 2022-08-14 (일) 21:00 조회 : 1437 추천 : 15  

재미는 있는 데 가벼운 영화는 아니네요.

아무 생각없이 볼 수 있는 영화는 아닙니다. 

깊게 생각할 필요까진 없지만 

영화상에서 일어나고 있는 상황들

빨리빨리 캐치할 수 있는 분들이 더 잼있게 보실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와이프랑 같이 봤는 데 영화 시간 1/3은 졸더군요.. 

상황을  이해 못하고 역사적 사건들을 잘 모르니 상영 시간 내내 

고문이었던 겁니다. 끝나고 재미없더냐고 물어보니 

재미없기로는 자기가 본 영화중에 다섯 손가락에 든다더군요.

저는 잼있었습니다만 이상하게 여기 저기 영화들 

짬뽕해 놓은 거 같다는 느낌이  많이 들더군요, 

총격전은 히트 보는 느낌이었고

브로맨스는 신세계,(이정재 정우성의 브로맨스가 아니라 이성민 배우와의 브로맨스)

첩보전은 공작이나 베를린 느낌도  살짝나고 

고문씬들은 1987이나 변호인 느낌도 났습니다.

그리고 배우들 연기는 뭐 더이상 깔게 없는 배우들이긴 하지만 

이정재는 아무리 다른 연기를 해도 

목소리 들으면 그냥 이자성밖에 생각 안납니다.

어떤 느낌이냐면 박평호 연기를 하다가 갑자기 

중구형을 불러도 어색하지 않을 느낌이고

"내가 왕이 될 상이오?" 를 외쳐도 원래 대사인가보다 하는 느낌입니다. 

"구멍이 네개지요! "를 해도 어울립니다..

정우성도 마찬가집니다. 항상 멋진게 문제인 배우입니다. 

연기는 안보이고 멋진 거만 보입니다.

그리고 또 한가지는 아무리 홍보를 해야 하지만 

너무 잦은 예능 출현으로 두 사람의 투샷이 너무 익숙해서

영화를 보는 데 몰입이 잘 안됩니다.

말하고 보니 너무 까고 있는 거 같은데 

오해하지 마시길 바라는 게 와이프는 졸았지만 

저는 너무 재미있게 봤습니다.

첩보전이니 범인이 누구인지 생각을 많이 해야 재미있는 영화인게

당연합니다. 그런데 그렇게 많은 생각을 할 필요까진 없으니 

걱정은 안하셔도 되지만, 그러나 대사와 상황을 놓치면 자칫 지루해

질 수도 있으니 중간에 화장실 안가시게 볼일은 미리 보시고

영화를 관람하시는 걸 추천합니다.



댓글 10댓글쓰기
에메랄드박 2022-08-14 (일) 21:12
제 와이프는 예고편보고 보기싫다 그러더니 생각보다 엄청 재미있게 봤다 하더군요 단순첨보액션 영화가 아니라 다 보고나서야 이정재감독 한테 왜 놀랐는지 알게되더군요 이자성 생각나는건 이넝 정우성은 얼굴이 연기였는데 이젠 얼굴은 별로고 연기가 문에 들어오더군요
추천 1
쿨비스 2022-08-14 (일) 22:38
이 걸 졸아 ?...요
추천 1
심마니아 2022-08-14 (일) 23:22
암울했던 80년대의 역사적 사건들을 모른다면.. 도대체가 무슨 스토리인지.. 뜬금없다고(울 딸래미 왈...) 느낄것 같습니다. 전 정말.. 흥미진진하게 봤습니다. 마지막엔 뭔가 안타깝고 서운했지만.. 마지막 총성으로 조유정의 자유를 기대해 봅니다.
추천 0
로어셰크 2022-08-14 (일) 23:42
엄청난 작품이더군요.

너무 재미있게 가족들이랑 봤네요 전.
추천 1
꽃무늬빤쓰 2022-08-15 (월) 00:04
저도 오늘 재밌게 봤습니다. 시간가는줄 모르고 집중해서 봤네요
추천 1
망고맛쥬스 2022-08-15 (월) 02:57
현재까지 올해 최고 영화

이게 영화지

카터같은 쓰레기도 영화라고
추천 1
zini1109 2022-08-15 (월) 18:31
저랑 같은 생각이네요
그간 나왔던 전두환 관련 영화들 다 넣었고
주연급 배우들이 잠깐 나와서 총 맞아 죽고
비행기 타고 넘어 오고 등등..

대통령을 죽이자더니 주제가 무엇인지 잊고
자기들끼리 싸우고 너무 정신 없었던 영화였네요
추천 0
anttonio 2022-08-15 (월) 18:40
광주항쟁, 동백림사건, 아웅산 폭발 등등 역사적 사건들이 많이 믹싱되어 있어 현대사에 대한 기본지식이 없다면 단순 액션물로 보여질수도 있는 영화입니다. 다소 오버스러운 장면도 있었지만, 최근 본 영화 중 나름 수작같습니다.
추천 0
귀라돌이 2022-08-15 (월) 18:49
헌트 왜케 극찬이 많죠 ㄷㄷ
아 저도 보고왔습니다만
추천 0
채원연서아빠 2022-08-15 (월) 22:12
헌트 봤습니다
소문난 잔치에 먹을것 없었습니다.
추천 0
이미지
0 / 1000
   

영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신차상담실] 이번에 출고하신 뜨근뜨끈한 폭스바겐~ id4 전액 60개월 이자 3.79%로 진… 익명
48866 [질문]  헌터 마지막에 여자애도 죽는 거죠?  (1) 곤73 10:37 2 98
48865 [일반]  취미로 배우하는데 악당 연기 만렙 배우  (1) 이미지 뽕끼 10:05 2 205
48864 [사진]  무당이 된 박성웅 영화 대무가  (1) 이미지 쉐도우맨 09:31 2 174
48863 [일반]  실베스타스탤론 문신  이미지 뽕끼 03:38 5 345
48862 [일반]  모니카 벨루치 근황  (4) 이미지 뽕끼 03:20 13 2596
48861 [일반]  에단 호크→라이언 레이놀즈…애플TV+ 역대급 배우 라인업 공개  이미지 마운드 01:01 10 333
48860 [일반]  지상최대 맥주배달작전ㅡ 예상외의수작  오스카스 10-02 10 366
48859 [감상평]  [스포] 지상 최대 맥주배달 작전 ★★★★☆  이미지 가을녹차 10-02 13 1316
48858 [일반]  [그알] 영화를 프로파일링하다  기욤뮈소 10-02 11 168
48857 [정보]  역대 '최저 관객' 한국 영화 7편  (3) 이미지 PzGren 10-02 13 1906
48856 [일반]  디카프리오, 금발+모델 지지 하디드와 열애‥27세 애엄마란 ‘반전’  (3) 이미지 yohji 10-02 14 1532
48855 [일반]  박찬욱·황동혁·박은빈, 미국비평가협회서 ‘인정’‥APCT 수상  이미지 yohji 10-02 13 214
48854 [일반]  정범식 감독 '뉴 노멀', 바르샤바·리즈영화제 진출…"계속되는 …  이미지 yohji 10-02 10 131
48853 [일반]  놓치지 않을 거에요, 방구석 추천 영화5  이미지 마운드 10-02 14 920
48852 [일반]  '공조2: 인터내셔날' 개봉 26일째 600만 돌파...장기흥행ing  이미지 마운드 10-02 13 180
48851 [일반]  본슈프리머시 최고의 명장면  (2) 이미지 커트앵글 10-02 17 1951
48850 [일반]  공포영화 빙고.jpg  (5) 이미지 백종투 10-02 14 1046
48849 [감상평]  지상 최대 맥주배달 작전 ★★★★★  (1) 이미지 칭찬해 10-02 14 1773
48848 [정보]  부일영화상 주요부문 후보들  (2) 이미지 뽕끼 10-02 12 178
48847 [일반]  '공조2', '닥터 스트레인지2' 꺾고 올해 개봉작 TOP 4…  (2) 이미지 마운드 10-02 12 314
48846 [일반]  의사들이 본 나홀로집에 도둑들 상태  (2) 이미지 뽕끼 10-02 16 1923
48845 [일반]  한국은 넷플릭스 하청  (9) 이미지 뽕끼 10-02 16 2328
48844 [감상평]  지상최대의 맥주배달 작전 ★★★☆☆  이미지 디아블로하고… 10-02 14 801
48843 [예고편]  [시대혁명] 뮤비 예고편: 주관위 감독: 2022.10: 홍콩 민주주의를 위한 싸…  (1) PzGren 10-01 13 146
48842 [일반]  음향 편집기사가 말하는 "한국영화에서 대사가 잘 안 들리는 이유"  이미지 PzGren 10-01 13 529
48841 [일반]  전국 관객이 500명도 안 된다는 영화 : 젓가락  (1) 이미지 PzGren 10-01 13 1859
48840 [일반]  나우누리 영화 소모임 '고블린'  그래서더놀란 10-01 12 384
48839 [일반]  '스마일', 온몸이 긴장되는 리얼 공포..스토리마저 반전  이미지 마운드 10-01 13 453
48838 [일반]  클로버필드 새로운 시리즈  (4) 표독도사 10-01 17 1326
48837 [감상평]  헌트는 다 좋은데 ★★★☆☆  (4) 표독도사 10-01 18 1295
48836 [예고편]  [가재가 노래하는 곳] 30초 예고편  키어마이어 10-01 13 169
48835 [일반]  영화 아바타가 세상에 나온 과정.jpg  이미지 뚝형 10-01 12 590
48834 [일반]  브루스 윌리스, 딥페이크 회사에 초상권을 판매한 최초의 셀럽  (3) 뽕끼 10-01 15 1812
48833 [일반]  이연걸 근황  (10) 이미지 뽕끼 10-01 25 4545
48832 [일반]  울버린 역을 위해 운동 중인 휴 잭맨  (8) 이미지 뽕끼 10-01 18 2443
48831 [질문]  헌트 질문있습니다 (스포조금 있습니다) [자필]  (6) 마이클베이 10-01 12 241
48830 [일반]  '불참' 아이유 춘사영화제 첫 신인여우상 "인생 최고 장편 영화"  이미지 마운드 10-01 14 513
48829 [일반]  '공조2: 인터내셔날' 600만 불러모은 액션 비하인드  이미지 마운드 10-01 13 326
48828 [일반]  영화에 겨우 15분 출연했는데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2) 이미지 낚시광 10-01 14 2744
48827 [감상평]  더 타운 댓 드레디드 선다운 (The Town That Dreaded Sundown, 2014) ★☆  이미지 yohji 10-01 12 1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캠핑
연예인
베스트
시사
코스프레
유머
게임
감상평
사회
인플
M게임
고민
주식
동물
자동차
자유
키덜트
음식
컴퓨터
상담실
[법률]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상속문의 [보험] 건강보험 분석 부탁드립니다 (3) [신차] 쌍용 렉스턴 스포츠 신차 문의 드립니다. (1) [컴퓨터] (1) [렌탈] 정수기 렌탈 견적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