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럭키찬스 앱코 쿠팡특가 크로니클 탑툰 녹스무광고 채굴기정보 준비중

   
[일반]

예술영화가 똥인 이유

kkmsin 2022-08-17 (수) 23:41 조회 : 8083 추천 : 35  


 이렇게 만든 영화를 일부 고지식한척 하는 애들은 예술영화다 거장이다 라고 했지
저거 터지기 전엔 물고빨고 하던 애들 다 쥐구멍으로 들어갔음
얘네들은 이름좀 있는 감독이 만들면 스너프도 예술이라고 할 사람들

자기소개가 없습니다
댓글 38댓글쓰기
코마츠나나나 2022-08-18 (목) 07:14
단 세 줄인데도 무식이 철철 넘치시는 게 느껴지네요.

예술영화, 본 적은 있으신가요?
같은 논리라면
911테러와 에이즈 환자, 홀로코스트까지 유희거리로 사용하고 저스틴 비버 보고 자위하신다는
소아성애자 제임스 건의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시리즈도 똥이고
더불어 그가 몸담았던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영화들 전체도 똥인가요?
하비 와인스틴이 제작한 그 많은 헐리우드 영화들도 다 똥이구요?
뭔 개소리를 이렇게 용감하게 하시나 몰라.

예술, 고지식, 명성 등에 대한 혐오감으로 보아
조심스럽게 특정커뮤 이용자이실 거라고 추측해봅니다.
어쩌면 12년에 김기덕이 문재인 당시 후보를 지지했었다는 지점에 분노하신 듯.
아니면 진보성향이 짙은 영화판 자체를 까고 싶으시던가.
진보정당 소속이었던 봉준호나 박찬욱도 딱히 좋아하지 않으실듯.

이도저도 아니면...
페미이신가?
추천 82
반대 3
그까이꺼뭐라… 2022-08-17 (수) 23:45
김기덕 영화가 영화 자체를 깔만한 영화는 아닌데요?

사람이 말종인거지 영화가 말종인건 아니에요.

만든 놈이 개같으니까 결과물도 개같은 것이고, 그렇기 때문에 이 영화를 빨아서도 안되고, 소비를 해서도 안된다고 하는건, 적합한 환경에서 사육되지 못했으니 고기를 먹으면 안된다고 주장하는 비건나치들의 논리와 같은겁니다.
추천 37
반대 2
존말코손바닥… 2022-08-18 (목) 02:43
기덕이가 전세계에서 유일한 예술영화 감독인가요?
모든 예술영화 감독들이 개짓거리를 했을때나 예술영화는 다 똥이라고 생각해 볼 수 있는거 아닌가요?
추천 30
반대 1
봉이긴선달 2022-08-18 (목) 08:58
독립영화 예술영화 실험영화가 의미가 있고 박수를 받는건 물이 고여 썩지 않게 해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한국 컨텐츠가 세계에서 각광을 받는 이유도 기발하고 참신하고 다양하기 때문이죠.
쓰레기가 아니라 주류영화계의 토양분입니다.
일부 감독이나 배우의 터진 인성과 범죄행위는 당연히 지탄받아 마땅하지만 그걸 비주류 영화산업의 문제로 일반화 하는건 어리석은 짓입니다.
추천 24
반대 0
그까이꺼뭐라… 2022-08-17 (수) 23:45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김기덕 영화가 영화 자체를 깔만한 영화는 아닌데요?

사람이 말종인거지 영화가 말종인건 아니에요.

만든 놈이 개같으니까 결과물도 개같은 것이고, 그렇기 때문에 이 영화를 빨아서도 안되고, 소비를 해서도 안된다고 하는건, 적합한 환경에서 사육되지 못했으니 고기를 먹으면 안된다고 주장하는 비건나치들의 논리와 같은겁니다.
추천 37
     
       
가자거기로 2022-08-17 (수) 23:46
@그까이꺼뭐라고

2222
추천 0
     
       
kkmsin글쓴이 2022-08-18 (목) 00:08
@그까이꺼뭐라고

재미지게 보셨나봐요. 몇개봤는데 영화가 어떻게든 여배우를 벗기려는게 빤히 보이더군요
추천 4
          
            
그까이꺼뭐라… 2022-08-18 (목) 00:25
@kkmsin

김기덕 영화의 특징 중 하나 입니다.

폭력, 억압, 착취, 그리고 거기에 적응해가는 인간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담아내죠.
추천 13
     
       
camiosdm 2022-08-22 (월) 02:34
@그까이꺼뭐라고

비건나치 논리라뇨
학폭연예인이 나오면 그 프로안보는것도  비건나치인가요
죄와 사람은 구분하자는 소리는 그냥 개소리인데....
추천 1
          
            
그까이꺼뭐라… 2022-08-24 (수) 01:05
@camiosdm

'그럼에도 불구하고' 라는 논리인데요.

학폭 연예인이라고 하는 애들이 굉장히 특출나게 남을 감동시키는 재주가 있다거나, 비슷한 부류의 집단에서 차원이 다른 경지를 보여준다면 아마 그들에게도 '그럼에도 불구하고'라는 논리가 적용될 수도 있을 것입니다.

지금은 어떤지 모르겠는데, 저 학교 다닐 때는 서정주의 시가 교과서에 빠지는 일이 없었습니다.
사람만 놓고 보면 친일에 독재자 미화까지 망종도 그런 망종이 없어서, 오죽하면 그를 아끼는 사람일수록 얼른 뒤졌으면 좋겠다는 말을 했겠습니까만은, 그의 시가 '그럼에도 불구하고' 교과서에서 빠지는 일이 없었던 이유는 말 그대로 차원이 다른 수준을 보여줬기 때문입니다. 같은 시기에 함께 친일했던 노천명, 모윤숙 이딴 것들 다 철퇴 맞고 사라질 때도 서정주의 시는 필수였습니다.

마찬가지로 김기덕 영화 만큼 인간의 내면에 잠재되어있는 가학욕구와 피학욕구를 잘 표현해낸 감독이 웬만해서는 없습니다.
추천 1
               
                 
camiosdm 2022-08-24 (수) 08:51
@그까이꺼뭐라고

그게 비건나치 논리랑 뭔상관인가요
그리고 서정주는ㅋㅋㅋ
그냥 매국노 청산이 안된거예요
여기서 서정주새끼 쉴드치는인간이 있네
광복이후에 독재자새끼들  똥꼬빨아서
그런거고요

참고로 서정주  교과서에서 빠진지 꽤된걸로 알고있습니다
추천 0
     
       
행인4 2022-08-24 (수) 00:43
@그까이꺼뭐라고

개인적으로 김기덕 영화가 잘 만들어졌다는 느낌은 전혀 못 받았네요

취향이 아닌가 봅니다.
추천 0
wprkgudtn 2022-08-17 (수) 23:56
김기덕이 외국에선 고평가를 받았죠. 상도 많이 탔고. 근데 감독 개인은 성범죄로 이미지 나락가고 쪽팔려서 도망친 뒤 해외 떠돌다 객사했으니 참 예술영화다운 결말이다 싶음.
추천 4
존말코손바닥… 2022-08-18 (목) 02:43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기덕이가 전세계에서 유일한 예술영화 감독인가요?
모든 예술영화 감독들이 개짓거리를 했을때나 예술영화는 다 똥이라고 생각해 볼 수 있는거 아닌가요?
추천 30
코마츠나나나 2022-08-18 (목) 07:14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단 세 줄인데도 무식이 철철 넘치시는 게 느껴지네요.

예술영화, 본 적은 있으신가요?
같은 논리라면
911테러와 에이즈 환자, 홀로코스트까지 유희거리로 사용하고 저스틴 비버 보고 자위하신다는
소아성애자 제임스 건의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시리즈도 똥이고
더불어 그가 몸담았던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영화들 전체도 똥인가요?
하비 와인스틴이 제작한 그 많은 헐리우드 영화들도 다 똥이구요?
뭔 개소리를 이렇게 용감하게 하시나 몰라.

예술, 고지식, 명성 등에 대한 혐오감으로 보아
조심스럽게 특정커뮤 이용자이실 거라고 추측해봅니다.
어쩌면 12년에 김기덕이 문재인 당시 후보를 지지했었다는 지점에 분노하신 듯.
아니면 진보성향이 짙은 영화판 자체를 까고 싶으시던가.
진보정당 소속이었던 봉준호나 박찬욱도 딱히 좋아하지 않으실듯.

이도저도 아니면...
페미이신가?
추천 82
     
       
르로이사네 2022-08-18 (목) 08:49
@코마츠나나나

팩트로 후드려버리시네ㄷㄷ
추천 4
     
       
scall 2022-08-18 (목) 08:56
@코마츠나나나

아니! 어뜨케 아랐찌?
추천 2
봉이긴선달 2022-08-18 (목) 08:58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독립영화 예술영화 실험영화가 의미가 있고 박수를 받는건 물이 고여 썩지 않게 해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한국 컨텐츠가 세계에서 각광을 받는 이유도 기발하고 참신하고 다양하기 때문이죠.
쓰레기가 아니라 주류영화계의 토양분입니다.
일부 감독이나 배우의 터진 인성과 범죄행위는 당연히 지탄받아 마땅하지만 그걸 비주류 영화산업의 문제로 일반화 하는건 어리석은 짓입니다.
추천 24
TerryZ 2022-08-18 (목) 08:58
역시나 메모는 과학!! ㅎㅎ
추천 1
archjang 2022-08-18 (목) 09:09
김기덕=똥 이렇게 쓰셨으면 공감하는 분도 많을텐데...
김기덕 씨의 범죄행위를 보고 화내면 그만인 것을,
예술영화=똥 이렇게 비약을 하니
당신의 아이디 옆에 "예술영화=똥"이라고 메모를 남깁니다.

"당신의 뇌"는 제대로 작동합니꽈?
추천 3
삐꾸네 2022-08-18 (목) 09:18
제가 좋아하는 데이빗크로넨버그 감독도 명감독인데 좀 삐리함 사생활이 ㅠㅠ
추천 0
아멘툼 2022-08-18 (목) 11:06
저색히들이 개쌕히들이지...예술영화 하는 사람들이 개쌕히들은 아닙니다 ;;;;;;;;;;;
추천 1
몸통새 2022-08-18 (목) 11:24
예술 영화라는게 장르로 정해져있는것도 아니고, 목적이 될 수도 없는거 아닐까요?

'나 예술영화 찍는다잉~' 하고 김기덕이 영화 찍은게 아니라, 대중적인 언어와 표현방법과 다른, 자신만의 작가주의적 언어와 표현방법으로 영화들을 제작하니까, 결과적으로 예술 영화로 분류되었던 거죠.
추천 0
이순신장군 2022-08-18 (목) 11:41
사람이란 자고로 자기가 멍청하면 그 멍청함을 지식으로 계몽을 하려 하거나 배움으로 극복을 하려고 합니다.
그런데 사람이 아닌자들은 자신의 멍청함이 곧 진리이고 당연한 순리라고 생각하고 만 천하에 그 멍청함을 표현을 하고자 합니다.

이런 자들이 예나 지금이나 존재함은 여전하나 예전에는 인터넷이 없어 한정된 지역안에서만 멍청하여 전국적으로 별 피해가 없었으나
요즘에는 다양한 매체들로 인하 그 멍청함의 표현이 전국 방방곳곳에 공개가 되죠.

그런데 문제는 그 멍청함을 보고 그 지역마다 있는 멍청이들이 자기들이 정상인걸로 착각하고 더 떳떳하게 표현을 하고 돌아다닙니다.

그래서 윤재앙 같은 쓰레기가 대통령이 되고 굿한당이 국민 세금을 쌈짓돈 마냥 사용하고 권성똥 같은 인간들이 지 인맥으로
온갖 부정행위를 저지르고 대장동같은 건설 비리를 저지르면서 몇십억씩 되는 국민 세금을 갈취해도 그 멍청이들이 지지를 하죠.

멍청하면 조용히나 있으면 타인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데 이런 멍청이들이 마치 지들이 지식인양 이렇게 똥글을 전국에 싸지르고 나면
자라나는 아이들이 이런 멍청이가 진짜 멍청이임을 분간할수 있도록 학교 교육이 바뀌었으면 좋겠네요.

이런 똥떵어리같은 멍청이들이 커서 기레기가 되고 개검찰, 판레기가 되어 나라를 더 어지럽히지 않는 세상이 와야 할텐데 말입니다.
추천 3
참피곤하게들… 2022-08-18 (목) 15:55
그 많은 예술영화 감독 중 왜 하필 김기덕인가, 그리고 김기덕이 쓰레기라고 영화도 쓰레기인가는 차치하고
안맞고 재미 없으면 안보면 그만인데 "봐라, 니들이 빠는 예술영화 감독이란 것들이 이런 것들이다.
예술 한다는 놈들은 쓰레기니 작품도 쓰레기고 빠는 니들도 쓰레기다." 하면서 까고 싶어할까 궁금해짐.

고지식한 '척'이라 써놨는데, '고지식한'은 남말 안듣고 앞뒤 꽉 막힌걸 비꼬는 표현인데, 고상한 척을 잘못 쓴것으로 보인다.
고로 어휘력이 그다지 좋지는 않다는건 유추할 수 있으니, 은유나 상징이 많이 포함된 예술영화는 확실히 안맞을것이고,
그럼 고상한 척이란 뭘까 추측해보면 영화 리뷰에 김기덕 '피에타'에 4/5주고, 홍상수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 4/5주고
거기에 읽어도 영화보다 더 뭔 의미인지 모를 짧은 한줄평 써놓은 그런거 보면서
"새끼 주접 싸고있네, 범죄자 새끼 망상 싸지른거 좋다고 빠는 새끼들 극혐 아니냐?"가 아닌가 싶다.

그런게 있긴하다. 뭐 예술이라고 뭉뜽그려지는 바운더리에는 다 있는거지만, 유독 영화가 그런 경향이 심한데,
취향의 차이=수준의 차이로 받아들이는 사람들이 더러 있긴하다.
안좋은 말로 홍대병, 힙스터 겉멋든 말로는 스노비즘이 없는 것도 아니고
특히 세계 최고 권위를 자랑한다는 칸은 스노비즘에 쩔어있다는 비판이 꽤 오래 전부터 나오고 있기도 하니까
반대로 그래! 이런거 빠는 새끼들도 꼴같잖은 허세 쩐 새끼들이지!라고 나오는 것도 이해가 안되는건 아니다.

웃긴게 대학 전공 수업에서 이걸로 토론수업을 했었는데, 까놓고 전공자들도 예술영화가 노잼이라는데 격하게 공감한다.
교수가 입에 달고 살던 말이 "좋은 영화야, 참 좋은 영환데, 재미가 없어. 재미가 없어도 너무 없어, 그래도 영화는 진짜 좋아"
시나리오 시간에 시놉시스 써오라고는 다 좋은데, 재미가 없다. 뭘 말하고 싶은지는 알겠는데, 이렇게 재미가 없으면 아무도 안봐.
그러니까 재미가 없으면 안보면 그만이다. 뭐라는지도 모르는데 그걸 왜 보고 앉았나? 시간이 남아도시나?
추천 1
     
       
참피곤하게들… 2022-08-18 (목) 17:05
그리고 위에 댓글 중에 데이빗 크로넨버그를 언급한 분이 계신데,
그 할배 플라이가 모르고 보면 징그러운 파리 인간 나오는 크리처 호러영화구나 하는거고,
뭐라도 줏어 들어서 알고 보면 포스트 모더니즘을 이렇게 영화로 표현하는구나가 되는거임

개인적으로 데이빗 크로넨버그 최고작이라고 생각하는게 크래쉬인데,
이게 원작 소설이 철학자 장 보드리야르의 시뮬라시옹 바탕으로 쓰여진거고,
그 보드리야르가 자기 이론을 제대로 시각적으로 표현했다 극찬을 했는데,
반대로 이새끼 내 책 이해 못했는데? 내가 말한거 이런거 아님 하고 깠던게
중2병 뽕끼 한창이던 워쇼스키 (그 당시엔) 형제가 만든 매트릭스임

한창 세기말 뽕 차있던 시절에 시뮬라시옹 뽕삘 받고 나온 것들이 많았는데
대표적인게 오픈 유어 아이즈(바닐라 스카이), 트루먼 쇼, 범위를 넓히면 누가 로저 래빗을 모함했나 까지 감
거기서 가지치고 쭉 내려오면 인셉션 나오고, 크리스토퍼 놀란 파고 들어가면 실존주의 나오고,
테렌스 맬릭 씬 레드 라인 나오고, 타르코프스키 나오고 지랄나는 임.

그냥 그렇다는 거임. 그딴거 몰라도 재밌는건 재밌는거
추천 0
          
            
참피곤하게들… 2022-08-18 (목) 17:17
근데, 이게 영화로 까니까 반응들이 이렇지, 현대미술이었으면 어땠을까?
피카소 강아지, 단색 캔버스, 점 하나 찍고 몇십억, 솔비 경매가 2천 나오고...
왜? 미술에는 관심 없거든, 현대미술이건 고전이건 바로크건 뭐가 됐든
현대미술은 까야 제맛이지만, 현대미술 경계가 어디까지인지도 모르고, 알고 싶지도 않음
그런거 몰라도 그만이고, 안다고 사는데 도움 되지도 않음

그러니까 결국 취향 차이일 뿐인거다.
추천 0
Gaiseric 2022-08-18 (목) 16:50
무식인증하는 방법도 가지가지군요
추천 2
복산동개저씨 2022-08-18 (목) 18:59
그냥 자게에서만 똥 싸세요
추천 2
고수진 2022-08-19 (금) 09:58
이거 하나로 똥이라고 하다니

왜? 홍상수도 그렇게 욕하고

봉준호도 욕해야지?
추천 0
베지타맥스 2022-08-23 (화) 16:26
비슷한 글이 며칠전에도 올라왔던 것 같은데..이분은 이토를 첨하시나?
추천 1
이기적유전자 2022-08-23 (화) 16:32
김기덕 영화가 똥이냐 아니냐를 떠나서 김기덕 영화가 애초에 예술영화라는 분류에 들어가는 게 맞는지 모르겠네요. 좀 매니악한 영화지 예술영화 쪽은 아닌 거 같고 보통 타르코프스키나 키아로스타미 같은 감독 영화를 꼽죠.
추천 0
경왕 2022-08-23 (화) 16:38
글에서 이미 확고한 의지가 보이기에 여기서 아무리 다른 이야기를 해도 듣지 않고 계속 예술영화는 똥이야라고 하실 것 같습니다.
잘 모르고 무식한 사람이 신념을 가지면 무섭다라는 말을 한 이경규씨가 떠오르네요
추천 1
휴지끈티팬티 2022-08-23 (화) 16:47
역시 이토 영화 게시판은 금과 똥이 공존 하는군.....
추천 0
안톤시거 2022-08-23 (화) 16:52
모든 예술영화가 똥인가? = 아님
어떤 예술영화는 똥인가? = 맞다고 봄
김기덕 영화는 똥인가? = 맞다고 봄
김기덕 영화를 추앙하던 자들도 똥인가? = 여전히 김기덕이 만든 똥이 좋다고 하면 똥이 맞다고 봄.
추천 0
Kalook 2022-08-23 (화) 17:06
확증편향을 일으키고 스스로 공감받길 원하시는군요. 저는 부끄러워서 못할거 같아요.
추천 1
사춘기소년 2022-08-23 (화) 17:27
로만 폴란스키가 이 글을 싫어합니다
추천 0
초초코노 2022-08-23 (화) 17:36
예술 영화의 작품성 기준은 그사람이 얼마나 깨끗하고 성인군자형 인간 인지로 결정되는 건가요?
개인적으로 저사람의 작품은 많이 본적도 없고 좋아하지도 않지만
그런 틀린 기준으로 평가를 하기 시작하면 끝도 없어요.
정의롭고 순수하고 청렴하고 깨끗한건 정치인 에게서 찾아야지
영화 감독이 무슨 대단한 성인군자 이기를 바라는 마음이야 있을지는 몰라도
작품에 대한 평가는 그런 방식으로 접근하면 안된다고 생각 합니다.

예술의 허황된 의식에 따른 의구심으로 인한 존재 여부를 논하는거라면 또 몰라..
그것도 아니고 그사람의 잘못된 언행으로 쓰레기냐 아니냐를 결정하는건
그냥 비난만 하려는 목적성 밖에 보이지 않음.
추천 1
워크워킹 2022-08-23 (화) 21:02
메모는 과학
추천 0
     
       
Ryuzi 2022-08-24 (수) 00:10
@워크워킹

전 마음이 못생겼다고 메모되있습니다.
추천 0
Wakaka 2022-08-23 (화) 22:52
이전에도 계속 예술영화는 똥이라는 글을 싸지르는데, 그러는 이유가 뭡니까? 예술영화의 의미, 기준, 목적 등에 대한 토론(?)을 해보자는 것도 아니고, 그냥 밑도 끝도 없이 까댈려고만 달려드시는데, 그것도 제대로 알고 뭘 까려는 것도 아니지만, 정확하게 말하려는게 뭐죠?
추천 0
Ryuzi 2022-08-24 (수) 00:09
이번기회에 많이 배우셨기를..
추천 0
이미지
0 / 1000
   

영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일반]  영화 <드래곤볼 슈퍼 : 슈퍼히어로> 개봉 기념 예매권 이벤트!  럭키찬스 09-08 11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1-24 3
[휴대폰상담]  좌표&성지보다 정직하고 신뢰할 수 있는 가격! 오징어장패드는 덤!! 렛츠폰
48709 [감상평]  굿나잇 마미 후기 [왕 스포.220921]  himurock 16:22 3 76
48708 [추천]  고어, 공포 영화 마니아들도 손절한 영화  (5) 이미지 아니닝 09:07 16 1329
48707 [일반]  한국에서 아이언맨이 인기가 많은 이유 중 하나  (6) 이미지 낚시광 04:23 16 1419
48706 [일반]  "일 관객 10만명" 공조2:인터내셔날, 박스오피스 1위… 2위는?  이미지 마운드 04:20 10 195
48705 [예고편]  M. 나이트 샤말란 신작 <Knock at the Cabin> 예고편  (1) 이미지 뽕끼 02:23 9 750
48704 [일반]  에놀라 홈즈 2 | 공식 예고편 및 포스터: 파트 1 | 넷플릭스  (2) 이미지 PzGren 02:19 10 300
48703 [예고편]  이준익 감독 드라마 데뷔작, 티빙 '욘더' 예고편  이미지 뽕끼 02:07 10 362
48702 [정보]  '지옥', 시즌2 제작 확정..연상호 감독 연출 맡는다  (1) 이미지 뽕끼 01:56 10 327
48701 [감상평]  넷플릭스 루 ★★★☆☆  (1) 망고맛쥬스 01:40 11 1019
48700 [일반]  사실상 국내 역대 흥행1위라고 봐도 무방한 영화  (1) 이미지 낚시광 01:37 12 1672
48699 [일반]  한국영화 명장면들  (3) 이미지 낚시광 00:47 9 418
48698 [일반]  봉준호 감독이 사람을 배려하는 방법  (2) 이미지 PzGren 09-24 12 369
48697 [감상평]  늦었지만 공조2 보고왔습니다 ★★★☆☆  민식이니 09-24 10 180
48696 [감상평]  썬더버드 보고 왔습니다 ★★★★☆  (2) 이미지 동작甲 09-24 12 1063
48695 [일반]  한국 독립영화 역대 흥행 1위 작품  (3) 이미지 PzGren 09-24 18 1986
48694 [일반]  영화사 역작 '아바타' 후속편…해외 블록버스터 개봉  마운드 09-24 13 432
48693 [일반]  이동진 선정 한국 천만영화 순위 (1위~20위)  이미지 PzGren 09-24 10 422
48692 [감상평]  탑건2가 존나 흥행하는 이유  (9) 클로브 09-24 16 2199
48691 [일반]  의미 없는 살육의 불쾌함, 감출 수 없는 허탈감  이미지 마운드 09-24 12 1616
48690 [일반]  '공조2' 1위 탈환 후 이틀째 유지…누적 관객 517만↑  이미지 마운드 09-24 11 219
48689 [정보]  이제 곧 공개한다는 논란의 영화  (5) 이미지 쉐도우맨 09-24 17 2952
48688 [질문]  넷플릭스 뭐 볼만한거 있을까요 ?  (6) 풀망초 09-24 11 1305
48687 [예고편]  한석규,김서형 왓차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 12월 공…  (1) 이미지 뽕끼 09-24 12 1040
48686 [일반]  21살 초딩 전문 여배우  (5) 이미지 뽕끼 09-24 17 2796
48685 [일반]  '백 투 더 퓨처' 마티와 박사님의 재회  (4) 이미지 뽕끼 09-24 16 1052
48684 [일반]  CG를 뺀 매드맥스  (6) 이미지 낚시광 09-24 16 1744
48683 [일반]  해외 배우 한국 싸인 레전드  (3) 이미지 낚시광 09-24 26 3192
48682 [일반]  살인의 추억 촬영 당시 박해일 일화  (3) 이미지 낚시광 09-24 18 1466
48681 [일반]  어떤 사람에게 "늑대사냥"이 무지성으로 기대되는 이유  (3) 이미지 PzGren 09-23 13 962
48680 [정보]  [네이버 시리즈온] 레옹 및 여러 영화 100원딜  이미지 웃고싶다 09-23 12 205
48679 [일반]  유명한 영화와 유머가 만나면?  (1) 이미지 낚시광 09-23 10 366
48678 [일반]  CG없던 시절에 공포영화 찍은 방법  (2) 이미지 낚시광 09-23 17 1566
48677 [일반]  20대에 이미 연기로 끝장 본 충무로 배우들  (7) 이미지 낚시광 09-23 14 1792
48676 [일반]  드디어 마블 캐스팅?! 라이언 고슬링 ≪닥터 둠≫ 캐스팅 루머 총정리!  (4) 디아블로하고… 09-23 13 1160
48675 [일반]  영화계 역바이럴 의혹의 진실은?  (2) 이미지 마운드 09-23 12 423
48674 [감상평]  리뷰 ] 늑대사냥 2022 _ 약스포 ★☆☆☆☆ [자필]  (5) 이미지 아멘툼 09-23 12 1005
48673 [감상평]  피노키오 후기 [왕 스포.220920]  (2) himurock 09-23 12 1226
48672 [일반]  넷플릭스 블론드 로튼토마토 지수  (2) 이미지 PzGren 09-23 12 1648
48671 [일반]  같은 날 개봉하는 영화 <정직한 후보2> + <인생은 아름다워> …  이미지 PzGren 09-23 10 363
48670 [일반]  차기 제임스 본드 누구? '007' 제작자 "10년 이상 함께할 배우 …  (5) 이미지 yohji 09-23 12 12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감상평
인플
자유
연예인
고민
사회
음식
동물
컴퓨터
주식
베스트
키덜트
게임
자동차
M게임
유머
캠핑
시사
코스프레
상담실
[대출] 후순위 대출 가능 여부 [리조트] 대명리조트 소노호텔&리조트 7월 17일~ 23일 까지 확보분 정리 (2) [신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견적 요청합니다. (1) [휴대폰] 갤럭시 s22 울트라 [컴퓨터] 윈도우 포함 견적부탁드립립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