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T인기 [일반]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rank 두아리 2023-09-28 (목) 15:23 조회 : 13841 추천 : 171  

보통 무간도를

홍콩 느와르를 부활시킨 

명작이라고 하지만


현지 홍콩에서 

명작 느와르 취급하는 영화는 

따로 있음


바로


4BMLmj9yoB3zS5Pnz0RuKxE0AD6.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역대급 명작 홍콩 깡패 영화


'흑사회'


흑사회 (黑社會)는 

말 그대로 '검은 사회'를 뜻하며


유흥, 도박, 마약, 총기, 살인 청부 등 

어둠의 일들을 자행하는 

중국 마피아 '삼합회'를 은유하는 단어임


삼합회는 영어로 '트라이어드'라고도 불리는 

중국 최대 폭력조직으로


중국 대만 홍콩은 물론 

세계 곳곳에 있는 차이나타운에 

모두 다 침투해있는


전 세계에서 

가장 조직원 수가 많은 

세계 최대 마피아 조직임  


삼합회의 유래는

청나라 말기 명나라를 다시 세우기 위한

'반청복명' 운동을 하던 주요 3조직


청방, 홍문, 천지회를 

합쳐 부르는 것에서 유래했다고 함


청나라 정부의 눈을 피해 

지하에서 조직을 운영하다보니


절도, 갈취, 매춘, 도박 등

어두운 방법으로

수익을 낼 수 밖에 없었고


이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폭력조직화 되었다고 함


다운로드.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중국의 아버지라 불리는 쑨원도 

넓은 의미의 삼합회 조직원이었고


rjxC_CKJM_nOohElCdKGBhSSKAS7vlq1jea_lYVNEAAcMU47hRvdQAWlJ5HipjXhH8KtJkXyAkA8yrUyVmi22w.webp.ren.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중화민국(대만)을 세운 

장제스도 삼합회와 

깊은 유착관계였음


삼합회는 홍콩 연예 영화계에도 

큰 영향력을 행사했고


자신들의 이미지를 세탁하기 위한 

느와르 영화를 제작하도록 

수많은 감독들과 배우들을 압박했었음


PS13061900222.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당장 이 영화의 주연인 임달화는 

삼합회의 강압으로


1년에 허접한 3류 에로물 등

20편에 가까운 영화를 

강제로 찍었었고


01.29404977.1.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주성치는 삼합회에 너무 시달려서

캐나다 이민을 추진한 적이 있음


이것도 삼합회의 훼방으로 결국 실패


PBXD1-D7H0-nii_NUhrP45C7kdkW7CiB7EyHX_sZSay77XawH4tsB8TL1C7LPVlgTqoG2L1dhro5COVU2lrrSw.webp.ren.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흔히 홍콩 느와르 명작이라 불리는

'영웅본색'도


따지고 보면 이런 삼합회의 

이미지 세탁용으로 제작된 케이스


K4l1jvka662EtyEcNPwU04OZFVcWfNJOWNFE_Tr6nM1GgbJpnpo-526G39A06hHTm7yteCP5JF3e--D_v4ODVA.webp.ren.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무간도조차

가만히 영화를 보면


삼합회가 경찰보다 

더 의리 있는 조직이라는 

뉘앙스를 은근슬쩍 풍기고 있음


즉, 홍콩 느와르는

이런 삼합회의 입김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는 것이

최대 한계였음


하지만


4BMLmj9yoB3zS5Pnz0RuKxE0AD6.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흑사회'는 다름


흑사회는 삼합회에 대한 미화가 1도 없이

이 놈들이 얼마나 더럽고 치사하고 

상종 못 할 쓰레기들인지


제대로 묘사하고 보여줌


그런 면에서 흑사회는

홍콩 느와르의 진보를 나타내며


나아가 홍콩과 중국의 관계

중국 공안과 홍콩 경찰 그리고 삼합회 조직 간의

보이지 않은 신경전을 제대로 보여주며


현 세대 중국 사회의 치부를 

제대로 건드리는 문제작이기도 함


Ct18WRlUMAALNXb.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이 양반이


흑사회의 감독인 

두기봉  감독


두기봉 감독은 처음부터 거장은 아니었지만

대기만성형으로

현 시점 거장으로 인정받는 노력파 감독임


8~90년대 홍콩영화 전성기 때에는

그저 그런 2류 감독 취급을 받았지만

지금은 탑 클라쓰 대우를 받고 있음 


두기봉이 만든 영화는 

대부분 칸, 베를린, 베니스 영화제에 초청되며


이 흑사회도 칸 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했었음 


이 양반이 참 대단 한게

직업도 영화감독 취미도 영화 촬영이라

영화 촬영이 없을 때 취미로 또 다른 영화를 찍는 사람임 


참고로


두기봉이 흑사회와 같은

삼합회 눈치를 보지 않는 


오히려 정면으로 겨냥한

영화를 만들 수 있었던 건


본인 자본으로 

자체 영화제작사를 보유하고있고


일명 두기봉 사단으로 불리는

배우 임달화, 고천락, 오진우, 황추생, 손홍뢰 등


두기봉 감독과의 의리로

부르면 무조건 달려와주는

배우들과 스태프 인력망을 갖추고 있었기에


기존 삼합회들이 장악하고 있는

홍콩 영화제작, 연예 매니지먼트 회사들을

안 거쳐도 되는 제작 구조를 가지고 있기 때문


영화.독전.후기.줄거리.결말.스포.원작.movie_image-side.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참고로

우리나라에서 리메이크해 화제가 된

마약 소재 영화 '독전'의 원작 감독이기도 함


이제부터

영화에 대한 소개


흑사회는 총 2편임



1652CD414D1E27460E.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흑사회 1


15118B3A4DFCDC5937.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흑사회 2 이화위귀


이렇게 

2편인데


먼저

흑사회 1은


홍콩에 실존하는 삼합회 조직인

' 워싱워' 를 모티브로 한 

'워렌싱'이 주요 배경임


워싱워 는 한자어로

화승화(和勝和) 이며


홍콩에서 가장 오래되고

규모가 큰 삼합회 조직임


참고로 조직 이름 앞에

화(和) 자를 쓰는 조직은


홍콩에만 15개가 있는데

그중 워싱워가 젤 규모가 큼


3619fde974e746669b25a14194359a53.jpe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참고로 위 사진은

실제 워싱워 조직원들 중

주요 간부들의 모습임


영화 흑사회에 묘사된 것처럼


워싱워는 실제로

두목을 2년마다 선거로 뽑고


선거에 승리한 조직원에게 

용두라고 불리는 용 무늬 조각물을 줌


영화 속 워렌싱도 같은 방식을 취하는데

현 조직 두목의 2년 임기가 끝나자

두 명의 차기 유력 두목 후보


1420DD10B0C1B5C2D0.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록 (임달화)

- 인망이 높고 검소하며 큰 그림을 그리는 전략이 강하지만 조직 내 세력은 2순위인 조직원


흑사회_Election.2005.720p.BluRay.DTS.x264-DON_.mkv_20180303_083544.514.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따이디 (양가휘)

- 가장 돈이 되는 마약사업을 독점하고있고 이재에 밝으며 가장 조직 내 가장 큰 세력을 갖고있지만 사치스럽고 다혈질 성격이 단점인 조직원


이렇게 두 거물이 서로 선거에서 이기기 위해

온갖 모략과 음모를 꾸미는

이전투구 양상을 묘사하는 게 흑사회1편


여기서


22_4.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지미 (고천락)라는 인물이

- 조직 내 매춘업을 담당하며 특이하게 홍콩 대학에서 경제학을 전공 중인 엘리트


1편에 조연으로 등장하는데

이 양반은 흑사회 2에서 엄청난 존재로 급부상함


삼합회가

얼마나 더럽고 치사한 놈들인지

제대로 묘사하는 장면들이 일품


홍콩 경찰은 살짝 배경으로만 등장하는데

무간도처럼 후까시 잡는게 아니라

잔짜 현실적인 경찰의 모습을 보여줌


수만명에 달하는 삼합회 조직원들을

일일이 잡는 게 아니라 큰 틀에서 거물들만 건드리면서


홍콩 치안에만 영향을 안주면 

크게 터치를 안하는 관조적인 자세가 엄청 사실적임


중국 공안도 잠깐 등장하는데 

이것도 2편에서의 주요 복선이 됨


인망있고 사람 좋은 록이 어떻게 비열하게 타락해가는지를 보는 것도 관람 포인트


개인 평점 ★★★★☆



15118B3A4DFCDC5937.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흑사회 2 이화위귀


흑사회 1에서

따이디 (양가휘) 를 누르고 

조직 보스가 된 록 (임달화)


13_8.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록이 2년 간의 임기를 끝내고

또 다시 2년 간 보스를 연임하려는 음모를 꾸미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다룸


yrl9kDOBv0PYcvjglQBXd6rUhFS.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여기서

1편에서는 조연이었던

지미 (고천락) 


이미지 1.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이 양반이 록에게 도전장을 내며

새로운 조직 보스 후보로 등장하며

영화가 진행됨


지미는 1편에서 이미 경제학 전공 엘리트면서 매춘업을 운영하는 이중적 면모를 보였는데 2편에서는 불법 포르노 사업으로 준재벌이 된 상태


이 과정에서

중국 공안이 등장하고

중국와 홍콩 사이의 묘한 역사적 긴장감까지 녹여냄


특히

지미가 록을 압박하기위해

록의 심복들을 납치


이들 중 한명을 본보기로 제대로

끔살시키는 부분이 엄청 충격적임


지미를 도와주는 척 이용해 홍콩 암흑계를 통솔하려는 중국 공안의 검은 속내와

이를 알면서도 거부할 수 없는 지미의 모습이

현 홍콩과 중국의 관계를 암묵적 비유적으로 의미


이것이 바로 2편의 관람 포인트


준나게

개 잘 만든

명작


개인 평점 ★★★★★



영화_신세계_포스터.jpg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

보통 

영화 '신세계'를

무간도와 비교하는 경우가 많은데


조직에 잠입한 경찰 스파이라는

소재를 제외하면


사실 무간도보다 흑사회의 영향을 더 받았다고 봄


골드문이라는 큰 조직 내에서

정청과 이중구라는 양대 대립 세력


그리고 원로 이사들과 

부회장 세력의 보이지 않는 음모와 암투

이를 은밀히 뒤에서 조종하는 경찰


흑사회의 2년마다 열리는 두목 선거와

신세계의 이사회 선거의 묘한 일치감


이자성(이정재)을 흑사회의 지미(고천락)

강과장(최민식)을 흑사회의 중국 공안


이렇게 대입시켜보면

더 재밌게 영화를 볼 수 있음

댓글 20댓글쓰기
rank추기경 2023-09-28 (목) 19:30
정성 가득한 글에는 추천이라고 배웠습니다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52
nogood
반대 0
rank고수진 2023-09-28 (목) 17:03
goodgood
추천 13
nogood
반대 0
rank고수진 2023-09-28 (목) 17:03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goodgood 추천 13
rank호조 2023-09-28 (목) 18:16
대사건, 독전 같은 소소하게 재미난 영화들도 있음.
추천 1
rank추기경 2023-09-28 (목) 19:30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정성 가득한 글에는 추천이라고 배웠습니다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52
rank해월 2023-09-28 (목) 19:34
와~ 영화 추천 감사합니다!!
추천 2
rank장닭 2023-09-28 (목) 19:40
봐야지 지금 ㅎㅎㅎ
추천 1
rank상식적판단 2023-09-28 (목) 20:19
오호라!
추천 1
rank디에고마틴 2023-09-28 (목) 21:17
홍콩영화 안보지 꽤 됐는데 한번 봐야 겠네요
추천 1
rank더블티탄 2023-09-28 (목) 22:28
흑사회 1편을 예전에 봤는데
양가휘가 연기력이 엄청나구나 했던
나름 젊잖은 모습만 보다
뭐 이런 양아치가 다 있나 싶을 정도로
근데 재미는 없었...-_-;
추천 1
ranklocaless 2023-09-29 (금) 01:25
이거 꽤 오래전에 봤었는데 갠적으로 영화 자체는 정말 재미 없었음.
영화내용이 인트로만 몇시간을 보는 느낌이랄까 애초에 2편을 염두해 두고 만든 영화 인데도
흑사회 보스 선거 과정이 스토리의 전부라 영어 제목 일렉션이 더 잘 어울림
재미와 영화적 완성도로 평가하면 신세계가 훨씬 낫다고 봄
추천 3
rank사마의 2023-09-29 (금) 03:19
깡패는 깡패지 의리가  어디있어 못배운 넘들이 깡패인기라  MZ깡패 전국회  한답시고 팀킬 패싸움한거 못봤음?  본성 못바꾼다
추천 1
rank메가트럭235 2023-09-29 (금) 06:01
감사합니다.
추천 0
rank미키루커 2023-09-29 (금) 13:40
두기봉 ㅇㄷ
추천 0
     
       
rankpicaresqu 2023-09-30 (토) 01:05
@미키루커

두기의 게임런처 ㅇㄷ
추천 0
rank쫄졸이 2023-09-29 (금) 17:19


추천 0
rankchawoo85 2023-09-29 (금) 23:52
와 간만에..아니 무간도 이후로 홍콩영화 보고싶게끔 만드는 게시물이었음 ㅊㅊ
독전도 오리지널 봤었는데 꽤 재밌었는데...(한국판은 아직도 안봄...)
기대되네요
추천 1
rank이슈카 2023-09-30 (토) 11:20
독은 독으로 처리한다고.....그냥 마지막까지 살아남은 악이 저건가 싶은......
추천 0
rank맹그 2023-09-30 (토) 23:45
재밌을 거 같아요
추천 0
rank휴지끈티팬티 2023-10-01 (일) 00:49


야쿠자도 알려주세요~~~~!!!
추천 0
rank미쟝센 2023-10-05 (목) 10:24
이글을 읽고 꼭 찾아보겠다는 기대감이 생겼음
추천 0
rank안톤시거 2023-10-12 (목) 22:07
조폭 영화가 식상할 시기에 나온 영화였을 거임. 그래서 패쓰했던 영화인데
글에 낚여서 관람한 결과..

'세계 최대 폭력조직을 제대로 해부한 영화'라고 하니
조직의 구조를 파해치고 그 작동방식이 어떻게 돌아가는지가 이야기의 중심이 되거나
한축이 될줄 알았으나..
회장 선출을 둘러싼 권력 다툼이 주 내용.
다른 마피아, 조폭 영화와 다를게 없는 주제였슴.

수작이라도 해도 될만큼 잘만든 편이긴 한데..
대부라는 명작 레퍼런스가 있으니 그렇게 대단하다고 하기엔 좀 부족해 보임.
추천 0
   

영화
 
icon 인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4
[휴대폰상담]  아이폰13미니 엘지 기변 익명
55581 [일반]  파괴지왕 여주 엄청이뻤군요  (2) 이미지 rank눈부신비행 17:47 5 555
55580 [일반]  ‘서울의봄’ 벙커 지키다 숨진 정선엽…조선대 명예졸업장 추진 [정보글]  (1)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6:51 6 186
55579 [일반]  할리우드 배우들, ‘파업 종료’ 잠정 합의안 비준 ,,  이미지 rankyohji 15:43 4 183
55578 [일반]  한국 영화 촬영에서 개고생한 일본 배우..jpg  (1) 이미지 rank에이아이 13:33 10 1458
55577 [일반]  주유소 습격사건 명장면  (4) rank쟈니리코 10:33 15 1922
55576 [정보]  이동진 평론가가 뽑은 2023 최고의 한국영화 TOP10  (7) 이미지 rank열린생각 09:32 10 1554
55575 [감상평]  콘크리트 유토피아 - 뻔한 감성이지만 세련된 연출 ★★★★☆  (1) rank브링잇온 09:28 8 651
55574 [일반]  보이스피싱 총책 일망타진극 실화영화  (3) 이미지 rank숯숯숯 08:53 11 1241
55573 [일반]  인 더 랜드 오브 세인츠 앤드 시너스  (1)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06:51 7 190
55572 [일반]  오리지널 씬》(Original Sin) 2001  (1) 이미지 rank상숙달림이 06:50 8 246
55571 [일반]  유쾌(?)한 CGV 이벤트 근황  (8) 이미지 rank뽕끼 05:56 11 2486
55570 [일반]  영화 굿 윌 헌팅 명장면 ㄷㄷㄷ  (16) 이미지 rank뽕끼 05:54 27 3066
55569 [포스터]  서울의 봄 500만 돌파 기념 새 포스터  (2) 이미지 rank뽕끼 05:43 15 1691
55568 [일반]  OST 한곡의 여유  (1) 이미지 rank널지운다 02:59 8 118
55567 [감상평]  용감한 시민 [왕 스포.231129]  (2) rankhimurock 00:14 8 492
55566 [감상평]  나폴레옹 보고 왔어요 (약스포) ★★★★☆  (3) 이미지 rank포이에마 12-06 14 1290
55565 [일반]  휴 그랜트 "영화 촬영 싫었지만 아이 많고 돈 필요해서…"  (5) 이미지 rankyohji 12-06 13 3317
55564 [정보]  드니 빌뇌브 내한 앞두고 ‘듄’ 재개봉 확정… ‘듄친자’ 소리 질러!  (2) 이미지 rankyohji 12-06 13 861
55563 [일반]  ‘독전2’ 조진웅 “데뷔 19년만에 첫 속편…관객 평은 안 읽어”  (2) 이미지 rankyohji 12-06 13 1480
55562 [정보]  서울의봄..다음주 12일에 특별 무대인사 확정 [정보글]  (2)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6 21 791
55561 [일반]  서울의 봄 반란군멤버들 실제모습과 육성증언  (1) rank스트롱에그 12-06 20 1480
55560 [정보]  드라마 '그 해 우리는' 소제목으로 쓰인 영화들.jpg  (5) 이미지 rank흑돌개 12-06 15 1873
55559 [정보]  서울의 봄 대만판 포스터  (8) 이미지 rank오늘의날씨 12-06 79 6650
55558 [일반]  2023년 12월 5일 박스오피스 TOP10  (2) 이미지 rank두아리 12-06 10 1116
55557 [일반]  제이크 질렌할, 차기작 위해 근육 키운 모습 공개  (24) 이미지 rank뽕끼 12-06 64 10529
55556 [일반]  일본영화만이 만들수있는 양아치 감성  (30) 이미지 rank뽕끼 12-06 61 9470
55555 [일반]  톰 크루즈 근황  (21) 이미지 rank뽕끼 12-06 59 8127
55554 [일반]  숱한 논쟁을 불러 일으킨 영화의 무삭제 버전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3) rank휴지끈티팬티 12-06 16 3063
55553 [일반]  OST 한곡의 여유  (1) 이미지 rank널지운다 12-06 10 162
55552 [감상평]  인디아나 존스 -운명의 다이얼- 아틀란티스의 운명이 아쉽다 ★★☆☆☆  (16) rank베트남아수라다 12-06 29 1658
55551 [감상평]  소년들 [왕 스포.231128] ★★★★★  (3) rankhimurock 12-06 12 1371
55550 [일반]  영화관의 '서울의 봄' 포스터... ㄷㄷㄷ...  (16) 이미지 rank스트롱에그 12-05 54 7747
55549 [일반]  서울의봄...개봉 14일차인 오늘 500만 돌파 [정보글]  (6) 이미지 rank욱낙이연0313 12-05 21 1369
55548 [일반]  ‘독전2’ 백종열 감독 “긍정이든 부정이든 다 관심의 표현”  (17) 이미지 rankyohji 12-05 17 1753
55547 [일반]  박찬욱 손잡은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내년 '동조자' 컴백 "회당 출연료 28…  (4) 이미지 rankyohji 12-05 18 3337
55546 [일반]  "톰 크루즈, 결국 미션 임파서블 떠나 새연기 도전할 것"..절친의 예언  (3) 이미지 rankyohji 12-05 17 2954
55545 [일반]  ㅇㅎ) 마고 로비 할리퀸 촬영장 직캠  (12)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12-05 66 12980
55544 [정보]  커플이 되지 못하면 동물로 변하는 호텔.jpg  (24) 이미지 rank열린생각 12-05 64 10482
55543 [예고편]  노량: 죽음의 바다 메인 예고편...  (6) rank정적 12-05 12 1641
55542 [정보]  영화로 보는 한국 근현대사.jpg  (5) 이미지 rank불오징어 12-05 21 1772
55541 [일반]  데드풀3 첫 스틸 샷 & 촬영장 사진  (3) 이미지 rank뽕끼 12-05 16 2400
55540 [포스터]  ‘듄 파트 2’ 첫 캐릭터 포스터들  (6) 이미지 rank뽕끼 12-05 16 1606
55539 [일반]  현재 최악의 평가를 받는중인 스위트홈2 CG수준  (42) 이미지 rank뽕끼 12-05 76 13313
55538 [일반]  박찬욱:스마트폰으로 영화안봤으면 좋겠다  (8) 이미지 rank두아리 12-05 13 2258
55537 [일반]  OST 한곡의 여유  (1) 이미지 rank널지운다 12-05 10 314
55536 [감상평]  브로드웨이를 쏴라 [왕 스포.231127]  (2) rankhimurock 12-05 9 369
55535 [추천]  올해 나온 외국영화중 히트친 영화 뭐 있을까요?  (3) rank나패션 12-04 11 1799
55534 [일반]  눈이 빠지게 기다려지는 영화 2편  (10) rank프랑스 12-04 11 3010
55533 [감상평]  서울의봄 보고 왔어요(조금 스포) ★★★★★  (4) rank과일대장 12-04 18 1267
55532 [예고편]  듄: 파트2 출연진 및 예고편  (7) rank위플릭스 12-04 14 20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 위로
맨 아래로

공유하기

이토랜드 로고

계정 찾기 회원가입
소셜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