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플
키덜트
정보
혼밥/혼술
영화
자동차
맛집
컴퓨터
정치
자유
음식
고민
사회
캠핑
베스트
동물
주식
유머
게임
방송
연예인
상담실
[휴대폰] z플립3 [대출] 8000만원 [중고차] 대차 알아보고 있습니다. (2) [법률] 고속도로 앞에 트럭에서 떨어진 돌파편에 앞유리 스크래치가 났습니다. [렌탈] 얼음정수기 렌탈문의 (1)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문의]

샤오미 쿠팡특가 앱코 코인육수

   
[뉴스]

[정동칼럼]대통령은 빵 사러 갔고, 일본은 움직였다

[댓글수 (1)]
익명 2022-06-23 (목) 19:58 조회 : 278 추천 : 15    

정동칼럼
대통령은 빵 사러 갔고, 일본은 움직였다

입력 : 2022.06.22 03:00 수정 : 2022.06.22 03:02
송기호 변호사

‘첫 백일’이 중요하다. 대통령 취임 후 백일을 효과적으로 사용하여 국민통합을 이룬 본보기로 미국에서는 루스벨트를 꼽는다. 그가 1933년 취임하였을 때, 미국 성인의 25%는 실업자였다. 은행조차 망해 문을 닫았다. 그러나 그는 포기하지 않았다. 자신의 시간을 놓치지 않았다. 리더십이 아직 신선하고 새로울 때를 잘 이용했다. 선거 승리를 쟁취한 권위가 최고조에 달한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그는 첫 백일에 약 20개의 ‘뉴딜’ 법률안 입법을 밀어붙였다. 아직도 살아 있는 농가신용법과 긴급은행법, 국가산업부흥법 등이 탄생했다. 그는 국민들에게 ‘지금 행동하자’고 호소했다. 그의 첫 백일은 미국을 뭉치게 했다. 미국을 위기에서 구했고 새로운 미국의 시대를 열었다.

한국의 제20대 대통령이 당선된 지 백일이 지났다. 국민의 선택을 받은 헌법기관으로서의 대통령이기에, 나는 대통령의 취임을 축하했다. 주위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행동으로도 보여 주었다.

그래서 묻는다. 대통령은 당선 후 백일 동안 무엇을 하였는가? 돌아보니 많은 일이 있었다. 대통령은 청와대를 나왔다. 아니 아예 들어가지 않았다. 살던 아파트에서 계속 살고 있다. 그곳은 국가안보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안전한 대응이 가능한 장소인가라는 평가와 점검을 받은 곳이 아니다. 비극적인 1995년의 삼풍백화점 붕괴 장소에 지은 아파트일 뿐이다. 첫 백일에 대통령은 스스로 국가안보의 공백을 만들었다. 대통령이 이사할 한남동 관저 공사가 완공될 때까지 비상상황이 없기를 국민들이 두 손 모아 기도하게 만들었다.

대통령은 금융감독원장과 법무부 장관을 비롯한 중요 국가기관 책임자를 검사들로 채웠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 시절에는 민변 출신 인사로 ‘도배’를 했다고 과거를 탓했다. 신선하고 새로운 리더십을 보여주어야 할 첫 백일에서 실패한 상징적 사건이었다. 그리고 시골 마을에서 전임 대통령에게 가해지는 혐오와 증오의 욕설 폭력, 동네 사람들의 일상마저 파괴하는 범죄를, 사실상 용인했다.

대신 대통령은 부인과 함께 빵을 사러 빵집에 가고, 극장에 가서는 함께 팝콘을 먹는 것을 보여주었다. 그러나 첫 백일은 온전히 국민을 위한 금같은 시간이다. 아내를 위한 시간이 아니다.

그사이 일본이 움직였다. 대통령은 지난 5월 취임하자마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방한에 맞추어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에 전격 가입했다. 이 기구에서 미국은 디지털 통상, 국경 간 정보 이동 등에 관한 국제 규칙을 주도하여 반중 경제동맹을 만들려고 한다. 그럼에도 정부는 통상절차법에서 정한 공청회나 국민 의견 제출, 그리고 경제적 타당성 검토 절차의 어느 하나도 거치지 않았다. 국민은 의견을 제출할 공법상의 권리를 행사할 기회조차 차단당했다.

이렇게 급하게 IPEF에 가입했다. 그러면서도 이 기구를 장차 한국의 통상, 특히 이번 달에 제12차 각료회의에서 수산보조금 철폐, 코로나19 백신 특허권 공용 사용 등을 결정한 세계무역기구(WTO)와 어떤 관계에서 운영할 것인지에 대하여 국민에게 설명을 하지 않는다. 한국에는 164개 회원국에 평등한 기구이고 세계 무역량의 98%에 적용되는 WTO가 정상화되는 것이 가장 유익하다. 그럼에도 IPEF는 중국을 견제하는 경제동맹체이기 때문에 WTO와 부딪힐 수밖에 없다.

거기에 더하여 정부는 일본이 주도하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가입조차 중간 점검 없이 계속하려고 한다. 그렇게 하면 안 된다. 일본이 완전히 주도권을 잡을 것이다. 이 협정은 일본이 동의하지 않으면 가입할 수 없다. 일본은 한국의 가입 협상에서 후쿠시마 주변 수산물 수입제한 조치의 해제 등을 요구할 것이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와 강제 노동의 역사적 진실을 부인하는 일본이 오히려 CPTPP에 가입하려는 한국에 ‘국제법 준수’를 요구하는 상황이다.

일본은 한국 대통령과의 공식적인 정상회담을 거절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한국의 외교부 장관은 지난 15일 한·일군사비밀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의 ‘정상화’를 말했다. 그러자 일본은 이 협정이 작동하고 있는데 ‘정상화’가 무슨 의미인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만일 외교부 장관이 말하려고 한 비정상적 상태가 한국이 언제든지 협정을 종료할 수 있다는 상태를 의미한다면, 결국 일본은 한국의 일방적 종료권한을 인정하지 않고 있는 상태이다. 외교부는 일본의 태도에 대해 명확히 반박하고, 한국이 언제든지 종료시킬 수 있다는 한국의 종료권한 근거 문서를 국민에게 공개해야 한다.


글쓴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댓글 1댓글쓰기
익명 2022-06-23 (목) 20:06
제가 개인적으로 가장 이해 안 가는 부분인데

토착왜구들아 나라와 역사까지 팔아 먹으면서 본토왜구들위해 나라를 헬조선으로 만들었는데

왜 본토왜구들은 토착왜구들을 싫어할까

이 쓰레기들아 니들은 쓰레기다 그냥 쓰레기야
이미지
0 / 1000
   

정치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정치시사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51
65254 [정치]  내년 지지율 예상 익명 05:18 0 47
65253 [경제]  "중국 싫어, 삼성 것 달라" 한국산 판매 중단 난리난 '러시아' 익명 01:47 3 199
65252 [정치]  尹 지지율 하락에 애타는 여당 "나토 정상회의 성과" 자평 (2) 익명 01:45 6 223
65251 [정치]  이 뭔 개소리 일까요 코인,주식 빚을 없는걸로 해주겠다니 (2) 익명 01:43 4 176
65250 [뉴스]  당명 없으면 어딘지 잘 아실듯. (2) 이미지 익명 00:23 7 295
65249 [정치]  이래서 사람은 안변해 (4) 이미지 익명 00:15 6 306
65248 [정치]  아직 대선이 안끝났나요? (11) 익명 00:13 14 276
65247 [정치]  전과4범 이재명의 민주당 딜레마 (12) 이미지 익명 00:02 3 268
65246 [정치]  이재명이 꽂은 유동규, 주차민원 거부했다고…3급을 ‘8급 업무’ 검표원 발령 (6) 이미지 익명 00:01 2 143
65245 [정치]  현직 경찰 "판사 출신 장관님, 법 알아도 역사는 잘 모르시죠?" (4) 이미지 익명 07-03 11 201
65244 [정치]  [단독]'조폭 집단폭행' 김모씨… 이재명·김문기 호주 출장에 '공무원… (7) 이미지 익명 07-03 3 159
65243 [정치]  쌍방울, 이재명 연루 의혹에 尹 정부 첫 타깃되나 (6) 이미지 익명 07-03 4 182
65242 [정치]  20년 전 오늘...이재명 구속 (7) 이미지 익명 07-03 4 231
65241 [정치]  내가 아는 우리나라 코인 정치인 (6) 익명 07-03 4 182
65240 [정치]  이재명이 꽂은 박지현이 민주당가입 6개월도 안되었다 (6) 이미지 익명 07-03 4 156
65239 [정치]  마음이 착한 사람들만 보여요 (4) 이미지 익명 07-03 14 255
65238 [정치]  우파 정신병자들아 기업들이 600조 풀어서 다 취업시키고 경제 살리꺼라면서ㅋ (6) 익명 07-03 17 247
65237 [정치]  가을에 유엔 총회 있습니다..ㅋㅋㅋㅋ (1) 익명 07-03 14 240
65236 [정치]  우파 정신병자들아 ㅋㅋ 법무부 장관이 FBI 를 왜 가냐 아이고 정신병자들아 (3) 익명 07-03 17 266
65235 [뉴스]  속보] '민주, 단독 국회의장단 구성하나' 박홍근 "국힘 양보안 없으면 내일… (1) 익명 07-03 11 200
65234 [정치]  판토마임?.gif (3) 이미지 익명 07-03 15 200
65233 [정치]  투명하게 일하는 윤석열... (10) 이미지 익명 07-03 19 493
65232 [뉴스]  민주당→국민의힘 바뀐 구미시장…"박정희 숭모사업 바로" 추진 (11) 익명 07-03 16 290
65231 [유머]  검사출신 답게 보안(?)이 투철한 윤굥 각하 (6) 이미지 익명 07-03 20 370
65230 [뉴스]  여야 원내대표, 원 구성 합의 불발…논의 계속하기로 (1) 익명 07-03 7 89
65229 [뉴스]  ‘청소 갑질’ 박순애, 이번엔 제자 탓 “나 말고 선임연구원이…” (2) 익명 07-03 14 140
65228 [정치]  도대체 뭘 보는 거냐? (4) 익명 07-03 13 250
65227 [정치]  사진 두장의 비교 (15) 이미지 익명 07-03 18 651
65226 [정치]  국힘내에서 개같이 버림받는 이준석 (8) 이미지 익명 07-03 12 699
65225 [정치]  이명박 형 집행정지 소견서 써준 주치의는? (13) 이미지 익명 07-03 20 442
65224 [유머]  퇴근길에도 일하시는 윤각하.gif (34) 이미지 익명 07-03 81 3238
65223 [뉴스]  박지원 따봉 (11) 이미지 익명 07-03 10 663
65222 [정치]  누구는 (1) 익명 07-03 8 130
65221 [정치]  [취재 後] 尹 탄핵 마일리지 쌓여간다​. "외교 참사, 삼부토건 시즌 2, 대통령… (7) 익명 07-03 20 396
65220 [정치]  이준석 잡는 김소연 (2) 이미지 익명 07-03 11 475
65219 [정치]  민주당 역전 (17) 이미지 익명 07-03 25 722
65218 [정치]  김여사님의 3만원짜리 브로치 (10) 이미지 익명 07-03 21 610
65217 [뉴스]  文정부 알박기 59명 버티기”…공공기관장 사퇴 압력 고조 (10) 익명 07-03 17 396
65216 [정치]  연출로 무능과 무개념을 만회해 보려고 용을 쓰는데 그것도 못함 ㅋㅋ (7) 이미지 익명 07-03 17 412
65215 [영상]  허경영이 밝히는 딥스테이트의 인구 감축 계획의 진실과 거짓! (2) 이미지 익명 07-03 6 149
65214 [정치]  이준석 "尹 지지율 하락 20일 안에 해결" (27) 이미지 익명 07-03 11 812
65213 [정치]  나토에서 미래 먹거리를 깨달았다고 ? (7) 익명 07-03 16 317
65212 [뉴스]  군사기밀 유출' 연루돼 징계받은 검사, 국정원 파견…한동훈 장관 불기소 덕택? (2) 익명 07-03 12 162
65211 [정치]  [속보]이상민 "민주당, 괴물과 좀비가 가득한 소굴에 있는 듯 혼탁하고 오염" (12) 이미지 익명 07-03 7 400
65210 [정치]  레미콘 파업 타결 봣는데 (2) 익명 07-03 7 210
65209 [정치]  개신교들이 신천지 정당 지지하는 이유가 (5) 익명 07-03 9 283
65208 [정치]  박지현 언제 사라져요? (12) 익명 07-03 11 286
65207 [정치]  국민이 전염병에 걸리든 말든 신경 안 쓰는 굥 정부 (9) 이미지 익명 07-03 8 403
65206 [정치]  민주당이 일 안한다는게 바로 이런거 (3) 익명 07-03 11 332
65205 [유머]  추앙이냐 투항이냐.. (1) 익명 07-03 9 14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