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배너
  • 유머
  • 회원
  • 영화
  • 컴퓨터
  • 시사
  • 자동차
  • 사회
  • 게임
  • 동물
  • 정보
  • 연예
<
   
[농구]

케빈 러브, 포틀랜드에서 뛰는 것에 관심 표명 ,,,

 
글쓴이 : yohji 날짜 : 2021-05-04 (화) 12:46 조회 : 102 추천 : 8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의 케빈 러브(포워드-센터, 203cm, 114kg)가 다른 팀을 언급했다.
 

『Yahoo Sports』의 크리스 헤인즈 기자에 따르면, 러브가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에서 뛰는 데 관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러브는 데미언 릴라드를 칭찬하면서도 자신의 농구 고향인 만큼, 포틀랜드행에 대한 관심을 표출한 것으로 보인다. 러브는 캘리포니아주 샌터모니카에서 태어나 유년시절을 보냈으나, 오리건주에서 고교시절을 보낸 만큼, 포틀랜드에 남다른 추억을 갖고 있다. 여기에 포틀랜드가 릴라드를 중심으로 선전하고 있는 만큼, 포틀랜드에 대한 생각을 밝힌 것으로 이해된다.
 

러브도 “제게 포틀랜드는 늘 특별한 곳”이라고 말하면서 “6개월이라도 선수생활 막판에 머무를 수 있다면 특별하다”고 밝혔다. 이어 “만약에 포틀랜드 유니폼을 입게 된다면, 고향에 머무르는 것과 같다”면서 대한 자신의 바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적 및 트레이드 가능성을 떠나 단순 포틀랜드에 대한 자신의 의사를 표출한 것으로 짐작된다.
 

그는 아직 계약이 상당한 기간 동안 남아 있다. 2022-2023 시즌까지 계약이 되어 있다. 그는 지난 2018년 여름에 계약기간 4년 1억 2,000만 달러의 연장계약을 체결했다. 해당 계약은 지난 시즌부터 적용되고 있으며, 연간 3,000만 달러 상당의 대형계약이다. 그러나 러브는 지난 시즌에도 56경기 출장에 그쳤으며, 이번 시즌에도 부상으로 대부분의 경기를 결장했다.
 

더 큰 문제는 이번 시즌 경기력이다. 지난 시즌까지 평균 17점 이상을 꾸준히 책임졌으나 이번 시즌 들어서는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치고 있다. 그는 21경기에서 경기당 23.9분을 소화하며 11.5점(.404 .349 .805) 6.8리바운드 2.4어시스트를 기록하고 있다. 슛이 잘 들어가지 않으면서 전반적인 기록이 뒤처져 있으며, 부상에서 돌아온 여파도 적지 않아 보인다.
 

관건은 몸값 대비 활약은 상당히 저조하며, 최근에는 불성실한 모습을 보이며 팀을 대표하는 이 답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클리블랜드는 어린 선수 중심으로 재건에 돌입해 있다. 러브는 이들을 이끌어야 하나 부상으로 많은 경기에 출장하지 못했고, 이제 호흡을 본격적으로 점검하고 있는 만큼, 불만을 표출했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포틀랜드가 직접적으로 러브를 데려갈 일은 없다고 봐야 한다. 트레이드로 그를 영입하는 것은 성사가 어렵다. 현실적으로 그가 클리블랜드와 계약을 해지한다면 관심을 보일만하다. 그러나 러브는 수비에서 문제가 많은 편에 속하는 만큼, 현재 포틀랜드가 막상 러브와의 계약에 관심을 가질 지는 의문이다.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51&aid=0000052738


클블의 저 계약은 이해할수 없었던 ,,,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 해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yohj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8
[비밀상점]  [가정의달특가] 몸에 좋은데 맛도 좋다구요? 서울우유 초유 프로틴! (525) 서울우유웰리아
91546 [기타]  츠베레프가 나달을 발랏대서 팀과 경기.보고 있는데...  이미지 러프81 00:34 1 29
91545 [해외축구]  토트넘 라멜라가 교체선수라니..  (4) 철갑상어알 05-08 5 337
91544 [야구]  KIA 연기되고 또 취소가 되고 정신없이 지네  흰혹등고래 05-08 5 104
91543 [농구]  UTA 도노반 미첼, 최소 1주일 이상 추가 결장  이미지 BabyBlue 05-08 5 42
91542 [야구]  딱!딱!딱!  (6) 설악무박종주… 05-08 6 194
91541 [해외야구]  퇴근 삼진콜에 당한 김하성.gif  (4) 이미지 참된자아 05-08 7 541
91540 [농구]  루카 돈치치, 역대 4번째로 어린 나이에 통산 5,000득점 돌파 ,,,  이미지 yohji 05-08 8 75
91539 [농구]  데미안 릴라드 "역대 포인트가드 2위는 스테픈 커리"  (1) 이미지 yohji 05-08 8 134
91538 [해외야구]  다저스 4연패가 눈앞이네요  (2) 락매냐 05-08 7 153
91537 [야구]  잠실, 인천, 수원, 광주 더블헤더 1차전 미세먼지로 취소  (2) 참된자아 05-08 7 119
91536 [농구]  골든스테이트, 후안 토스카노-앤더슨과 정식 계약 ,,  이미지 yohji 05-08 8 67
91535 [기타]  165 키 21살 300야드 장타자 태국 여자골퍼 타바타나킷 LPGA 대회선두중  (1) 이미지 상숙달림이 05-08 6 169
91534 [농구]  자이언 윌리엄슨, 손가락 골절로 무기한 아웃  이미지 BabyBlue 05-08 6 143
91533 [해외야구]  양현종은 아쉽네요.  (1) 천재미남 05-08 6 358
91532 [해외야구]  양현종, 아리하라의 회복으로 일단 불펜 복귀  (2) 이미지 헌병대 05-08 9 330
91531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UEFA가 슈퍼리그에 참여한 클럽들에게 벌금을 부과!!!  (4)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5-08 7 126
91530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리버풀 VS 소튼 전에 알아두면 좋은 정보들!!!  이미지 봄의요정루나 05-08 6 78
91529 [해외축구]  [루나의 EPL 이야기] 한국시간, 토요일 밤 - 일요일 새벽 경기 프리뷰!!!  (2) 봄의요정루나 05-08 7 83
91528 [해외야구]  몰브 이슈  상숙달림이 05-08 6 111
91527 [야구]  내일(5/8)은 신기록 하루 9경기가 펼쳐지갰네요  (5) 흰혹등고래 05-07 8 262
91526 [농구]  신기성 해설  (1) lipk 05-07 6 211
91525 [농구]  오스카 로버트슨 "웨스트브룩, 내 트리플 더블 기록 깨길"  이미지 BabyBlue 05-07 7 93
91524 [농구]  최근 9경기서 2승…공동 6위까지 추락한 레이커스  이미지 BabyBlue 05-07 6 84
91523 [해외축구]  토트넘 남은경기 & 볼만한 경기  (2) 프랑스 05-07 8 231
91522 [야구]  한화 워싱턴 타격코치 헐  (2) 류딸 05-07 7 407
91521 [농구]  열흘 남은 NBA, PO 막차 ‘플레이인 토너먼트’ 누가 탈까  이미지 BabyBlue 05-07 8 76
91520 [농구]  시즌 마감 예상된 하든, PO 앞두고 돌아올 예정 ,,,  이미지 yohji 05-07 9 74
91519 [농구]  인디애나, 차기 감독에 마이크 댄토니 코치 관심  이미지 BabyBlue 05-07 8 50
91518 [농구]  클리블랜드 황금기의 핵심 멤버는 어디로...케빈 러브의 몰락  이미지 BabyBlue 05-07 7 77
91517 [농구]  “코치님, 자리에 앉으세요 XX” 파국으로 치닫는 라커룸 분위기  이미지 yohji 05-07 8 326
91516 [농구]  웨스트브룩, 남은 모든 경기 0득점-0리바-0어시 기록해도 ‘시즌 트리플더블’  (1) 이미지 yohji 05-07 8 106
91515 [농구]  부상 중인 우브레, 1~2주 추가 결장 후 복귀 ,,  이미지 yohji 05-07 8 52
91514 [해외야구]  MLB '살아있는 전설' 푸홀스, 에인절스에서 방출  (7) 참된자아 05-07 9 323
91513 [해외야구]  성공적 복귀! 류현진, 4점 주고 2승 수확... ERA 3.31↑  (1) 이미지 상숙달림이 05-07 7 235
91512 [해외축구]  ‘맨유 첫 우승 도전’ 솔샤르 vs ‘유로파리그 최다 우승 도전’ 에메리  (1) 이미지 헌병대 05-07 9 147
91511 [해외야구]  어제 김광현, 양현종 경기 재미있게 봤는데.. 오늘 류뚱..  (2) 천재미남 05-07 9 292
91510 [레이싱]  [포뮬러원] 포루투갈 그랑프리 리뷰  이미지 나미h 05-07 8 108
91509 [해외축구]  [루나의 EPL 이야기] 한국시간, 토요일 새벽 경기 프리뷰!!!  봄의요정루나 05-07 7 74
91508 [해외야구]  핸진이 토론토 1회 찬스놓치더니 리드오프 홈런을 맞네요  락매냐 05-07 7 116
91507 [야구]  KIA 오늘 이의리 패전 면한게 실적  흰혹등고래 05-06 6 15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