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자유
  • 컴퓨터
  • 인플
  • 연예인
  • 자동차
  • 영화
  • 정보
  • 게임
  • 정치
  • 유머
  • 동물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eTo스폰서  [문의]

싸다파일 마피아티비 아자차 출장도사 러판 스웨이 홍삼농장 반디랩

   
[해외야구]

실력 수준일텐데요; 현종 몰브 타임

 
글쓴이 : 상숙달림이 날짜 : 2021-10-14 (목) 09:14 조회 : 329 추천 : 8    

손혁 감독이 분석한 양현종의 ML 실패 원인...공 때문이라는데 왜?

KBO공인구보다 더 크고 실밥이 낮고 넓어 미끄러워 제대로 잡히지 않아


[마이데일리 = 장윤호 기자]한국프로야구 KBO리그에서 좌완 트로이카로 최고의 경쟁을 펼쳤고 국제 무대에서도 우열을 가리기 어려웠던 투수들이 류현진(34)과 김광현(33), 그리고 양현종(33)이다.

전 한화 이글스 류현진은 벌써 8년 전인 2013년 LA 다저스 유니폼을 입고 메이저리그 도전에 나서 정상급 투수의 반열에 올랐다. 그 뒤를 이어 SK 와이번스 김광현이 지난 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입단해 포스트시즌 와일드카드 시리즈 선발 투수가 되는 등 2년 계약 기간을 마치고 귀국했다.

양현종은 가장 늦은 올 시즌 메이저리그 행을 실천에 옮겼다. 자신의 오랜 꿈을 이루기 위해 연봉 23억 원이 보장 된 KIA 타이거즈를 떠나 드디어 태평양을 건넌 것이다.

그러나 양현종은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마이너리그 트리플A, 메이저리그를 오가면서 승리를 따내지 못하고 돌아왔다.

메이저리그 12경기, 선발은 4경기에 나서 35와 3분의 1이닝을 던지며 탈삼진 25개에 0승3패, 평균 자책점 5.60을 기록했다. 트리플A 라운드 락 익스프레스(Round Rock Express)에서의 성적도 비슷하다.

승리 부분을 제외하고 보면 평균 자책점 5점 대는 투수 양현종에게는 어울리지 않는다.

양현종을 미국 현지에서 지켜본 손혁 전 키움감독은 이에 대해 두 가지를 설명했다. 손감독은 “가장 아쉬운 것이 도전 시기가 늦었다는 것이다. 류현진은 아니더라도 김광현처럼 2년만 빨랐어도 지금과는 완전히 다른 결과가 나왔을 것이 분명하다. 나이를 먹으면 실패와 시행착오를 겪으며 새로운 무대에 적응할 정신적 시간적 여유가 없어진다"고 밝혔다.

메이저리그 현지에서도 양현종의 포심패스트볼에 대한 트랙맨 분석에서 RPM(회전수) 등이 수준급 투수들에 손색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투 피치(포심과 슬라이더)의 단순함에서 벗어날 필요가 있어 체인지업을 그리고 더 다듬고 커브를 새 구종으로 장착했다.

그런데 양현종의 투 피치 가운데 위력적인 변화구인 슬라이더가 왜 메이저리그에서 통하지 않았을까?

손혁감독은 “양현종의 슬라이더는 한국에서 최고 수준이었다. 그게 메이저리그에서 꺾이지 않았다. 그 이유가 공(ball)의 차이였다. KBO리그 공인구보다 더 크고 실밥이 낮고 넓고, 미끄러운 메이저리그 공인구 롤링스(Rawlings)가 손에 제대로 잡히지 않으면서 슬라이더 구사가 힘들어졌다”며 “양현종 본인은 핑계 대는 것 같다고 공 차이를 얘기하지 않았다. 이제 열심히 훈련해 슬라이더까지 제대로 던지게 되는 시점에서 시즌이 끝나 더 아쉽다”고 덧붙였다.

손혁감독은 양현종에게 있어 올 시즌 메이저리그 경험은 더 완성된 투수로 가는 마지막 과정이라고 본다고 평가했다. 내년 시즌 메이저리그 재도전에 나서는 것 역시 본인 결정인데 올 시즌 적응 과정을 제대로 밟은 만큼 해볼 만 하다는 믿음을 보내줬다.

[사진=AFPBBNews]

(장윤호 기자 [email protected])


상숙달림이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슬픈고백 2021-10-14 (목) 12:06
현종이는 믈브를 더 일찍 갔어야했죠. 포스팅 가능할 때 바로 갔어야 함.
너무 늦게 갔어요. 텍사스가 리그 최정상급 팀도 아니고 약체 중의 하나인데 거기서도 성적이 안 좋다면 결단을 내려야겠죠.
텍사스는 충분히 기회를 줄 만한 팀이었습니다. 선발 자원 부상도 꽤나 있었고 불펜도 엉망이었어요.
마이너 트리플에서라도 안정적으로 3점대 이하로 유지했다면 메이저와 마이너를 왔다갔다 하더라도 계속 붙어 있을 것인데 그것마저 안된다는 건 더블에이로 가거나 크보로 유턴해야 한단 얘기죠. 많이 아쉽습니다.
이미지
0 / 1000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9
[컴퓨터견적] [이토랜드 공식협력] 컴퓨터견적을 착한가격으로 약속드리는 샤인컴입니다. 신도림샤인컴
95597 [야구]  [kbo] 초유의 리그 중단 사태 ‘두산맨’ 정지택·두산 합작품이었다  (2) 이미지 중대장이다 21:12 4 79
95596 [기타]  [여자배구] 10월 28일 KGC인삼공사 3:1 흥국생명  (1) 이미지 작은실천 21:09 3 25
95595 [해외축구]  바르셀로나 새 감독은 사비 에르난데스?  고수진 18:53 2 76
95594 [기타]  최민정-심석희 돌아올 수 없는 강 넘었다.."사과도 하지마"  (2) 불휘기픈남우 17:34 6 234
95593 [야구]  엘지트윈스에게 기적을 바라는 뉴스들 진짜싫다  (4) 스탠리브라보 14:26 5 147
95592 [야구]  28일 경기 전 1~3위 우승 경우의 수네요.. 삼성 2게임, kt 4게임, lg 3게임 남은 상태  이미지 언츠비 13:13 5 126
95591 [해외야구]  2 득점 이면 패배  이미지 상숙달림이 12:38 5 124
95590 [해외야구]  프리드 무너진 게 너무 컸네요  (2) 참된자아 12:25 6 140
95589 [기타]  최민정 걸고넘어진 3인  이미지 상숙달림이 11:46 6 376
95588 [해외야구]  애틀랜타 1점 추격~  참된자아 10:39 6 78
95587 [해외야구]  프리드가 연타맞고 무너지네요...  (2) 이미지 하루이나 09:53 5 130
95586 [해외야구]  애틀 바로 따라가네요  락매냐 09:44 6 68
95585 [해외축구]  바르셀로나, 쿠만 경질  (4) 이미지 아이언엉아 09:41 5 256
95584 [야구]  [프로야구] 28일 선발투수  ciel1004 09:34 5 72
95583 [해외축구]  토트넘 6위 인데 10경기 10골 참... 한심  (1) 이미지 상숙달림이 08:15 6 210
95582 [해외야구]  월드시리즈 2차전입니다요~  (1) 이미지 하루이나 05:05 6 171
95581 [해외축구]  각국 메시들은 어찌되었나 기사...  (1) 고수진 10-27 8 277
95580 [야구]  KIA 롯대와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게 좋군요  흰혹등고래 10-27 6 152
95579 [축구]  이승우, 인스타그램에 소속팀 비난.....  (7) 고수진 10-27 9 504
95578 [격투기]  UFC와 1경기 계약만을 남겨둔 네이트 디아즈  (1) 이미지 대왕참치 10-27 7 167
95577 [기타]  [여자배구] 10월 27일 GS칼텍스 1:3 현대건설  (2) 이미지 작은실천 10-27 9 113
95576 [농구]  '현대판 노예'…신발로 중국 저격한 미 프로농구 선수  (5) 이미지 BabyBlue 10-27 9 376
95575 [농구]  프리시즌 전승+개막 4연승…골든스테이트 왕조 부활 시동거나  (3) 이미지 BabyBlue 10-27 9 132
95574 [해외야구]  오타니, MLB 커미셔너 특별상 수상…7년 만의 시상  이미지 아트람보 10-27 7 202
95573 [해외야구]  캐스터 "혼이 실리지 않았을까요?"  (6) 참된자아 10-27 8 287
95572 [해외야구]  WS 1차전 무난히 도끼네 승리  (2) 이미지 맹수짱 10-27 10 295
95571 [농구]  버럭이 덩크!!  이미지 랜슬럿 10-27 8 218
95570 [해외야구]  월시 1차전부터 불펜 투수전  이미지 상숙달림이 10-27 8 146
95569 [해외야구]  무난히 애틀 1차전 승리 분위긴데  (1) 맹수짱 10-27 8 157
95568 [해외야구]  모튼은 종아리뼈 골절이라네요...  (1) 하루이나 10-27 7 182
95567 [해외야구]  애틀 찰리 모튼 없이 우승 가능하려나...  참된자아 10-27 8 119
95566 [해외야구]  불펜싸움 누가 유리할지  락매냐 10-27 8 97
95565 [야구]  [프로야구] 27일 선발투수  ciel1004 10-27 7 100
95564 [해외야구]  1회부터 터지네요  맹수짱 10-27 8 154
95563 [해외야구]  애틀 출발 좋네요 솔레어 솔리런~  참된자아 10-27 8 98
95562 [해외야구]  WS 시작이군요 도끼네 응원 !!!!  (2) 맹수짱 10-27 10 163
95561 [해외축구]  득점선두 살라, 토트넘 팀득점 넘어섰다…'산투, 공격 해법 부재'  이미지 상숙달림이 10-27 8 169
95560 [기타]  신진서ㆍ박정환, 삼성화재배 동반 4강  이미지 상숙달림이 10-27 8 126
95559 [기타]  자전거 경주 도중 관중이 난입하면?.jpg  이미지 donn 10-27 7 236
95558 [해외축구]  호날두 보면 참....  (1) 대왕참치 10-26 7 3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