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공간 회원공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오징어랜드 문의  [문의]
   
[뉴스]

스타벅스 '초비상'…한국 진출 23년 만에 최대 위기 닥쳤다

rank PzGren 2022-07-26 (화) 15:49 조회 : 24188 추천 : 64  




커피시장 부동의 1위 브랜드인 스타벅스가 연일 곤욕을 치르고 있다. 이번엔 증정품 유해물질 검출 가능성이 제기되며 초비상에 걸렸다. 스타벅스가 한국에 들어온 지 23 년만에 최대 고비를 맞았다는 지적이 나온다.

25 일 업계에 따르면 스타벅스는 지난  23 일부터 각 매장에서 증정품인 '서머 캐리백'을 음료 쿠폰 3장으로 교환해주고 있다. 한 연구원이 캐리백에서 발암물질로 분류되는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됐다는 주장을 익명 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린 후 소비자들의 불만이 제기된 데 따른 것이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국가 공인 시험기관에 검사를 의뢰해  10 일 이내에 결과가 나오면 후속 조치를 마련할 예정"이라며 "검사결과가 나오기 전이라도 원하는 소비자들에게는 음료 쿠폰를 지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1999 년 서울 대현동 이화여대 앞에 1호점을 내며 상륙한 스타벅스는 그동안 한국 시장에서 무섭게 성장해왔다. 코로나 19 에도 지난해 연 매출 2조원을 돌파하며 커피시장에서 압도적 1위 자리를 굳혔다. 매장에 오기전 선주문하는 '사이렌 오더'는  2014 년 스타벅스코리아에서 처음 도입해 미국 본사에 역수출하는 등 글로벌에서도 위상을 인정받았다.

20 년 넘게 승승장구하던 스타벅스코리아는 공교롭게도 지난해 7월 이마트가 지분을 추가로 인수해 최대주주(지분율  67.5 %)로 올라선 뒤 각종 논란에 휩싸이기 시작했다. 올 초 스타벅스의 커피 맛이 달라졌다거나, '좋아하는 걸 좋아해'라는 한글 마케팅 문구로 고유의 '스벅 감성'이 사라졌다는 등의 고객 반응이 나왔을 땐 스타벅스 내부에선 크게 동요하지 않았다. 실제로 원재료와 레시피, 마케팅 정책과 관련한 변화가 있었던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하지만 올 4월부터 분위기가 달라졌다. 시작은 종이 빨대였다. 종이 빨대에서 휘발유 냄새가 난다는 고객 민원이 제기됐고, 실제 제조업체 한 곳이 코팅액 배합 비율을 잘못 조정한 것이 드러나 전량 회수처리하는 일이 발생했다. 지난달엔 신세계푸드가 스타벅스의 레시피에 따라 납품하는 치킨 샌드위치의 품질이 일정하지 않다는 지적에 또 한차례 구설에 오르기도 했다.

가장 논란이 된 것은 증정품인 캐리백이다. 악취 논란에 이어 유해물질 검출 가능성까지 제기된 캐리백은 음료  17 잔을 마신 고객에게 무료로 증정하는 프리퀀시 행사제품이다. 프리퀀시 증정품은 스타벅스에 충성고객을 만든 핵심 마케팅 중 하나라는 점에서 증정품 이상의 의미가 있다는 게 유통업계의 평가다.

스타벅스를 둘러싼 일련의 사건들과 관련해 최대주주인 이마트 뿐 아니라 신세계그룹에서도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품질 관리능력이 도마에 오르면 그룹 전체적으로도 이미지 타격 뿐 아니라 충성고객이 이탈할 가능성이 있어서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스타벅스가 증정품의 제작 관리와 물품 검수를 제대로 했다면 악취가 나거나 유해한 물질을 사용한 제품을 고객들에게 내놓는 실수를 하지 않았을 것"이라며 "이번에 뒷수습을 제대로 하지 않으면 그동안 탄탄하게 쌓아온 스타벅스의 브랜드 이미지가 타격을 입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골프(인생)의 철칙은 보기를 줄이자. 파만 하자인데...
전방의 나무를 넘기겠다고 친 것은 여지없이 나무에 걸리고,
러프에서 과감히 투온 노리고 우드로 샷하다간 아이언샷으로 끊어나감만 못하고...
벙커에서 핀 옆에 붙이겠다는 샌드 샷은 벙커턱에 맞기 일쑤고,
과감한 원퍼팅은 홀을 지나쳐 쓰리 퍼팅으로 이어지는게 골프(인생)의 묘미...

장애물을 만나면 객기의 원샷(행운)보다는 돌아가는 지혜의 투샷(실력)이 필요.
image
댓글 48댓글쓰기
rank지겨운가 2022-07-26 (화) 15:57
들한텐 별타격없을텐대...

너네커피는 맛보단 가오용이라...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55
nogood
반대 0
rankH마스 2022-07-26 (화) 22:40
위기는 무슨.. 스벅을 맛으로 먹었나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47
nogood
반대 1
rank지겨운가 2022-07-26 (화) 15:57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들한텐 별타격없을텐대...

너네커피는 맛보단 가오용이라...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55
     
       
rank부정맨 2022-07-27 (수) 20:52
@지겨운가

ㅋㅋ 가오용
추천 0
          
            
rankiluli 2022-07-31 (일) 15:31
@부정맨

갠적으로 모카 프라푸치노는 다른곳보다 맛있음

다른곳에서 먹고나면 그냥 비슷한거 먹은 느낌이 아니라

스벅 다시가서 한잔더 먹고싶을정도로..
추천 0
rank기억은저편넘… 2022-07-26 (화) 17:48
주식관계가 이마트가 스벅보다 더 많이 가지고 있어서...
아직은 여파가 적지만, 이게 한 두번 더 그러면 진짜 타격이 올꺼 같은데
추천 1
rank내셔널메모리… 2022-07-26 (화) 22:23
가오가 육체를 지배함....
추천 4
rankH마스 2022-07-26 (화) 22:40
베플로 선택된 댓글입니다
위기는 무슨.. 스벅을 맛으로 먹었나
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good 추천 47
     
       
rank코를킁킁 2022-08-01 (월) 18:08
@H마스

그니까요 ㅋㅋㅋㅋㅋㅋ
추천 0
rankhorn 2022-07-26 (화) 22:59
과거에 나왔던 가방이니 무슨 무슨 경품들 죄다 싸구려였지만 잘 팔리리는데  뭐가 터지든 이미 살 사람들은 뇌 비우시고 구매할거니 연예인 걱정하듯이 걱정 붙들어 매야죠.
그저 로고 하나로 먹고사는 프렌차이즈.
추천 1
rankfive1986 2022-07-27 (수) 01:15
글쎄 난 저런게 있는것도 몰랐는데 ㅋㅋ
추천 0
rankIlIIIlll 2022-07-27 (수) 08:20
스벅보다 맛없고, 스벅보다 비싼 카페가 많아져서 이젠 가성비로 스벅 가는게 ㅋㅋㅋ
추천 1
     
       
rank민트초꼬칩 2022-07-27 (수) 23:53
@IlIIIlll

스벅 프랍 이기는곳 아무도없음..스벅프랍이 제일맛있긴함..
추천 1
rank오반레이 2022-07-27 (수) 12:38
기레기 제목 뽑는거 보소ㅋㅋㅋ
추천 3
rank별걸 2022-07-27 (수) 20:44
이게 미국 거야....븅신아....
쓱꺼지....에요.
추천 0
rank럴수럴수이럴 2022-07-27 (수) 20:54
신세계가 맡기 시작하면서 ㅋㅋㅋㅋㅋ
추천 3
rank유세하 2022-07-27 (수) 21:05
미국 스타벅스와는 상관없는대

신세계가 직접 운영하기 시작하면서 개판 다되가네요.
추천 1
rank발노리 2022-07-27 (수) 21:26
일베용진 전혀 타격없음
추천 4
ranklamejor 2022-07-27 (수) 21:30
이제 신세계라 안감
추천 4
rank찌노메라 2022-07-27 (수) 21:50
호구들이 많아서 안망함.
추천 0
rankwhoha 2022-07-27 (수) 21:56
진짜 종이 빨대로 먹을 때마다 왜 돈 주고 음료 맛 떨어지는 빨대를 써야 하는지 점점 가고 싶은 생각이 떨어지는 것 같음.
추천 0
rank디아2폐인 2022-07-27 (수) 22:09
원두가.. 맛이없음
추천 0
     
       
rank민트초꼬칩 2022-07-27 (수) 23:54
@디아2폐인

예전에는 스벅이 원두를 1,2달에 한번씩 원두종류를 변경했는데 지금은 어떨지 모르겠네요.
추천 0
rankjjppoo 2022-07-27 (수) 22:49
스타벅스가 무슨 위기야 스타벅스 코리아 100%  신세계가 다가지고 있구만 ㅋㅋ
추천 3
rank김찰수 2022-07-27 (수) 23:54
K-스벅 그냥 굿즈 팔이 아닌가요? 지분 백프로 신세계인데 감성 죽은지 오래임 너가 좋아하는 것을 좋아해^^ 감성 사망선고
추천 0
rank맨슨 2022-07-28 (목) 02:16
그냥 ㅈㄴ 비쌈... 아아 하나가 5천원이래 시발것들..
추천 0
rank고당 2022-07-28 (목) 07:36
개돼지 빨갱이드라, 기냥 처묵그래이...
                                          From 멸공
추천 1
rank팔판마을 2022-07-28 (목) 07:58
스벅컵에 똥물을 담아줘도 먹을 골빈 애들이 많은데 뭐 ㅋㅋ
추천 0
rank하이패스 2022-07-28 (목) 09:06
맛으로 먹으면 스벅안먹지;
가격도 헬이라 난 이용안함.
추천 0
rank오돌돌69 2022-07-28 (목) 09:16
신경이나 쓰겠냐
추천 0
rank오모가리 2022-07-28 (목) 09:27
스벅만 먹는 애들은 멍청한 애들이라 저런거 신경안씀

그리고 또 뭐 한정판 나온다하면 줄서서 쳐먹음
추천 0
rank구나물여 2022-07-28 (목) 11:10
멸콩 벅스 망하든 말든..
추천 2
rank프롤레타리아 2022-07-28 (목) 13:16
하... 울집에 마누라가 수집한 스타벅스 증정품 여러가지가 있는데 캐리어 하나 빼곤 전부 쓰레기...
작년인가 줄서가며 받아온 아이스박스는 진짜 얇은 스티로폼 껴있는 진정한 쓰레기 ㅡ,ㅡ;;;
추천 0
rank북두찬양 2022-07-28 (목) 16:18
스타벅스 코리아 지분이 이제 없지 않나.
추천 0
rank디스이즈잇 2022-07-28 (목) 18:37
애플빠 보다 더한 스벅빠들은 그런거 신경 안씀.
추천 0
rank팔성 2022-07-28 (목) 20:30
저거 받겠다고 새벽부터 줄서서 환경 호르몬 처바르는 갬성 ㅋㅋㅋ
병진들 ㅋ
추천 0
rank닥똥집똥침 2022-07-29 (금) 10:32
커피를 마시는게 아니라 브랜드를 마신다며....
추천 0
rank할렘녹턴 2022-07-29 (금) 20:26
멸공 건드는거 마다 말아먹네ㅋㅋㅋ
추천 1
rank조뎅이 2022-07-29 (금) 23:25
별타격 없다고 생각됩니다..
추천 0
rank토사마귀 2022-07-30 (토) 00:25
스벅은 그래도 가면 자리가 없음… 투썸 이나 할리스 가면 자리 좀 있는편이고
추천 0
rank베지타맥스 2022-07-30 (토) 12:52
빠 는 항상 문제야
추천 0
rank풍뢰경혼 2022-07-30 (토) 14:33
어차피 울나라 아줌마들은 스벅
추천 0
rank미라젠트 2022-07-30 (토) 23:43
그런거치고 오늘 스벅 다녀왔는데 주문하는데 줄서서 했네요.
매장이 작았던것도 있긴한데 두줄로 줄서본건 처음인지라..
어차피 이런저런 말 많아도 스벅 충성층 고객들이 있어서 별상관없을겁니다.
정말 타격있을라면 지금 불매운동 일어났어야함.
추천 0
rank몽뭉 2022-07-31 (일) 14:15
SNS용 커피.. 인스타 커피.. 그런데 내 입맛엔 맞더라..
추천 0
rank염갈량 2022-08-01 (월) 00:10
스벅 안 간지 오래됐음
추천 0
rank곰강아지별 2022-08-01 (월) 13:44
일베세끼한테 내돈 10원도 아깝다 절대 안가지만 빨리 망하길 ㅊㅊㅊ
추천 0
rankbbaming 2022-08-01 (월) 13:53


추천 0
rank세배드림 2022-08-05 (금) 10:06
사람들 자체가 뉴스를 안봐.
그리고 보더라도 자기하고는 상관없는 일이라 여겨
매출 타격 없음
18년도인가 스타벅스 이사 씹새끼가 일본식민지 옹호하고 자빠졌을때 주변에 스벅 불매하자니까 좆까라고 하면서 직원들 거기로만 가더라고요.
GS 페미건/이마트 멸공건도 마찬가지고.
나만 유별난 놈 취급당함
추천 0
rank아톰 2022-09-12 (월) 20:35
이젠 이름만 스벅
추천 0
rank너땜에가입했… 2022-09-25 (일) 22:22
별다방 한국 자본 100% 회사됨 ㅋㅋ 빠른 손절의 미국 원더플이였슴
추천 0
이미지
0 / 1000
   

주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주식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6
[비밀상점]  [비밀특가]4대성분으로 자신감 초월(마카 아르기닌 야관문 아연) 비밀상점
21209 [일반]  [데이터로 보는 증시]코스피·코스닥 투자주체별 매매동향(12월 8일-최종치)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34 2 21
21208 [시황분석]  "내년 한국 증시, 상방 압력이 더 높다" 외국계 IB 낙관vs국내 증권사 비관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30 2 38
21207 [뉴스]  뉴욕증시, 낙폭 과대에 반등세로 출발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19 1 45
21206 [일반]  8일 환율  (1) 이미지 rank소망님 00:52 1 60
21205 [뉴스]  한은 “경기 나빠져도 물가 우선”…금리 인하 가능성 낮아  (2) rank기후위기 12-08 5 80
21204 [종목분석]  장이 안좋네요 올만에 눈에띄는 저평가 주식들 올려 봅니다.  (18) 이미지 rank이진번 12-08 15 1362
21203 [뉴스]  시가총액 대비 공매도잔고금액 상위 30선(5일)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8 7 285
21202 [일반]  8일 미국 3대주가지수  이미지 rank소망님 12-08 8 177
21201 [뉴스]  리튬 사업 기대감만으로 600% 급등…날뛰는 리튬 테마주 '주의보'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8 9 349
21200 [뉴스]  단타 개미들 ‘좌표’ 찍었다…원자재값 변동에 뭉칫돈 몰린 상품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8 9 244
21199 [뉴스]  계속되는 침체 공포…나스닥 -0.44% 출발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8 8 104
21198 [일반]  7일 환율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8 9 184
21197 [뉴스]  월드컵 땐 치킨·맥주 관련주 수혜? 투자는 객관적이어야 한다  rank기후위기 12-07 8 138
21196 [뉴스]  삼성전자 주가, 코스피보다 하락률 컸다…궁색해진 ‘삼성생명’  rank기후위기 12-07 8 205
21195 [뉴스]  위믹스 결국 시장서 퇴출 수순…법원, 가처분 기각  rank기후위기 12-07 9 190
21194 [일반]  장이 쎄하고 어렵네요  (6) rank미녀가좋아 12-07 13 1244
21193 [뉴스]  시진핑, 사우디 방문…아랍 영향력 확대  rank필소구트 12-07 12 176
21192 [뉴스]  "하락장서 750% 폭등, 왜?"…큰손 몰리는 '의문의 종목'  (5) 이미지 rankPzGren 12-07 14 3371
21191 [뉴스]  5만전자·7만닉스…메모리 감산없는 '반도체 투톱' 뒷걸음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11 350
21190 [뉴스]  배터리 산업 급성장…韓 대기업에 큰 기회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11 305
21189 [뉴스]  뉴욕증시, 연준 긴축 장기화 우려에 하락 출발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10 144
21188 [뉴스]  [특징주] 포스코케미칼, 양극재·음극재 고성장 전망에도 주가 하락  이미지 rank소망님 12-07 10 189
21187 [뉴스]  [관심주] 2차전지, 일주일새 상승 피로감에 하락…포스코케미칼 6.77%↓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7 10 202
21186 [일반]  6일 환율  (2) 이미지 rank소망님 12-07 11 227
21185 [일반]  게시된 글쓴이의 의도는 무엇일까??? [자필]  (4) rank지옥문 12-06 22 1265
21184 [일반]  WSJ '연준, 금리 5% 이상으로 올릴 듯'…2월에도 빅스텝?.mp4  rank필소구트 12-06 9 284
21183 [매매일지]  KG모빌리언스  rank기적의공대오… 12-06 12 347
21182 [뉴스]  SK온·포드, 미국 켄터키주 블루오벌SK 전기차 배터리공장 착공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6 10 237
21181 [일반]  5일 미국 3대주가지수  이미지 rank소망님 12-06 10 254
21180 [종목분석]  美·中 갈등에 눈치싸움 본격화… 삼성전자 6만원대 탈출 언제쯤  rank해류뭄해리 12-06 9 229
21179 [시황분석]  中 큰손 몰려오나…날아오른 면세점·여행주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6 9 269
21178 [뉴스]  뉴욕증시, 국채 금리 상승에 하락 출발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6 9 196
21177 [뉴스]  떨고 있는 여의도 증권가…"수천 명 떠나야 할지도"  (1) 이미지 rankPzGren 12-06 13 1503
21176 [일반]  5일 환율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6 9 246
21175 [정보]  11월 월간 해외 주요 증시 상승률  rankPzGren 12-05 9 166
21174 [질문]  주식 매수청구권  (10) 이미지 rank단천검 12-05 10 1637
21173 [일반]  피코그램 매수한 인간들 개박살  (2) rank집값폭락 12-05 12 2701
21172 [일반]  에프에스티 _ 펠리클 수요증가  rank태건 12-05 9 310
21171 [정보]  면세점 최근에 엄청 올랐네요.  이미지 rank우롱티 12-05 9 439
21170 [일반]  인동첨산소재 직원과 통화내용  (8) rank태건 12-05 13 243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대출] 전세안고매매한집 들어갈려고합니다. new icon [중고차] 레이 문의합니다 new icon [컴퓨터] 딥러닝 견적 수정 요청드립니다. (1) new icon [휴대폰] 기변문의 new icon [렌탈] 정수기 설치문의드립니다. (1) new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