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공간 회원공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오징어랜드 문의  [문의]
   
[감상평]

악마의 딸 Don't Torture a Duckling/Non si sevizia un paperino (1972) 음악이 더 기억나는 스릴러... ★★★☆☆

rank 고수진 2022-11-14 (월) 18:45 조회 : 387 추천 : 14    


 

1972년 이탈리아

감독,각본-루치오 풀치

음악--리즈 오르톨라니


토마스 밀리안, 플로리다 볼칸, 마르크 포렐 외

한국 비디오 제목은 악마의 딸.



줄거리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이탈리아 시골 마을에서 아이들만 골라 연이어 살인이 벌어집니다. 작고 가난한 동네라 사람들도 어렵게 살고 따라서 경제적으로

어려우니 아이들도 학교도 제대로 못가 마을 신부 돈 알베르토는 성당에서 열심히 아이들을 받아들이고 힘내지만 그런 어린 아이들이 

담배피우고 망가지던 상황인데 그런 아이들만 골라 살인이 벌어집니다.


경찰은 첫번째 용의자를 잡지만, 그는 혐의가 없습니다. 그가 매춘부랑 야한 짓 하는 걸 몰래 훔쳐보던 걸 아이들이 놀려서

화내던 적이 있지만 이걸로 아이들을 여럿 죽인다는 건 도저히 이해가 안가고 알리바이도 있습니다


두번째는 홀로 살면서 스스로가 마녀라고 주장하던 미친 여자였습니다. 아이들이 마녀라고 놀려서 원한이 깊었답니다

하지만, 범인이라고 인정하면서도 마법으로 아이들을 죽였다고 주장하는 터라 도저히........



이런 가운데, 마을에 촬영차 온 여자 모델과 그녀를 취재하러 온 연예부 기자가 흥미를 가지게 됩니다

아이들이 이 모델이 옷 갈아입는 걸 훔쳐보고 ㅋㅋㅋㅋㅋ거리던 터에 들켜서 죽인다라고 버럭거리던 모델이나

촬영진도 용의자로 경찰에게 조사받았지만 역시 무고합니다.


오히려, 기자가 흥미를 가져 사건을 조사하고 모델도 같이 사건을 돕습니다.


세번째 용의자는 아들이 죽은 어느 홀어미였습니다. 아들이 담배에 온갖 죄악에 물들어간다고 죽였다지만

이 역시 주장이 너무나도 허술합니다. 기자는 이 어머니가 범인을 알고 있으나 입다무는게 아닌가 추정하는데

두번째 용의자인 마녀라던 여자가 살해당하고 맙니다..


역시 범인이 따로 있던 걸까요?


온갖 추리를 하던 기자는 범인을 추정하고 모델과 같이 추적하는데....경찰? 도움은 일절 안됩니다.

당연히 이들 추리를 개무시할뿐.


그리하여 이 둘은 범인을 추적하는데 그 와중에 드러난 것은.......



범인은 바로 돈 알베르토 신부였습니다.


아이들이 타락해가는 것을 보다못해 천국으로 일찍 보내주는 것이라고 아이들을 죽여왔던 겁니다.

이미 이 신부야말로 미친 몸이 되어버렸던 거죠. 이 말에 모델이나  기자는 그야말로 미쳤냐면서 어이를 날리고 

또 다른 아이를 절벽으로 떨어뜨리려는 신부랑 맞붙던 가운데 이 아이를 구하러온 어머니(바로 3번째 용의자이던 여자)

가 보는 앞에서 신부는 절벽으로 떨어져 얼굴이 터져 끔살당합니다.


이제 만든지 50년이나 되었기에 영화는 분장에서 너무 가짜가 확 티납니다

아무리 봐도 인형이라고 드러난 아이 시체....


절벽에서 떨어지는 신부...위에 안경쓴 얼굴과 같나요;;; 너무 인형이 확 드러납니다만


하지만....


절벽에서 바위에 맞고 얼굴이 터져가는 분장은 천천히 나오면서 ....이 부분은 소름끼치더군요

신부가 여태 살아오면서 주마등처럼 나오는 장면들과, 아이들을 사랑하던 자상한 신부였던 그가 미치광이가 되어버려 이렇게 죽으니

게다가 음악이 너무나도 고요하여 이게 또 다른 기억에 남게 됩니다 


음악을 맡은 리즈 오르톨라니는 70년대 한국에서 개봉하여 흥행 대박을 거둔 추억의 다큐멘터리 영화 "몬도가네"

음악을 맡았으며 역시 세계적으로 논란이 된 영화 홀로코스트(원제목은 카니발 홀로코스트) 역시 메인 음악은 너무나도 조용하고

평화로워 대조를 이루죠--물론, 극중에 섬뜩한 음악도 나오지만--


그가 맡은 영화음악과 마지막에 흐르는 노래도 스릴러같지 않습니다


이 시절에 액션,서부영화, 전연령영화 등등 다양하게 만들던 루치오 풀치였는데 79년 좀비 2라는 영화 대박 이후로 주구장창

호러 전문 감독으로 갔죠. 그런데...어릴적에 몰랐는데  한국에서 풀치가 감독한 서부극으로 주말의 명화로

 더빙한 은빛 안장(Silver Saddle)이  1989년 7월 8일, 국내에 방영된 바 있습니다.


아주 잘 만든 스릴러물로 보기 어려우나 여럿 반전도 나오고 기대하지 않고 보다가 꽤 볼만하지만 .............영화에서 여자들 훌러덩이 

너무 쓸데없이 나오더군요. 덕분에 비디오에서도 잘린 게 여럿인데 초반부에서 매춘부가 정면노출로 알몸으로 앉아있다가

꼬마아이(이 아이도 살해당함) 앞에서 아무렇지 않게 이야기하던 장면이라든지 모델(이 배역을 맡은

플로리나 볼칸은 실제 브라질 속옷 모델이자 배우였습니다.)도 거의 훌러덩 수준 옷을 입고 사진을 찍기도 하고.......

...........이게 장점인지 단점인지;;;;;;;;


--범인인 신부를 맡은 마르크 포렐은 스위스 출신 프랑스 배우로 아역배우에서 시작하여 40편이 넘는 영화에 나왔으나

1983년 병으로 겨우 34살 나이로 요절했답니다.


--1972년 당시 신부가 미치광이로 나왔다고 논란이 되어 이 영화는 잠깐 개봉하고 잊혀졌으며 비디오조차 발매되지 못했습니다. 그러다가 1999년 와서야 DVD와 비디오가 유럽에서 발매되었죠. 헌데........이래놓고 한국이나 일본에선 이미 80년대에 비디오로 나왔다는 거


마지막에 범인이 죽을 때 경음악으로 평화롭게 나오며 엔딩을 장식한 주제가입니다

이탈리아 여가수인 오르넬라 바노니가 부릅니다...


우리 모두 다같이 지구정복하여 광명찾자

그렇다고 경기도 광명 찾지 맙시다


2014년 04월 16일 - 세월호 침몰사고..
...달라진 건 없다. 이게 지겹다고? 왜 6.25도 지겹다고 하지 그래?
image
댓글 0댓글쓰기
이미지
0 / 1000
   

영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영화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3
[컴퓨터견적] 견적요청드립니다. 익명
49765 [정보]  황정민 “12월부터 ‘베테랑2’ 촬영, 정해인과 한바탕 놀아볼 것”  이미지 rank뽕끼 05:38 1 49
49764 [일반]  크랭크인 후 3년이 넘게 지났는데 아직 개봉 소식이 없는 영화들  이미지 rankPzGren 02:26 2 161
49763 [일반]  '고질라 VS. 콩' 제작 뒷이야기 몇개  (1) 이미지 rank뽕끼 01:22 3 139
49762 [일반]  마틴 스콜세지 80세 생일파티에 참석한 디카프리오, 로버트 드니로 등  이미지 rank뽕끼 01:02 5 121
49761 [감상평]  멋진 세계 [왕 스포.221124] ★★★★★  rankhimurock 00:08 4 126
49760 [감상평]  주연(2022) ★★★★☆  rank강똥 11-26 5 140
49759 [일반]  드림웍스 새 로고 공개  이미지 rankPzGren 11-26 6 222
49758 [일반]  내년 오스카 연기상 유력하다고 예측되는 배우 네명  이미지 rankPzGren 11-26 6 383
49757 [감상평]  리멤버 재미있네요 ★★★★☆  (4) rank시즌하루 11-26 16 1278
49756 [일반]  올삐미 재미있네요  rank락매냐 11-26 13 322
49755 [정보]  청룡영화제 6관왕을 달성하는 헤어질 결심.gif  (6) 이미지 rank커트앵글 11-26 17 1291
49754 [일반]  [청룡영화상] 갑자기 튀어나온 전요환  (3) 이미지 rank뽕끼 11-26 15 1917
49753 [일반]  "이게 바로 영화적 체험"…'아바타2' 수중 퍼포먼스 캡처 기술로…  (4) 이미지 rank마운드 11-26 16 1352
49752 [일반]  기예르모 델 토로 ‘아바타: 물의 길’ 감상평  (1) 이미지 rank뽕끼 11-26 13 1629
49751 [정보]  청룡여우주연상, 탕웨이  이미지 rank뽕끼 11-26 14 1759
49750 [일반]  박찬욱 필모에 1000만 영화가 없는 이유  (3) 이미지 rankPzGren 11-26 17 1705
49749 [추천]  시간을 뛰어넘는 판타지 여성 캐릭터 2편  (4)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11-26 14 1693
49748 [일반]  올빼미 보신분들 계신가요?  (13) rank로키구십오 11-26 11 1044
49747 [감상평]  배신자 [왕 스포.221123]  rankhimurock 11-26 11 203
49746 [일반]  43회 청룡영화상 시상부분과 문소리의 소신발언  (1) 이미지 rank휴지끈티팬티 11-25 16 822
49745 [정보]  10년 넘게 기다린 영화 《광기의 산맥》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  (1) rank디아블로하고… 11-25 12 365
49744 [감상평]  로그원(feat.안도르 저항군)★★★★★.jpg  (9) 이미지 rank님이한말이맞… 11-25 22 1649
49743 [사진]  오늘자 덩그러니 목격된 손석구  (4) 이미지 rankPzGren 11-25 20 2194
49742 [일반]  개봉 3일차 접어든 영화 "올빼미" 평점 근황  (2) 이미지 rankPzGren 11-25 15 1730
49741 [일반]  [케빈은 12살] 아련한 첫사랑의 추억~  (4) 이미지 rank호러인생 11-25 13 425
49740 [예고편]  루카 구아다니노 신작 <본즈 앤 올> 메인 예고편  (1) 이미지 rankPzGren 11-25 12 358
49739 [정보]  아바타 2 물의길 상영시간  (7) rank힐스 11-25 12 2498
49738 [일반]  "오감이 만족스러운 영화"…'더 메뉴', 평단·관객 매혹시킨 웰…  이미지 rank마운드 11-25 14 363
49737 [추천]  이동진이 10점, 박평식이 평점 9점 준 역대급 영화  (6) 이미지 rank흑돌개 11-25 21 3619
49736 [정보]  스파이더맨 애크로스 더 스파이더버스 현재까지 보이스 캐스팅  이미지 rank뽕끼 11-25 13 1242
49735 [일반]  영화 "유전" 아역배우 근황  (3) 이미지 rank뽕끼 11-25 17 2714
49734 [정보]  영화 헤어질 결심 근황  (21) 이미지 rank쉐도우맨 11-25 49 7272
49733 [정보]  [인디아나 존스 5] 공식 제목 공개 및 스틸 사진  (4) 이미지 rank뽕끼 11-25 14 1701
49732 [감상평]  트레이터 [왕 스포.221122]  rankhimurock 11-25 13 757
49731 [예고편]  [젠틀맨] 티저 예고편: 주지훈, 박성웅, 최성은: 2022.12  (2) rankPzGren 11-24 17 1239
49730 [일반]  이번주 영화 개봉작 씨네21 평점  (4) 이미지 rankPzGren 11-24 15 1722
49729 [일반]  쿠엔틴 타란티노 "마블 배우 무비스타 아냐" 직설 ,,,  (6) 이미지 rankyohji 11-24 17 2003
49728 [예고편]  꿈의 세계 무법자가 된 제이슨 모모아 | 슬럼버랜드 | 넷플릭스  rankPzGren 11-24 11 557
49727 [일반]  '영웅' 12월 21일 개봉 확정…'아바타2'와 만난다  (3) 이미지 rank마운드 11-24 17 1399
49726 [정보]  2022 연예계 종사자 200명이 선정한 올해 최고의 영화 배우 순위.jpg  (4) 이미지 rank아니닝 11-24 17 213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렌탈] 웅진코웨이 사용기간 만료로 인한 정수기 렌탈 업체 변경하려 합니다 (3) new icon [중고차] 출퇴근용 400이하 중고차 new icon [보험] 현재 유지중인 보험 분석 부탁드립니다. new icon [대출] 신용 9등급 new icon [신차] 디올뉴그랜저 개인 운용리스 견적신청합니다. (1) new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