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회원공간 회원공간

이토랜드 파트너 스폰서 입니다.
1일1번 랜덤포인트를 지급해드리며
희박한 확률로 황금오징어 30일기간제
계급아이콘 획득이 가능합니다.
오징어랜드 오징어랜드 문의  [문의]
   
[일반]

'국민주' 카카오 떠나는 동학개미

rank 해류뭄해리 2022-11-21 (월) 01:47 조회 : 717 추천 : 10    
3분기 소액주주 1만명 이상 감소
실적 쇼크에 장기 성장성 의문
일시적인 현상, 곧 반등 반론도
네이버 주주수 100만명 넘어
삼성전자는 600만 '독보적'
사진설명

삼성전자에 이어 '국민주' 명성을 얻었던 카카오 소액주주 수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들어 주가 급락에 실망한 데다 장기 성장성에 의문이 제기되면서 떠나는 동학개미들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20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카카오 소액주주 수는 지난 3분기 202만8620명으로 2분기 204만1314명 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말 191만8337명이던 소액주주 수는 금리 인상, 경기 침체 등의 악재에도 불구하고 1분기 202만명, 2분기 204만명으로 증가했지만 3분기 들어 줄어든 것이다. 카카오 소액주주 수가 줄어든 가장 큰 이유는 3분기 실적이 시장 전망치를 크게 밑돈 데다 4분기는 물론 내년 실적 개선도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 때문으로 보인다.


카카오는 지난 3일 3분기 실적 발표에 따르면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7% 늘어난 1조8587억원을 기록했지만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11% 감소했다. 증권사 평균 전망치 1790억원에 못 미치는 1503억원에 그친 것이다.

글로벌 금리 인상 우려가 다시 커지면서 카카오 실적 약세가 4분기는 물론 내년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자 지난 18일 카카오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2.37% 하락한 5만7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 격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기준금리를 7%까지 인상할 수 있다는 전망에 미국 기술주가 하락하며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가 0.35% 하락한 것도 카카오 주가 하락에 영향을 끼쳤다. 이날 카카오 주가는 지난해 고점 17만3000원과 비교하면 66.65%나 하락한 것이다.

카카오의 핵심 사업 분야인 온라인 쇼핑, 광고 시장의 성장세가 경기 침체에 따라 둔화되고 있는 것이 악재로 작용했다. 카카오 전체 매출 중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플랫폼 부문 톡비즈의 3분기 광고형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한 4674억원을 기록했다. 문제는 디지털 광고 시장 상황이 물가 상승, 경기 침체 등 악재로 악화되고 있다는 점이다. 기업들이 광고비 지출에 보수적으로 접근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현용 NH투자증권 연구원도 "톡비즈는 물론 콘텐츠 성장률이 예상보다 낮게 나타나면서 카카오 실적 기대도 낮춰 잡아야 하는 상황"이라며 "주가의 추세적인 반등은 쉽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4분기 실적에 지난 10월 발생한 판교 데이터센터 화재로 인한 '서비스 먹통' 피해 보상이 반영될 예정인 것도 주가 전망을 어둡게 만들고 있다. 금융투자업계는 피해 보상에 따라 카카오의 4분기 실적에 220억원가량의 피해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다른 카카오 그룹주인 카카오페이의 소액주주 수도 3분기 말 30만7722명으로 2분기 말인 31만689만명 대비 3000명가량 줄었다. 카카오페이 주가는 지난 한 달간 66% 넘게 올랐지만 연초 이후로 기간을 넓히면 주가는 65.1% 하락했다. 부진을 못 견디고 지난 3분기에 카카오페이를 매도한 투자자는 수익률을 회복하지 못한 채 손실을 봤을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소액주주 수 감소가 일시적인 현상이 될 것이라는 반론이 나온다. 3분기 실적 쇼크가 상장사 전반에 걸쳐 나타나고 있는 상황인 데다 내년 이후 성장성을 다시 보여주면 언제든 소액주주들이 매수에 나설 가능성은 충분하다는 것이다. 금융투자업계 관계자는 "인공지능(AI) 등 차세대 성장 산업을 플랫폼 기업들이 이끌어가고 있기 때문에 투자자들 입장에서는 늘 관심의 대상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 소액주주 수는 작년 말 78만5881명에서 올해 1분기 91만2266명, 2분기 97만3345명, 3분기 109만157명으로 꾸준히 증가했다. 삼성전자의 소액주주 수도 작년 말 506만명에서 올해 9월 601만명으로 늘어났다.

[김제관 기자]

댓글 0댓글쓰기
이미지
0 / 1000
   

주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필독] 주식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rankeToLAND 01-24 6
[비밀상점]  [비밀특가]4대성분으로 자신감 초월(마카 아르기닌 야관문 아연) 비밀상점
21211 [뉴스]  시가총액 대비 공매도잔고금액 상위 30선(6일)  이미지 rank소망님 07:41 0 81
21210 [일반]  9일 미국 3대 주가지수  이미지 rank소망님 07:34 0 72
21209 [일반]  [데이터로 보는 증시]코스피·코스닥 투자주체별 매매동향(12월 8일-최종치)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34 3 43
21208 [시황분석]  "내년 한국 증시, 상방 압력이 더 높다" 외국계 IB 낙관vs국내 증권사 비관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30 3 60
21207 [뉴스]  뉴욕증시, 낙폭 과대에 반등세로 출발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01:19 3 84
21206 [일반]  8일 환율  (1) 이미지 rank소망님 00:52 3 94
21205 [뉴스]  한은 “경기 나빠져도 물가 우선”…금리 인하 가능성 낮아  (2) rank기후위기 12-08 7 97
21204 [종목분석]  장이 안좋네요 올만에 눈에띄는 저평가 주식들 올려 봅니다.  (21) 이미지 rank이진번 12-08 17 1592
21203 [뉴스]  시가총액 대비 공매도잔고금액 상위 30선(5일)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8 8 293
21202 [일반]  8일 미국 3대주가지수  이미지 rank소망님 12-08 9 185
21201 [뉴스]  리튬 사업 기대감만으로 600% 급등…날뛰는 리튬 테마주 '주의보'  (2)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8 10 362
21200 [뉴스]  단타 개미들 ‘좌표’ 찍었다…원자재값 변동에 뭉칫돈 몰린 상품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8 10 257
21199 [뉴스]  계속되는 침체 공포…나스닥 -0.44% 출발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8 9 112
21198 [일반]  7일 환율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8 10 195
21197 [뉴스]  월드컵 땐 치킨·맥주 관련주 수혜? 투자는 객관적이어야 한다  rank기후위기 12-07 8 145
21196 [뉴스]  삼성전자 주가, 코스피보다 하락률 컸다…궁색해진 ‘삼성생명’  rank기후위기 12-07 8 212
21195 [뉴스]  위믹스 결국 시장서 퇴출 수순…법원, 가처분 기각  rank기후위기 12-07 9 196
21194 [일반]  장이 쎄하고 어렵네요  (6) rank미녀가좋아 12-07 13 1368
21193 [뉴스]  시진핑, 사우디 방문…아랍 영향력 확대  rank필소구트 12-07 12 182
21192 [뉴스]  "하락장서 750% 폭등, 왜?"…큰손 몰리는 '의문의 종목'  (5) 이미지 rankPzGren 12-07 14 3547
21191 [뉴스]  5만전자·7만닉스…메모리 감산없는 '반도체 투톱' 뒷걸음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11 357
21190 [뉴스]  배터리 산업 급성장…韓 대기업에 큰 기회  (1)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11 314
21189 [뉴스]  뉴욕증시, 연준 긴축 장기화 우려에 하락 출발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7 10 150
21188 [뉴스]  [특징주] 포스코케미칼, 양극재·음극재 고성장 전망에도 주가 하락  이미지 rank소망님 12-07 10 196
21187 [뉴스]  [관심주] 2차전지, 일주일새 상승 피로감에 하락…포스코케미칼 6.77%↓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7 10 207
21186 [일반]  6일 환율  (2) 이미지 rank소망님 12-07 11 233
21185 [일반]  게시된 글쓴이의 의도는 무엇일까??? [자필]  (4) rank지옥문 12-06 22 1327
21184 [일반]  WSJ '연준, 금리 5% 이상으로 올릴 듯'…2월에도 빅스텝?.mp4  rank필소구트 12-06 9 289
21183 [매매일지]  KG모빌리언스  rank기적의공대오… 12-06 12 354
21182 [뉴스]  SK온·포드, 미국 켄터키주 블루오벌SK 전기차 배터리공장 착공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6 10 242
21181 [일반]  5일 미국 3대주가지수  이미지 rank소망님 12-06 10 259
21180 [종목분석]  美·中 갈등에 눈치싸움 본격화… 삼성전자 6만원대 탈출 언제쯤  rank해류뭄해리 12-06 9 234
21179 [시황분석]  中 큰손 몰려오나…날아오른 면세점·여행주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6 9 274
21178 [뉴스]  뉴욕증시, 국채 금리 상승에 하락 출발  이미지 rank해류뭄해리 12-06 9 202
21177 [뉴스]  떨고 있는 여의도 증권가…"수천 명 떠나야 할지도"  (1) 이미지 rankPzGren 12-06 13 1616
21176 [일반]  5일 환율  (1) 이미지 rank소망님 12-06 9 251
21175 [정보]  11월 월간 해외 주요 증시 상승률  rankPzGren 12-05 9 171
21174 [질문]  주식 매수청구권  (10) 이미지 rank단천검 12-05 10 1653
21173 [일반]  피코그램 매수한 인간들 개박살  (2) rank집값폭락 12-05 12 2723
21172 [일반]  에프에스티 _ 펠리클 수요증가  rank태건 12-05 9 31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상담실
[대출] 주택담보대출 대환가능여부 new icon [렌탈] 정수기 설치문의드립니다. (1) new icon [인터넷] LG U+ 인터넷 TV 재약정 문의 new icon [휴대폰] 기변문의 new icon [보험] 남자 만 37세 보험이 아예 없습니다. new icon